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기 북클럽

    • 방장 : 이슬사랑
    • 대상 : 영어원서를 즐기는 성인
    • 도서수준 : 챕터북

    챕터북부터 뉴베리까지 다양한 책읽기와 독후 활동을 통해, 방대한 영어의 바다에 풍덩 빠지기를 소망하는 원대한 꿈을 가진 여인네들의 모임이나, 실상은 수다만발 사교클럽!

    모집중 가입신청
  
[1]"제2차 책걸이모임에 관한 보고"

글쓴이 Kate

등록일 2010-07-16 01:25

조회수 1,581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09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다음책은 Holes입니다.

오늘 오프모임에 오셨던, 둥이엄마, 이슬사랑, 벨벳, 꽁이, 케이트 이렇게 다섯이서 저희들끼리 맘대로 정했시요~ 윌리엄 아저씨 책은  Holes다음에 읽기로 했어요. 아벨을 너무 오래 봤던지라...

오늘 모임에선 여러 안건이 있었는데요. 하나씩 보고드릴께요.

 

1. 인원충원을 할것인가?

:현재 우리1기에서 실질적으로 활동하고 계신분을 보면,

둥이엄마, 이슬사랑, 벨벳, 꽁이, 민이맘,서연맘,내사랑지니, 아네모네, 윤성누리맘, 케이트

->총10분 정도 되는것 같네요. 이쁘게 색깔 칠해진 분은 더 열심히 하라는 의미에서.. (저도 포함ㅎㅎ)

   다음책에서도 열심히 안하믄 강퇴당하실지도 몰라요~ >.<

   (내가 나를 강퇴시켜야 하는 불행한 상황이 올지도..)

  오프모임에서는 충원없이 일단 이 멤버로 되든안되든 Holes까지는 해보자고 결론지었어요.

  Holes끝난다음, 인원이 더 줄어드는 불상사가 생긴다면....... 그땐 그때가서 다시 생각해보자구요.

 

2.속도감 있게 진행하자

:지난번 아벨책이 워낙 어려웠던 관계루다가 진도를 빨리빨리 빼지 못했죠.

그러다보니 너무 늘어지는 느낌이 있었던것 같아요. 뒤에것 읽다보면 앞의 얘기가 기억나지 않기도 하는 불상사가 생기기도 하고 말이죠.(아줌마들의 특징?-_-)  그래서 나온 이야긴데, 이번에는 좀 속도감 있게 진도를 빼자고들 하시네요.(☞사실 이건 제 의견 아님. 중간에 포기한지라 입이 열개라도 할 말 없으므로.. ^^;)

 사실, 말이야 바른말이지. 미션 올라오고, 미션수행하는 당일 후루룩 읽고 미션수행하곤 하잖아요.

그래서 나온 의견이 매일매일 일정한 양을 의무적으로 읽도록 하자, 는 거죠. 미션당일만 읽다보니 앞의 내용도 잘 기억이 안나고 스토리 연결도 잘 안되곤 하잖아요?

게다가 이번 책은 두께가 꽤 되는 편이라 지난번 아벨 읽듯이 하다간 한 6개월 이것만 읽어야 할지도 모르거든요.. 다음 주 월요일부터 시작해서 8월 마지막 주까지 6주간 하는 걸로해서, 짠 스케줄은 따로 올릴께요.

우리 이번에는 맘먹고 열심히 함 해봐요~ㅋ

 

3.차기반장 선출에 관한 건

:오프모임에서는 다들 저더러 계속 하라고 하시는데..

사실 얼마전에 고백했다시피, 제가 8월부터는 정신이 없을 예정(?)이잖아요. 방장이래봐야 하는 일도 없지만 아무리 그래도 제가 더 북클럽을 할 수 있을지 없을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계속 이 자리에 있는다는게 어불성설이라.. 스케줄과 미션담당하시는 분은 제가 다 짜서 올리되, 나중에 혹시 미션이 올라오지 않거나 할때 체크해주시는 일은 차기방장님이 해주셔야 할것 같아요.

북클럽 하루이틀 할 것도 아닌데, 다들 너무 고사하지만 마시고, 무거운 짐 함께 진다 생각하시고 좀 맡아주세요~~!!!!  자원하실 분, 댓글 대환영이요~~!!!!!!!!!!!!!

 

-------------------------------------------------------------------------------------------

이상은 오늘 아니 어제 오프모임에서 나왔던 이야기들이었고요.

이번 모임도 역시 즐거웠습니당~

생각보다 훨씬 아기자기하게 젊으시고 박식하시기까지한 우리 둥이엄마님, 썬그리 안쓰신게 훨씬 이쁘세요. 담부턴 얼굴 가리지 말고 드러내고 찍은 사진 올려주시암요.

멋쟁이 늘씬벨벳님, 사무실은 중앙진출(?) 사업번창, 엄친딸 은아까정, 벨벳님에게 모자란게 있긴 한건지 진심 궁금하답니다!

얼굴에서 늘 부드러운 미소가 떠나질 않으시는 이슬사랑님! 잠깐만 이야기해보아도 이슬사랑님의 현명하면서도 심지굳은 외유내강 면모는 숨길 수가 없답니다. 부드러움속에 숨은 칼있스마 라고나 할까요?

딸래미 별명이 토깽이건만, 정작 본인이 더 토깽이스럽게 구여운 우리 꽁이님. 반차까정 내고 오프모임에 빠지지않고 나와주니 이 아니 더 구여울쏘냐! 서연맘님, 내사랑지니님, 아네모네님, 꽁이님을 본받으시라우요~

 

요렇게 모여 칼칼하면서도 맛난 낙지도 먹고 와플에 커피도 마시고 수다도 떨고 다들 일찍 일어나셔야해서 또 약간은 아쉬운 오프였네요. 우리 이번 책 끝나면, 다음엔 1박2일 엠티 어때요?? 일찍 일어나야 하는 조급함 없이 실~~컷 수다 좀 떨게요. ㅎㅎㅎㅎ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내사랑지니 2010-07-17 07:53 

모임이 궁금했었는데, 후기를 재미나게 써주셔서 더 부럽네요.

담엔 꼭 갈수 있었으면 해요.

저도 매운거 좋아하거든요^^.

이슬사랑 2010-07-17 03:12 

그러게요.

언제쯤 아이들로부터 자유로와질까요...

여전히 아쉬운 오프모임...

아쉬워서 더 반가운걸까요...

우리 담에 또 만나요^^*

민이맘 2010-07-16 23:17 

ㅎㅎ 책은 예전에 사다 놓았었지요..두꺼운 책 들고 다니면서 읽으면 멋지겠어요.....ㅎㅎ

재미있다는데 기대되네요.. 단어장 있으니 단어 찾을 필요도 없겠고 넘 좋아요..

벨벳 2010-07-16 10:01 

다음주 부터 새책이 시작되는군요~

여름방학이라 아이들과 여행가시는집도 있으실테고 이래저래 또 우리엄마들 바빠지겠어요~^^*

그래도 우리 요원님들 모두 잘~~하실것같아요~

Holes는 좀더 쉽게 책장이 넘어가길 기대해보면서...ㅎㅎㅎㅎ

 

다음 오프모임은 9월쯤 되겠네요~^^*

모두들 너무너무 반가웠고 다음모임때에는 좀더 많은 분들 함께 했으면 좋겠어요~!

샤릉해요~!!!!!!!!!!

둥이엄마 2010-07-16 09:47 

저도 너무나 러블리한 케이트님 실물로 뵙고  평소 글과 매치가 안되서 딴분인가 잠시 어리둥절했답니다. ㅎㅎ

점심도 너무 맛나고 케이트님이 사주신 와플이랑 커피도 너무 맛났어요^^*

저야말로 막판에 열심히 책을 안 읽어 입이 열이라도 할 말은 없지만 우리 멤버들이 모두 안 나와서 단촐했지만 너무 즐거운 시간이었어요.

아이들만 아니면 조금 더 여유있게 있었으면 좋았으려만 서둘러야 하는 바램에 좀 아쉬웠죠?

언제쯤 육아에서 좀 홀가분해져서 자유로워질수 있으려는지,,,

 

그런데 우리가 매일매일 읽자로 바꾸자 했던가요?^^;;

모두들 마찬가지시겠만 진도 너무 빡시게 잡으시면 힘든디,,,ㅎㅎㅎㅎ

아벨에 좀 놀랬던 관계로 렉사일 지수를 좀 살펴보니 나쁘진 않을 것도 같은 디 어제 주문한 책이 안 와서 잘 모르겠어요.

더 멋장이가 되신 이슬사랑님, 항상 달변의 멋쟁이 벨벳님, 5살짜리 엄마라는 게 아직도 믿어지지않는 꽁이님, 우리의 영원한 반장(<=== 케이트의 도끼눈이 ^^) 케이트님 다들 너무 반갑고 즐거웠어요.

다들 건강한 여름납시당~~~^^

Holes

Interest Level: 6 - 8

Grade Level Equivalent: 5.2

Lexile® measure: 660L

DRA: 44

Guided Reading: V

Genre/Theme:

  • Realistic Fiction

Topics:

  • Changes and New Experiences
  • Courage
  • Determination and Perseverance
  • Friends and Friendship
  • Law
  • Resourcefulness
  • Self-Confidence
  • Survival
  • Understanding Self and Others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934

 일곱번째 미션~ 48~50

[31]
윤성누리.. 2010/08/25 3,439
899

 여섯번째 미션 챕터 41-44

[26]
아네모네.. 2010/08/16 3,483
896

 여섯번째 미션 챕터 36-40

[26]
꽁이 2010/08/16 1,623
876

 다섯번째미션 chpter31~35

[30]
벨벳 2010/08/10 1,453
873

 네번째 미션 # 28~30

[20]
둥이엄마.. 2010/08/09 3,166
861

 세번째 chapter 19-22

[33]
이슬사랑.. 2010/08/03 1,654
856

 세번째 chapeter 23-27 미션

[31]
민이맘 2010/08/03 3,202
833

 (Holes) 두번째 미션 중 두번째

[22]
내사랑지.. 2010/07/26 3,264
829

 [Holes] 두번째 미션-1

[23]
서연맘 2010/07/26 3,179
807

 확정스케줄입니다. 확인하세요

[6]
Kate 2010/07/17 1,658
805

 여러부운~ 기뻐하세요!!

[11]
Kate 2010/07/17 1,609
799

 "제2차 책걸이모임에 관한 보고"

[5]
Kate 2010/07/16 1,581

   단어장

[2]
Kate 2010/07/16 2,147

   스케줄

[11]
Kate 2010/07/16 1,509
792

 우리 팀 너무 대단하지 않아요?

[8]
Kate 2010/07/15 1,618
743

 우리 또 한 번 뜰까요?

[47]
Kate 2010/07/01 3,596
711

 [Abel's Island] 마지막 미션

[33]
꽁이 2010/06/22 1,354
690

 [Abel's Island]아홉번째 미션입니다.

[28]
벨벳 2010/06/17 1,273
665

 [Abel's island]8번째 미션

[57]
민이맘 2010/06/09 2,785
640

 Abel's Island 일곱번째 미션입니다.

[52]
내사랑지.. 2010/06/01 2,979
609

 [Abel`s Island] 여섯번째 미션입니다^^

[57]
둥이엄마.. 2010/05/20 3,132
603

 둥이엄마예요

[11]
둥이엄마.. 2010/05/17 1,486
572

 1기[Abel's Island] 다섯번째 미션입니다.

[57]
서연맘 2010/05/10 3,486
552

 [Abel's island] 네번째 미션입니다.

[61]
이슬사랑.. 2010/05/03 2,796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