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들의 책장

쑥쑥 선배 회원들이 아이들과 함께 한 독서활동 기록입니다


  
[그림책 릴레이]#60

글쓴이 대니엘맘

등록일 2011-07-19 02:33

조회수 8,186

댓글 22

http://www.suksuk.co.kr/momboard/BFA_059/498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아~ 제가 오늘 12시를 넘기지 말고 동화책 하나 더 소개할려고 했는데, 12시가 넘어버렸어여~ㅜ.ㅜ

우째 죄송합니다.

제가 60번째로 소개할 그림동화책은 바로

 

Where's My Teddy?

 

실제로 보면 완전 자이언트 크기의  요 ~책입니다.^^

그 큰 책을 가득 메우고 있는 커다란 곰이 허겁지겁 달려가는 모습이 보이시죠?

가슴엔 테디베어를 두 손으로 꼭 끌어안고 입도 헉 거리며 큰걸음으로 달려가는 모습을 보니 막 그 큰 걸음 소리가 쿵쾅 쿵쾅 여기 까지 들리는듯해요~

과연 이 곰에겐 무슨일이 생긴걸까요?

 

요즘 동화책의 앞뒤 속지는 그 책의 배경이 되는 무언가를 암시하게 하는게 분명합니다.

그래서 예전엔 커버 표지 보고  앞 타이틀 페이지보고 바로 내용으로 들어갔지만, 항상 속지를 보며 무엇을 암시하는지 잠깐 생각해 보는게 재미있더라구요~^^

저는 개인적으로 옷을 많이 만져서 그런지 영어동화책의 예쁜 속지들을 보면 옷감 생각이 나요...

직업병이겠죠? 아~ 이런 그림패턴으로 옷을 만들어 입으면 얼마나 예쁠까? ㅍㅎㅎㅎ

책의 속지를 보며 동화속에 빠지기 전에 생각합니다.

이런 느낌으로 작가가 동화를 썼다면 얼마나 예쁜 동화가 나왔을까?

자 ~ 이 깊고 깊은 숲속....나무가 빽빽이 들어선게 어쩐지 으스스하고 인적도 없을것 같은 이 숲속에서 무슨일이 일어날까요? 궁금하기도 해서 얼른 보고싶은 속지 그림입니다.

 

 

 

숲 속입구인듯한데, 드디어 주인공인 콩알만한 에디가 등장합니다.

에디가 숲속으로 걸어들어가네요~

왜냐구요? 그가 가장 소중하게 아끼는 테디베어 '프레디'를 찾으러 가고 있어여~

" Freddy,Freddy....where are you?...."

 

다음페이지를 딱 넘기면 만화처럼 길쭉하게 네장의 씬이 나옵니다.

각 장면의 에디만 봐도 알수있죠?

좌우, 사방으로 고개를 두리번 거립니다.

아주 애타게 그리고, 조심스럽게 프레디를 찾고 있습니다.

마지막 네번째 장면에서 콩알만한 에디의 모습이지만 두눈이 번쩍하고 뜨이는것을 볼 수있어여~

무엇을 발견한걸까요?

프레디를 찾은 건가요? 글쎄요~

 

 

 

아~ 이게 웬일입니까?

프레드인지 아닌지.....자이언트 테디베어가 떡하니 앉아있네요~

저 에디의 얼굴좀 보세요~

보통 놀란게 아니죠? ㅋㅋㅋ

에디의 작은 모습과 자이언트 테디베어의 모습이 대조적이라 아이들의 흥미를 유발하는데 아주 제격이더라요~

 

에디는 프레디가 자이언트 테디베어가 되어 있어 엄청 실망하고 슬퍼합니다.

에디는 프레디를 부드럽게 쓰다듬어주고, 포근하게 안아주면서 함께 침대에서 자야하는데, 이렇게 커져버렸으니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까요?

에디는 겨우 테디베어 다리에 올라가 앉아서 심각하게 고민하는것 밖에 할 수없네요~

집으로 데려가는것 조차 생각할 수없는 자이언트 테디베어앞에서 더 더 작아지는 에디의모습.....

 

 

 

어머나, 그때 숲속의 어둠을 뚫고 무슨 소리가 들려요~

귀를 쫑긋세우는 에디, 개인적으로 넘 귀여운데, 울 대니엘은 이때 젤 긴장합니다.

무슨 울음섞인 소리같은데 , 점점 크게 들리고 있네요~

누가 뭐라고 말하면서 다가오는것 같아요.

 

이 페이지는 가로로 길게 두페이지로 나뉩니다.

아까와 반대의 그림인데, 그림책을 보면서 요런 책을 보는 시각적 묘미도  솔솔합니다.

 

점점 가까워지니 또렷이 들립니다.

"흑흑흑....넌 어쩌자고 이렇게 작아진거야? 새끼손톱보다 작은 널 어떻게 잘 안아줄 수 있겠어?

어어엉~ 어떻게 내 커다란 침대에서 함께 잘수있겠어? 자가다 널 잃어버리기 일쑤일꺼야...."

 헉....이렇게 말하는건 누구일까요?

 

 

 

 

헉!  참으로 커다란 곰이네요~ 그런데 잘 보세요!!!!

이렇게 시커멓고 커다란 곰이 쪼~기 조 작은 테디베어를 꼬옥 끌어안고 있는모습이요~

아까 에디가 자이언트 베어를 발견할때의 대조적인 모습과 넘 닮았죠?

이 커다란 곰은 울면서 작아진 테디베어에 실망하면서 걷고 있다가 이 깊은 숲속에서 자이언트 베어를 발견하게 된거죠. 물론 그 자이언트 테디베어뒤에 숨은 에디도 곧 발견합니다.

 

어떻게 되었을까요?

대부분 이쯤하면 그렇듯이 저두 아들녀석에게 물어봅니다.

이 큰곰은 어떻게 했을까?

동화에 나오는 이렇게 험상궂게도 커다란 곰은 대부분 사람을 잡아먹는다죠...ㅋㅋㅋㅋ

에디를 잡아먹고 자이언트 테디베어를 차지했을까요?

글쎄요~ㅍㅎㅎㅎ

 

 

ㅍㅎㅎㅎㅎ

이 덩치가 산만한 테디베어 얼굴좀 보세요~ 콩알만한 에디를 보고도 넘 놀라는 모습...

재미있지요?

네 맞습니다. 몸집만 컸지, 아직 테디베어를 끌러안고 다니는 이 곰은 콩알만한 사람도 무서워하는 여린 곰으로 등장합니다.

에고머니나, 넘 놀라서 큰 곰은 냅따 자기 자이언트 테디베어만 들고는 뒤돌아 허겁 지겁 달리기 시작합니다.

이 모습이 아마도 방향은 반대이지만, 커버에 실린 그림이겠지요~^^

저기 에디좀 보세요~ 

에디도 곰이 떨어뜨리는 작은 테디베어가 프레디임을 확신하고 얼른 받아들고 혼신을 다해 달아나고 있어여~^^

 

 

휴~우!.....

겨우 자기 자리로 찾아온 자이언트 베어와 프레디의 모습이 보이네요~^^

푹신 푹신 폭신폭신 따똣~한 침대위에서 한없이 안도와 사랑의 쓰다듬을 한껏 받으며 각자의 주인품에 포근히 안겨있어여~

아~앙 부럽당....

전 에디의 체크실내화도 넘 귀여워요~어찌나 작은지....

빨간 티셔츠에 롤업데님을 입고 가벼워 보이는 슈즈를 신은 에디의 모습도 귀엽지요...

 

 

 

뒷커버엔 아래 사진처럼 쓰여 있네요~^^

허겁지겁 달려가고있는 에디의 거친숨소리가 여기까지 들립니다.

 

 

뒷 커버에 적혀있는대로 이책은 세개의 시리즈로 되어있습니다.

이 작품이 작가가 쓴 곰시리즈 첫 작품이구요~

두번째가 ' It's the Bear!'

세번째가 ' My Friend Bear.' 입니다.

작가소개를 드릴께요~^^

 

Jez Alborough
글쓰기와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하던 제즈 앨보로는 다른 이의 일러스트만 해오다가 자신의 소원이었던 동화작가의 길로 접어든 뒤, 지금까지 16년 동안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그의 대표작인 Where's my teddy? 를 비롯, 30여편에 해당하는 책을 펴냈습니다.
제가 이거 퍼올래다가 이밤이 샐것 같아서 급한 마음에 스마트에게 도움을 좀 받았습니다.

너그러이 용서를.......

 

저희집엔 원래 세번째 작품만 있었답니다.

세번째만 읽고는 그냥 아이들이 좋아하는 곰하고 친해지는 얘기구나 했는데, 어느날.......

영어동화를 공부하겠다고 세미나를 듣던중 정정혜선생님의 스토리텔링을 듣고 나서 완전 매료된 책입니다.

앞 표지부터 어찌나 맛깔나게 잘 읽어주셨는지.....

그때의 만감을 아직도 잊지 못합니다.

왜냐구요? 작년 초가을이었는데여~

그 누구도 그때까지 제게 영어동화 한권을 생생하게 읽어준 사람이 없었네요~.......

물론 저두 한번도 아이에게 제 목소리로 한권을 제대로 읽어준적이 없었죠.....

너무 맛깔나게 잘 읽어주시는 정정혜 선생님을 뵈면서,

아~ 영어 동화 정말 재밌당..아~ 영어동화에 빠져있는 이 순간이 넘 행복하다~

생각했지요~

그러면서, 우리 아들이 이렇게 읽어주는 엄마를 만났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우리 아들은 얼마나 불쌍한 아이인가..... 난 어쩌나......

 

 

네네네 맞습니다.~ 이 동화 제가 좋아하는 동화입니다.

영어동화라는 것에 매력을 느끼게 되었던 저의 첫 사랑입니다.

그래서 잊지 못하구요~

제가 첨 거금들여 떡하니 새책을 구입했더니 아들녀석 거들떠도 안봐서 몇달을 두고 많이 연습해서 지난달에야 이 동화에 푹 빠뜨렸지요~

그리고 사진도 찍었답니다.

언젠가 게시판에 올린 사진이지요~

 

 

 

저희 신랑 핸드폰 배경화면이 되었어여~ 워낙 사진을 정면으로 찍기 힘든 사진 기피증 아들이라 그런것두 있지만 저 트롬 곰을 프로포즈하면서 본인이 선물한거라 그렇겠죠? ㅋㅋㅋㅋ

음...벌써 2시가 넘었네요~

그림책 읽기 릴레이 넘 사랑합니다.

오늘도 이렇게 절 영어동화에 빠져 시간가는줄 모르게 하다니요....

볼품 없는  글이지만  쓰는동안 개인적으로 행복했던 시간이었습니다.

쑥쑥 홈스쿨중에서 이 동화를 넘 예쁘게 진행해 주시고 후기올려주신분있어 링크하면서

마칩니다.

http://cafe.naver.com/dochithink.cafe?******_url=/ArticleRead.nhn%3Farticleid=195689&

평안한 밤되세요~^^

 

 

 

 

 

 



원본 게시물: http://www.suksuk.co.kr/momboard/read.php?table=BEB_002&number=78999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보연맘 2011-07-24 15:55 

우리 아이들도 한글판은 매우 좋아했어요.

이번 기회에 장만해 읽어줘야겠네요.

책 소개 감사합니다.^^

qleksl 2011-07-23 07:28 
잘 담아갑니다.
윤준구 2011-07-21 23:04 
잘 담아갑니다.
행복한민선맘 2011-07-21 08:07 
사진 넘 이뻐요^^사랑스럽게 잘 나왔어용~~~트롬곰에 저런 사연이~ㅋㅋㅋ
령돌맘 2011-07-20 23:00 

아~~ 저 큰 곰인형 갖고 싶네요...

 

대니얼맘님~~

접때.... 이야기도 못나누고 헤어져서 너무 아쉽더라구요...

대니얼은 듣던데로... 완전 신사던데요??

얌전하고... 책 좋아하고.....ㅋㅋㅋㅋㅋㅋ

 

책소개 넘 감사하구요.....

편안한 밤 되셔요..^^

엄마꼬꼬 2011-07-20 12:16 

와우.. 큰 곰돌이도 멋지고 아이도 너무 잘생겼네요^^

이 책 저희 딸도 좋아하는 책이네요. 영어로 다 이해하지는 못해도

그림자체가 재미있고 엄마가 손짓발짓 오버하며 읽어주면 좋아해요

 

가은맘 2011-07-19 15:54 

넘 재미있는 책이지요...

가은이도 넘 재미있게 봤던 책인데.. 울 대니엘 만할때 요시리즈를

봤으믄 더 좋았을것을..

좀 크고 나서 봤어요.

넘 재미있는데 글밥과 수준이 울 딸래미에겐 좀 어리다 싶어서...

근데 넘 재미있는 거에요.. 가은맘 눈에..ㅋㅋㅋ

그래서 보여줬는뎅.. 좀 어렸으면 보고 또보고 좋아서 껴안고 잤을지도 모를 이책을

몇번 보지 않았어요...

덕분에 수업하는 아이들에게 읽어주고 또 읽어주고... 거기서 본전 뽑았죠..ㅎㅎㅎㅎ

 

Where's my teddy? 시리즈 처럼 넘 기발하고 아름다운 동화들...

7살 딸래미가 유아기로 돌아가면 읽어주고 픈 책들이 무자게 많아요!!!!

 

멋진 책소개!! 땡스얼랏~~~~^*^ 

오랜만에 보는 대니엘도 넘 반갑구..

참 울집엔 이런 곰인형이 없다우!

하나쯤 조금 큰놈으로다가 있어도 좋으련만..ㅎㅎㅎㅎ

 

울집 가은이가 끼고 사는 인형들 5인방 .. 이중에 내가 사준건 하나도 없다는거..

서울 언니네서 공수해온거,, 선물로 받은거, 물러받은거.. 등등

가은이가 요놈 들을 자기 자식 다루든 한다우.. 우리 애기 애기 하믄서..ㅎㅎㅎ

 

홧팅!!!!

 

대니엘맘 2011-07-19 23:47:35
대신 조렇게 이쁜 인형들이 많이 있네요~^^
날이 넘 더운데 오늘 하루 어케 보내셨나요?
가은이가 이 불볕에도 놀이터를 나갔나요? 유치원을 안간다니 어찌 노는지...
가까운데 살면 냉커피 한잔하러 놀러가겠구만...넘 멀어요~ㅠ.ㅠ
샬럿 2011-07-19 15:02 

저희도 한글판으로 아이가 좋아했었어요..

영어로는 좀 텀을 두고 보여주려 하고 있어요..

바로 보여주면 자기가 다 아는 책인줄 아는거같어서요..

대니엘 올만에 보네용..

프로포즈용 트롬곰도 넘 부럽삼^^

대니엘맘 2011-07-19 23:40:05
웬만한 그림동화가 원서랑 그렇게 많이 겹치는줄 예전엔 미처 몰랐답니다. 요즘에 그 사실을 알았죠...ㅋㅋㅋ 저두 양쪽다 가지고 있는건 드물어요~^^ 그런데 몇개는 가지고 있어요~^^
좀 우스운 얘긴데요~ 제가 한글판 책을 열심히 읽고 좀 파악이 되야 그때서야 영어판이 좀 실감나게 읽어지는거 같아요~ 제가 워낙 영어는 낫놓고 기역도 모르는 사람이라 말이예요~ 고롷게 많이 써먹고 있어요~ 클라이막스를 찾기에는 한글판이 좋긴하더라구요~ ㅍㅎㅎㅎㅎ
아~ 부끄럽사옵니다. ㅠ.ㅠ
제이맘 2011-07-19 13:08 

결혼전에....요런 곰인형 사주는 남자있음 바로 시집갔을텐데...아쉽게도 저런 곰인형같은 울 신랑을 만났네요..

울 신랑 등치가 그때 제 2배 였거든요...

암튼...제 로망이라 넘 부럽습니다....흐미..지금도...저런 곰인형 넘 갖고 싶은데...

더구나 책 내용을 보니 더더욱 그런 생각이...

 

소개해주신 책들이 모두 사랑스럽네요..

아이들 입장에서보면 색다른 반전이 있는 내용같아요.

 

다니엘이 저렇에 앉아 있으니 ...표지모델해도 될것같네요...^^

매번 올라오는 책마다 놀라는것이....어쩜 그리 좋은 책들이 많은지....

정말 그림책 릴레이 넘 좋아요~~~

책 소개 넘 감사드려요..마음이 참 따뜻해 지는거 같습니다.

대니엘맘 2011-07-19 13:50:00
제 신랑도 곰 닮았습니다. ㅋㅋㅋ저두 푸우하고 사네요~^^
사진 찍어둔게 있었는데, 아무리 찾아도 없어서 애 자고 다시 핸폰으로 급하게 찍어올리는 헤프닝이 있었습니다. ~ 다른책 하면 되는데 이전에 이 책을 하겠다하여 그랬지요...ㅍㅎㅎㅎ
전...릴레이 책 소개하신거 긴글들은 컴퓨터 화면으로 보면 잘 정리가 안되는 것도 있어서 프린트한것도 많아요~ 아직 이런 온라인들에 적응이 덜 되어 있나봐요~
나중에 100권되면 프린트한거 책으로 제본해서 사진 한번 올릴께여~
요즘...집에서 밥만하는 밥순이라고 자학하고 있던 터에 프린트한 그림 릴레이 읽으면서 커피한잔 하다보면 넘 위로가 됩니다.~^^
저두 목요일날 그림책을 기다려 봅니다.
개구쟁이맘 2011-07-19 10:27 

프뢰벨 테마동화에 한글판이 있어 아이들과 재밌게 봤던 책이에요.

쑥쑥몰에도 이 동화 시리즈로 3권 더 팔더라구요.

덩치는 크지만 살짝 어벙벙한 곰과 야무진 남자 주인공간의 우정이 참 귀엽고 알콩달콩하죠?

 

다니엘맘님. 책 소개 감사드리고요,

마지막에 큰 곰돌이 앞에서 사진 찍은 다니엘이

마치 동화책에서 금방 빠져나온것처럼 귀엽고 사랑스럽네요. ^^

 

아이가 어릴적에 그 이쁜 모습을 더 많이 누리세요.

초등생 되면서 아이가 크는게 점차 아쉽답니다.

대니엘맘 2011-07-19 23:28:14
네 쑥쑥 덕분에 참 많은 시간을 대니엘과 함께 보내고 있어요~^^
통 사진을 안찍는 아이인데 이날 따라 책읽어주고 아이들이 좋아한다는 4대 놀이중 하나인 숨박꼭질을 해 주었더니 기분이 좋았는지 이런사진이 나왔어여~^^
감사한 일이지요~^^
좋은밤되세요~^^
작은기적 2011-07-19 10:15 

이책 봄학기 쑥영교재였는데 ^^

저도 에릭도 이책 정말 잼있게 봤지요..

곰의 표정이 아주 리얼하죠 ㅎㅎㅎ

대니엘맘 2011-07-19 23:30:54
아 도치맘 조기 링크 걸어놓은거 쑥쑥 홈스쿨이란게 그럼 쑥쑥 유치원이었군요...
ㅋㅋ 참 재미있는책이라 생각됩니다.~^^
leenNjoon 2011-07-19 10:02 
어른이 봐도 재미있는 이런책은 아이들도 정말 빠져들겠어요!! 좋은 책 소개 감사해요^^
대니엘맘 2011-07-19 23:35:09
정말 실감나게 제대로 읽어주시는분으로부터 처음 듣고 보았던 동화라 제게만 특별할 거라 걱정했는데 많이들 좋아하셨던 동화라 다행입니다.
저두 재미나게 읽어주셔서 감사해요~^^
쭈루사랑 2011-07-19 09:51 

저 큰 곰인형 받으시면서 프로포즈 어떻게 받으셨을지 궁금해요~^^

저도 이책 좋아하는 책이에요~

에티와 큰 곰의 표정변화 관찰하는 것도 재미가 솔솔~~하더라구요~^^

대니엘맘 2011-07-19 23:33:39
저렇게 큰 인형이 일터로 배달 되었지요~ ^^ 음...근데...요즘은 큰 짐이예요~ 이게 세탁이 참...아주 큰 문제 입니다. ㅍㅎㅎㅎㅎ
재미나게 읽어주셔서 감사해요~^^
이슬사랑 2011-07-19 03:36 

프로포즈 멋지게 받으셨을거 같네요.^^

사진이 책을 대신하듯 넘 귀여운 대니엘입니다요.ㅎㅎ

울집에서도 사랑받았던 teddy...

그림책을 사랑하시는 대니엘맘님의 마음이 고스란히 느껴집니다.

감사합니다.^^*

대니엘맘 2011-07-19 23:32:09
아직 완전 영어동화 초짜라....별 할말이 없는 1인중 하나입니다. ㅠ.ㅠ 영어동화 이제 겨우 그림만 열심히 보고 있어요~^^ 저두 감사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475

 [그림책 릴레이] #60

[22]
대니엘맘.. 2011/07/19 8,186
474

 [그림책 릴레이] #59

[41]
대니엘맘.. 2011/07/18 8,186
473

 [그림책 릴레이] #56~58

[5]
제이맘 2011/07/14 5,946
472

 [그림책 릴레이] #50~55

[18]
령돌맘 2011/07/12 7,269
471

 [그림책 릴레이] #48.#49

[29]
희서맘 2011/07/07 6,449
470

 [그림책 릴레이] #46, #47

[37]
작은기적.. 2011/07/04 7,100
469

 [그림책 릴레이] #44, #45

[21]
주디judy.. 2011/06/27 6,869
468

 [그림책 릴레이] #42, #43

[26]
개구쟁이.. 2011/06/23 6,953
467

 [그림책 릴레이] #37~#41

[28]
우준시환.. 2011/06/20 7,502
466

 [그림책 릴레이] #33, #34, #35, #36

[27]
이슬사랑.. 2011/06/16 6,570
465

 [그림책 릴레이] #32 The Hubbub above

[18]
윤성누리.. 2011/06/10 6,149
464

 [그림책 릴레이] #31 Frederick

[32]
윤성누리.. 2011/06/09 8,148
463

 [그림책 릴레이] #29, 30

[51]
민은맘 2011/06/06 7,478
462

 [그림책 릴레이] #27, 28

[43]
지연지우.. 2011/06/02 8,137
461

 [그림책 릴레이] #24, 25, 26

[61]
가은맘 2011/05/30 9,892
460

 [그림책 릴레이] #20, 21, 22, 23

[48]
사랑맘 2011/05/26 9,139
459

 [그림책 릴레이] #18,19

[45]
great100.. 2011/05/22 8,972
458

 [그림책 릴레이] #16~#17

[84]
원영사랑.. 2011/05/18 9,498
457

 [그림책 릴레이] #12-#15

[106]
literacy.. 2011/05/16 10,244
456

 [그림책 릴레이] #10 #11

[95]
샬럿 2011/05/12 11,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