트루블로프-발랄라이카를 연주하고 싶은 생쥐
  • 저자존 버닝햄
  • 그림존 버닝햄
  • 출판사논장
  • 출간일2005년 01월 05일
  • 대상연령4~6세
  • 크기 / 페이지222x287 / 32쪽
  • ISBN9788984140738
  • 가격9,500원

이 도서의 평점은? 8명평가

평점
4.1
  • 책소개
  • 작가소개
  • 목차
  • 출판사리뷰
  • 도서리뷰[8건]
관련분류
책소개

 

발랄라이카를 연주하고 싶었던 생쥐 트루블로프 이야기.

그림책을 통해 소외와 소통의 문제를 다루는 작가 존 버닝햄의 초기 대표작,

음악을 좋아하고 악기를 연주하고 싶어하는 생쥐 이야기가

간결한 글과 아름다운 그림으로 서정적으로 펼쳐진다.

 

생쥐 트루블로프는 작은 여관에 딸린 술집 벽 속에서 산다. 밤이면 술집에 집시 악사들이 찾아와 음악을 연주하는데, 그럴 때마다 트루블로프는 꼼짝 않고 음악에 귀를 기울이다가 엄마가 데리러오면 그제야 마지못해 잠자리에 든다. 트루블로프는 집시들이 연주하는 모습을 보면서 음악을 듣는 걸 정말 좋아한다.

그런 트루블로프를 보고 목수 할아버지가 발랄라이카(우크라이나의 민속 악기)를 만들어 주는데, 처음 잡아본 발랄라이카는 끼익 끽 괴상한 소리만 내고 연주하기가 쉽지가 않다.

밤마다 최고의 발랄라이카 연주자가 되는 꿈을 꾸던 트루블로프는, 어느 날 밤 길을 떠나는 집시들을 따라 몰래 집을 나서고 만다. 그리고 집시들을 따라 이 마을 저 마을로 떠돌아다니면서 음악을 배운다. 트루블로프의 연주 솜씨는 하루가 다르게 쑥쑥 는다.

어느 날 동생이 트루블로프를 찾으러 오고, 집에 돌아온 트루블로프는 식구들이 여관에서 쫓겨날 뻔한 상황을 발랄라이카 연주로 해결해 준다. 트루블로프 형제들은 악단을 만들어 연주를 하고 점점 유명해진다.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