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 여름 방학】놓치면 울어얀다 - Kids Golf Free 2009-07-31 00:48
1349
http://www.suksuk.co.kr/momboard/BFA_035/1427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National Golf Course Owners Association Canada'는 어린이와 학생들에게 골프를 장려하기 위해 해마다 'Kids free Golf''를 개최해왔으며 실로 많은 어린이들이 참여한다고 한다. 캐나다 전역에 걸친 이 이벤트의 목적은 부모들이 어린이들을 골프 코스에 동반해 가족들의 관계를 골프를 통해 더욱더 친근하고 끈쩍끈적하게 하기 위함이다. 7월 6일~12일간 진행되는 Take A Kid to the Course Week 프로그램기간 동안 성인 한 명의 비용을 지불한 성인과 동반한 16세 이하의 학생 및 아동들은 무료이며, 무료 골프와 함께 junior clinics, free range balls, free junior club rental, 부모와 어린이 토너먼트 경기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제공된다.

 

지금 까지는 남편 혼자 외롭게 골프를 쳤지만 올해는 나도나두. 그것도 캐나다 데이에 머리를 올렸다. 남편이 영원히 기억 할 수 있는 날로 미리 예약을 해 두는 끔찍한 배려로.^*^ 올해 부터는 이제 온 가족이 골프를 치게되어 남편이 가장 기쁘지만 나 역시 너무 좋다. 골프만큼 좋은 운동 과학적인 운동도 없다고 생각한다. 더군다나 전 세계를 다녀도 오타와 만큼 공 치기 좋은 곳은 없다는 한결 같은 답들에 경제적으로 맘이 좀 가볍고...

 

Kids free Golf 행사 기간에 ㅤㅁㅏㅊ춰 남편과 남편의 골프 모임 친구들이 특별한 행사를 준비했다. 이름하여 "깜짝 골프 야유회"라는. 주말 새벽에 공치는 남편들을 내조(?)한 것에 대한 아내들에게 큰 감사와 아이들을 골프에 좀 더 친해지도록 하기 위한 꿩 먹고 알 먹고 모임이다.ㅠㅠ 아영이는 갬프가 끝나지 않아서 오전의 골프 모임에는 참여 하지 못했고 오후 점심과 낚시를 아이들과 함께 하였다. 대신 우리 가족은 그 전에 넷이서 라운딩을 했다. 비를 철철 맞으면서...ㅎㅎ

 

 

 
스티브~티삿! 아들의 첫 티삿을 보는 나를 남편이 아주 완벽하게 반만 찍어놓았다. 참말로 예술이다.ㅤㅉㅡㅂㅤㅉㅡㅂ

 

 

 
아영~

 

 

 
멀리~멀리~~

 

 

 

첫 라운딩을 끝내고~~~

비 가 심하게도 보슬보슬  내렸지만 맞으면서 공 치는 재미도 좋았다. 비가 오는 날에 공 치러 나가는 남편을 보면 이해 하기 좀 어려웠다. 위험하니깐. 번개치고 비가 많을땐 좀 피해 주었으면...했는데 막상 비 막고 치는 재미도 끝내준다는 것을 이번에 알았다. 남편은 그만 돌아가자고 나와 아이들은 막고 친다며 남은 홀을 모두 돌았다. 공도 치고 물도 치면서~ㅋㅋ

 

 

 

 

남편의 골프 모임 친구들...과학 칼럼을 쓰시는 분들이 모두 여기에......^*^

 

 
점심은 삽겹살. 준비를 많이 하고 재미있어서 저녁 까지 먹고도 남았다. 그리고 여름이 가기 전에 한번 더 뭉칠것 같다.

 

 

 

아참, 낚시광인 아영답게 아영이 혼자만이 고기를 딱 한 마리 잡았다. 고기가 없는 자리 같았다.

 

 
어른 보다도 더 수다가 높은 아이들...ㅎㅎ

 

 

아이들도 한 묶음,공치는 남편들도 한 묶음, 공치러 보내는 아내들도 한 묶음. 세 파트가 오손도손 너무 재미있었다. 남편이 건강하게 운동을 할 수 있는 것도 고마운데 모임 식구들 끼리도 이렇게 잘 지내니 얼마나 고마운지...늘 하는 이야기지만 오타와니깐!!!

 

 

2009.07.30

오타와에서 최지연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미라 2009-08-05 11:19 
아영이 자세 나오는데~~ ^ㅡ^
언니 2009-08-08 09:01:32
다행이도 나를 안 닮았어~ㅎㅎ
잘 다녀온거지...
짱엄마 2009-08-03 07:03 

대니맘 나타났습니다.....

나두 캐나다에 갈까여?

언냐...이제 슬슬 또 해외로 기어 나갈때가 된것같은데.....

한국들어온지....1년....

진짜루....캐나다...가고시포라....

스티브랑 아영이 넘넘 마니컸어여......

최지연 2009-08-08 09:04:29
이젠 어디든지 한 곳을 정해 목 박아야는 시기 아닌가...정하기가 좀 곤란하겠지..많은 곳을 봐서...ㅠㅠ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