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Drawing Game"해 보아요~

글쓴이 초코

등록일 2008-09-12 02:36

조회수 2,303

댓글 16

http://www.suksuk.co.kr/momboard/BEB_002/62344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요즘 날씨가 넘 좋아서리 집에서 엄마표 하기 힘듭니다요.
유치원 갔다오고 난 후엔 거의 free인 울 딸은 매일매일 놀이터서 노는 게 요즘의 일과랍니다.
수줍음 많기로는 세계 어디를 내다놔도 손색이 없지만.. 밖에서 놀땐 남자아이들 뺨치게 액티브 하답니다.
그네도 서서 탄지 오래되었구, 줄타고 올라다니는 것 넘 즐겨합니다요. 누구 피를 타고났는지..
음.. 그러고 보니 저도 한 수줍음 하지만, 남들 소리지르고 뒤로 넘어가는 놀이기구도 넘 잼있게 탔던 기억이나네요.
무서워서 같이 간 남정네 품에 안겨도 보고 싶었지만 그게 리얼하게 안 되더만요.. 제 피도 좀 섞였나 봅니다.

 

요즘 날씨도 좋고 어차피 집에서 끼고 뭘 해 볼 수도 없고 그래서 한 2주 사이에 공연 세가지를 봤어요.
하루는 날잡고 유치원도 안 보내고 공연을 보러 갔지요.

 

첫 공연은 "미키와 함께하는 행복한 클래식 동화"라고 디즈니 라이브 오리지널 팀이 내한한 공연인데 평일 오전 영어공연을 봤습니다.
디즈니 공연답게 화려한 무대의상과 무대장치, 배우들의 연기가 돋보였던 공연이었어요.
근데 이놈의 디즈니의 상술때문에 울 큰 딸이 뮤지컬에 집중못해서 좀 안타까웠답니다.
공연장 입구에 화려하게 펼쳐놓고 팔던 캐릭터 상품에 눈이 멀어 들어가면서부터 사달라고 졸라대고...
24개월되려면 4일 모자라서 공짜로 관람한 울 둘째딸과 제가 열광했던 공연입니다.

 

두번째는 유명미술작품과  IT기술이 만나 새로운 재미를 선사했던  "살아있는 미술관"입니다.
유명미술작품들이 말을 하고 움직이고.. 뭐 이런..
아이들이 미술작품을 좀더 잼있게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된 것 같아요.
언니랑 조카들 까지 같이갔던 터라 그런지 아님 오전에 뮤지컬을 보고 가서 그런지 아이들 조금 흥분하여 자기들끼리 노르라 좀 바쁘더라구요.
역시 울 귀염둥이 둘째가 모나리자에 반했는지 모나리자 그림 앞에서 넋을 놓고 한참을 서 있더라구요.
나중에 유명한 화가가 되면 "울 딸은 24개월때부터 이미 명화를 볼 줄 아는 눈을 가졌었다"라고 인터뷰하면서 일화를 소개할까봐요. ㅋㅋ
사실 모나리자가 말을 했거든요. 그래서 거기에 혹해서..

 

세번째는 "행복한 미술관에 간 윌리"입니다.
주말에 보게 되어  남편까지 식구 모두 갔지요.
그 사이 24개월하고 5일 된 울 둘째딸도 입장료를 내야하는지라 남편이랑 보지 말고 집에 있으랬더니 둘째 차별한다고 꾸역꾸역 같이 가더이다.
앤써니 브라운의 "행복한 미술관(The Shape Game)"이란 책과 "미술관에 간 윌리(Willy's Pictures)"라는 책을 다양한 악기소리와 함께 선생님이 읽어주십니다.
소극장 잇점을 살려 아이들을 책읽기에 참여시켜서 잼있었던 공연입니다.
더군다나 소극적인 울 큰 애 때문에 남편이 옆에서 오버해서 그런지 아이덜이 넘 좋아했어요.
둘째는 중간중간 넘좋아서 비명과같은 탄성을 지르기도 했답니다.

공연 끝나고 집에오는 길에 그동안 봤던 세가지 공연중 뭐가 젤로 잼있었냐고 물었더니 마지막 윌리 공연이 젤루 잼있었다고 하더이다.
사실 ticket값에 따라 나름 순위를 매기고 있던 이 속물스런 엄마에게는 다소 실망스런 대답이었습니다.
그리고 공연 후 감동이 밀려왔는지 거기서 소개되었던 "그림놀이"도 집에와서 하겠다고 스켓치북을 꺼내들었습니다..

 

아이들과 같이 해 보면 잼있는 놀이라 소개해 드립니다.
사실 공연 전에도 "행복한 미술관"이란 책을 읽고 이 놀이를 보긴 했지만 아이랑 해 볼 생각은 못했었거든요.
책에 보면 윌리가 미술관에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공책과 펜을 삽니다. 그리고 엄마와 재미있는 그림놀이(drawing game)를 하면서 집으로 돌아오는데요.
그 방법은 이렇습니다요,
1. 한 사람이 아무모양이나 먼저 그립니다.
2. 그럼 다른 사람이 그 그림위에 자기 생각대로 다른 그림을 그려서 완성합니다.

두 사람의 생각이 들어간 색다른 그림이 됩니다.
책에 나온 예를 한 번 보여드릴께요.
처음에 엄마가 아무모양(울 딸은 이빨모양이라네요.)을 그려넣었는데. 이것을 윌리가 얼굴로 바꾸지요.
요렇게. 아주 기발하지요..?

그 외의 예도 책의 맨 뒷장에 요렇게 많이 나와있어요. 아주 잼있지요.

공연에서는 한 선생님이 하트를 그렸는데 다른 선생님이 할머니로 변신시켰답니다.

 

저도 울 딸이랑 이 그림놀이를 해 봤어요.

제가 처음에 빨간색으로 아무 모양이나 그렸구요. 그 담에 울 아이가 그림을 완성했습니다.

(이해를 돕기 위해 제가 그린 모양은 대충 파워포인트로 다시 그려서 올려봅니다.)

타원은 접시, 두번째는 작은 연못(little pond)랍니다. 처음에는 물고기를 그려넣으려고 했는데 올챙이(tadpole)처럼 그려져서 그냥 올챙이라고하더군요.

세번째는 왕관으로, 네번째는 나비를 그리지 않을까하고 생각했는데.

"tooth fairy"날개라며 이빨요정을 그린다고 하더니만.. 그리다보니 개미모양이라면서 개미로 완성했네요

또 다른 그림 올려봅니다.

초록색은 제가 그린거구요. 빨간색은 아이가 그린것입니다.

첫번째는 반원을 그렸더니 무당벌레로 완성했구요.

두번째는 책에 나온것이랑 똑같이 해 보고 싶다고 해서 이모양 그려줬더니 책보고 얼굴로 완성했어요.

세번째는 울 아이가 빨간색으로 소세지모양을 그려서 제가 비행기로 완성했어요.

네번째는 제가 구름모양 그렸더니 나무로 완성했네요.

 

 

 

간단한 놀이이지만 아이들의 번뜩이는 아이디어를 엿볼 수 있답니다. 그리고 우리 어른들이 얼마나 고정관념에 빠져 헤엄치고 있나 한 번 생각해 보게도 해 주지요.

아이들과 잼있는 미술놀이 함 해 보세요.~~~ 준비물도 별로 필요없는 잼난 놀이예요.

 

근데 전 이 시간까지 안자고 모한데요..?? 어제, 그제 아이들과 함께 저녁 9시에 자는 바른생활을 했더니만 오늘 잠이 안 오네요. 이를 어쩔까나..? 이러다 제가 여기 도배하는거 아닌지 몰겄네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3
  추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원이진이맘 2008-09-12 15:14 

좋은 공연과 놀이 알려주셔거 감사해요

아직은 활용하기에 우리 애가 조금 어리긴하지만

스크랩해두고 나중에 해 보려구요~~

추석 잘 보내셔요^^

초코 2008-09-12 19:25:00
예원(이름 맞나요..?)이랑 지금 해도 왠지 기발한 아이디어가 나올 것 같은 생각이 드네요.
추석 잘 보내세요..
유리엄마 2008-09-12 12:52 

ㅎㅎ 정말 잼난 놀이 소개시켜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이들의 창의력을 볼수 있는 놀이겠네요~~~

아이들은 어른들보다 생각하는것이 어찌나 기발한지..

한번씩 깜짝깜짝 놀라게 되더라구요..

추석 지나고 와서 꼭 해보고 싶어요..

감사해요^^

초코 2008-09-12 19:24:04
마자요 아이들 생각이 어찌나 기발한지 저두 가끔 놀란답니다.
전 언제 이렇게 머리가 굳었는지.. 원..
추석 잘 보내세요.
은맘 2008-09-12 10:44 

정말 재미있겠네여...

아이들의 상상력을 맘껏 펼칠 수 있겠는데요...

이번 추석연휴에 짬내서 해봐야겠어여..^^

즐거운 추석 연휴 보내세여....

 

초코 2008-09-12 19:23:14
은맘님도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맛난것도 많이 드시구요.
예남매맘 2008-09-12 10:40 

어머나~ 그림 못그리는 저한테는 정말 딱인 놀이에요..

어머어머... 놀라워요.. 여러가지로 변신하네요..

근데, 그림을 잘 참그렸네요..기발하고..^^

가져가서 나중 저도 함 해볼께요.

감사합니당.. 당근 추천이지요..^^

초코 2008-09-12 19:22:46
저두 변신하는 거 보고 좀 놀랬어요.
예남매맘 아이덜이랑 해 보심 더 놀라실걸요.
추천 감사해요.
마플 2008-09-12 08:25 

ㅋㅋ어제 또 안주무시고 이리 글을 올리시구....

그나저나 저두 이시간에 애들 깨울 생각은 안하고

쑥에 코박고 있으니...ㅋㅋㅋ

저두 오늘 함 해볼라네요...

추석 잘보내시구요 맛있는거 마니마니 싸오세요^^

초코 2008-09-12 19:21:55
오늘 마플님이랑 커피한잔 못했더니 해롱해롱이네요.
추석 잘 보내시구.. 맛난거 드시러 놀러오시와요.
령돌맘 2008-09-12 07:34 

이 놀이 재밌겠어요~~

울 아이들은 영~~ 그림에는 소질이 없어서리...ㅋㅋㅋ

그래도 요건 색칠하고 그런건 아니니깐~~

한번 시도해봐야겠네요~~

 

공연을 3개나 보셨다니..

전 지방에 살아서.. 공연보기가 참~~~ㅜㅜ

부럽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초코 2008-09-12 19:20:56
저도 평소엔 애 둘델고 공연 같은 거 볼 엄두도 안 냅니다.
간만에 용기내서 보여줬어요.
령돌맘 옥구슬 목소리에 그림까지 잘 그림 넘 불공평하다 생각했을 거예요.
오순이맘 2008-09-12 07:22 

아 생각납니다.

하트를 아주 예쁜 할머니로 변신시켰죠...

 

저는 제가 그림을 못그리니...맘은 굴뚝 같은데,

정말 이부분은 어려워요...

 

초코님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오순이맘 2008-09-12 07:23:06
스크랩하고 두고두고 읽으면서 잊을만하면 이놀이 해야겟습니당^^
추천도 꾸욱~~
초모 2008-09-12 19:19:06
저도 할머니로 변신하는 것 인상깊게 봤어요.
오순맘님 아이들에게 그림도 잘 그려주실 것 같아요.
추첨 감사해요.
초코 2008-09-12 19:19:40
"초모"아니고 "초코"였슴당..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40280

 [컨텐츠공모전][기타]I'm Little Teapot & role play 팁

[3]
초코 2008/09/30 1,906 0
40279

 [컨텐츠공모전][기타]London Bridge & 가사바꿔 부르기

[1]
초코 2008/09/30 1,797 1
40278

 [컨텐츠공모전][기타]Teddy Bear & 가사 바꿔부르기

[2]
초코 2008/09/30 1,903 1
40240

 [컨텐츠공모전][기타]Mommy Finger & 액티

[2]
초코 2008/09/28 1,903 0
40239

 [컨텐츠공모전][기타]I'm so Happy!!

[2]
초코 2008/09/28 1,832 0
40177

 [컨텐츠공모전][기타]Head, shoulders, knees and toes &..

[3]
초코 2008/09/26 1,886 0
40175

 [컨텐츠공모전][기타]Humpty Dumpty & 액티

[2]
초코 2008/09/26 1,726 1
40146

 [컨텐츠공모전][기타]We're Going on a Bear Hunt

[10]
초코 2008/09/25 1,893 2
40145

 [영어 품앗이 노하우3탄 ] We're going on a bear hunt.

[34]
초코 2008/09/25 8,357 20
40143

 ort(유치원기관용)문의드려요

[2]
초코시럽.. 2008/09/24 2,431 0
40072

 런투리드필수인가요?

[1]
초코시럽.. 2008/09/23 2,503 0
39965

 [컨텐츠공모전][기타]Rain, Rain, Go Away & 액티

[6]
초코 2008/09/18 1,870 0
39964

 [컨텐츠공모전][기타]HappyBirthday & 곡의 유래

[6]
초코 2008/09/18 2,179 0
39882

 "Drawing Game"해 보아요~

[16]
초코 2008/09/12 2,303 3
39876

 [컨텐츠공모전][기타]Row, Row, Row Your Boat

[6]
초코 2008/09/12 1,871 0
39875

 [컨텐츠공모전][기타]Where is thumbkin? & 관련 액티

[6]
초코 2008/09/12 1,987 1
39607

 [영어 품앗이 노하우2탄 v1.0] 영어표현, 수업진행tip

[46]  답글 1개 ▼
초코 2008/09/02 22,216 50
39501

 [컨텐츠공모전][기타]Twinkle Twinkle Little Star, 책소..

[6]
초코 2008/08/28 1,845 0
39499

 [컨텐츠공모전][기타]Baa, Baa, black sheep(Lamb Colorin..

[8]
초코 2008/08/28 1,884 0
39361

 [컨텐츠공모전]ABC Song+알파벳 관련 책,사이트

[4]
초코 2008/08/23 2,78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