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 자존감을 지키는 칭찬&훈육의 말

글쓴이 에스쁘와

등록일 2017-07-10 04:05

조회수 2,894

댓글 8

http://www.suksuk.co.kr/momboard/BEC_001/68928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아이 자존감을 지키는 칭찬&훈육의 말 ] 

자존감을 높이는 칭찬의 말 


1. 구체적으로 말하기
“친구에게 양보하는 모습이 참 보기 좋아.”
“오늘도 장난감을 잘 정리했네! 약속을 지켜줘서 고마워.” 
“이 그림은 색깔이 참 다양해서 더 예쁘게 보이는구나.”

2. 과정을 칭찬하기 
“열심히 책을 읽어서 이제 한글을 다 알게 됐구나!”
“넘어져도 울지 않고 일어나 달리는 모습이 참 멋있어 보였어.”
“우리 OO이는 어떤 그림을 그릴지 열심히 고민하고 그리는구나.”

3. 아이의 심리를 칭찬하기

“그 생각 참 재미있다!” 
“친구에게 친절하게 대해주는 마음이 정말 예쁘다.” 
“그 일에 미안함을 느끼는 네가 대견해.” 

자존감을 낮추는 칭찬의 말

1. 막연하고 일방적으로 칭찬하기
“역시 똑똑해. 너는 천재인가 봐!”
“우리 ○○는 정말 대단하다.”
“○○는 왜 이렇게 예쁘니?”

2. 부모 중심적으로 말하기
“엄마(아빠)가 시키는 대로 하니까 잘 되지?”
“○○이는 엄마(아빠)를 닮아서 운동을 잘하네.”
“네가 ○○를 잘해서 엄마(아빠)는 너무 기뻐.” 

3. 과장하고 비교하기

“○○는 나중에 피카소보다 유명한 화가가 되겠다.” 
“형보다 네가 훨씬 잘한다.”
“정말 잘했네! 친구들은 너보다 못했지?”

자존감을 높이는 훈육의 말 


1. 공감과 이해하기 
“동생이 장난감을 뺏어서 화가 굉장히 많이 났구나. 화가 날 때는 동생을 때리는 대신 왜 화가 났는지 엄마(아빠)에게 말해줄래?”
“○○이는 그렇게 생각할 수 있겠구나. 하지만 네가 그런 행동을 하면 아빠는 너무 속상해.”
“○○의 말을 들으니 왜 그랬는지 알 것 같아. 하지만 네가 때린 친구의 기분이 어떨까? 만약 ○○가 친구에게 맞았다면 기분이 어떨 거 같아?”

2. 바람직한 행동을 알려주기
“꽃이 잘 자라려면 화분에 있는 흙을 퍼내면 안 돼.” 
“화가 났을 때는 친구를 때리지 말고, ‘네가 이렇게 하면 나는 화가 나’라고 말하는 거야.” 
“물건은 함부로 어지르는 게 아니야. 꺼내고 싶은 게 있으면 엄마(아빠)에게 먼저 물어봐야 해.”

3. 스스로 결정하도록 기다리기
“네가 우는 것을 멈춰야 아빠가 네 뜻을 받아줄 수 있어. 마음이 진정될 때까지 기다릴게.” 
“엄마, 아빠는 너희가 싸우지 않고 출발할 준비가 됐을 때 차를 탈 거야.” 
“네가 좀 더 장난감을 부드럽게 가지고 놀고 싶어질 때 말해줘.” 

자존감을 낮추는 훈육의 말

1. 비난, 비교하기
“동생 괴롭히지 마. 너 왜 이렇게 못되게 구니?”
“이런 행동을 하면 나쁜 어린이라고 말했지?”
“너는 왜 누나/형처럼 얌전히 있지 못하니?”

2. 겁주기

“아빠 말 안 들으면 장난감 다 갖다 버릴 거야.”
“한 번만 더 그러면 맴매한다!”
“자꾸 울면 호랑이가 잡아갈 거야.”

3. 과거와 현재를 연결하기
“또 시작이구나. 어쩐지 말을 잘 듣는다 했어.”
“왜 매일 밥 먹을 때마다 말썽을 피우니?”
“너 어제도 그랬지? 앞으로도 계속 그럴 거야?”


폴라리스 매거진에 성소영씨가 아래 도서를 참고해서 쓴 글을 정리해서 옮겨 봤어요~
참고 도서 기시 히데미쓰 <칭찬이 아이를 망친다>, 장윤경․김윤정 <내 아이를 망치는 위험한 칭찬>
제리 와이코프 <소리치지 않고 때리지 않고>, 최경선 <스칸디식 교육법>, 제인 넬슨 <긍정 훈육법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0
  추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어제보다나은 2017-08-29 10:36 

매일매일 읽고 잊지말아야겠어요. 

허예은맘 2017-07-11 22:35 

알지만  실천이 어렵네여ㅜㅜ

오늘도 ...ㅠㅠ

씽씽마미 2017-07-10 21:10 


에스쁘와님~~♡

잘 지내시지요~~??

하시는 일이 바쁘셔서..  

저희 담주  오프모임 있어요~~

시간 내어  한번 뵈어도 좋은데ᆢ

글치요~~ ^ ^


언제나 좋은글..

다시한번  생각하게  되는 되새겨야할 글들로

남겨주시지요~~  에스쁘와님은요~~♡


이 계절  건강 조심하시구요~~  ^ ^

또  뵈올날을  기다리며.. 

  이만총..총.....  ㅎㅎ~~

혜정 2017-07-10 18:11 

잘지내시죠?^^

아이가 커가니 조금 덜 신경쓰게되는 부분들도있는데

조심할건 조심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생각해보면 고학년도 아직 애긴데 말이죠~


감사미샘 2017-07-10 13:38 

제가 하는 말이 많네요

조심한다고하는데도 불쑥불쑥 뛰어나오는 말들..정말 혀를 제어하는것이 어렵다는걸 느끼네요

솜사탕캔디 2017-07-10 11:55 

글을보다보니.. 스스로를 반성하게되네요..^^;;

바꾸려고 노력해봐야겠어요...

서겸맘 2017-07-10 11:07 

4살 막내한테는 겁주기

큰애들은 비난 비교~

자존감 팍팍 죽이는 행동만 하고있어요 저ㅠㅠ

스테파네스 2017-07-10 09:53 

아이의 자존김도 지켜주고 칭찬과 훈육도 챙길수있는 좋은 방법들이 여기 다있군요~^^

이론으로 알고있던 내용 다시 상기시키며 무더운 여름 아이들과 잘 지내봐야겠어요~~

에스쁘와님도 무더위 건강잘챙기고 아이들과 건강한 여름 보내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질문전 확인 필수]쑥쑥닷컴 자주 묻는 질문 FAQ 게시판 ..

[2]
운영자 2018/09/18 4,563 0

 [공지]쑥쑥 게시판 활동 시 유의사항 업데이트 (2018-03-0..

[6]
운영자 2018/03/08 6,456 2

 챕터북 AR 레벨별 정리!

[97]
은주리 2012/04/09 46,794 52
49853

 나를따르라 방장님/숙제도우미 신청해주세요!!

[2]
운영자 2020/01/20 61 0
49852

  가입인사

[1]
moon523 2020/01/19 87 0
49851

 초심으로 돌아갈까 합니다...

[2]
super re.. 2020/01/17 298 0
49850

 나를따르라 Arthur Adventure 5기 모집합니다!!

[2]
운영자 2020/01/15 246 0
49849

 가입인사합니다^^

[1]
Chicago6.. 2020/01/15 297 0
49848

  가입인사

[2]
샤샤슈슈.. 2020/01/12 249 0
49847

 나를 따르라 [레벨2] Arthur Adventure / [레벨2] Amelia ..

[3]
운영자 2020/01/10 290 0
49846

 가입인사 ^^

[1]
adell109.. 2020/01/10 386 0
49845

 가입인사

[1]
sunnyssa.. 2020/01/09 320 0
49844

 가입인사 드려요

[1]
sunnyssa.. 2020/01/09 290 0
49843

  노부영 마더구스 3기 모집 (2/3 시작)

[10]
운영자 2020/01/08 647 1
49842

  요즘 쑥쑥 들어오면 계속 광고가 떠요ㅠ

[6]
썬임 2020/01/08 335 0
49841

 11기 북클럽-"오만과 편견"첫번째미션(~p107)

책사랑 2020/01/07 175 0
49840

 날따 방장모집!! 닥터수스/ 노부영 마더구스/Arthur Adven..

[2]
운영자 2020/01/07 275 0
49839

 Andrew Lost (앤드류 로스트) 3기 모집 2/3 시작

운영자 2020/01/07 352 0
49838

 7살 영어

[2]
바다사랑.. 2020/01/07 566 0
49837

 7살

[1]
바다사랑.. 2020/01/07 60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