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직장맘의 인스턴트 생일파뤼~~~~

글쓴이 예제맘yj

등록일 2017-06-19 17:35

조회수 3,053

댓글 28

http://www.suksuk.co.kr/momboard/BEC_001/68843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여기는.....지난주 금요일 생파가 열렸던 안자매네 거실입니다....

지난주 생일을 맞으신 그녀가...생일파티를 요구하셔서....예예 알겠습니다....했죠....

집근처 식당에서 저녁먹고,,,,,노래방에 데려다 주면 되겠거니 하고....

쿨하게 오케이 했는데......


그녀가 친구들을 집으로 초대 한다는 겁니다....

본인 반 여자친구들 모두 11명....다른반에 친한친구 3명....주인공 포함 15명의 음식을 준비해야 했죠.....

15명이 먹을 음식은 도대체 얼마나 많이 하는거임????

하다....남편의 충고로 배달음식을 준비했습니다....ㅎㅎㅎㅎ

초대 시간이 6시여서....

저는 한시간 일찍 퇴근하여....

배달시킨 음식들을 두상에 네접시씩 담았어요.....

15명중 시간차로 오는 친구들이 있어...일단 두접시씩 담았구요....


설거지 감당이 안나서....일회용 접시와 종이컵을 사용했습니다...ㅜㅜ

그녀의 주문이 어찌나 디테일 하신지.... 한번 들어보실래요????

치킨은 마늘 후레이크가 뿌려진거 한마리....오리지널 양념치킨 한마리...후라이드 한마리...간장양념한마리 총 4마리....

김밥도 야채김밥, 소고기김밥, 참치김밥....종류별로 8줄

핏자도 단호박피자....감자피자...불고기피자....요렇게 3판...

자장면 5그릇(나눠서 먹는걸로.... ㅎㅎㅎ)

과일을 색깔별로.....ㅜㅜ

그리고 탄산음료와 과자.....ㅠㅠ


오히려 이렇게 주문을 해주니 준비하기는 쉬웠네요....


요건 제가 유일하게 준비한 과일이에요...요거 깎고 담는거소 30분이나 걸리더라구요....ㅜㅜ



소원을 빌고 생일초를 한번에 꺼야하는데 자꾸만 웃음이 나와 세번만에 껏네요...ㅎㅎ



직접 제가 조리를 하면 인원수대로 시간대로 음식을 준비 하는데 음식은 다 배달이 됐는데 안 온 친구들이 있어서.... 자장면은 퉁퉁불었어요.... ㅠㅠ

그래도 맛있게 먹어줘서 넘 고마운 친구들이었어요...



일찍가야하는 친구들이 있어 초를 2번불기로 하고 간단히 차린 첫번째상.....

저런식으로 세번은 더 차려야했어요....


그후에 보물찾기.... 스피드게임....보드게임..... 등등 10시가 넘어서야들 가셨어요....

남편과 둘째가 일찌감치 자리를 피해쥬는바람에 저혼자 모둔일울~~~~~ ㅠㅠ

아이들 재밌게 노는 사진을 못 찍었네요.... ㅠㅠ


이모가 퇴근하고 준비한거라 죄다 배달음식이라 미안하다고 했더니.... 아이들은 너무너무 맛있어서 좋았다고.... >,< 합니다!!!!!

ㅎㅎㅎㅎ

우리 지구에겐 좀 미안하지만....... ㅠㅠ

큰일 하나 치렀네요......


울 2호는 11월이 생일인데..... 무엇을 원하실지.... 지금부터 살짝 겁이나네요!!!! ㅎㅎㅎ

이상 안자매 생파 현장에 있었던 예제맘이엇습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0
  추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은이진이맘 2017-06-22 13:22 

저는 엄두가 안난다는...대단하시네요!

원해서 생파한번 해줬는데 안좋은 일이...

그래서 둘째는 한번도 못해줘서 얼마나 미안한지 몰라요~

사진보니 얼굴이 활~짝. 힘들어도 기분 좋으셨겠어요!!!^^


예제맘yj 2017-06-23 09:02:48
저도 아이가 어릴때 생파 한번했다가.....아이도 저도 기분이 좋은 일이 많진 않았었기에....안하려고 했는데....
이제 5학년이나 되고 하니 아이들도 많이 컸더라구요....
정말 서너시간내내 그 많은 아이들이 노는데도 누구하나 속상한일 없이 모두들 즐겁게 놀다 가서 정말 다행이었죠....ㅎㅎㅎ
정말 정신 없었지만 모두가 행복한 파티여서 기분 좋았어요....~^^
샬럿 2017-06-21 14:12 

우선 안자매의 미모가 돋보이네요^^

아무리 배달음식이라지만 생파 얼마나 힘든지 알지요..

저도 작년에 흑흑..

아들생파해준다했더니 정해진 인원외에 놀이터에서 놀고있는 친구들을

모두 데려와설..ㅠㅠ

안자매가 친구들 사이에서 어깨 좀 폈을듯요...ㅎ

직장맘이시면서 집에서 생파까지 너무 애쓰셨어용~~~~~~

예제맘yj 2017-06-23 09:04:40
허거걱......놀이터에서 놀고 잇는 친구들~~~!!
ㅎㅎㅎㅎㅎㅎ
순간 멘붕이셨을거 같아요....
금요일이기에 가능했던 생파 였어요....ㅎㅎㅎ
엄마가 조금 힘들어도 아이가 행복해 하니 견디나 봐요...
샬럿님 주말 잘 보내세용~~~^^
씽씽마미 2017-06-21 13:18 

우와~~

디단하셔요~~  !!

이리 멋진 생일상을..  ^ ^

친구들에게  인기많은 이쁜 따님~~

인기녀에여~~♡♡


지났지만  생일 추카헌다고 전해주세요..

예제인맘님두  상다리 휘어지게 차리신다고

수고 많으셨어요ᆢ ㅋㅋㅋ~~

토닥..토닥~~

예제맘yj 2017-06-23 09:07:12
아고고....멋진 생일상은 아니므니다....ㅎㅎㅎㅎㅎ
반에 몇 안되는 여학생중 골라 초대하기가 좀 난감했던가봐요...그래서 모두 오라했는데 정말 모두 오데요????ㅎㅎㅎ 그중 분명 몇명은 일이 있어 못올지도 몰라...했는데....ㅎㅎㅎㅎ
암튼....뭐....한차례...후딱 지나갔네요....
씽씽마미님도...제임스와 즐건 주말 보내셔요....!!
시원~~~하게요...ㅎㅎㅎ
원영사랑 2017-06-21 06:43 

인스턴트라고 하셨지만...인스턴트가 아니어요~~

엄청난 일을 치르셨는걸요~^^

열 명이 넘는 친구~정말 인기녀네요~!!

생파의 여운이 두고 두고 기억날듯 하구요~

예제맘yj 2017-06-23 09:08:27
인기녀......는 아닌듯 하고...ㅎㅎㅎㅎ
전 살짝 민망하고 미안한 생일상이었는데....아이들은 엄청 좋아했어요....
음....엄마들의 손맛보단...배달음식이 더 맛난 아이들....ㅋㅋㅋ
서은현준맘 2017-06-20 11:15 

우와~~~전 아이들이 아무리 노래를 불러도 생일파티는 못해주겠던데...

대단하십니다~

아이들에게 생일이란 너희가 태어난 날이기도 하지만

엄마는 죽을 고비를 넘기며 너희와 만난 날이기 때문에

너희도 축하를 받고 그리고 너희는 엄마한테 감사해야하는 날이라고...

그렇게 반 강제적으로 입력시키고 있습니다.

그러다 한마디 하죠...

그래서 생일파티는 집에서 식구들과 조용히~~하는거라구요...ㅋㅋㅋ

친구들과 하는 생일파티는 아이들이 조금 더 크면 마음에 맞는 친구들끼리 조용히 보내라고 해줘야겠어요..

지금은 제가 감당하기 힘들것 같아서 말이죠~~~ㅎㅎ


그런데 15명 파티는 아무리 봐도 정말 대단해보입니다~~!!

내년에는 어떻게 넘기실지....살며시 걱정도 되네요...^^;;

예제맘yj 2017-06-20 17:22:21
오올~~~지당하신 말씀!!! 이에요...
저희도 생일은 가족끼리 조촐하게 생일낀 주에 주말여행 다니는데...이번엔 어쩌다 일이 커져버렸네요..... ㅎㅎㅎ
준준맘 2017-06-20 07:15 

아이들 즐거웠겠네요~~

제가 이런 거 많이 해보긴 했나봐요. 15명 파티 하셨다는데

으음~ 15명~~ 으음~ 오라고 하면 되지~~

긴장감이 전혀 느껴지지 않아요. ㅋㅋㅋ


음식 너무 많지 않아? 생각했는데 역시나.. 많이 남으셨져??

아이들 생각보다는 그렇게 많이 먹지는 않더라구요.

또한 타이밍이 중요해요. 한판 먹이고, 두어시간 후에 음식 찾을 때 또 주면 되어요. ㅋ

 

저는 아이들 부를 때, 음식 이런 거는 괜찮은데

여럿이면 아무래도 아래층에 민폐가 될까봐 그게 제일 어렵더라구요.

큰 아이들이라고 해도, 흥분하면 쿵쿵 거리는 경향이 있어서...


올해 맛들렸으니, 다음해에도 부를텐데. 큰일이네요. ㅋㅋㅋㅋ


예제맘yj 2017-06-20 09:00:44
오오....준준맘님...내공이 느껴집니다요...
아아...타이밍....ㅠㅠ
그러게요,...저...... 애들은 아직 다 안왔는데 음식은 한꺼번에 주루륵 배달와서 멘붕이었어요....
치킨도....2마리정도 핏자도 한판정도 김밥도 2줄정도 ㅠㅠ 남았더랬어요....ㅠㅠ
다음해에도 부를.....까......요???????
>.<
관심과여유 2017-06-20 06:24 
일단 즐거워하는 예인이~~ 늦었지만 생일 축하하고요~^^
15인분은 얼마를 해야할까요?
정말 감이 안 오네요.
전, 예전에 얼떨결에 아이 7명에 어른 3명분의 음식을 하는데
정말 정신이 없었답니다. >.<
모두 다른 반찬없이 불고기에 밥 비벼주기~ 로 끝낸 기억이 나네요. ㅎㅎ ^^;;

꼼꼼한 예인이~~ ㅋㅋ
주문이 남 달라요~~~ 어쩜!!! ^^
엄마 고민 덜어준 예인이~ 이뻐용~♡
시작은 고민이었지만, 애들덕분에 좋은 에너지 받은 느낌이네요.
이쁜 친구들~~^^♡♡

수고 많으셨어요~
예제맘yj 2017-06-20 09:02:39
불고기 하나면 끝이죠~~~
저도 어릴땐 카레 짜장 볶음밥 요런거로 준비했는데....
생파다 보니...ㅠㅠ 암튼 우왕좌왕이었지만 나름 재밌었어요......
요즘 친구들의 생각도 들어볼수 있었고.....
우리딸램의 친구들과의 관계(?) 도 살짝 엿볼수 있어구요....히히히
벨린 2017-06-19 22:48 

15명! 혼자서 15명을 커버하는 상차림은 어휴~ 저도 안해봐서 모르겠지만 감당이 안 될 듯...

음식도 맛있었겠지만, 아이들이 많이 모여서 신나게 마음껏 놀 수 있는 시간과 장소가 허락되었다는 것 만으로도 행복했을 거에요, 아이들 모두가~


예인이 생일 축하! 예제맘님도 예인이 낳고 키우시느라 애쓰셨어요~ ^^

예제맘yj 2017-06-20 09:06:51
헉헉....벨린님 마지막 멘트에 코끝이 찡~~~해 집니다....
맞아요....예인이 생일이지만......전...예인이 낳는날 무지무지 아팠거든요.....
2일 꼬박 진통하다하다....결국 제왕절개....ㅠㅠ햇더랬죠.....ㅎㅎ
이런거 알아줄 날이 올라나요???ㅎㅎㅎ
축하 감사드려용~~^^
홍박샘 2017-06-19 21:27 

생일 파티 목격한 기분이 들어요.

15명이 먹을 음식은 얼만큼인지 모르겄네 했자가

에? 겨우 조만큼? 했네요.

남자아이들였으면 그 보다 두 배는 돼야할 거여요.

아이 생일, 가족의 축제이죠. 행복 냄새 징허게 풍기셨네.

예제맘yj 2017-06-19 22:43:33
ㅎㅎㅎ 맞아요!!! 박사님!!!
남자애들 먹성은....
저도 혹시 몰라 케익하나 더 쟁여놓고 여차하면 더 ㅊ시켜줘야지 했는데.... 저기서도 치킨 두마리정도의 양이 고스란히 남아.... 주말내내 저희부부는 뜻하지않은 치맥을 먹게되었다는 배부른 소리가 아직까지 들여옵니다요!!!... ㅠㅠ
ego1013 2017-06-19 20:27 

와우!! 멋지세요! 

집에서 챙겨줄 생각은 1도 못하는 워킹맘인데!! 

생일 축하해용!!!


예제맘yj 2017-06-19 21:21:47
저도 15명이 될거는 상상도 못했어요.... ㅠㅠ
어설프게나마 일단 치뤄서 속은 후련해요~~ㅋㅋ축하 감사해용~~^^
칼리hj 2017-06-19 19:58 

예인이 생일 늦었지만 축하해요~~~^^



과일을 야무지고 이쁘게 잘 깎으세요~

그것만 봐도 살림고수느낌이 팍팍오는데요^^


여자애들  15명 감히 상상도 안가는 큰일을 치루셨군요~

예제맘님은 힘드셨을테만 아이들은 무지 즐거운 시간이었을 거예요. 예인이는 더더 행복했을테고요~ 

그. 런. 데. 그틈에 끼어서 같이 놀고 싶은 이 아줌마의 맘은 뭘까요? ㅎㅎㅎ




예제맘yj 2017-06-19 21:24:59
ㅎㅎㅎㅎ
칼리님!!! 살림고수라뇨.... 지나가는 고냥이들도 웃을고에욧!! ㅠㅠ

사실...... 저도 상차리고 이것저것 챙긴다는 핑계로 아이들 옆에서 기웃기웃 참견하고 그랬네요.... 주책맞게스리..... ㅎㅎㅎㅎ
혜정 2017-06-19 18:46 

엄청 신나는 생파였군요! 

축하축하 해요~

엄마가 수고해준거 예인이도 엄청 고마워했을듯합니다^^

예제맘yj 2017-06-19 21:29:51
예인이가 두고두고 고마워 할수있게 기록으로 남겨둘라고여.... ㅎㅎㅎㅎ
축하 감사합니당!!
라온제나4 2017-06-19 18:37 

저 시기에는 어디에있든..무얼 먹든 함께만 있으면..

그저 좋은가보더라구요^^

직장맘이라 힘드실텐데..흔쾌히 오케이 해주시고

예제맘님 대단하셔요^^

예인이 야무진 주문덕분에 수고하나 덜으셨네..

저도 그 생각했네요ㅎㅎ

예인이 생일 축하해요!!

예제맘yj 2017-06-19 21:32:29
ㅋㅋㅋ 맞아요!!! 아마 제가 만든 음식을 먹었더래도 맛있다고 했을거 같아요!!!ㅎㅎ
원재유나맘 2017-06-19 17:56 

와~~대단하셔요~

아무리 배달 음식이라도 15명 !

많네요. 애쓰셨어요~~^^

아이도 행복 만땅 이었겠습니다.

예제맘yj 2017-06-19 18:14:46
ㅎㅎㅎㅎ 빠른 댓글 감사합니다!!!
5학년정도 되니.... 많은 인원이 모여도 불협화음없이 서로배려해가며 잘 놀더라구요....모두모두 잘 놀아 뿌듯했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질문전 확인 필수]쑥쑥닷컴 자주 묻는 질문 FAQ 게시판 ..

[2]
운영자 2018/09/18 3,857 0

 [공지]쑥쑥 게시판 활동 시 유의사항 업데이트 (2018-03-0..

[6]
운영자 2018/03/08 5,795 2

 챕터북 AR 레벨별 정리!

[88]
은주리 2012/04/09 43,213 51
49810

 11기 북클럽-"책과 여행과 고양이"첫번째미션~

[1]
책사랑 2019/11/18 46 0
49809

 안녕하세요..

[3]
tallerzz.. 2019/11/18 197 0
49808

 안녕하세요 ^^

[3]
넷맘7 2019/11/17 204 0
49807

 반갑습니다

[2]
purely7 2019/11/16 199 0
49806

 아빠표 영어, 방향 전환

[5]
바람의서.. 2019/11/15 398 0
49805

 오랜만에..다시 의쌰하려고 왔어요

[6]
이벳 2019/11/14 538 0
49804

 (펌) 이야기를 귀로 배워야 말로 할 수 있게 된다

[3]
바람의서.. 2019/11/12 502 0
49803

 오프라윈프리 <내가 확실히 아는 것들> 두번째미션

준혁재정.. 2019/11/12 504 0
49802

  반갑습니다.

[5]
너의앞날.. 2019/11/12 502 0
49801

  ar지수에따른 영어도서목록이예요.

[11]
케이트한.. 2019/11/06 1,455 0
49800

 11기 북클럽-"책과 여행과 고양이" 진행일정

책사랑 2019/11/05 921 0
49799

 로버트먼치책 음원사이트 궁금해요

[5]  답글 1개 ▼
왕카라 2019/11/05 912 0
49798

 영어 육아에 도움이 되기를 9

[10]
재준아빠.. 2019/11/04 849 3
49797

 11기 북클럽-"내가 확실히 아는 것들" 첫번째 미션

책사랑 2019/11/04 917 0
49796

 아서어드벤처 워크시트

[1]
페리에 2019/11/03 761 0
49795

 영화로 영어 말하기를 향상시키는 쉐도우 스피킹

[5]
유 니 2019/10/28 2,025 3
49794

 초등 3~6학년 학원을 보내자니 이건 아닌거 같은데, 어떻..

[4]
운영자 2019/10/24 1,925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