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쑥쑥 모임터 > 영어모임 가이드

품앗이 모임중에서 가장 활성화되어 있고 많이들 원하시는 형태가 바로 영어 품앗이모임입니다. 왜일까요?
영어는 바로 언어이기 때문이 아닐까요?
일상생활에서의 영어사용이야말로 아이가 영어를 받아들이기 위한 최적의 조건일 것입니다.
하지만 EFL환경에서는 그렇지 못하기 때문에 많은 엄마들이 영어모임을 원하시는것이지요.

영어모임을 통해서 일상생활에서의 영어사용 기회를 늘리고, 무엇보다 "영어는 즐거운 것이다"를 아이에게 느끼게 해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영어모임을 준비하면서 엄마의 영어실력도 늘어가면, "이보다 더 좋을 수는 없다."는 환상적인 만남이 되겠지요? 그렇다면 영어모임을 위해 주의해야 할 사항을 하나씩 알아볼까요?

영어모임의 첫 번째 취지는 바로 우리아이에게 보다 많은 영어를 들려주고, 즐거움을 주기위한 것에 있습니다. 그러니 모임을 할 때 영어를 당연히 사용해야겠지요? 그런데 많은 엄마들이 “난 영어를 못해요. 그러니 영어모임을 할 수 없어요.” 라는 자신없는 말을 하실 수 있습니다.

물론 저도 처음 시작은 그랬었고, 지금도 영어못하네요 ㅜ.ㅜ; 그렇다면 목표를 “영어 100% 사용”이라고 잡으시고 그 목표를 향해 꾸준히 노력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Chant, Snog, 영어책 읽기부분에서만 영어로 사용하기를 시작했다가 점점 더 영어사용 비중을 늘려가는 겁니다.

(첫술부터 배부를 수는 없겠지요?) 요즘은 많은 엄마들이 모여서, 또는 개인적으로 영어공부를 위해 노력하고 계신데요. 히플러님의 “Hello 베이비 Hi 맘” 달달 외우기가 그 일례겠지요?
그리고 [공부하는 엄마모임터]를 보시면 직접 만나지는 못하더라도 온라인상으로 (또는 전화로) 영어책 외우기도 활발히 진행되고 있답니다. 처음에는 영어모임을 위한 공부였지만 그게 쌓이고 쌓이면 일상생활에서 아이와 함께 영어로 대화하는 길이 언젠가는 열릴거예요.

모든 모임에는 동기가 되는 학습도구가 있어야 할것입니다. (놀이모임에서는 놀이기구나 놀거리들, 과학모임에서는 과학실험도구) 영어모임에서 없어서는 안될 것이 바로 영어책인데요. 영어모임의 성격도 선택되어지는 책에 따라 방향이 많이 달라집니다.

- 런투리드 등의 Readers book (Leveled Reader) : 아이들에게 읽기를 가르쳐 줄 때 주로 사용되는 책입니다. 책에 나온 간단한 문장들을 이용해 카드를 만들고, 해당 Activity를 해보고 하며 읽기에 도움을 줄 수 있지요.

-영어그림책 (Authentic Storybook/ Picture book) : 문진오디오 영어동화, JYBooks 영어동화, 아이스크림 스토리 등의 창작영어그림책을 이용해 수업을 하는경우입니다. 창작그림책으로 모임을 하게되면 좀더 다양한 Activity와 노래, 율동들을 접목하며 즐거운 모임을 이끌어 갈 수 있답니다. 쑥쑥닷컴에는 다양한 그림책 활용수업 방안이 쑥쑥 라이브러리와 플레이타임(놀이활동) 코너, 그리고 컨텐츠 공모전 게시판에서 소개되고 있으니 참고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Work book/코스북 : 코스북이나 영어워크북을 이용한 수업도 가능합니다. 이 경우에는 조금 큰 아이들을 대상으로 하게 되는데요. 워크북이나 코스북을 한권 정해서 학습지처럼 풀어 보고, 그 책에 나와있는 다양한 상황을 영어로 이야기해 볼 수가 있습니다. 학원에서 하는 영어수업과 비슷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영어모임의 장점 중 하나가 노래와 챈트를 적절히 섞어가며 즐거운 분위기로 이끌 수 있다는 점입니다. 여기에 사용되어지는 노래나 챈트는 단순히 그걸로 끝나는게 아니라 손가락을 사용한다든지, 직접 온몸을 이용해 율동과 같이 하거나 게임식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으므로 아이들이 즐겁게 영어를 배울 수 있지요.

챈트나 노래는 아이들이 외우기도 쉬워서 더 쉽게 영어를 배울 수도 있게 되구요. 아이들의 집중도가 떨어졌다 싶을때 즐거운 챈트나 노래를 통해 분위기 반전을 시킬 수 있답니다. 챈트나 노래는 생략해도 되겠지? 하시는거 아니죠?^^

영어를 배우기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흔히 Activity라고 표현하는데, 영어모임을 할때 사용되어지는 Activity는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게임, 율동, 만들기, 색칠하기, 그리기, 퀴즈, 미술놀이 등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것은 무궁무진하지요. 이처럼 다양한 액티비티는 아이들이 가장 기대를 많이 하는 부분이면서 엄마들이 힘들어하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무엇보다 관련 교구를 새롭게 만들어야 한다는 부담감이 많기 때문이지요. 하지만 너무 어렵게, 거창하게 계획을 하지 마시고 우선 다른 엄마들이 어떻게 해나가는지 참고하시며 쉽게 쉽게 시작하시는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쑥쑥 컨텐츠게시판에서 엄마들의 다양한 Activity 아이디어, 교재와 교구 아이디어를 보실 수 있으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입니다.

영어는 우리 언어가 아니기에,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영어적 표현을 사용하는데 어려움을 겪습니다.
따라서 영어모임시 모든 분야를 한 엄마가 맡아서 진행하기에는 다소 무리가 따를수 있지요.

그러므로 각자 파트를 분담하거나 돌아가면서 진행을 하면, 구성원간의 형평성을 유지하고 각자 책임감있게 모임 준비를 할 수 있게 됩니다. Song & Chant / Storytelling / Activity 이런 식으로 역할을 분담하는 방식이 일반적으로 영어모임에서 많이 채택되고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다른 모임에서도 계획안과 후기가 중요하겠지만 영어모임에서는 특히나 더 큰 비중을 차지하게 됩니다. 계획안을 올리면서 자기가 해야할 부분에 대해 활용예문을 미리 작성할 수도 있고, 다른 엄마들도 어떤 방향으로 진행될 지를 알고 있으므로 진행자의 영어가 막혔을때 옆에서 도와줄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모임에서 사용되어질 챈트나 노래를 위한 테잎준비, Activity를 위한 미술재료나 그밖에 필요한것들을 미리 준비해둘 수 있게됩니다. 그러니 모임전에 계획안을 미리 작성하셔서 회원들과 의견교환을 꼭 하시길 바랍니다. 또한 영어모임을 할 때는 하나의 책을 가지고 여러 부분으로 나누어서 2주간 수업할수도 있고, 한달간 똑같은 책으로 수업이 진행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럴 때 반드시 필요한 것이 모임후기겠지요. 이전 수업에서 부족했던 것을 다음 수업때에 형태를 약간 바꾸어서 보충할 수도 있고, 똑같이 반복을 해볼 수도 있구요~
(영어는 반복이 중요하다는 것, 모두 아시죠?^^) 수업 후 아이들의 상황 체크, 다음 시간에 더욱 보강하거나 반복해야할 부분, 반성의 시간등을 가져보는 의미로 모임후기를 작성하는 것을 잊지 마세요~^^

이렇게 모임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았어요. 이제 모임하실 자신감이 조금은 생기셨나요?
(더욱 겁이 난다구요?^^) 제가 드린 tip은 어디까지나 선배로서의 조언일 뿐, 각자가 경험하는 상황은 또 다르기 때문에 앞으로 더 많은 것을 아이와 함께 배워가며 성장하시리라 생각합니다.
어려운 점이 있으면 언제고 이곳 쑥쑥에서 고민거리를 나누고, 또 자랑할 일이 생기면 모두에게서 축하를 받으면서 힘든 품앗이 모임을 지속해 나갈 용기를 얻어가시기 바랍니다.

여러 분들은 이제 겨우 시작을 했을 뿐이지만 우리 아이에게는 더욱 큰 시작이라는 점을 잊지 말아주세요. 인류 최초로 달착륙을 한 암스트롱의 명언을 잠깐 빌려볼까요?

That's one small step for a man, one giant leap for mankind.
(개인에게는 작은 한 걸음에 불과하지만, 인류에게는 커다란 도약.)

영어모임을 시작하는 엄마들에게, 다음과 같이 얘기해드리고 싶어요.

That's one small step for a mom, one giant leap for her kid.
(엄마에게는 작은 한 걸음에 불과하지만, 아이에게는 커다란 도약.)

그럼, 우리 아이들의 행복한 영어세상을 위해 즐거운 품앗이 모임속으로 출발!
인스타그램 가기
카카오 스토리 소식 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