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난 12기야 !!!

글쓴이 휘윤맘

등록일 2010-10-22 19:00

조회수 4,205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49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새12기 명단.hwp (14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12기 친구들~

 

학년

아이디

 

    맘 아이디

1

초2

 제시카

눈웃음짱

산들바람

2

 

 애니

롱다리소녀(책*음악사랑)

애니맘

3

초3

 수민

뭐든지 스스로 (완전잘해)

수다맘

4

 

 레오

과학&그림완전짱

더블우맘

5

 

 에드워드

모범소년(인기남)

무인등대21

6

 

 그레이스

상큼발랄소녀

그레이스맘

7

 

 네이트

다재다능 탁구왕

네이트맘

8

 

 휘윤

귀염둥이막내딸

휘윤맘

9

초4

 제니애플

명랑소녀*무한 잠재력

주울

10

 

 Sue

문학소녀* 작가(수학도 짱)

sue맘

11

 

 Hector

호기심쟁이

책사랑

12

 

 민규

잘생긴 태권소년

민규예린맘

13

 

 미르

축구킹왕짱

은근과부

14

 

 채원

모범소녀,뭐든지잘해(강릉)

채원맘

15

초5

 소피

멋쟁이 피아니스트

소피맘

16

 

 휘호

센스쟁이

휘윤맘

17

초6

 에밀리

매력만점

책사랑

18

초4

 제임스

숨은재주꾼

제제맘

19

?

 min Seo

제주사랑

돌바람

ps.우리 친구들의 별명을 지은것이 아니고 잘 기억하시라고 특징을 찾아보았어요,

     제가 잘못 썻거나 바꾸시고 싶으시면 알려주셔요^**^(표는 휘호가 만듬)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돌바람맘 2010-11-24 22:02 

저희는 초등학교 5학년이에요^^

-돌바람네

크레파스 2010-11-01 15:44 

산들바람입니다.

글쓴이 이제부터는 크레파스 입니다...

발빠른 어떤분께서 산들바람으로 등록하신것 같아요.

어떤분이 하셨는지 궁금하지만 제가 선착순에서 밀린거죠...뭐..

살짝 맘 상하더라구요.

표보고 감탄했습니다. 황송하기도 한네요. 제시카 눈웃음짱 아닌데.. 들킬까봐 신비주의로 가야 될것 같습니다.

날씨가 많이 추워진다네요. 감기조심하세요.

애니맘 2010-10-27 17:11 

정말로 고맙습니다.

제가 요즘 시들시들해진 몸때문에 한동안 쑥에 들어오질 못하다가 오늘 좀 살만하길레 들어왔어요.

죄송하고 너무나도 아이들의 파악을 잘하신거 같아 고마워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속이 울렁거리고 두통이 일주일 이상 계속되네요.

 

애니는 지금 미션하느라 자기방에 콩 박혀 나오질 않네요.

이것도 애니의 특성입니다.

무엇하나 필 받으면 3시간이고 4시간이고 죽치고 합니다.

 

애니는 오늘 처음 미션책 (write paths였나요?)시작했습니다.

학교담임샘 추천으로 글쓰기 응모가 있어 지난주부터 작가인양 쓰고 고치고 쓰고 고치고를 반복하더니

드뎌 오늘 제출하고 이제야 미션에 올인합니다.

게다가 지난주에 애니 귀에 이상증상(?자꾸만 윙소리가나고 울린다네여...)있어 바이올린이며 피아노며 잠시 쉬면서 미션까지 쉬어버렸네요.

이빈후과가서 검사 받았는데 아무이상없더니...엄마로서 쉬게하는 방법밖에 없더라구요.

 

처음으로 긴 글 적어보네요.

12기가  친정 같아진 모양입니다.

애니 미션 하는대로 올리겠습니다.

 

주울님, 휘윤맘님, 수다맘님...

이제 감사하다는말도 하도 많이해서 ....ㅋㅋ

말 안해도 맘 알아주세요...

휘윤맘 2010-10-27 23:58:34
머리가 아파서 어째요? 계속 아프면 안되는디 -__-
역시나 애니의 집중력은 보통수준이 아니네요^**^
얼른 쾌차하시고 미션에서 또 뵈여~~
무인등대21 2010-10-25 12:57 

너무 잘 파악하여 표올려주신 휘윤맘 감사합니다

에드워드는 아직까지는 말 잘듣는 착한모범 맞습니다

지금까지 미션 도움없이 혼자서 잘해내는것 보면 감사할뿐입니다

12기별명 너무좋네요

그리고 제닉네임이 무인등대21로 바뀌었네요

채원맘 2010-10-25 11:04 
이런 멋진 표를 만드시는 휘윤맘과 휘호는 센스쟁이 유휴흇~    감사합니다.  과찬의 별명도요~
민규예린맘 2010-10-25 09:59 

휘윤맘님 괜찮으시면 표를 첨부로 올려주세요

출력하려고 하니 표가 깨지네요 ^ ^

멤버를 잘 기억해야 댓글 달때도 도움이 되는거 같아용 ^ ^

휘호★ 2010-10-25 19:58:57
첨부로 올렸어요~[휘호]★
민규예린맘 2010-10-26 11:30:48
휘호야 고맙다.. 휘호는 얼굴도 이쁘고 컴도 잘하궁.. 너의 엄마는 밥 안먹어도 배부르겠당 ...
민규예린맘 2010-10-24 23:58 

주말에 못들어왔더만 .... 요런 신기한것을 다 만들어주셨네요

올려주신 표 너무 맘에 드네요

민규도 자기 별명이 싫지는 않은가 봅니다. 마냥 얼굴에 웃음을 지어주네요

출력해서 회사 컴 옆에 잘 붙여두고 수시로 보면서 12기 멤버 기억하겠습니다

주울 2010-10-24 23:16 

어머  어머  휘윤맘님 센쑤쟁이 멋쟁이  ..

와우  휘윤맘님이 12기 짱이다  ..그리고 휘호는 12기의  고문??  뭐든 부탁해도 휘호가  능력을 발휘할거같음돠...^^

어떻게 이렇게 표딱지를 할수있다요.. 그 능력에 존경을 표합니대이..

진짜 그 특징을 잡아낼라믄  아이들 미션을  많이  많이  봐야하거든요...

그동안 얼마나  꼼꼼히 보셨는지  안봐도  느낄수있어요..

휘윤맘님 고생이 넘 많으시다...

그리고   고마워요..^^ 

Sue맘 2010-10-24 17:07 

정신없는 몇일을 보내고 오랜만에 들어왔더니...

와~~~우*******

휘윤맘님의 빛나는 센스에 울 12기 친구들 완전 감동이네요..

훨씬 더 가까워진 느낌이 들어서 넘 좋아요..

고마운 별명도 만들어 주시구.. 이제까지의 미션을 열심히 훑어보셨을 그 정성에도 감동입니다.. 

수고하셨어요..

홍박샘 2010-10-24 09:26 

몇 달 동안 함께 한 나보다 우리 휘윤이가 훨씬 더 친구들 특성을 잘 파악했네.

어디나 요렇게 세상을 부드럽게 돌아가게 하는 숨은 진주들이 있다니까.

휘윤네 가족 말여요.

nate mom 2010-10-23 21:29 

우와 대단하세요.. 어찌 이리 애정을 듬뿍담아 소개해주셨을까요? 휘윤맘님, 역쉬~~

더블우맘 2010-10-23 13:29 

어머..울 아들 "완전짱~"이라고 해줘서..넘 감사..ㅎㅎㅎ

 

휘윤이가 멋진 춤을 보여 주더니..

휘윤맘님은...12기 친구들을 이쁜 별명으로 춤추게 만들어 주시네요....

 

늘 말씀 드렸듯....휘윤맘님은 킹왕짱 큰 언냐~ 입니다. ㅎㅎ

책사랑 2010-10-23 12:58 

보고 또보게 하는 이 표를 만든 휘윤맘님은 수민이 말처럼 정~말 재치만점!!!

표만든 휘호는 언제나 귀염쟁이~

맘도 이쁘시고 따뜻하시고^^

 

아이들 별명도 과분하긴 하지만 넘 맘에들어요.

헼터는 호기심재이!

 에밀리는 매력만점!(사실 생긴거는 롱다리에 여성스러운데 하는짓은 완존 머슴아에요.

이비인후과 샘이 자기 아들 중3보다 휠씬 크고 날씬하다고 모델하면 딱이라니까 딸이 피식웃대요..

뭐먹고 컷냐고 원장님 아들도 그게 먹여 키좀 크게 한다고 하니까 "우리 엄마한테 물어보세요!"

엄마는 특별히 먹인거 없고 아빠가 어렸을때 다리 주무르기?(일명 쭉쭉이)엄청 해준덕인거 같은데..

울딸 저보다 커요..저는 164인데 딸은 65거든요..

 

휘유맘님 지어주신 별명대로 헥터는 늘 호기심쟁이로

에밀리는 매력만점의 멋진 아이로 자라기를 소망해봅니다~~

 

오늘 출근해서 난 12기야!!글 보고 힘이 팍팍나고 넘넘 행복합니다!!!

더불어 산다는 게 이런건가 보아요~

 

토요 휴업일인데 아이들 끼리 야구 하라하고 출근하는데 맘이 짜~안 했었거든요.

남편도 그랬는지 아이들이 표받아온 여자축구나 데리고 갈까 그러더라구요..

근데 좀 시시할 것 같아서 나중에 프로축구 한번 데리고 가자고 제가 보류시켰거든요.

 

넘 따뜻하고 포근한 우리 12기이에요~~

센스쟁이네 휘윰맘님댁 덕분에요!

멋진 가을에 그 어떤 선물보다도 근사합니다~

휘윤맘님 시간도 많이 걸리고 신경도 많이 쓰셨을 텐데

넘넘 감솨요^^

Sophie맘 2010-10-23 09:54 

휘호~~  표만들어줘서 고마워.^^

세세히 아이들 특징까지 칮는다고 수고 많이 하셨네요. 시간이 꽤 걸렸겠어요..

휘윤맘님 정성에 늘 감사드려요. 주말 편안하게 보내세요.

Grace 맘 2010-10-22 23:12 

음~ 3,4학년이 이렇게 많았군요.... 워낙 잘하는 아이들이 많아 5,6학년이 많은 줄 알았답니다..

또래 친구들이 이리 많으니 서로 자극이 되고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 것 같아 흐믓합니다...

휘윤맘님은 자리 깔아도 될듯 싶어요... 울 그레이스가 상큼발랄하긴 해요...

가끔 그게 너무 지나쳐서 오도방정이 돼 문제지만요..^^

 

은근과부 2010-10-22 21:09 

오홋~

요렇게 명단이 쪼르륵 올라오니 더 끈끈한 뭣인가가 느껴지는 군요.

우리 미르는 박지성과 같은 축구왕을 꿈꾸는 진짜남잔데 럭키걸이 되었네요^^;;

얼른 고쳐주시와요~~

울아들 왕소심해서 금방 삐질거예요(요런 말도 싫어할텐데.....)

 

휘윤맘 2010-10-22 22:08:41
완전 죄송해요,,
사진은 없고 미르의 미션에 good luck 이 있길래~~
여자친구인줄 알았네여^__^
심바 2010-10-22 21:03 

12기 잠시 놀러 왔시유...

여기에서도 휘윤맘님 반짝이는 아이디어로 분위기를 확 살리시는 군요...

따뜻한 마음이 느껴지는 별명 짓기 잘 보고 갑니데이...

ㅎㅎㅎ

제제맘 2010-10-22 20:31 

어머 !! 올리셨네요 넘 넘~~ 죄송해요

제임스는 초4 입니다.

아직 많이 부족하고 힘들어 해요. 엄마가 정말 영어꽝인데 혼자하는것 보면 기특해요.

안빼고 넣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주말가족인데 주말에 아빠한테 갔다오고 엄만 바쁘고 아이는 시험이고 해서 오늘에야 들어왔어요

아빠가 멀리 속초에 있어요 버스타고 가는데 넘 힘들더라구요 5시간 정도 걸려서 갔어요

그래도 아빠와 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어요

 

 

휘윤맘 2010-10-22 22:11:52
아닙니다.제임스 특징찾을라고 많이 여러 미션을 뒤졌네요,,
엄마가 바빠도 성실히 미션 올리는 아들 대단합니다.
만나서 반갑습니다.^**^
제제맘 2010-10-26 00:16:04
울 제임스를 무지 좋게 봐 주셔서 감사해요
숨은재주꾼이 되도록 열심히 해야겠죠 ^^*
수민 2010-10-22 19:32 

재미있는 휘윤맘님~~

제 별명이 뭐든지 스스로라고요??

재미있는 휘윤맘님 땜에 writing path 미션 빨리 해야겠네요.^^....(수민)

계획은 올렸고 사진은 나중에~~~ 

미션하러 갑니당~~~

 

                                                  12기 재미있는 단 한분

 

훌륭하신 분(나이알수없음) 재치만점친절왕 휘윤맘

휘윤맘 2010-10-22 20:39:25
ㅋㅋㅋ수민아 고마워
너의 재치에 마음이 환해진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1164

 SSC 일정표

[9]
휘윤맘 2010/11/14 2,229
1153

 SSC(Seriously Silly Colour)

[8]
휘윤맘 2010/11/10 2,233

   SSC, 무엇을 패러디했나

[3]
홍박샘 2010/11/11 2,377
1145

 다음책 ....

[12]
주울 2010/11/09 2,090

   Seriously silly color 품절 아녀요

[8]
홍박샘 2010/11/09 2,351
1144

 12기 워크북 다섯번째

[46]
주울 2010/11/08 4,293
1129

 12기 워크북 네번쨰

[54]
주울 2010/11/02 4,216
1124

 Mr. Dunfilling #4 Denture Adventure 3&4

[48]
해피수민.. 2010/11/01 1,963
1113

 12기 워크북 세번째

[51]
주울 2010/10/27 4,303
1111

 Mr. Dunfilling #4 Denture Adventure 1&2

[36]
해피수민.. 2010/10/26 3,555
1099

 난 12기야 !!!

[26]
휘윤맘 2010/10/22 4,205
1093

 Writing Path 3권 Mission

[3]
돌바람 2010/10/20 2,143
1092

 12기 워크북 두번째-10.25 기한

[68]
주울 2010/10/20 3,957
1090

 Dunfilling #3 Cavity of Doom

[37]
수다맘 2010/10/19 3,627
1089

 휘윤막춤 ^^ㅋㅋ

[28]
휘윤맘 2010/10/19 3,428
1077

 #3 Mr. D The Cavity of Doom

[28]
홍박샘 2010/10/12 4,222
1073

 워크북첫번째: 멤버소개 및 계획

[86]
주울 2010/10/12 4,230
1059

 다음 책

[6]
홍박샘 2010/10/06 2,447
1057

 주울, 휘윤맘, 수다맘

[5]
홍박샘 2010/10/05 3,165
1056

 #2 Mr. Dunffiling Tasty Paste

[29]
홍박샘 2010/10/05 2,083
1055

 #12 Tomoe Pankcakes for Breakfast

[49]
혼박샘 2010/10/05 4,311

   The most loved Tomie Book

[1]
홍박샘 2010/10/14 1,684
1032

 Mr. Dunfilling #2 Tasty Paste - ch 1 & 2

[38]
홍박샘 2010/09/27 3,988
1031

 #11 Tomie: The Knight and the Dragon

[44]
홍박샘 2010/09/27 3,7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