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 6분영어 (Driving)

글쓴이 보물연우

등록일 2017-01-09 12:59

조회수 4,421

댓글 4

http://www.suksuk.co.kr/momboard/BEB_003/997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http://ichef.bbci.co.uk/images/ic/1920xn/p04gwsnv.jpg 1952w" data-title="" data-pid="p04gwsnv" data-type="image">


이번주 주제는 Driving 입니다.


새로운 기술이 처음 소개 될때는 과연 저것이 상용화 될 수 있을까? 하는 의구심이 들죠.

인터넷을 잘 몰랐을 때 신문을 통해서 인터넷을 소개하는 연재글을 흥미있겠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연재글에서는 인터넷의 발달로 사람들은 직접 쇼핑을 하러 가지 않고 집에서 인터넷을 통해서 물건을 구입하는 시대가 온다고 했지요. 그때 든 생각은 어찌 물건을 사진만 보고 고를 수 있을까? 말도 안된다는 생각이었는데.......

이제는 인터넷 구매가 일상이 되었죠.


하긴 휴대폰이 생기고 그것이 스마트폰으로 진화하여 이제는 커다란 컴퓨터도 필요없고 손안에 든 스마트폰으로 물건도 사고, 강의도 듣고, 길도 찾고.........


이번주 6분영어 내용을 보면서도 이런 생각이 드네요.

이것도 머지 않아 우리에게 일상이 되겠지요?


autonomous car, 자율주행 자동차, 무인자동차, 스마트 카 등등 여러 표현으로 불리고 있네요.



autonomous car가 있으면 이런 모습 생활이 가능하겠죠?

컬러 밖 흑백으로 된 주변의 차들의 운전자들의 모습이 지금의 현실 ㅋㅋ




이 차들에는 수많은 자동 시스템이 장착되어 있다고 해요. 여러 정보를 받아들이기 위한 카메라와 센서들, 그리고 받은 정보와 길에대한 정보를 바탕으로 매 순간을 주행에 대한 판단을 해주는 네비게이션 ,컴퓨터  그리고 네트워크시스템....


www.u-blox.com%2Fen%2Fblog%2Fvehicle-lte-%25E2%2580%2593-use-cases-and-opportunities-connected-and-autonomous-car&psig=AFQjCNExAko27CwmIJA42i4BPyT-vkzVTg&ust=1484018660311727" data-ved="0ahUKEwi9hK7OjrTRAhWIjpQKHVkdC5sQjRwIBw" jsaction="mousedown:irc.rl;keydown:irc.rlk;irc.il;">autonomous car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현재 우리나라의 autonomous car에 대한 기사들입니다.

열차나 전철 처럼 레일이 있는 경우 적용이 더 쉬울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래서인지 세종시의 무인궈도 운행차량은 내년에 시범운행을 할 수도 있다는 기사가 있네요.

http://www.inews365.com/news/article.html?no=477452


판교에서 자율주행 셔틀버스를 위한 사업을 시작한다는 기사도 있네요.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294846&sc_code=1439458030&page=&total=


그러면 autonomous car의 장점은 무엇일까 생각해볼까요?

위에 그림처럼 가장 좋은점은 운전을 하지 않는 시간동안 다른 일을 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자거나 쉴 수 있는 시간도 가질 수 있고 차안에서 업무를 볼 수도 있으니 생산적인 시간을 확보할 수도 있어요. 

또한 최적화된 정보를 통한 판단으로 운전되어지니 human error로 인한 사고의 발생도 줄일 수 있겠지요.


여러분들은 무인 자동차를 타라고 하면 걱정없이 탈 수 있나요?

그러면 autonomous car의 문제점에 대해서도 생각해 보면 좋을 것 같아요.


예견되는 문제들은 

돌발상황에 대한 해결능력, 사고에 대한 책임, 해킹 보안문제 등등 많습니다.

autonomous car는 자율주행을 하다가 데이터 판단에 문제가 생기면 수동모드로 전환이 된다고 합니다. 결국 사람은 차가 제대로 잘 가고 있는지 주의해서 봐야 하는 상황이네요.

또한 도로는 공사나 길변경 같은 정보의 변화가 많은데 그 정보들이 실시간으로 update 잘 되어야 정확한 판단이 가능하기 때문에 정보의 정확성 또한 큰 변수입니다. 


또한 사고가 발생했을 때 그 사고의 책임소재가 불분명합니다.

차량 소유주에 책임을 지게 할 것인지 차 제조사가 책임져야 하는지 .....


또한 해커들에 의한 해킹으로 차가 내가 원하지 않은 다른 방향으로 운전을 한다거나 문제가 생기게 만들수도 있는 해킹, 보안에 대한 문제도 큽니다.


The Future of Autonomous Vehicles 에 대한 동영상입니다.

예상되는 문제와 장점에 대해서 잘 설명해주네요.


https://www.youtube.com/embed/DeUE4kHRpEk


오늘 주제의 내용을 전체적으로 가장 잘 설명해주는 동영상이니

이 동영상도 한번 참고해 보세요 ^^

https://www.youtube.com/embed/P1tfOeChenQ


이번주도 힘찬 한 주 되시길 바랍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0
  추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벨벳 2017-01-14 10:54 


방학중에 더 바빠져서 주말에 좀 쉬게 하는데

6분영어를 계속 빠졌네요.

이번주부터는 아마 하지않을까 기대하고 있어요^^

멋진대문  열어주시는 보연님 샤릉합니다~♡

벨린 2017-01-12 07:42 

전 기계를 완전히 믿지 않는 편이라 

무인자동차는 걱정이 앞서요. 기계, 전자 등을 제어하는 것운 결국 사람이라서...

요새는 버튼으로 시동걸잖아요, 저는 그것도 무섭더라구요~ㅋㅋ


벨벳 2017-01-14 10:51:59
동감이요~^^
불안해요.ㅋ
꽃향유 2017-01-11 09:32 
우왕! 이번에도 좋은 자료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보물연우님~

-앨리스 올림:) -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쑥쑥닷컴 페이지 개편 작업 안내

[6]
운영자 2019/04/05 8,622 0

 [공지]네이버 페이 결제시 쑥쑥트리 지급 안내

[3]
운영자 2019/01/03 8,440 0

 [TIP] 쑥쑥닷컴에서 가입인사 하기, 두 번째 글쓰기 팁

[1]
운영자 2018/10/31 8,016 0

 [질문전 확인 필수]쑥쑥닷컴 자주 묻는 질문 FAQ 게시판 ..

운영자 2018/09/18 5,004 0

 [공지]쑥쑥 게시판 활동 시 유의사항 업데이트 (2018-03-0..

운영자 2018/03/08 6,478 0
6577

 "Anne of Green Gables" 두번째 미션

김향란 2020/06/04 4 0
6576

 11기 북클럽 -"포노 사피엔스"첫번째 미션~~

책사랑 2020/06/02 17 0
6575

 6기 북클럽-"Anne of Green Gables"첫번째미션

책사랑 2020/05/28 127 0
6574

 비대면 화상과외 멘토와멘티

마를렌 2020/05/27 139 0
6573

 칼세이건의 <코스모스> 마지막미션

준혁재정.. 2020/05/26 130 0
6572

 11기 북클럽-앞으로 읽을 새 책 순서입니당~~!!

책사랑 2020/05/22 115 0
6571

 11기 북클럽- "포노 사피엔스"진행 일정입니다~~

책사랑 2020/05/09 394 0
6570

 #14 Day of the Dragon King

samimye 2020/05/02 479 0
6569

 "Anne of green gables" 진행일정요~~

책사랑 2020/05/02 463 0
6568

 11기 북클럽-앞으로 함께 읽고 싶은 책 올려주세요~~

[1]
책사랑 2020/05/01 413 0
6567

 칼세이건의 <코스모스> 네번째미션-7,8장

[2]
준혁재정.. 2020/04/28 557 1
6566

 #13 Vacation under the Volcano

samimye 2020/04/20 589 0
6565

 6기 북클럽 앞으로 함께 읽을 책 순서입니다~~

책사랑 2020/04/11 515 0
6564

 #12 Polar Bears Past Bedtime

samimye 2020/04/10 499 0
6563

 "the CATCHER in the RYE" 첫 번째 미션~~

책사랑 2020/04/08 454 0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