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SSC#5 The Elves & the storymaker(수정)

글쓴이 홍박샘

등록일 2010-12-26 19:47

조회수 3,910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71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SSC 5 Elves & Storymaker new.doc (3.51MB)

The Elves and the Shoemaker.doc (25.5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파일을 수정해서 올렸는데 게시글 전체가 사라졌네요.

문제는 같습니다. 무언가 잘 못 돼 옆으로 밀려 보여서 손봤네요.

 

숙제 미리한 사람 미안하지만 다시 올려주세요.

 

첨부파일 열어서 숙제 확인해주세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주울 2011-01-06 09:25 

JennyApple

 

sophie 2011-01-06 09:55:00
이야기 둘다 정말 재밌게 잘읽었어요.
무서운 개가 아니라 귀여운 강아지를 티컵이라고 이름지어 기르네요.
제니애플도 강아지 좋아하나요?^^
두번째 이야기는 정말 흥미진지하게 전개되는군요.
인형에따라 나무 종류도 다양하게 준비하고, 중간중간 나오는 시는 정말 근사해요.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되나 궁금하게 만드는 멋진 장치예요. 히야~~~ 정말 진짜 책읽는 기분이었어요. 예전에 제니애플 영어동시 읽었다는 글이 생각났어요. 주울님의 노력이 여기에 녹아있네요.
제니애플 정말 멋진 작가로구나!!!!!
주울 2011-01-06 11:18:15
너무 글씨가 불친절하다보니 제가 올리면서 하나르 ㄹ빼먹었나봐요..
맨마지막 결말근처 He saw a cute creature crowling 요기 앞부분 이 빠졌내요...
오크트리로 스네이크이형만느는이야기 그뒤에 helper 가 지은 라임글도 하나 빠지고 옹 에고 마지막에 글을 보는사람들한테 하는 마지막 인사도 제가 빠뜨렸네요,,종이가 하도 중구난방 어지러워서.......저한테 휙 던져주고 자러가버러가지고,,,오밤중에 나혼자 헤메다가 빠졌시요,,,
제니가 이이야기쓰는데 지금까지중에 최고로 열심히 했어요 . 화상영어선생님하고 대화하면서 지금 이야기를 만들고 있다고 하니까 선생님이 글을 쓰면 미래에 작가도 될수있다고 하면서 방학숙제로 글을 쓰면 어떻겠냐고 제안을 했대요..그러면서 좋다고 열심히 하더라고요.. 친구데려와 간식해주고 같이 먹으면서 친구는 놀고 지는 옆에서 글썼답니다..제가 빨리 빨리 하지 뭐 이렇게 오래끄냐고 야단했더니 맨위에 시.. 어글리 인형이 쓰레기취급받는 라임글을 쓰고 나더니 이게 바로 나야..함시롱 .. 엄마가 지를 쓰레기 취급한대나 뭐래나...
sophie 2011-01-06 11:42:37
이 추운 날씨에 딸은 놀러가고 저 혼자 게시판서 놀고 있어요.
그랬군요. 읽으면서 역시 내가 영어가 넘 안되네... 영어란 참 어렵구나 했어요.^^
나머지 시도 궁금해요.. 주울님 퇴근후 힘 내셔서 추가로 올려주셔요.
제니애플 덕에 다 늙어 시가 좋아질라 하네요. ^^
주울 2011-01-06 21:53:18
제가 앞뒤로 빼먹은 3장중 지글을 읽느사람들한테쓴 글만 안올리고 라임글과 글한개는 붙여넣기 했어요..근데 내 컴이 이상한지 자꾸 이상한 메세지가 뜨네...요 이러다 보면 나중엔 배꼽표시 보이고 안보이던데..
sophie 2011-01-07 09:17:11
오크트리가지고 온것도 잘 보여요. 톱밥으로 메세지를 쓸 생각을 다 하고,,
영화에서 볼 것 같은 장면이네요. 근사하다. 제니애플^^
sophie 2011-01-05 22:11 

책사랑님께 배운 페이퍼 크래프트 따라했어요.  인증사진요.^^

딸이 자랑 좀 하고 싶어해서요.^^  이쁘게 봐주세요.

 

Nate Mom 2011-01-05 22:34:08
저는 네이트에요. 이 개 정말 잘 만들었네요. 특히 눈알 부분을 진짜 잘한 것 같아요. 진한 정도를 완벽하게 표현해서 입체감이 잘 느껴지네요. 부러워요. 그리고 어떻게 만들었는지 진짜 궁금하네요.
주울 2011-01-06 02:15:23
우와 진짜 잘했어요 마치 살아있는 달마시안 강아지 같아요
소피는 손재주가 정말 좋은가 봐요//^^
sophie 2011-01-06 10:10:25
네이트도 좋아하는구나? 책사랑님께서 알려주신건데.....
캐논 creative park라구 cp.c-ij.com 요기로 들어가서 도면 인쇄해서 만들더구나.
오리고 붙이면 돼^^
Nate Mom 2011-01-04 21:02 

정신이 이제 조금 드네요..^^

아이랑 어제 한 거구요..

늦게라도 올립니다.

sophie 2011-01-05 16:33:20
첫번 과제도 열심히 잘했군요.
돈스모크가 도망가서 다시 돌아오지 않는다는 얘기네요.
그 아저씨 이름 재밌네요. 던필링 생각도 나구요.^^
주울 2011-01-06 02:23:44
나무 인형의 수난사네요..불쏘시개 될뻔해 딱따구리한테 쪼일뻔해...
인형도 자기를 소중하게 여겨주는 아이집에서 살고 싶겠지요?
글이 아주 술술읽히게 잘썼습니다 Good JOb~

네이트맘님 늦둥이 가지셨다구요? 경사경사네요..
몸잘챙기셔서 순풍 하고 나시기를 바랍니다 ~
참 생선많이 드시면 좋대요~
Grace맘 2011-01-04 19:26 

 

 

 

2. Read the E & Shoemaker attached and compare it with our E & Storymaker. Finish the chart below.

 

 

The Elves & the Shoemaker

The Elves & the Storymaker

Main Characters

Shoemaker, wife

Story maker, wife

Helpers

Elves

Elves, gorillas, aliens

Real Helper

Elves

Wife

Problem

They are so poor, they have only leather to make one pair of shoe

The story maker dose not have single idea in his head..

Solution

Sell the shoes that the elves made.

Sell the story that the story makers wife made.

Conclusion

They became rich and lived happily ever after.

 

?

 

 

 

 

 

 

 

 

 

 

 

 

 

 

3. Write your own conclusion for the blackened blank above. Please don’t write like, “They sold the story and made money. They lived happily ever after.” Please think of a good ending that nobody could imagine. Now you realize how hard it is to write a good story like the old storywriter felt in the story, don’t you?

After the story maker published the story, the story maker said to his wife “I think you should make stories.

I will find another job.”

So the wife became a story maker.

The husband looked for a job. And he found a job that he would like, A storyteller!!!

So the husband told story to kindergarten kids.

And the wife sold many story books, it became the bestseller!

And the husband told story very well, every kindergarten called him to tell stories.

So the wife and the husband became the richest couple in the world.

 

4. Write a poem like the one the helpers sang in the story. Imagine you & your friends are someone writing the end of the story for the storywriter at night. Make sure your poem has rhymes.

 

p. 10

We are

tiny little elves

We’ll put stories

on your shelves.

p. 14

We are gorillas

big and hairy.

The middle bit

is really scary.

Your Own

We are people

Good and kind

We help anyone

To find,find,find!

 

시간이 많다고 늦장부리다 이제사 올립니다...

여유있다고 미리 해놓지도 못하네요...여전히 시간에 쫒겨 ㅠㅠ

그래도 이번엔 writing에 공좀 들여봤습니다...   제가 여러번 퇴짜를 놓았거든요... ^^

sophie 2011-01-05 16:36:51
아내와 남편이 손발이 척척 맞네요.
서로 잘하는 일로 도우며 성공했다니,,, 더욱 바람직한 결말이군요?
스토리텔러라는 직업을 생각해내다니요.... 아주 아주 훌륭합니다.
주울 2011-01-06 02:29:30
와하 ㄱ그레이스의 이야기도 기발합니다
아내와 남편이 자시느이 적성에 맞는 새로운 직업을 찾았군요 아내는 작가 남편은 스토리텔러..
정말 손발이 딱딱맞는 부부가 되겠어요..아내는 글을 쓰고 남편을 읽어주고..
아주 잘했습니다 GOod JOB~
더블우맘 2011-01-04 14:09 

 

2. Read the E & Shoemaker attached and compare it with our E & Storymaker. Finish the chart below.

 

 

The Elves & the Shoemaker

The Elves & the Storymaker

Main Characters

Shoemaker, his wife

Storymaker, his wife

Helpers

Elves

Elves, Gorillas, aliens

Real Helper

Elves

His wife

Problem

Shoemaker needed to make some shoes.

Stortymaker did not have any single idea in his head

Solution

Elves made a shoe for him

His wife made a story for him.

Conclusion

He became very rich shoemaker by selling shoes.

 

?

 

 

 

 

 

 

 

 

 

 

 

 

 

 

 

 

3. Write your own conclusion for the blackened blank above. Please don’t write like, “They sold the story and made money. They lived happily ever after.” Please think of a good ending that nobody could imagine. Now you realize how hard it is to write a good story like the old storywriter felt in the story, don’t you?

 

Storymaker sold his book, And his book became bestseller.

He became a very famous person. His wife and he moved to the great big house and bought brand new computer.

They made some another story with brand new computer.

The name of the story was ‘Harry potter’.

They became to more famous.

Now they moved to Korea.

Because storymaker’s grandpa and grandma were in Korea

They made a story company in Korea to be more rich.

And now they have 100,000,000 staff of his company.

  

4. Write a poem like the one the helpers sang in the story. Imagine you & your friends are someone writing the end of the story for the storywriter at night. Make sure your poem has rhymes.

 

p. 10

We are

tiny little elves

We’ll put stories

on your shelves.

p. 14

We are gorillas

big and hairy.

The middle bit

is really scary.

Your Own

We are wizards of story.

We’ll write the story like morning glory.

It will be beautiful story.

 

One day a lonely old man made a wooden doll using a crooked board in his backyard. His wife said, “Yikes! It’s too ugly and shabby. Nobody would want to play with it.” When the man finished the doll, it became alive and said.......

 

“Hello, my name is Rohn. I want my wife would you make her” ask Rohn. So he made another doll named ‘Lily’ . Lily and Rohn got merried and they lived with old man. But he didn’t say it to his wife. Because she would not love lily and Rohn. The old man make them a baby doll named Tom. Oneday when the old man went outside his wife found Lily, Ron and Tom. Then she put them outside of her house. They were so angry. But they didn’t know where was old man’s house, so they went to find old man. They were very tired, but they finally found the old man.. They said everything to old man. And old man said to wife. “Ok, Lily, and Tom can lived in out house” said his wife. Then they lived happily very long yesrs.

맨날 찔끔찔끔만 해서 못 올리다가

요번엔 꼭 다해...라고....승질 좀 부렸더니 하기는 했네요...

1번은 패스 합니다 ^^;; (읽고난 후 단어를 다 세어야 하나요?)

수다맘 2011-01-04 15:35:17
바빠서 그냥 나가려다가 댓글 답니다.^^
미션 수행 열심히 한 레오 많이 칭찬 해주세요.
1번은 단어를 다 세어야 합니다.아이들이 하다보면 조금씩 나아져서 신기해하고 좋아해요.
주울 2011-01-04 17:40:34
스토리메이커가 한국으로 와서 창업했군요 호호호 ..직원을 그렇게나 많이 쓰니 요즘 실업율 높은시대에 좋은 일입니다 ^^
라임맞춰 쓰는것도 너무 잘했어요 ^^
Good Job~
sophie 2011-01-04 17:52:02
숫자 동그라미 한참 세어봤네요. 그쯤은 되어야 통큰 인물이지요?^^
아주 잘했습니다.
Grace맘 2011-01-04 19:29:07
와~ 정말 해리포터의 작가가 우리나라에 와서 살면 좋겠어요...
작가사인받기도 좋고.. 또 외화벌이를 많이해서 국위선양도하고..ㅎㅎㅎ
민규예린맘 2011-01-03 09:42 

2.

 

The Elves & the Shoemaker

The Elves & the Storymaker

Main Characters

Old Shoemaker & Elves

Old Silly storymaker & his wife

Helpers

Elves

Elves, Gorillas, Aliens

Real Helper

Elves

His wife

Problem

He was sleepy sleepy

He have not a new story

Solution

Elves make the shoes

His wife make the story

Conclusion

They became rich

 

?

 

 

 

 

 

 

 

 

 

 

 

 

 

 

 

3.

3. Write your own conclusion for the blackened blank above. Please don’t write like, “They sold the story and made money. They lived happily ever after.” Please think of a good ending that nobody could imagine. Now you realize how hard it is to write a good story like the old storywriter felt in the story, don’t you?

 

The old man sell the story book. But the price is very expensive. So people are not buy it.

Then one night, the thief steal the story book and thief sell the story by internet download.

The price is very cheap. So many people download it. The story book become famous.

But old man and his wife don't know about the internet download because they are too old.

They know the story book is disappeared so they make another story book. This time,

they copy the story book. But this time, the old man play and he don't make the story.

So his wife make the story all by her self. So she write only his name by writer.

So the old man is very angry about that. Finally they divorce. The old man take a copy

of story and sell it. But the old woman is faster than the old man. So old man catched by policeman. He go to the prison and old woman sell many stories and she become the rich.

 

4.

p. 10

We are

tiny little elves

We’ll put stories

on your shelves.

p. 14

We are gorillas

big and hairy.

The middle bit

is really scary.

Your Own

We are big

smart computer

We will put silly

joke on the story

 

민규예린맘 2011-01-03 09:48:44
연말연시라 미션 올리는 것이 좀 늦었네요 ^ ^
12기 가족 여러분 모두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용
이번 미션은 좀 어려워했어용. 특히 라임에 맞게 쓰는것은 어려워하더니 생각이 안난다고 틀리게 적었네요
또 결말 부분은 sad 하게 쓰고 싶다더니 사악하게 (?) 결말을 적은거 같아요 ^ ^
책사랑 2011-01-03 12:54:49
Emily도 행복하게 끝나는 뻔한 결말이 싫다고 한적이 있는데..
애들은 애들인가봐요.저는 아이들 이야기는 행복한 결말이 아니면 겁부터 나는데..
민규의 순수함이 넘 귀여워요~
라임넣어 동시짓기는 울집도 좀 어려워했어요.의미까지 맟춰야하니까 머리쥐어짜고 생각해야하는데 싫어하더라구요,

수은주 같은 막대기둥도 넘 깔끔하네요~수고 많으셨어요~~
새해에도 멋진 미션수행과 서로서로 발전하는 한해 되기를 기원할께요^^
sophie 2011-01-03 15:17:19
요즘 어린이들 답게 인터넷, 다운로드 등등의 단어를 사용했군요.
훨씬 현실감있고, 새로운 전개방식이라 더 재밌네요.
아주 훌륭히 잘 썼습니다.
주울 2011-01-04 17:43:16
저도 신년여행갔다 와서 오늘에야 제니도 집에서 미션하고 있을겁니다
시대를 반영하는 글이네요 스토리를 팔아서 불법으로 다운로드해서 팔아먹다니....
결국 붙잡혀서 감옥하는군요...ㅎㅎ 기발한 소재여요
Good JOb~
Grace맘 2011-01-04 19:46:56
안녕하세요 전 그레이스에요.
아주 스토리를 멋지고 현대식(?)으로 쓴것 같아요.-ㅅ-
휘윤맘 2011-01-02 20:07 

sophie 2011-01-02 23:50:17
하하하~~ 재밌어요. 경쟁관계의 두 작가가 협력 단계로 넘어간거로군요?
멋진 레스토랑에서 맛난 식사까지..... 정말 부러운 부부로군요!
역시 휘윤이예요. 이렇게 알콩달콩 예쁜 이야기 써내려가는걸 보니까요.
책사랑 2011-01-03 13:04:38
심플한 형광펜 막대기가 귀여워요,,여리면서도 우뚝 서있는 모습이 근사해요~~
작가부부?,,혹 휘윤이의 꿈이 아닐런지 상상해보게 되네요^^
민규예린맘 2011-01-03 16:02:35
행복한 글이네요
글을 읽으면서 휘윤의 마음이 느껴진다고 할까 ...
스토리메이커 역시 깨끗하게 승복할 줄도 알고 ...
저도 Very famous restaurant 에서 맛난 음식 먹고파용 ...
Grace맘 2011-01-04 20:10:50
선의의 경쟁을 통해서 발전하고 또 깨끗하게 결과에 승복하는 모습이 정말 멋있어요...
왠지 휘윤이의 성격을 알수 있을 듯한 이야기네요...
주울 2011-01-06 02:33:45
부부라도 남편이 아내의 재능을 질투하는군요...
이야기가 짧지만 참 짜임새가 있습니다.
.문장 문장 마다 술술넘어가요..글로 매끄럽게 쓴다는게 아줌마는 참 어렵던데 ]
희윤이 정말 잘했어요
Good JOb~
은근과부 2011-01-02 19:58 

SSC #5 The Elves and the Storymaker

 

 

 


1. Read the text from page 4-11 out loud for 1 minute and let your mom check how many words you read. Count the words and draw a graph below. Try 4 times and see how faster you get. Oh, don’t forget to read the dialogues in each page.

Word

count

249

249

250

251

250

 

 

 

 

230

 

 

 

 

210

 

 

 

 

190

 

 

 

 

170

 

 

 

 

150

 

 

 

 

130

 

 

 

 

110

 

 

 

 

90

 

 

 

 

70

 

 

 

 

50

 

 

 

 

 

1st try

2nd try

3rd try

4th try

 

 

 

 

 

 

 

 

 

 

 

 

 

 

 

 

 

 

 

 

 

 

 

 

 

 

 

 

 

 

2. Read the E & Shoemaker attached and compare it with our E & Storymaker. Finish the chart below.

 

 

The Elves & the Shoemaker

The Elves & the Storymaker

Main Characters

Shoemaker, elve

Storymaker, storymakers wife

Helpers

Elves

Elves, gorillas, aliens

Real Helper

Elves

Storymakers wife

Problem

They can’t sold the shoe

They can’t sold a story

Solution

 

 

Conclusion

 

 

?

 

 

 

 

 

 

 

 

 

 

 

 

 

 

 

 

3. Write your own conclusion for the blackened blank above. Please don’t write like, “They sold the story and made money. They lived happily ever after.” Please think of a good ending that nobody could imagine. Now you realize how hard it is to write a good story like the old storywriter felt in the story, don’t you?

 

 

They sold the story so they have big houses and live good

 

 

 

 

 

 

 

 

 

 

 

 

 

 

 

 

 

 

4. Write a poem like the one the helpers sang in the story. Imagine you & your friends are someone writing the end of the story for the storywriter at night. Make sure your poem has rhymes.

 

p. 10

We are

tiny little elves

We’ll put stories

on your shelves.

p. 14

We are gorillas

big and hairy.

The middle bit

is really scary.

Your Own

We are 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One day a lonely old man made a wooden doll using a crooked board in his backyard. His wife said, “Yikes! It’s too ugly and shabby. Nobody would want to play with it.” When the man finished the doll, it became alive and said.......

 

 

 

 

 

 

 

 

 

 

 

 

 

 

 

 

 

 

 

 

 

 

 

 

 

 

 

 

sophie 2011-01-03 15:10:24
미르네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수다맘 2011-01-03 16:14:15
열심히 했을거 같은데 그래프가 안 보여요.
우리 딸도 그래서 그냥 숫자로 썼다고 하더라구요.

미르네 가족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책사랑 2011-01-03 17:19:46
표가 안보이네요...
새해에도 멋진날들로 가득가득 채우시길 기원합니다~~~
주울 2011-01-06 02:36:00
미르야 미션을 다 하기 어려우면 다음번에는 그중에 맘에 땡기는것을 골라서 해보겠니?
한가지를 집중해서 하는방법도 괜찮거든....
아줌마는 딸한테 하기 싫은거는 넘어가도 돼 이렇게 말하거던?
수다맘 2011-01-01 23:05 

1. Read the text from page 4-11 out loud for 1 minute and let your mom check how many words you read. Count the words and draw a graph below. Try 4 times and see how faster you get. Oh, don’t forget to read the dialogues in each page.

1st try :  184단어

2nd try : 207단어

3rd try : 206단어

4th try : 223단어

 

2. Read the E & Shoemaker attached and compare it with our E & Story maker. Finish the chart below.

 

 

The Elves & the Shoemaker

The Elves & the Story maker

Main Characters

Shoe maker

Story maker

Helpers

Elves

Elves, gorillas and aliens.

Real Helper

Elves

Story maker’s wife

Problem

Shoe maker have to make money.

He wondered sadly, to buy his shoes.

Story maker have to make idea and write a book. But, he didn’t have any ideas.

Solution

The elves helped shoe makers. Then shoe maker can sold his shoes.

The elves, gorillas and aliens helped story maker. When story maker went to kitchen, there was his wife.

Conclusion

The shoe maker made elves cloths and shoes. Elves and shoe maker was all happy.

 

?

 

 

 

 

 

 

 

 

 

 

 

 

 

 

 

 

3. Write your own conclusion for the blackened blank above. Please don’t write like, “They sold the story and made money. They lived happily ever after.” Please think of a good ending that nobody could imagine. Now you realize how hard it is to write a good story like the old storywriter felt in the story, don’t you?

 

 

Story maker and wife were happy to finish the book. Now, story maker had an idea. He wrote poem about himself. Then he made the poetry. The book was in ‘BESTSELLER 3’. It was ‘BESTSELLER 2’.

 Story maker wrote one more book. The title was ‘Elves are kind’. Now story maker is famous. Poetry was ‘BESTSELLER 1’, and ‘Elves are kind.’ Was ‘BESTSELLER 3’. In whole world, who didn’t know story maker is fool. Story maker is so famous. He’s salary was 50000000 won.

 He had an award. That was a ‘Nobel literature award’. So, they had a lot of money. Story maker and wife adoption the baby. They mad the baby’s name. Name is this. ‘Henrietta Jonson‘. (She was a girl.)   

 Story maker is old, now. Everyday, he was in hospital. Wife and Henrietta take care of him. But, the story maker died. So, wife wrote the book everyday. She is famous too.

 

 

 

 

 

 

 

 

 

 

 

 

 

 

 

 

 

 

 


4. Write a poem like the one the helpers sang in the story. Imagine you & your friends are someone writing the end of the story for the storywriter at night. Make sure your poem has rhymes.

 

p. 10

We are

tiny little elves

We’ll put stories

on your shelves.

p. 14

We are gorillas

big and hairy.

The middle bit

is really scary.

Your Own

 

We are writers

It’s writer’s time.

The end is about

Penney, nickel and dimes.

 

 

 

 이제야 올리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011년에도 화이팅!!!^^

 

 

 

 

 

 

 

 

 

 

 

 

 

 

 

 

 

 

 

 

 

 

 

수다맘 2011-01-01 23:20:00
밑에 아주 큰 상자가 실수로 같이 복사되었네요.
sophie 2011-01-02 14:54:08
주인공의 일대기를 썼네요.
아이들도 이런 줄거리, 단어를 쓸 수 있다는것에 놀랐어요.
스마일걸 글쓰는 솜씨가 대단합니다. 스케일이 상당히 큽니다.
새로운 이야기 정말 재밌게 잘읽었어요. 생각하는게 이제 애기가 아니네요.^^
책사랑 2011-01-03 13:12:11
작가가 글을 쓴후의 성공이야기를 실감나게 보여주었네요.
재밌게 잘 읽었어요^^
민규예린맘 2011-01-03 16:03:58
라임 맞추어 쓰기 어렵던데 .. 아주 잘했네요
칭찬합니다
주울 2011-01-06 02:40:20
수다맘님댁도 행복한 2011년 되세요...
딸이 정말 폭넓게 생각해요..
고학년이나 되야 전체가 보인다 하던데 스마일걸 칭찬합니다..
Good JOb~
sophie 2011-01-01 20:30 

새해 복 많이 받으셨지요?  평안한 새해가 시작됐습니다.

책사랑 2011-01-03 13:19:25
Sophie맘님!
오프닝 멘트 넘넘 좋아요!!
평안한 새해가 시작되었습니다~제맘도 덩달아 평안해졌어요^^

갑자기,,,
Sophie의 영어진행기가 궁금해지는데요?
간단하게 공개해주심 안될까요?늘 안정적인 소피의 미션수행에 왕창 칭찬하며!!!!!!
민규예린맘 2011-01-03 15:53:31
저도 책사랑님과 더블어 궁금합니다
늘 소피의 미션을 보면서 부러워만 하고 있었는데 완벽한 미션속에 숨은 노력과 과정이 궁금합니당
sophie 2011-01-03 21:27:42
옴마나... 큰일났네요.... 진행기라고도 할게 없는데....
칭찬해주셔서 정말 감사하긴 한데..... 전전긍긍.. 우짜지?
sophie 2011-01-05 22:02:17
어이구 제가 진행기라길래 아이 어릴적부터 쭉---- 말씀하시나 생각했습니다.
다시 글을 읽어 보니 북글럽 미션 진행과정을 써 보라는 거네요.^^;;
이렇게 격려해 주셔서 눈물이 앞을 가리네요. 흑~

처음에 가입하고 아이 닦달을 많이 했지요. 계속 고치라고 하고요.
니가 읽은 책이 얼만데 겨우 이거냐, 편하게 가다가 아주 시기를 놓쳤구나… 하면서요.
그러다 박사님 말씀듣고 마음을 진정시키기도 했습니다.
주울님 조언대로 생각이끌어 내려고 서로 이야기하기도 하고(안해보던거라 쉽지 않아요.)
처음엔 영~ 쓰기(생각하기)가 안되니, 잘하는 친구들 글 먼저 보여주고 힌트를 주려고도 했구요.
근데 그게 도움이 될 때도 있지만, 생각의 틀에 갇히는 것 같아 요즘은 미리 보라고 하지는 않습니다.
과제 다 올린 다음에 보며 자극받으라 합니다.^^

최근엔 2,3일에 걸쳐 쓰고 있습니다.
박사님께서 과제 중에 말씀해 주시는 것과, write paths교재 기억하며(단계 밟아 글쓰기)
생각을 여러 번 하도록 시간을 주고 있어요. 다들 그러시겠지만요.^^;;
글쓰기 초보의 저희 경우엔 생각하기,상상력?이 제일 중요한 것 같습니다.
(문법은 이제 막 시작한지 4일째예요. ㅜㅜ
저희는 책 읽기만 한 경우(약간의 영어일기 쓰기)라 어휘,문법은 잘 모릅니다. 한심하지요. 그냥 학원에 보낼걸 생각도 들고... 어쨌든 그건 복잡한 문제니까 제가 뭐라 말씀 드릴게 없네요. )

잘하는 친구들 글 보셔야 도움이 되실텐데 괜한 글 써서 부끄럽습니다용~
혹시 다른 분들 기분상하게 하는건 아닌지.. 아무래도 허접해 글지워야하나 어쩌나 합니다.
주울 2011-01-06 02:49:35
어이구 소피맘님 귀한글이지요 지우지 마삼..
롸이팅이 쉬운애가 어딨어요 게시판에서 우리애는 글쓰기를 좋아해요 라는 요런 아이들이 너무나 부럽습니다..세상에 글쓰고 싶어하는 아이들도 있다는게 신기하더라고요..
12기 글쓰기가 거의 1년? 이 되가니 단어스펠링모르는것과 문법이 아이발목을 잡긴하네요..
그런거 때문에 시간이 더 걸린다고 투덜대요. 그러면서도 할생각도 못해요..
소피도 Good JOb .. 아이를 잘 이끄시는 엄마도 Good JOb ~
수다맘 2010-12-31 13:21 

오늘 12월의 마지막 날입니다.

제가 좀 게을러서 다른곳에 집중 하느라고 12기 활동을 열심히 하지 못했는데요.

2011년부터는 좀 더 열심히 할 것을 다시 한번 공개적으로 약속드립니다.

오늘로 하던 프로젝트가 끝이 났습니다.

날씨가 많이 추워졌는데 모두 건강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2기 친구들 문법반에서도 몇 분 계신거 같은데.....만나면 서로 아는 척하고 그래요.

모두 화이팅이예요^^

오늘 우리 큰 아이가 밀린 1권과 이번 책 미션 올릴거예요. 1권은 올렸습니다.

저는 아이한테만 맡기는 게으른 엄마라 아이만 믿습니다.

sophie 2010-12-31 16:17:07
부지런한 수다맘님, 바쁘셨군요.
안그래도 따님 기특하다 했습니다.
혼자 척척 알아서 하니 얼마나 좋으실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좋은 일 많이 생기시기 바랍니다.
책사랑 2010-12-30 23:27 

에효...지난주와 이번주가 이렇게 다르네요..

결말 짓기는 와이프가 스토리메이커의 얼굴을 가지고 장난쳤다가 고소당해 감옥에 갔다는 야그고

라임맟춰 시 짓기도 좀 어려워 했어요 ㅠㅠ

 

요거는 27일 방학하고 다음날 동생이 과학동산하러 학교간사이

밥먹고 물먹는시간 빼고 오롯이 7시간 10분에 걸쳐 완성한 페에퍼 크래프트예요~

방학숙제로 가져갈 건데

오랫만에 느껴보는 성취감이라고 해서 저도 감동받아 한번 올려보아요^^

 

방학한지 이제 4일째인데

아이들이 내일쯤 개학할꺼같은기분이래서 웃었네요,,웃긴넘들~~

 

늘 누구에게나 사랑으로 대해주시는 홍박사님!

지난한해 박사님 덕분에 참으로 행복했어요.감사드립니다~~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멋드러진 일들 마니마니 하시길 기원합니다^^

 

12기 친구들과 맘님들께도 감사요~

혼자서는 못할 일을 함께하니 미흡하지만 여기까지 왔네요.

내년에도 올해처럼 서로 발전하고 격려하며 함께 가보아요.

늘 웃음과 마음깊은 대화로 사랑넘치는 1년되시길 기원합니다~~~

sophie 2010-12-31 10:14:41
에밀리가 무서운 결말을 지었군요. 감옥까지 가다니요.^^
페이퍼 그래프트는 뭔가요? 검색해봐야겠네요.
크기는 작아도 무지 어려워보이는데,,, 손재주가 대단해요.
거기다 집중한 시간도 완전 허거덩~~
책사랑님댁도 새해 복 많이 받으셔서, 웃음가득한 한 해 되시기 바랍니다.
민규예린맘 2011-01-03 16:11:45
와웅 ~~ 페이퍼 크래프트 ... 울 민규가 좋아하는 종목이네요
민규도 입체퍼즐 넘넘 좋아라하는뎅 ..
넘 멋져용 ^ ^
책사랑님댁도 새해 건강하고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용
늘 함께 해서 참 좋아용
sue맘 2010-12-29 17:45 

낼부터 연말 휴가계획이 있어요..추운데 애들 데리고 돌아다닌다고...ㅠㅠ

미리 올리고 다녀오려구요.. 컴앞에 앉으려면 담주나 될거 같아서요..

홍박샘님, 12기 친구들... 2011년 새해 복 많이많이 받으세요.. 

휘윤맘 2010-12-29 22:49:33
역시나 모범생 수는 다르군요,
유창한 읽기에 세련된 쓰기,
Sue의 영특함이 빛을 발하는군요^**^
즐거운 여행 (눈길 조심하시고) 잘 다녀오셔용~~
애니맘 2010-12-30 02:46:23
쑤....쑤의 멋진 스토리 잘 봤어요.
이렇게 여행을 떠나기전 미리 과제제출을 하는걸 보니, 책임감도 강하고 성실함이 느껴집니다.

애니는 한번 밀린 과제를 하려니, 손이 잘 안가는 모양인데...
아줌마가 쑤의 미션을 좀 보여주면 자극을 받을것 같네요.

멋지고 행복한 여행 잘 다녀와요.
sophie 2010-12-30 09:40:34
역시 Sue입니다. 이야기를 재밌게 죽죽 잘써내려갑니다.
여행과 다른 사람돕기를 동시에 한다니, 본받을 만한 결말을 지었군요.

어쩜 이리도 똑떨어지게 자기일 하는지.... 멋쟁이는 바로 Sue!^^
여행간다니,, 시원한 공기 많이 마시고 돌아오세요!!
책사랑 2010-12-30 23:32:24
sue는 4학년인데도 큰언니 같아요.
넘 의젓하고 반듯하고 안정적이어서 좋아요.
늘 모범을 보여주어서 고마워요~
멋진여행 잘다녀오시고
새해에도
올해처럼 좋은일과 행복으로 가득찬 한해 되시길 기원할께요~~
울딸 덜랭이랑 넘 비교되요. ㅋㅋ
민규예린맘 2011-01-03 16:15:04
여행은 잘 다녀오셨어요...?
이렇게 완벽한 미션 해놓고 여행길에 오르시니 마음도 더 편안하고 좋았을꺼 같아요
올 한해도 Sue와 계속 함께 할 수 있어서 넘 좋아용 ^ ^
Nate Mom 2010-12-26 21:54 

네이트맘 이제서야 이실직고 합니다..

저번주부터 네이트가 열감기 실실하더니, 급기야는 39도가 넘어 이비인후과를 내집드나들다시피지냈어요.. 3일째 열이 안내려 혹시나 하는 마음에 종합병원까지 끌고가 신종플루검사까지했는데, 다행히 음성이 나왔네요.. 안심하고 다행히 열도 점점 내려 코감기만 잡으면 되겠다 했는데...

이것이 무슨 날벼락, 그 감기가 저에게 옮겨왔지뭡니까...

 

부끄럽지만서리..

저 이번에 임신8주라 폭풍입덧까지.. 겔겔 거리며 하루에 한끼도 겨우 먹을랑 말랑인디, 아이덕에 독감까지 걸려 병원까지 기어가서 수액맞고 난리도 아니었습죠..  일주일째 침대랑 친구하며 지냅니다..ㅠㅠ

집안은 난장판이고, 아이도 아직 코감기에 킁킁 거리고, 저 또한 제 한몸 추스리지 못하여 겔겔 거리고 하다보니, 미션은 손도 못대고 있습니다... 미션을 하라고 출력을 해줬지만서리, 이것이 엄마가 같이 하자고 안하니, 띵가띵가 앗시리즈만 주구장창 읽고 영어책은 들여다보지도 않습니다...

 

제가 조금 나아지면, 그리고 우리 네이트가 정신을 차리면 조금씩 시도해보아야겠습니다.

어무이들, 그동안 댓글조차 남기지 못하여 죄송합니다..ㅠㅠㅠ

홍박샘 2010-12-27 09:39:09
와~~~ 축하, 축하!!!
올해 말미에 가장 기쁜 소식이네요.
아이고 그 애기 이름 북키라 지읍시다.
북클럽하는 오빠/형 둔 덕분에 이름은 북키!!
축하해요.

Nate 아파서 고생했다. 쉬었다 다시 글 써봐.
sophie 2010-12-27 11:50:52
축하드려요. 늦둥인가요?^^ 빨리 건강 회복하시기 바랍니다.
네이트 걱정은 안하셔도 되겠네요. 다른 책 많이 보고 있다니 좋으네요.
곧 다시 뵙게 되겠지요?^^
sue맘 2010-12-27 13:08:23
네 저두 축하드립니다..
크리스마스를 정신없이 보내셨겠네요..^^
몸 먼저 추스리고 오세요.. 기다릴게요...ㅎㅎ
휘윤맘 2010-12-27 22:23:00
먼저,,넘 넘 축하드려요^^
네이트랑 엄마랑 아파서 혼났네요.
네이트맘 조금만 참으셔요,
내년엔 예쁜 복덩이땜에 더없이 행복할테니~~
입덧도 얼른 끝나고 건강한모습으로 다시만나여^^
민규예린맘 2010-12-29 09:53:03
와 ~~ 넘 축하드려용..
늦둥이네요 ^ ^
지금은 입덧하시느라 고생스럽겠지만 늦둥이들이 더 이쁜가보던데용. 주변에서 보면...
네이트는 늘 잘하고 있으니 아무런 걱정 안하셔도 될꺼 같아용 ^ ^
제제맘 2010-12-29 14:28:45
가장 큰 축복이네요
축하드려요 행복 가득하세요
글구 감기 빨리 낫길 바래요
책사랑 2010-12-29 15:38:05
에효..아팠다니 마음 짠하지만
기쁜소식은
와우!!!넘넘 추카요~~
이쁘게 잘 낳아서 잘 키우세요^^
애니맘 2010-12-30 02:48:50
저도 늦었지만 축하드려요.
입덧...정말 힘든시기지만, 아가가 건강하다는 신호니 푹 쉬시고 힘내세요.
애니동생이 늦둥이라 입덧의 기억이 아직도...생생합니다.
수다맘 2010-12-31 13:38:43
며칠 전 큰 아이가 네이트 맘 임신했다고 알려주었습니다.
늦게나마 축하드리고 건강하세요^^
네이트 동생 생겨서 넘 좋겠어요.
울 큰 아이도 막내 동생 하나 더 있었으면 좋겠다고 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책을 택배로

[3]
홍박샘 2011/01/31 2,025

     명절 이후에 과제 나갑니다

[6]
홍박샘 2011/01/31 2,446
1337

 SSC #8 The Ugly Duck Thing

[69]
홍박샘 2011/01/22 4,874

   The Ugly Duckling 원본

[1]
홍박샘 2011/01/23 2,351
1330

 다시 쉬운 글쓰기로

[9]
홍박샘 2011/01/19 2,611
1328

 새책 결정 & 새 멤버

[17]
홍박샘 2011/01/18 2,691

   신청자 명단

[25]
홍박샘 2011/01/18 2,433
1318

 SSC #7 The Silly Willy Billy Goats

[85]
홍박샘 2011/01/13 3,941

   홍박의 문법 실수

[2]
홍박샘 2011/01/17 2,323

   SSC #7 첨부파일

홍박샘 2011/01/14 2,659
1316

 12기 북클럽 새 책

[5]
홍박샘 2011/01/13 2,363

   책값이 비싸서 낱권 구매할까요?

[10]
홍박샘 2011/01/14 2,246
1296

 애니의 #3~#5 까지의 미션입니다.

[4]
애니맘 2011/01/06 2,308
1293

 SSC #6 The Princess and the Pea

[78]
홍박샘 2011/01/04 4,880

   The Princess the the Pea doc 파일

[1]
홍박샘 2011/01/05 2,979
1277

 SSC#5 The Elves & the storymaker(수정)

[71]
홍박샘 2010/12/26 3,910
1252

 SSC #4 The Little Marzipan Man

[85]
홍박샘 2010/12/15 5,826
1241

 SSC #3 Handsome and Gruesome

[97]
홍박샘 2010/12/10 3,779
1232

 홍박 잔소리

홍박샘 2010/12/07 2,555

   기말고사라서

[1]
홍박샘 2010/12/07 2,419
1213

 #2 SSC Freddy Frogface

[96]
홍박샘 2010/11/30 5,581

   Jokes가 우스운 이유

홍박샘 2010/12/07 2,629
1197

 #1 SSC Bleeping Beauty

[39]
홍박샘 2010/11/25 4,465

   라임 맞추기

[1]
홍박샘 2010/11/30 5,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