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를 수집하고 분류하기 2011-08-10 15:23
5726
http://www.suksuk.co.kr/momboard/BFA_010/286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내친 김에...^^;;;)

 

우리 아이가 막 중1이 되었을 때였어요.

선배 학부모들과 식사를 하게 되었는데 별 할 말도 없고 무슨 말이라도 해야겠다 싶어 기껏 꺼낸 말이,

"여기 아이들은 학원 어디 다녀요?"였어요.    

그랬더니 분위기가 일순간에 싸~해지는 거에요.

 

엥??하고 어리둥절하고 있는데 옆에 있던 동급생 학부모가,

"이 엄마가 여기로 이사온 지 얼마 안 되어서 아직 분위기 파악을 못해서 그래요."

라면서 제가 저지른 실수를 대신 사과하는 듯 수습을 하더군요. 제가 하지 말았어야 할 질문을 했다는 식이었어요. 그리고는 아무도 제 질문에 대답을 하지 않고 얼른 다른 대화로 넘어가더군요.

그 때의 그 이상했던 분위기가 지금도 생생하게 느껴집니다.

아이들 학원 어디 다니냐고 묻는 게 무슨 큰 실례라고 된다는 건지??

 

중2 때 만난 반 모임 엄마들은 정반대였어요.

모이면 온종일(!) 학원 얘기만 합니다...ㅜ.ㅜ;;

동네에 요즘 무슨 학원이 유행하는구나 하는 건 알 수 있는데, 학원에 관심이 없는 사람에겐 지루하기만 하지요.

종종 만나서 과목별 공부 방법에 대한 의견 교환도 하고, 사춘기 아이들과의 관계에 대해 서로 조언도 해 주고 그러고 있어요. 아이들의 성적에 대해 정확히는 모르지만 대충은 알고 있어서 대화하기가 편해요.

벌써 3년된 모임이네요.^^

 

저는 정보를 직접 찾는 편이에요.

아이 중1때의 경험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누군가에게 묻기보다는 내가 찾아야겠다고 생각하거든요. 

영화를 보더라도 영화관 홈피(정보원)에서 정보를 얻고, 영화를 보고, 느끼고, 그 다음에 다른 사람들의 리뷰를 보는 편이지요.

물론 다른 이의 리뷰를 보고 선택하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제가 먼저 보고 다른 이의 의견은 나중에 알아봅니다. 그게 편견도 없애고 저의 느낌에 충실할 수 있어 좋은 거 같아서요. 근데 내가 치우쳐서 생각할 수도 있으니까 다른 이의 의견도 나중에 참고하는 게 좋겠지요. 

  

아이 학교의 학부모 모임에서 저는 주로 각종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해요.

정보라야 발품 파는것도 아니고 인터넷에서 그냥 얻는 건데..., 다들 고마와하셔서 보람찹니다!^^;;;

정보의 성격은 제가 칼럼에도 올렸던 비교과 활동들이에요.

저의 경우, 아이가 활동하는 걸 좋아하니까 알아보게 되었고, 이왕 알아본 김에 다른 아이들에게도 알려주는 거에요.

 

뭔지 궁금하시죠?? 별거 없습니다.^^;;

봉사활동, 캠프, 각종 대회, 체험 프로그램...그런 거에요. 각 사이트에 다 오픈되는 정보들이죠.

예를 들어 어느 기관에서 봉사활동 참가자를 모집한다는 공지사항이 올라오면 아이에게 알려줘요.

그리고 다른 엄마들에게도 "이런 게 있다"고 알려줍니다.

 

암튼, 제가 정보를 얻는 방법과 분류하고 관리하는 방법을 소개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1. 아이가 무엇에 '관심'이 있는지 잘 살펴봅니다....(몇 년 걸리는 일이지요)

 

2. 관심이 있는 분야를 '검색'합니다.

예를 들어 '글쓰기'에 관심이 있으면 글쓰기를 검색합니다.

 

3. 카테고리를 정해서 '즐겨찾기'에 사이트 주소를 저장합니다.

예를 들어 글쓰기라면 '우리말 글쓰기 대회', '영어글쓰기 대회'라는 폴더를 만들어 저장하는 거죠.

이때 공지사항 페이지 주소를 저장하면 편리합니다.

 

4. 그리고 인터넷 접속할 때 각 사이트의 '공지사항'을 죽 훑어봅니다. 그러면 새소식을 빨리 알 수 있습니다.

 

아이가 고등학교를 정할 때는 '고등학교'라는 폴더를 만들어서 관심있는 학교 홈피 주소를 모아놓았어요.

 

직업상 하루종일 컴을 붙들고 살다하는 편이니까 습관적으로 즐겨찾기에 있는 주소들을 훑어보게 되요. 

앉아서 검색만 하는 거니까 지방이나 외국에서도 할 수 있을 듯...

 

제 즐겨찾기에서 아이와 관련있는 폴더의 제목을 공개하면...,

-각 대학교 입학처: 대입 관련 소식

-각종 시험 : 인증 시험 및 각종 대회 일정

-공공기관 : 봉사활동, 캠프, 체험활동 소식

                (예) 여성가족부, 교육청, 미지센터, 외교부, 한국은행...

-타 고교 홈피 : 경시대회 소식

-입시 커뮤니티 : 입시에 대한 여론

-온라인 서점 : 책 주문

등입니다.

 

음...얼마전에 아이가 이제는 시험이나 진학 정보도 자기가 알아보겠다네요. 그동안 고마왔다고...

덕분에 요즘엔 저의 본업에 좀 더 집중하고 있습니다~ *^^*

 



원본 게시물: http://www.suksuk.co.kr/momboard/read.php?table=BEB_003&number=5427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푸른푸리 2011-08-14 00:05 

날이 너무 더워서 선풍기가 뜨끈 뜨끈 해질 정도로 돌리고 있는데 서늘해진 몸과 달리 쌤 글 읽으며 마음 한켠이 뜨뜻해지는건 뭘까요!!!!

쭈니쭈넌맘 2011-08-11 14:23 

저는 예비중 엄마입니다

윗글을 가슴깊이 새겨야하는 눈치없는 엄마입니다ㅠㅠ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정보는 늘 가까이 있는데 저만 숨바꼭질하는 느낌입니다 ^^;;;;;;

강미선 2011-08-11 17:26:43
제가 아마도 눈치없는 엄마 1호일 거예요.ㅡ.ㅡ;;;

내가 좋다고 생각하는 정보라도 다른 이에게는 무용지물인 경우도 많은 것 같아요.
좋다고 알려주었는데 상대에겐 별 도움이 안되는 거라 민망한 적도 있었거든요...

저도 감사합니다~^^
플라시보 2011-08-11 09:47 

쑥에서 선생님 글 뵈니까 더 반가운데요.

정말 부지런하세요!!!

그 많은 일들을 어떻게 해내시는 지,엄살 부렸던 제가 부끄러워지네요.

솔직담백한 이야기 많이 올려주실거죠?

강미선 2011-08-11 13:46:11
플라시보님, 저도 반갑습니다!!!^^
조혜경 2011-08-11 09:06 
잘 담아갑니다.
강미선 2011-08-11 13:43:52
감사합니다~^^
겨울222 2011-08-10 21:08 

아~~~ 오늘에서야  제 폴더 안에 사이트들이 정리되었어요*^^*

 

컴맹이라 가르쳐주신 방법은 생각지도 못했어요.

좋은 정보 정말 감사합니다.

꾸벅!!

 

강미선 2011-08-11 08:43:50
좋은 정보라고 해 주시니 뿌듯하고 보람찹니다!!!^^
유용하게 활용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꾸벅!
휘윤맘 2011-08-10 19:23 

솔직하고 유용한 글  진심으로 감사 드려요..^^

저도 비교과활동에 관심이 많아

가끔 칼럼에서도 도움받곤 했어요,,

 

사실 저의 큰아이도 고1 이랍니다.

그런데 너무나 평범한 아이다보니 후배들에게 나누어야할 정보라

할것도없어 좀 민망하기까지하네요..ㅜㅜ

 

오늘은 용기를 내어

감사의 마음 전하고 갑니다.^^

 

 

강미선 2011-08-11 08:42:44
고딩맘이시군요. 반갑습니다!^^

고1 때는 아이의 관심과 진로를 구체적으로 찾아 보려고 이것 저것 해 보았어요.
지금 생각하면 참 여러가지를 하고 지낸 것 같습니다. 시간이 많았던 듯...;;;
고2가 되어서는 아주 최소한의 활동만 하고 있어요.

선배라고 후배들에게 꼭 무엇을 주어야하나요...존재 그 자체가 힘이 되기도 하잖아요.^^
그리고, 아이들이 몸과 마음 모두 건강하게 이 시기를 잘 보냈으면 좋겠습니다!^^
희서맘 2011-08-10 18:16 

좋은 글 감사드려요^^

선생님...잘 지내시죠??

더운 여름 건강히 지내셔요^^

강미선 2011-08-11 08:34:38
앗, 희서맘님!^^ 희서도 잘 지내지요??
방학이 거의 끝나가서 서운합니다.
남은 방학 희서와 함께 알차게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givetake 2011-08-10 16:22 
소중한 정보 이야기들 늘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강미선 2011-08-11 08:33:11
저도 감사합니다!!!^^
비투스 2011-08-10 16:21 

그렇군요.

비슷한조건에서도 다름이 있군요.

내컴 즐겨찾기는 개판이예요.

따님은 자신이 해야할때를 벌써 찾은거군요.

현명한 엄마를 가져 조건이 형성된거네요.

 

검색 여기서도 할수있지요. ^^

상자속 즐겨찾기부터 대청소~

 

 

 

 

 

 

 

 

 

강미선 2011-08-11 08:32:47
암튼 과찬이 넘 심하십니다. 부끄...;;;

어제 글 올리고, 남들 다 하는 건데 괜히 나섰나 싶기도 했어요.^^;;;
분류를 해 놓기만 해도 정보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전병숙 2011-08-10 15:34 
잘 담아갑니다.
강미선 2011-08-11 08:30:43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