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를 위한 바람의 딸 우리 땅에 서다1
  • 저자한비야
  • 그림김무연
  • 출판사푸른숲주니어
  • 출간일2012년 04월 24일
  • 대상연령초등3~4
  • 크기 / 페이지182*240 / 132쪽
  • ISBN9788971846766
  • 가격9,800원

이 도서의 평점은? 5명평가

평점
5
  • 책소개
  • 작가소개
  • 목차
  • 출판사리뷰
  • 도서리뷰[5건]
관련분류
- 교과연계도서 : 학년(초등4), 과목(국어), 학기 (1학기)
- 테마별도서 : 논술
책소개

오롯이 두 발로 걸어서, 땅끝 마을에서 문경 새재까지

어린이를 위한 바람의 딸 우리 땅에 서다6년간 현대 문명의 손길이 닿지 않는 전 세계 65개국의 오지를 찾아다녔던 한비야가 전라남도 해남 땅끝 마을에서 강원도 고성 통일 전망대까지 800km에 이르는 우리 땅을 49일간 두 발로 걸으며 쓴 국토 종단기이다.

우리나라 땅을 남쪽에서부터 한 줄로 쭉 이어 걸으면 머릿속에 조각조각 상태로 들어 있던 우리나라가 하나의 그림으로 쫙 맞춰질 거라는 기대를 품고 한 걸음 한 걸음 꾸준히 앞으로 나아간다.

1권에서는 전라남도 해남 땅끝 마을에서 경상북도 문경시와 충청북도 괴산군 사이에 있는 문경 새재에 당도하기까지의 여정을 담고 있다. 걸어서 강원도까지 간다는 말을 듣고 논밭에서 일하던 할머니 할아버지들이 하나같이 워메, 걸어서는 못 간당께.”라며 고개를 내젓는다.

하지만 햇볕이 쨍쨍한 날에도, 비가 주룩주룩 내리는 날에도, 바람이 쌩쌩 부는 날에도 쉬지 않고 규칙적으로 걷고 걸어서 정약용의 유배지였던 강진의 다산 초당을 지나고, ‘비아천지인 광주시 광산구 비아동을 거쳐 담양의 대나무 박물관, 순창의 고추장 마을, 국토 여행을 마음먹게 했던 임실, 말의 귀를 담은 진안의 마이산, 온통 포도밭 천지인 전북 무주와 충북 영동, 곶감으로 유명한 상주를 넘어 문경 새재에 이른다. 여기까지 꼬박 한 달의 시간이 걸린다.

 

한비야가 만난 우리 땅 우리 사람들

지금까지 나온 어린이 대상의 여행서 혹은 지리 관련 도서들을 보면 순수하게 여행을 목적으로 했다기보다는 시험 대비를 염두에 두고 기획되고 편집된 지리 교양서 성격을 띤 책들이 대부분이다. 그런 책들을 보면 사회 교과서에서 언급한 문화 유적이나 인물, 박물관을 중심으로 지식 정보를 숨 가쁘게 쏟아내기 바쁘다.

그에 반해 한비야의 국토 여행에서 주된 관심사는 자연사람이다. 자동차를 타고 쉽게, 빨리 오갈 수 있는 편한 길을 두고 걸어서라는 우회로를 선택한 것 역시 자연과 직접 호흡하고 사람들과 몸으로 부대끼기 위해서이다.

길을 걷다가 일하는 농부들을 만나면 이야기를 나누고, 날이 저물면 교회나 성당, 혹은 혼자 사는 할머니 댁을 찾아 하룻밤 재워 주기를 청하는 등 사람들이 살아가는 모습을 보다 구체적이고 생생하게 체험하고자 한 것이다.

아무도 몰래 경운기를 태워 주겠다는 전라도 할아버지, 결혼도 안 한 큰애기걱정에 절대로 봉고차는 타지 말라고 신신당부하는 할머니, 밤길이 위험하다며 파출소 숙소를 선뜻 비워 주는 경찰관 아저씨…….

등산복에 배낭 메고 논두렁을 걷는 수상쩍은나그네를 애정과 걱정 어린 눈길로 맞이하는 사람들과의 이야기는, ‘중심의 생활과 생각에 함몰되어 우리를 돌아볼 겨를이 없는 우리 어린이들에게 따뜻한 온기와 생각거리를 전해 주리라 믿는다.

 

한 걸음의 힘, 자기만의 속도

이 책에서 우리는 자기만의 속도로 목표를 향해 끊임없이 나아가는 한비야의 부지런함과 인내심, 그리고 어떠한 상황에서도 좌절하지 않는 강인함을 만날 수 있다.

도저히 이룰 수 없는 꿈처럼 보여도 처음 마음 변치 않고 하루에 한 걸음씩 가다 보면 반드시 목적지에 다다를 수 있다는 이 한 걸음의 힘에 대한 믿음과 깨달음은 국토 종단 이후 한비야 인생의 모든 시기와 모든 상황에 고스란히 적용되는 인생 공식이 된다.

한비야가 말하는 도보 여행이란 즐기기 위한 것이지 의지력 테스트나 극기 훈련이 아니다. 우리 땅을 걷는 즐거움, 땀의 정직함, 시골 사람들의 따뜻한 인정, 우리 강산에 대한 사랑을 느끼며 이 땅의 정기를 듬뿍 받기를 권한다.

한창 꿈꾸어야 할 나이인데도 자신의 꿈을 설계하기보다는 다른 사람과 자신을 비교하고 또 경쟁하며 숨 가쁘게 살아가는 우리 어린이들에게 이 책이 책상 앞에서 용기 있게 일어나 배낭을 메고 길을 떠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줄 수 있으면 좋겠다.

많은 사람들이 진정한 여행을 맛보길 바라는 마음에서 부록에는 한비야가 추천하는 도보 여행 베스트 코스’, ‘잘 걷는 법’, ‘도보 여행 중의 잘 먹는 법등 구체적이고 실용적인 정보를 담았다.

뿐만 아니라 각 장의 말미에는 깊이 생각해 보고 실천하기를 붙여서, 어린이들이 실제로 각각의 주제-땅 이름, 다문화, 장례 문화, 생명 나눔(장기 기증), 물자절약-에 대해 생각해 보고 토론해 보고 실천해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