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이유 3편 - 내용편 2002-03-29 14:25
1701
http://www.suksuk.co.kr/momboard/ABH_001/8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Caillou

 

 에피소드

 줄거리

 1. Caillou's Snowman (눈사람을 만들어요)

  

사라 누나와 내리는 눈도 받아 먹어 보고 눈사람도 만들어 보는 까이유의 신나는 이야기가 계속 됩니다.

과연 온 우주에서 가장 큰 눈사람을 만드는지 지켜 볼까요?

 2. Caillou is a Clown (어릿광대 놀이)

 

까이유는 식구들과 행진을 보러가고 싶습니다.

하지만 로지가 어릿광대를 무서워해서 갈 수가 없네요.

까이유의 노력으로 로지는 행진을 볼 수 있을까요?

사실, 어릿광대 분장은 지금 어른인 저도 무섭습니다....^^

 3. Caillou's Special Friend (까이유의 특별한 친구)

 

우리 나라보다는 서양의 아이들에게 볼 수 있는 정서인 상상속의 친구가 주제 내용입니다.

'죠지'라는 상상의 친구와 노는 까이유를 까이유의 부모님들은 잘 이해해 주시네요.

 4. Caillou Learns to Drive (신나게 운전해요)

 

아빠가 세차를 하시는 동안 까이유는 신나게 운전하는 단꿈을 꾸며 핸들을 잡고 차안에서 놀고 있습니다.

갑자기 경적을 울려 놀란 아빠가 물을 뒤집어 쓰지요.

저라면 화를 버럭 냈을 것 같은데....ㅠㅠ

까이유 아빠는 어쩌다 일어난 사고라고 말해 주시네요.

 5. Caillou's Big Friend (새친구 앙드레)

 

까이유의 집에 앙드레라는 나이도 많고 키도 큰 형아가 놀러옵니다.

힘도 세고 키도 큰 앙드레 형아는 까이유가 아끼는 의자에 앉아서 의자도 망가지고 앙드레도 다칩니다.

부서진 의자가 속상해도 얼마나 아픈지 묻는 까이유가 아주 대견합니다.

 6. Caillou's Colous (그림을 그려요)

 

심심에 겨워 짜증까지 나 버린 까이유는 뭘 해줘도 싫다고 하지요.

얼마나 심통이 났는지 눈을 가려서라도 못보게 하고 싶을 정도지요.ㅠㅠ

하지만 그림그리던 할머니의 자리에서 까이유는 즐거운 놀이를 하게 됩니다.

손으로 멋진 그림을 그려보는 까이유를 지켜보세요.

 7. Caillou Mails a Letter (편지를 보내요)

 

까이유의 엄마는 청구서만 받아서 편지를 받고 싶다는 말을 하고, 까이유는 아빠와 비밀스런 '편지 작전'을 벌이게 됩니다.

열심히 그림도 그리고, 나중에는 멋진 도장까지 찍어서 보내네요.

기특한 까이유의 편지 작전을 살펴 보세요.

 8. Caillou Learns to Swim (수영을 배워요)

 

물이 무서워서 수영을 할 수 없는 까이유.

조금씩 용기를 내서 수영을 배우기 시작합니다.

하루 하루 성장하는 까이유의 성장 일기를 지켜봐 주세요.

 9. Big Brother Caillou (오빠가 됐어요)

 

까이유가 과거의 이야기로 돌아갔네요.

로지가 태어나기 전과 태어나서, 그리고 동생으로 받아들이기까지의 까이유 심정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동생을 가진 아이들의 마음도 찬찬히 돌이켜 볼겸, 과거로의 여행을 떠나보세요.

 10. Caillou's Hiding Place (까이유의 비밀 장소)

 

숨을 곳을 찾는 까이유에게 할아버지는 아주 멋진 비밀 장소를 알려 주십니다.

아빠의 추억까지 어려 있는 까이유의 비밀장소는 주로 아파트에 살고 있고, 또 한자리에서 오래 살기 어려운 우리에게는 부러운 일이기도 하네요.

 11. Caillou's Rainy Day (비 오는 날)

 

비오는날 까이유를 데리고 가게에 가야하는 까이유 엄마가 남일 같지 않습니다.

까이유는 준비하고 나가려니 화장실이 가고 싶다하고, 화장실 가다가 잊어 버리고 놀고 앉아있는가 하면, 화장실에서도 딴짓하고 있지요.

결국 비는 개이고, 어렵고 어려운 외출이 드디어 가능해 지네요.

 

 

 

 비디오를 보다가 요건 나도 할 수 있겠다 하는 쉬운 표현들을 모아보았습니다.

만만한 표현들은 평소에 알아두면 아이에게 적시에 써먹을 수 있으니까요.

 

How about coming inside for a snack?

안에 들어가서 간식 먹을래?

 

I don't know about this.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구나.

 

Let's have a race.

우리 경주하자.

 

Let's play catch.

우리 공놀이 하자.

 

Let's play hide and seek.

우리 숨바꼭질 놀이 하자.

 

Can you come here for a moment?

잠깐만 이리 와볼래?

 

Do you know anything about this, Caillou?

까이유, 어떻게 된 일이지?

 

It was a accident.

이건 사고였어요.

 

What are we waiting for?

우리 지금 뭐하는거죠?

 

In fact Andre seemed very big.

사실 앙드레는 매우 커보였어요.

  

Here I come.

간다~!!

 

That's not fair.

그건 공정하지 않아요.

 

Well you are it.

네가 술래야.

 

Are you hurt?

다쳤니?

 

Kick it like this.

이렇게 (공을) 차 봐.

 

You must've got out of the wrong side of the bed today.

너 오늘 침대 반대쪽에서 일어 났구나.

=너 오늘 기분이 아주 나쁘구나.

 ♣ get out of bed on the wrong side /

get out on the wrong side of the bed /

get up on[out of] the wrong side of the bed

=자고나서 잠투정하다, 아침부터 기분이 나쁘다

( 과거형 또는 must have got ‥의 형태로 쓰는 것이 보통이랍니다).

 

That's it!

바로 그거야!

 

Can you keep a secret?

비밀 지킬 수 있지?

 

We have to run errands now.

우리는 지금 가게에 가야해. (run errands=심부름 하다)

 

★ 이 내용이 필요하신 분들은 여기를 클릭~!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