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제 아이는 이렇게 해요

글쓴이 채니맘

등록일 2007-05-04 10:03

조회수 5,425

댓글 3

http://www.suksuk.co.kr/momboard/BEB_003/123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아이 중간고사가 끝났습니다.  저는 아이가 중학생이 되니 아이에게 생활 리듬이 생겨 관리하기는 편하더라구요. 2달은 영어, 수학 공부만 하면서 독서, 바이올린, 운동을 하고,  2주 반은  모든 것 접고 시험준비를 하고 시험을 보고,  1주는 아이가 하고싶은 것 실컷 하면서 공부에서는 완전히 해방되고...  

 

중학교들어와서 처음 습관을 잘 잡는게 참 중요한 것 같아요. 1학년 초에만 좀 신경쓰면 그 후는 그 습관데로 진행이 되니까요. 저는 일단 아이가 시간을 소중히 여기는 습관을 들였으면 싶어서 아이에게 시간이 무한정 주어지지 않도록 했습니다. 일단 취침 시간을 10시 반, 기상시간 6시 반으로 정했어요. 아직은 키도 커야하고 잠도 성인보다는 많이 자야하는 청소년시기이기 때문에 8시간은 자야한다고 생각해요. 시험 기간 중에도 아이는 이 시간을 지키지요. 학교 다녀오면 3시 반이 넘으니 잠자기 전까지는 7시간 정도 시간이 있는데 이 시간에 공부하고 바이올린 연습하고 책읽고 일주일에 두번은 운동다니고  수학 학원 다니고 밥먹고 비디오 보고....정말 동동거리며 해야 하루 일과를 다 끝낼 수 있지요.

 

시험 기간은 시간을 조절하고 집중력을 키우는 훈련을 하기에 참 좋은 기회인 것 같아요. 일단 시험 준비기간을 오래 잡지 않는 게 중요합니다. 제 아이는 2주를 잡습니다. 1학년 첫 시험때는 충분하지 않을까봐 불안하기도 했지만 1학년 성적에는 크게 연연하지 말고 여러가지를 시도해보자라는 심정으로 했는데 사실 2주면 넉넉하지 않습니다. 그러니까 아이가 더 긴장해서 시간을 놓치지 않고 집중하는 것 같아요. 

 

시험 2주 전 주말에 저와 아이는 2주동안의 총 시간을  50분 공부 10분 휴식 이렇게 1시간 단위로 해서 나누어봅니다. 그리고 다시 국어 공부 하는데 몇시간 (교과서 읽는데 몇시간, 자습서 읽는데 몇시간, 문제지 푸는데 몇시간...) 이 필요한지 계산해서 1시간 단위로 시간을 나누어둔 빈칸에 써 넣습니다. 이렇게 시험보는 전 과목을 써 넣고 보면 언제나 시간이 부족해서 이리저리 조절해야합니다. 일단 이렇게 해 놓으면 아이가  자기에게 주어진 시간이 얼마나 적은지 느끼고 긴장하게 됩니다. 1학년 첫 시험 때는 제가 시간을 쟀습니다. 공부시작한지 50분이 지나면 무조건 공부방에서 나오도록 했습니다. 그리고 그 50분 동안 계획했던 걸 다 끝냈는지 확인합니다. 다 끝내지 못했어도 다음 시간 계획했던 것으로 넘어가야 하기때문에 아이는 어떻게하든 끝냅니다.

 

그리고 한가지 정말 중요한 것은 핸드폰관리를 해야합니다. 시험 기간중에는 핸드폰을 안쓰는게 가장 좋은데 제 아이는 핸드폰이 한시라도 없으면 인생에 자장을 느낄 정도라 불가능합니다. 그래서 50분 공부들어가기 전에 핸드폰을 끄고 쉬는 시간 10분동안 그동안 왔던 메시지에 답 보내느라고 정신없습니다.  1학년때 이런 습관을 들이고 나니 2학년때는 제가 할일이 별로 없습니다. 이제 계획표도 혼자 짜고 저는 혹시 빠뜨린 건 없는지 점검만 해줍니다. 50분 시간도 잴 필요가 없습니다. 이제는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이 더 길어져서 2시간이넘게 앉아있을때도 있습니다. 이번 중간고사 기간에도 늦둥이 작은애 재우면서 저도 잠이드는 바람에 아이 공부할때 까지 깨어있지도 못했지만 아이는 개의치 않더라구요.

 

시험기간이 아닌 주말에는 자유롭게 시간을 보내게 합니다. 근데 수학학원 가는 날이 토요일에 잡혀있어 완전한 자유는 아니네요. 수학학원 다녀오는 토요일 오후부터 일요일 저녁 7시 전까지는 무엇을 하던 참견하지 않습니다.

 

제 아이 전교 1, 2등하는 수재는 아니지만 나름대로 공부습관 잡히고 적당히 균형을 이루며 살아가는 방법을 배우고 있는 것 같아 나름 만족하고 있습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14
  추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한상희 2011-09-27 00:55 
잘 담아갑니다.
채니맘 2007-05-07 11:24 

어린이날이 낀 주말이라 정신없이 보냈네요.

 

시험 준비 기간중에 수학학원은 시험전후 2주를 빠지더라구요 그리고 다른 것 (저와 하는 영어, 바이올린, 운동등)은 모두 중단합니다. 정상적인 학교 수업이 있는 평일은 하루 50분씩 5타임이 나오고 놀토와 학교 가는 토요일, 그리고 일요일등은 그보다 많이 나옵니다. 시험 기간중에는 각 식사 시간 전후 1시간, 그리고 중간의 10분씩 휴식, 2타임 후에는 20분씩 휴식하는 시간 빼고는 모두 시험공부를 합니다.

과학고 2008-02-05 09:34:49
초등학생보다 시간이 더 많은거 같네요. 똑똑한 시간관리가 부러워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49

 개념원리를 가르치지 않고서...

[2]
규투맘 2007/05/25 3,526 0
148

 미국아이가 받으면 좋아할만한 선물 추천 부탁드려요.

[2]
딸둘맘 2007/05/25 3,051 0
147

 “성대수학경시” 지도사례 및 효과

[13]
할아버지.. 2007/05/25 10,334 24
146

 수능영어는 무능한 영어인가?

[4]
슬비 2007/05/25 4,433 7
144

 수학학원 보낼지 말지 갈등입니다...

[3]  답글 2개 ▼
ohsilver.. 2007/05/23 4,790 4
143

 ♠역사탐방 경주 어느곳을 다녀오는게 좋을지요^^

[6]  답글 3개 ▼
주번 2007/05/23 3,657 0
142

 Summer Reading...

[1]
최지연 2007/05/23 3,165 0
141

 흑흑..이 아들을 어떡하죠..?

[2]  답글 1개 ▼
악어맘 2007/05/22 3,879 3
140

 하니비님 매직 끝나고 폭소를 터뜨리며 읽을 만한 책은?

[2]  답글 1개 ▼
2007/05/22 4,199 2
139

 영어 선생맘이 하는 영어이야기

[7]
채니맘 2007/05/22 5,740 21
138

 수학공부에 대한 조언

[6]
judy0120.. 2007/05/21 5,701 18
137

 헤르만 헤세의 '수레바퀴 밑에서'

[3]
하니비 2007/05/21 4,181 5
136

 영작이 참 부족합니다.

[3]
yellow 2007/05/21 3,743 1
132

 중1때 단기유학

[2]
오키드 2007/05/20 3,800 0
131

 진정으로 내 아이의 행복을 바란다면....

[2]  답글 2개 ▼
하늘사랑.. 2007/05/19 3,834 5
130

 영어교육의 현실

[12]  답글 1개 ▼
하니비 2007/05/19 8,503 19
129

 엄마노릇

[9]  답글 1개 ▼
채니맘 2007/05/18 4,580 12
126

 중학교 수학

[5]  답글 1개 ▼
강미선 2007/05/16 7,887 16
125

 좋은 중학교 있는 동네로 이사가야 할까요?

[2]
동진맘 2007/05/16 4,127 0
124

 선행학습을 많이 했다는데 막상 수능에서는...

[4]
강미선 2007/05/16 6,099 21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