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들넘 영어공부

글쓴이 준 에미

등록일 2007-06-13 15:23

조회수 3,444

댓글 3

http://www.suksuk.co.kr/momboard/BEB_003/279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현재는 자포자기 심정입니다..ㅠ.ㅠ

 

엄마도 헤매고..아들도 헤매고..후~

 

일단..

아들이 영어를 싫어합니다..못합니다..

(어미도 영어를 싫어하고 못합니다..ㅠ.ㅠ)

 

전체적으로 우리나라 언어를 포함해서 언어를 싫어합니다.

(자기 자신이 못한다고 생각하죠..사실이기도 하고..)

 

수학과학은 좋아하기도 하고 잘하기도 하는데

언어가 나오면 기가 팍 죽는상태입니다..

 

작년에 중국에 있는 친척집에 갔다가

그곳 국제학교에서 하는 한달 코스의 특강(?)반에 갔다가는

완전히..정 떨어져 온것 같아요..

발등을 찍어봤자..머..이미 엎질러진 물이구요..

 

파닉스를 윤선생으로 하다가

선생님이 아이에게 휘둘리기에 파닉스만 끝내고는 관뒀지요

그후로 개인선생님에게 한 일년..

지엔비학원에서 한 일년..

몇일전에 지엔비도 관뒀구요..

그렇네요..

 

현재 상황에서 보면

현재 아들에겐

시간만 보내고 아무것도 남은것이 없어보입니다..

영어에 대한 증오만 남은것 같네요..

 

몇일간 쑥쑥에 들어와서 초등, 중등게시판을 다 읽어봤는데도

제가 어디서 부텀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네요

한가지 알게된거라곤

아들하고 저하고 둘이서 공부를 하는것은 안되겠다는 것만 알겠어요..

 

아이가 책은 좋아합니다..

머..만화,창작,역사,과학...특별히 가리지 않고

우리나라 말로 된 책은 좋아라 하는데

영어로 된 동화 몇번 줘봤는데..

한숨부터 쉬더라구요..

 

아이가 뭔가를 시키면 재능이 탁월하진 않은데..그냥 성실히 꾸준히 하긴 하더라구요..

 

제가 찾은 장점은 책을 좋아하는것과 꾀부리지 않고 꾸준하다는 것

두가지를 찾았는데

이 장점을 가지고 영어공부와는 어떻게 연결을 시켜야 할까요..

 

5학년..

그래도 지금부터 처음부터 다시 시작한다고 생각하면..언젠간 따라 잡겠지요?

(머리가 나빠보이진 않으니까요...ㅡ.ㅡ;;)

아주 늦은것은 아니겠지요???(부디 늦었다고는 하지 말아주세욤...ㅠ.ㅠ)

 

집에서 제가 가르칠만한 실력도 못되고..

어떻할까요..

 

그냥 수능을 보기 위해 공부하는...단어나 죽자살자 외우고 문법이나 공부시킬까요?

 

정말 깜깜합니다..

 

창피한것 무릅쓰고 조언을 구하니..부디 외면하지 마소서...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1
  추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준 에미 2007-06-22 10:21 

미르창님..쪽지 보셨나요?

 

감사합니다..^^

준 에미 2007-06-18 12:40 

미르창님..

 

애플리스요?  애플리스 들어갔다와볼께요..

미르창 2007-06-15 09:06 

아이가 영어에 대한 거부 반으이 높은 상태에서 또다른 학원이나 다른 학습적인 공부는 아이게게서 더 영어를 멀리할수 있다는 생각입니다.

 

혹 애플리스 라는 사이트를 아시나요?  저의 아이도 (초1남) 작년에 제가 너무 학습적으로 영어를 들이밀었다가 아이가 거부반응을 일으켜서 영어를 잠시 중단한 적이 있었어요

그때즘 이 사이트를 알게 되고 열심히 여러 선배맘들의 글 읽어보면서 올해 다시 비디오 보기와 흘려듣기로

시작했습니다.

 

아이가  지금은 너무 좋아하구요 영어에대한 거부 반응도 없습니다.

지금은 하루에 한편정도 영어 무자막 비디오 보고 많이본 비디오 녹음해서 흘려듣기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아이가 가끔 흘려들으면서 따라 하기도 하고 재미 있는 부분을 다시 듣고 싶다고 앞으로 돌리기도 합니다. 아주 조금씩 듣기가 쌓이고 있다고 생각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213

 중학교 내신을 위한 중국어 교육 언제부터......

[3]
게으른 .. 2007/06/18 4,109 0
212

 잘하는 영어실력으로 무슨 일을 할 것인가?

[6]
stella 2007/06/18 4,581 16
211

 서정시인께서 올리신 팝송 가사 넣기 보신 분

[2]
2007/06/17 2,817 1
210

 신맹모되기?

[1]
재원맘 2007/06/16 4,089 10
209

 미국인 손님 초대와 아이들 영어

[5]
하니비 2007/06/16 4,580 8
208

 [초대 ] Literacy Place 쑥쑥 무료 세미나

히플러 2007/06/14 2,448 0
206

 중학생용 graphic novel(만화)-논픽션

[2]
김은아 2007/06/14 3,518 3
205

 쪽집게 과외보다 좋은 안방 사교육

[10]  답글 1개 ▼
프리리 2007/06/14 7,051 18
204

 그래도 교육은 계속되어야 한다.

프리리 2007/06/14 3,157 6
203

 Elements of Literature(미국중등교과서)

[2]  답글 1개 ▼
김은아 2007/06/14 3,922 5
202

 아들넘 영어공부

[3]
준 에미 2007/06/13 3,444 1
201

 초등5학년 영어공부 여쭤볼게요

[1]
게으른 .. 2007/06/13 7,148 0
200

 내 인생의 멘토는 누구?

[3]
슬비 2007/06/13 4,003 11
199

 기말고사 영어공부는어떻게 하나요?

[4]
준세맘 2007/06/12 3,636 0
198

 여름방학, 그리고 TV

채니맘 2007/06/12 3,482 2
197

  이 문장이 어디가 어색한가요?(어법상)

[1]  답글 1개 ▼
pink0011.. 2007/06/11 2,804 0
196

 [오픈 7주년 EVENT 2] 쑥쑥과 쑥쑥몰에 숨어있는 알파벳 ..

운영자 2007/06/11 2,295 0
195

 외국어 영역1등급을 위한 중등생의 영어공부 방향

[7]
하니비 2007/06/11 8,310 11
194

 바뀌고 있는 학교 영어 수업..

[9]
서정시인.. 2007/06/10 4,725 6
193

 내 인생 최고 블루칩 - 딸이라는데...

[14]
하니비 2007/06/09 6,220 4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