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시선으로부터>두번째미션~

글쓴이 책사랑

등록일 2022-05-23 14:47

조회수 752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3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1.명혜가 하와이에서 '시선'의 제사상에 올릴 보물들을 하나씩 찾아오라는제안에 '시선'월드는 찐 진심입니다~ 여러분도 만일 먼 후일에 부모님 제사상에 '시선'네처럼 제사상에 올릴 것을 하나씩 가져오라고 하면 여러분은 무엇을 올리고 싶으신가요?


2.내 제사를 아이들에게는 어떻게 하라고 하고 싶으신가요?


3.난정은 아픈딸 우윤을 키우면서 노심초사 죽음에 대한 두령움과 불안을 없애고자 독서를 했다고 합니다.여러분의 독서에도 어떤 계기나 이유가 있으신가요?


4.등장인물중 마음이 가는 캐릭터가 있으신가요?


5.할머니의 역사를 하나하나 읽어나가는 명혜 딸 화수. 여러분은 자신의 기록을 남기는 것을 좋아하시나요?


딸램이 쉬고 싶다고 갑자기 집에 오는 바람에 책 볼 짬이 적어져서 이제사 미션 올리네요~

생각거리도 많아지고~각각의인물들에 대해 상상도 해보고~

잼나게, 의미있게 책 잘보고 있습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pinetree1m 2022-05-31 02:36 
1. 그러게요. 무엇을 올리면 좋을까 고민이 됩니다. 나의 부모님이 좋아하는 것, 소중히 여기는 것이 무엇인지 모르고 있다고 자각하게 되었어요! 어떤 음식을 좋아하시는지도 딱 떠오르지 않네요. 꼭 여쭤봐야겠어요.
2. 저는 그 날 아이들이 제가 쓴 육아일기나 가족 사진첩을  한 장 보며 좋았던 추억을 떠올리며 또 하루 즐겁게 살 기운을 얻었으면 좋겠어요.
3. 저도 출산 후 우울함을 달래고 나만의 시공간으로 도피하기 위해 책을 찾았던 것 같아요. 홀로 하는 육아에 지치고 남편에게 가시돋친 말을 쏘아댈 거 같아서 나의 마음을 편안하게 달래주는 에세이를 많이 읽었던 것 같아요. 그런데 기록하지 않으니 딱 기억에 남는 책이 없어요ㅠㅠ
4. 저는 우윤에게 처음에 마음이 가다가  쾌활한 지수 같은 사람이고 싶다했다가 화수에게 마지막으로 감정이입이 되었어요. 사회의 어두운면을 알게되어 동굴에 갇혀 잠시 웅크리고 있는 화수. 몇년전까지 저의 모습 같아서요..
5. 육아가 너무 힘들 때 썼던 육아 일기를 계기로 기록을 남기는 것이 저의 습관처럼 되었어요. 제 감정들, 사진들,, 희노애락을 거르지 않고 적은 짧은 문장들이 지나고 보니 제게 보물이더라구요.
책사랑 2022-05-31 15:38:54
4.개인이 감내하기 어려운 시회문제들은 동굴에 갇힐것 같아요..
5.기록이 습관화 되셧군요~기록이 파인님처럼 보물이되어야하는데 저는 육아일기는 보물인데 제일기는 아닌것 같아서 어느시기에 다 없애버렸어요. 파인님 댓글보니 제게도 제 글이 보물이 될 수 잇을까?하는 희망을 가져보네요~
미션하시느라 수고 많으셧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304

 <나는 옐로에 화이트메 약간 블루> 진행일정

[2]
준혁재정.. 2022/08/04 102
8303

  <화해> 마지막 미션입니다!

[6]
pinetree.. 2022/07/27 284
8302

 ,<화해> 두번째 미션입니다.

[4]
준혁재정.. 2022/07/21 424
8301

 "화해" 첫번째 미션입니다~(수정)

[6]
책사랑 2022/07/11 516
8300

 다음 책 "화해" 진행일정이에요~

[1]
책사랑 2022/06/30 480
8299

 <최종경고:6도의 멸종> 마지막미션

[3]
pinetree.. 2022/06/28 512
8298

 <6도의 멸종> 세번째 미션

[2]
준혁재정.. 2022/06/22 571
8297

 <최고의 경고: 6도의 멸종>두번째 미션~

[1]
책사랑 2022/06/13 687
8296

 <최종경고:6도위 멸종> 첫번째 미션

[6]
pinetree.. 2022/06/08 807
8295

 [최종경고: 6도의 멸종] 책 일정입니다 :)

[5]
pinetree.. 2022/05/26 895
8294

 <시선으로부터> 세번째 미션

[2]
pinetree.. 2022/05/26 869
8293

 <시선으로부터>두번째미션~

[2]
책사랑 2022/05/23 752
8292

 [미리 확인해주세요^^]6도의 멸종

[3]
pinetree.. 2022/05/19 878
8291

 <시선으로부터,> 첫번째미션

[8]
준혁재정.. 2022/05/11 870
8290

 정세랑 장편소설 <시선으로부터> 진행일정

[2]
준혁재정.. 2022/04/23 1,077
8289

 "아티스트 웨이" 마지막 미션~

[6]
책사랑 2022/04/17 1,063
8288

  <아티스트웨이> 세번째 미션!!

[4]
pinetree.. 2022/04/12 1,025
8287

 <아티스트웨이> 두번째미션

[5]
준혁재정.. 2022/04/05 1,048
8286

 "아티스트 웨이" 첫번째 미션(~3주차까지)

[11]
책사랑 2022/03/21 1,254
8285

 다음 책 "아티스트 웨이" 진행일정요~

[4]
책사랑 2022/03/17 1,032
8284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 네번째미션

[3]
pinetree.. 2022/03/16 1,067
8283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2/03/08 1,182
8282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두번째 미션- 3,4장

[4]
책사랑 2022/02/28 1,208
8281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나오미울프> 첫번째 미션

[3]
pinetree.. 2022/02/22 1,357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