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MR #5

글쓴이 WFS JaeWon

등록일 2011-07-25 20:14

조회수 3,032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234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Book Club 4.docx (138.49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Hey guys, how are you surviving through these scorching hot days?

I certainly blew the heat away this weekend with some thrilling activities.

I hope you guys blow your heat away with the bookclub assignment. :)

 

My mom accidently gave me the fifth book of the Marvin Redpost series.

So skip book 4 for now, but instead we will read book 4 next week.

Sorry for the confusion.

 

Attached is your new assignment.

I found the story very ***** and interesting.

Hope you guys all have fun!

 

P.S.

Could you guys please turn in your assignments by at least next monday afternoon?

It's always better for me to check if you guys turn in your work on time.

Thank you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하이디맘 2011-08-06 12:42 

 

 

 

좀늦었어요.

열심히하는친구들....대견해요.

주울 2011-08-08 01:53:25
늦게 라도 올리셔요..
올려야 아이들도 좋아하지요 호호
하이디 아주 잘했습니다 ^^
조은엄마 2011-08-02 11:51 
2학년 조은입니다. 일주일 예정으로 떠났던 여행이 좀 늦어져서 오늘 도착했습니다. 그동안 은이와 틈틈이 한 북클럽 숙제를 이제야 올립니다. 내일 다시 여행을 떠날 예정이어서 다음 번 미션도 여행 중 틈틈이 해서 시간 되는대로 올리겠습니다. 죄송합니다.

책사랑 2011-08-02 15:38:54
와우~~1주일 여행하시고 다시도 여행~~완존 근사한 여름방학을 보내고 계네요~~부럽삼요^^
인형데이~~넘 귀여워요~~아이들이 넘넘 좋아하는 날이 될 것 같아요^^
글을 보면서 얼굴은 잘모르는데도 귀염둥이 은이얼굴이 떠오르네요~~
Grace맘 2011-08-01 13:13 

Grace맘 2011-08-01 13:19:14
그레이스왈: 전 분명 금요일에 했는데 엄마가 늦게 올렷습니다!!!!!!
sophie 2011-08-01 21:33:06
어머나~~ ^^ 그레이스는 청와대에 가봤었군요? 그렇게 훌륭했었나요? 소피도 언제 한번 가보고싶어 하네요.
마지막 재활용 날 구호가 아주 멋지네요. 저렇게 함께 외친다면,, 훨씬 쉽게 실천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아주 잘했습니다.^^
책사랑 2011-08-02 15:44:52
대통령 스스로 훌륭한 대통령이냐고 묻는 질문에 눈길이 머무네요~
그레이스 스스로에 대한 자부심과 자신감을 느겼어요.
저는 스스로에 대해 자부심 갖는 걸 중요하게 생각해요.
그레이스 넘 멋져요^^
채원맘 2011-08-01 12:33 

초5 sarah

I.                  

Name  Sarah_________________________  Grade: _5_________________

First, Edgar Degas was born in Paris, France, on July 19, 1834.

 

Vocabulary

Write a simple sentence using each given word or expression.

 

Word/Expression

p.

Sentence

on my way to school

1

I saw a cute puppy on my way to school.

probably

2

Probably, I will go to my friend’s house.

wondered why

7

I was wondered why my father gave a big gift for me.

took a deep breath

11

I took a deep breath.

during recess

16

I was talking with my friends during recess.

suggested

19

I suggested it will be very interested.

seemed surprised

24

The girl seemed surprised the other girl knows that.

over and over again

29

She said this word over and over again.

come up with

38

He come up with me.

was impressed with

38

I was impressed with him.

take turns ~ing

42

They take turns coming in their class.

nervous

50

He said nervous talking.

a handful of

54

She brings a handful of rice.

rearrange

59

We have to rearrange my classroom.

II.                Reading Comprehension

Answer the following questions below.

 

1.      Explain ‘hole day.’ What is it and what should you do that day?

 

In hole day, we have to wear clothes with a hole. So Marvin and his friends and his teacher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wear clothes a hole at hole day. In hole day, there are many holes in Marvin’s class.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2.      Why was Marvin embarrassed when solving the math problem and how did he get out of the trouble?

 

USA president will coming Marvin’s class. So many TV stations visit his class.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Mrs. North puts a math problem on the board. And she says Marvin solves the problem.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TV stations look at Marvin so Marvin’s head turns off. When Marvin watches back, Casey points fourteen to him. So Marvin’s head turns back on. And then, he can solve the problem.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3.      What did the president talk about in Marvin’s class? Write about his speech in 3-4 sentences.

 

The president wanted to talk about what it means to be good citizen. Marvin said a citizen is part of a country. And the president said we are all part of a big group. That group is called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4.      What was Marvin’s original question to the president and why did he have to change it several times?

 

Marvin wants to he asks “What are you doing about pollution?” But Casey asks the question before Marvin asks that. So he thinks that he asks, “Are we going to get into a war anytime soon?” However, Melanie asks the question! So he have to change question several times.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III.             Free Response Question

 

1.  If you have the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n your classroom, and you are allowed to ask any question, what would you like to ask? List three questions and write why you want to know about each question.

 

Q 1

questions

What is your everyday schedule?

reason

The president will be very busy. I want to know about the president doing everyday.

 

Q 2

question

Why are you wanted to be a president?

reason

I want to know about why is he wanted to be a president. I think presidents are very hard but many people want to be a president.

 

Q 3

question

             Become a president, what is good or bad?

reason

I want to know about what is good or bad become a president.

 

2. Marvin’s class had a ‘hole day.’ I once had a sportswear day when everybody had to wear a sports shirt (soccer jersey, basketball jersey…). If I could decide a special day, I would like to have a pajama day so that all the students could come to school in their pajamas. What kind of special day would you want to have with your classmates? I want to hear about your ideas.

 

 

 

I want to have a ‘fun dress day’ in a year. Many girls wear dresses.

But they wear ‘fun’ dress, they will be look like very fun. If we have the day, I will draw  fun picture on my dress and I will wear the dress. And boys are not wear dresses. But they wear dress and the ‘fun dress day’, they will so *****.

______________

주울 2011-08-01 12:38:06
채원이가 영어이름이 세라 였군요...
펀 드레스 데이 정말 재미납니다..그럼 그날은 드레스데이니까 남자애들도 치마 입어라고요? 우와 반전입니다..이것도 기발한 생각이네요..치마를 입어보면 생각이 다들 남달라지지 않을까요...정말 좋은 발상이어요
세라 참 잘했어요^^
sophie 2011-08-01 21:47:58
아주 힘든 일이 많을텐데,,, 왜 많은 사람들은 대통령이 되고 싶을까,, 그게 궁금하군요.. 또 대통령 자신의 평가도 궁금하고요.
아주 예리합니다. 그레이스의 질문을 보니 저도 궁금해집니다...
잘했습니다.~ ^^
Grace맘 2011-08-01 23:28:40
음 인터뷰질문이 꽤 날카롭네요... 실제로 대통령께서도 답하시려면 생각좀 해봐야 하실듯....
저도 궁금합니다.. 대통령이 되어서 좋은점과...나쁜점... 뭘까??
책사랑 2011-08-02 15:49:44
채원이의 질문을 보니 헥터가 한말이 생각나네요.
초3,4까지는 장래희망이 대통령인 사람이 1-2명 있는데 5학년되면 한명도 없대요.
그 힘든걸 욕먹으면서 누가하냐고????
아이들 힘들게 살지않도록 어른들이 너무 배려한건 아닌가 생각해본적이 있었어요.
채원이 미션수행글 잘보았어요^^
스마일걸 2011-08-01 12:14 

http://blog.naver.com/ksm5638/60136033334

이미지 삽입이 안 되어서 이 곳에 올렸어요,

클릭하시면 보실 수 있어요.

 

주울 2011-08-01 12:21:45
로그인하라고 나오는데 로그인이 안되요...
왜 글까...들어가 볼수가 없내요
블로그면 거그서 복사해서 여그다 붙여넣기 하면 되던데...사진까지 다 복사해올수있더라고요 ^^


어 안돼더니 지금 하니까 바로 들어가 지네요?
수민이 글 잘봤어요..
마지막 자유 미션에서 스포츠 셔츠 데이 하고 싶다고...축구를 좋아하나봐요...반아이들 모두 축구하는날 정해서 한다면 재미있겠어요 보통은 남자 애덜만 하잖아요....
5 6학년 여자애들은 땡볕에 운동장 나가는것도 벌써 싫어한다고 들리네요..^^
파자마 데이도 해서 학교서 잠도 자고 놀고?? 아유 그러면 진짜 애들 와글와글하겠습니다
아주 잘했어요 ^^
sophie 2011-08-01 21:56:37
네.. ^^ 글 잘봤어요.
축구를 좋아한다니 반갑네요. 이번 소피네 반 여자친구들은 축구에 별 관심이 없데요.
작년엔 함께 어울릴 친구들이 많아서 체육시간이 즐거웠는데,, 올핸 좀 ,,,, 그렇다네요.
학교에서 그런 행사를 한다면 정말 좋겠다고 소피도 대찬성이랍니다. 아주 잘했습니다.^^
Grace맘 2011-08-02 00:11:38
스텔라도 운동을 좋아하는군요.. 축구매치도 하고 싶다니... 울 그레이스랑 취향이 같은 것 같아 반갑습니다... ㅎㅎ
글씨도 귀엽고 예쁘게 참 잘했어요..
책사랑 2011-08-02 16:00:55
와우~~수민이 운동을 좋아하네요~~
하루종일 운동하고 잠도 자고 그런학교가 젤루 좋은 학교라고 생각해요.
아이들의 즐거운 함성을 담을 수 있는 학교~~
수민의 글보며 그런 상상을 하니 행복해지네요~~
민윤사랑 2011-08-01 08:40 

Eric 초3 남아입니다.

 

 

 

Ⅱ. Reading Comprehension

1. Explain 'hole day'. What is it and what should you do that day?

A) In Hole day you have to wear a cloth But it must have a hole.

 

2. Why was Marvin embarrassed when solving the math problem and how did he get out of trouble?

A) Ceasy said in ***** face. But suddenly Marvin realized she was saying fourteen. That's the way Marvin can do it.

 

3. What did the president talk about in Marvin's class? Write about his speech in 3-4 sentences.

A) "Work hard. Listen to your teacher. Be a good citizen All those things we talked about earlier"

 

4. What was Marvin's original question to the president and why did he have to change it several times?

A) His first question was what are you doing about pollution?  But casey said it. He thought another question. He thought Are we going to get into a war anytime soon? But he said to president Is there something we should be doing now if we want to be president someday? He have to change Because his friend seid the same question first.

 

Ⅲ. Free Responce Question

1. If you have the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n your classroom, and you are allowed to ask any question, what would you like to ask? List three question and write why you want to know about eash question.

Q1) What is your favorite food?(Because I want to know)

Q2) Are you rich?(Because I think president's money is a lot)

Q3) How old are you?(Because I want to know)

 

2. What kind of special day would you want to have with your classmates?

I won't go that day. Because it's soem weird or is that a law and I'll leave that country.

 

 

놀이터에서 놀고싶은 마음에 빛의 속도로 해치웁니다.

엄마 마음은 Book report를 매개로

Eric과 엄마의 생각을 나누며 Eric에게 다양한 생각방법을 알려주고 싶은데

현실은 빛의 속도앞에 생각주머니가 나와보지도 못했습니다.

(리포트에서 왜 그런질문 하고 싶니?물으니까 

내가 알고 싶으니까... 이런 단무지SK..!! 박사님 표현 좀 빌렸심돠)

 

무작정 기다리는 것도 아니고 현명하게 기다려주는 것 에렵습니다.

 

일요일 제사가 있어 친척댁에 갔다가 중3 여자친구와 많은 이야기를 했습니다.

성향은 이과인데(과목 중 어문쪽은 그럭저럭하고 수학은 탁월하게 잘하는)

외고를 가려하는데(일반고는 가기 싫답니다?!) 

문과중에 수학을 활용할 수 있는 학과가 어디냐를 두고 이야기했습니다.

아이도 어머니도 자기가  좋아하는게 무엇인지 보다는

사회에서 몸값나가는 직업이 무엇인지,

결혼생활과 병행하기 좋은 직업이 무엇인지를 중심으로 이야기를 하였습니다

그게 가감없는 마음이겠죠.

 

아이가 자신의 진로를 생각하는데 어떻게 도움을 주어야 할 지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어떤 직업이 있는지도 잘 모르고,

내가 무얼 좋아하고 잘하는 지도 모르는 상태에서

막연히 수학을 제일 잘하니까 영어를 제일 잘하니까를 기준으로

평균수명 100세 시대에 살아갈 진로를 선택하게 하는 건 아니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방법이 뭘까요... 

 

 

 

홍박샘 2011-08-01 11:13:56
경제학, 경영학, 사회학, 심리학 등 사회과학 분야가 문과여요.
통계가 많이 필요해 수학 잘 하면 아주 환영 받습니다.
통계학 중에도 응용통계는 상대에 속하니 문과고요.
아주 유망한 전공입니다.
Jenn 2011-08-01 11:19:16
대통령에게 하고싶은 애릭의 질문들을 보면서 어린아이의 순수함이 느껴져 미소짓게 됩니다.^^애릭은 아주 씩씩하고 건강한 남자아이 일것같아요. 미션하느라 수고했어요!!
주울 2011-08-01 11:55:52
3학년인데 에릭은 잘하는거영요..제니영어 쓰기 4학년때부터 시작했어요 3힉년때 영어로 이름밖에 못썼엉ㅛ 저학년땐 유창하게 쓰는데 목적을 두지 않아도 되는거 같아요..그게 말이지요 3~4학년때 딸애 과학책을 금지 시켰어요 2년간..이때 영어그림책과 한글그림책 그리고 명작책을 억지로 읽혔지요..왜냐 그저 냅두다가 애 글쓰는걸 난데 없이 보자 하니..참 가관인게..애가 아무것도 생각안납답디다...그래서 쓸말이 없대요..그동안 일기도 몇년간 안쓴게 ..아무 생각이 없대요 쓸말도 없고..요기다가 전후과정을 길게는 쓰기 어렵고 ..암튼..글쓰기전에 생각의 확장이 먼저니까..고거를 고민하슈..한1~2년은 글솜씨에 큰 의미를 두지 마셔요..^^..저학년때 쭉쭉써가도 고학년되어 생각이 고갈되면 말짱 꽝이유...사실 이런이유로 유치원시기에 영어나 각종 교구 공부 독서 다 짚어치우고 많이 놀려라 하는거지유...이때 경험이 고학년넘어 사고와 밀접한듯싶어요...다 커서 경험하는거는 그리 큰 반향을 애 머리속에 못주는듯..그저 논리적으로만 바라보니까...
글구 요즘 수학과가 아주 좋다던데...외국에서두요...
수학과 나오면 취직이 잘된답니다..^^
에릭글씨를 유심히 보면 각 알파벳의 획은 다 제대로 쓰기 때문에 북클럽 1년여만 하면 글씨가 자리를 잡힐거여요..울애는 알파벳 자체획이 완성이 안되고 구멍이 다 뚫리는지라..1년여의 경험으로는 스스로 발전하기 어렵다는 결론이어요..그래서 요즘 개입하고 있어요..소리질러서 가르치느라 방법이 좋진 않지만..어제 애가 한소리하는데..제가 요즘 자주 쓰는말이 ..넌 왜 다른애들 다 돼는게 안돼냐...
이렇게 획을 쓰면 되는데 이게 왜 안돼는데..요거...텔레비젼에 나오는 부모가 하는말과 똑같다고..얼릉 끄고 빨리 자 홱 소리질렀어유..

근데 대통령한테 하는질문보니 에릭도 대통령이 돈이 많다고 생각했네요 워쩐지 제니도 그리 생각하던데....
sophie 2011-08-01 22:07:02
민윤사랑님 글 보고 저도 여러가지 생각도 들고... 그러네요.
곧 중학생이 될 아이를 보고 있으니까요....
생각주머니,, 참 좋은 표현이세요. 그런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저는 북클럽 참여하면서 느끼고있어요.
참~~ 많이 늦었지요.. 3학년 에릭 아주 잘하고 있는 것 같은데요?? ^^
Grace맘 2011-08-02 00:25:21
에릭 참 잘했어요... 내가 알고 싶으니까 질문하는 거 맞죠 뭐~~ㅎㅎ
그레이스는 자기 자랑하고 싶어서 질문를 만들었던데... ㅜㅜ
항상 아이의 글을 읽다보면 생각하게되죠.. 생각주머니...
뭐 어린나이에 탁월한 생각주머니를 가지고 있는 아이도 있지만 그게 아무래도 나이와 경험을 무시하지 못하는 부분이라 생각해요...
저도 항상 끌어내려 노력했었지만 어느순간 내가 생각주머니의 바탕을 깔아주었나? 하는 의문이 들더라구요...
에릭도 자꾸 써보고 연습하다보면 점점 좋아질 것예요...
책사랑 2011-08-02 16:09:40
진로,,자신이 좋아하고 잘할 수 있는 것을 진로로 결정하라는데
일단 엄마인 저는 실패!자영업이 잘하지도 좋하하지도 않는 일 이어서요.제 자신이 돈 버는 일을 이리도 못할 줄은 몰랐어요,,
그래도 아이들은 자신이 좋아하고 잘하는 일을 진로로 결정하도록 독려하고 있어요.아이들은 그렇게 할 수 있을 것 같아요.저의 실패를 발판으로해서요.

빛의 속도(표현이 넘 재밌어요^^)로 수행한 에릭의 미션수행글 귀여운 모습의 에릭 떠올리며 잘보았어요^^
민윤사랑 2011-08-03 15:42:06
박사님... 좋은 말씀감사드려요. 그 친구에게 이야기해줘야 겠어요.
Jenn님... 네. things to do는 빛의 속도로 해치우는 Things to want는 빛의 세기로 집중하는 남자아이입니다.(닌텐도에 대해서는 닌텐도일기를 쓰기까지...ㅠㅠ)

주울님... 예전에 민제 영어에 대해 고민이 많았었더랬어요. 주위친구들에 비해, 제가 마음 쓴 것에 비해(^^) 아닌 것 같았거든요.
제가 영어를 싫어하지 않았고 회사를 그만둔 후 영어과외도 했는지라 제 아이는 제가 잘 가르칠 줄 알았어요. 그런데 엄마 욕심에 아이 사인을 잘 읽지 못했어요. 엄마의 영어보다는 사랑을 원했는데 사랑이 아닌 영어를 쏼라 거렸거든요....
욕심을 버리고 아이에게 사랑을 전할 수 있는 것을 찾기 시작하니 아이가 영어앞에 쭈뼛거리지만 서 있네요. 영어책을 스스로 집기도 하고 좋아하는 영어책도 생겼습니다.
그래서 글자에 대해서도 크게 뭐라 그러지 않습니다(돌아앉아 저혼자 웅얼거릴따름이지요...)
다만 주울님말씀대로 생각주머니를 어떻게 하면 풍성하게 할 수 있을까 고민인데 아직은 잘 모르겠어요^^

sophie님...늦다니요. Sophie의 생각주머니는 주렁주렁이던걸요.
Grace맘님...좋은 말씀감사해요. 저도 생각주머니를 다양하게 해주어야지 하면서 어린이 신문 사설도 읽어줘보고, 체험할동도 해보고, 뉴스보면서 이런 저런 이야기도 같이 해보고 기타 등등 기타 등등 생각나는 대로 해보다 이런것자체가 제 생각을 아이에게 주입하고 있는 건 아닌가 갈등 되서 무작정 놀게 내버려 두기도 하고 그래요.

책사랑님... 저도 진로실패한 사람중의 하나예요.
점수 맞춰서 학교가고 직장선택하고 다니면서 되지 않은 완벽주의 기질(직장생활과 가정생활 모두 100%해내고 싶어하는)로 고민하고 제자신을 들들 볶다 지금은 아이키우며 제2의 인생을 위해 뭘 하나 아직도 고민하는 뭐 그런...
우리아이들에게는 수학을 잘해서 영어를 잘해서가 아니라 내 인생과 행복, 직업에 대해 많이 고민하고 선택하게 해주고 싶은데 그 방법을 잘 모르겠어요.

모르는 것 투성이이지만 그래도 저의 이런 고민이 저와 아이들의 행복의 작은 디딤돌이 되주겠죠. 뭐. 아님 말구...^^(제가 가끔 대책없이 긍정적일때가 있어요^^)
literacy 2011-08-01 04:34 

저흰 지금 한국이에요.. 한국 오는데 정말 사연이 많았어요.. 이번 일욜 출국하는데 그동안 미션 수행은 아마 정지 될 듯 합니ㅏ. 한국오기전 캠프 5박 6일갔었구요. 캠프 끝나기 하루전 날 제가 픽업해서 공항에서 한국으로 오는데 거의 이틀걸렸어요..

 

한국에 있는동안 하고 싶은게 뭐냐고 했더니 한글책 읽고 싶다고 해서 그러라고 했습니다. 사실 1주일밖에 시간이 없는지라 건강검진, 안과, 치과..병원 순례만 해도 부족 할 듯 해서요. 저흰 아무래도 이번 미션 글구 다음 미션은 스킵해야 겠네요..

 

글구 안좋은 소식.. 주울님 제 컴 완전 장례치르게 생겼어요.. 전원도 안켜져요..ㅜㅜ

민윤사랑 2011-08-01 08:43:37
한국에 오셨네요. 병원순례에 바쁘시겠지만 짬짬이 좋은 추억 많이 만드시길 바랄께요.
그리고 컴의 부활을 기원드립니다!!
주울 2011-08-01 11:06:33
에그 그거 계속사용하면 마더보드가 나간다니까요..그안에 있는 정보도 회복이 안되요..
수리 안된다니까요..새로사셔야 할듯요....
그야말로 숨가쁘게 사셧고만요..맨날 그리 사는집이라 잘알지용..1`2분만 늦으면 차놓치고..그럼 그이후 다 정지...고생많이 하셨어요..
sophie 2011-08-01 22:14:16
힘들게 여러가지 일 휘리릭 처리하고?? 다녀가시겠네요.
바쁘신 일 수월하게 잘 넘기시길 바래요. ^^
컴은 좀 걱정이지만..... 이렇게 소식주시니 더 반갑습니다.
책사랑 2011-08-02 16:14:42
한글책 보고 싶다는 리틀 리터러시 넘 멋져요~~
항상 바쁘고 멋지게 사시는 모습에 늘 감탄요~많이 바쁘실 듯 하지만 소식 또 주시어요.
컴은 어케요?주울님 말씀처럼 그정도되면 새로 사야하던데,,
한국 1주일 잘보내시어요~~
sophie 2011-07-31 20:14 

Sophie     grade - 6

주울 2011-08-01 00:19:03
소피글은 확실히 명확하네요...특히 3번글이요..소피글을읽으면서 질문이 이해가 더 잘돼요...
본데이 그거 ...엉 자기뼈를 빼서?? 엉 그만큼 뼈에 감사하라는 글이구나...아효 호호호
사일런데이랑 헝그리 데이 물의날?? 모두다 재미나요...물의날 하면 애들이 완젼 날아댕기겠네요
며칠전에도 친구들이 불러내더니 집에올때 큰총하나 차고 온몸에서 물질질흘리면서 현관에 모래질질 흘리고 왔는디..분수서 물맞고 놀았다고.. 물의날 하면 아마 젤 좋아하는놈 여기 하나 있어요..
단식날은 배를 곯는 아이들을 생각하면서 하자는 말이지요..소피 생각이 참 깊어요 ..참 좋은 맘이어요..
아주 잘했어요
literacy 2011-08-01 04:07:23
미국에 있으니까 ~~day그런날이 참 많아ㅛ.. 딸애 학교 교장샘이 너무 괜찮으신데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에는 정말 레프리칸 복장을 하고 학교에 오시기도 하구요.. 파자마 데이엔 정말 애들이 잠옷을 입고 학교에 오기도 합니다. 그리고 딸애 2학년 때 제가 참 좋아했던 아이디어였는데 담임샘이 아이들에게 읽었던 책 중에서 마음에 드는 캐릭터 데이를 했더랬어요. 어떤 아이는 쥬니비처럼, 디즈니책의 공주처럼 그런 복장으로 학교에 나타났더랬죠.. 제 딸애는 그때 가출하는 복장으로 바이올린에 자기가 좋아하는 것들(수영복.필기구 등등)넣어서 학교 갔더랬어요.. 아이디어는 From the Mixed-up Files of Mrs. Basil E. Frankweiler에서 얻었구요.. 언제 우리 북클럽에서 이 책도 한 번 해봤음 하네요..

글구 소피의 헝그리 데이 아이디어는 다른이들에 대한 배려가 느껴져서 좋았구요. 본데이는 좀 무시무시하네요.. 뼈의 중요성을 인식시키기 위해서 뼈를 모두 뽑아내는 건 완전 여름에 어울리는 엽기 영화네요. 그럼 모두 연체동물처럼 그렇게 될 듯 한데 상상만 해도 오싹합ㄴ다..ㅎㅎ
민윤사랑 2011-08-01 08:49:16
소피글을 읽으면 정리가 되는 느낌이에요.
그리고 생각이 깊어요.

P.S.데이 시리즈 정말 좋은 걸요? hote day pasama day같은 날이 있으면 학교가지 않겠다는 메마른 놈을 보다 소피글을 읽으니 해갈(?) 되는 기분이에요.
Jenn 2011-08-01 11:28:16
소피의 워터데이, 헝그리데이, 사일런트데이에 대한 생각을보니 소피는 벌써부터 글로벌한 사고를 할줄아는 그릇이 큰 아이구나란 생각이 듭니다. 본데이는 정말 무시무시한데 어떻게 그런 독특한 생각을했을까요? 정말성실히 미션 잘 했습니다.^^
Grace맘 2011-08-02 00:29:16
소피가 요즘 장래꿈에 대해서 고민이 많은가봐요.. 인터뷰 질문을 읽다보니 그런 느낌이....
6학년이 되면 아이들이 그런 생각들을 많이 하나보죠?
소피야 하고 싶은일 되고 싶은일 잘 찾아서 꼭 네 꿈을 이루렴!!
책사랑 2011-08-02 16:20:56
헝그리 데이,,실제로 해보면 어떨까요?상상만해도 어찌될지 넘넘 궁금해지네요~
소피의 미션수행은 늘 완벽해요~~
주울 2011-07-31 16:03 
Name-JennyApple                 grade - 5

 

Vocabulary
Write a simple sentence using each given word or expression.

 

 

 

Reading Comprehension
Answer the following questions below.

 

 

Free Response Question

1.  If you have the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n your classroom, and you are allowed to ask any question, what would you like to ask? List three questions and write why you want to know about each question.

 


2. Marvin’s class had a ‘hole day.’ I once had a sportswear day when everybody had to wear a sports shirt (soccer jersey, basketball  jersey…). If I could decide a special day, I would like to have a pajama day so that all the students could come to school in their pajamas. What kind of special day would you want to have with your classmates? I want to hear about your ideas.

 

주울 2011-07-31 16:16:28
책읽으면서 모르는거 말고도 유용한 단어같은거 정리하라고 그렇게 잔소리 해도 안하네요...
이제 단어체크도 할학년이 됐는데....이그 잔소리도 이젠 힘들다~
엘리헤라맘 2011-07-31 19:35:07
주울님 글에서.... 제니 글 띄어쓰기 안된다고...하신 것 본 것 같은디... ???
어른글자 같아요. 쓱쓱 적어내려간.... 승자를 위한 정성스런 그림까지...
학교에 한달에 세번이나 사탕이나 쵸콜렛 가지고가면...
거기다가 이래저래 캔디데이때문에 수업시간까지 빼앗기면.....엄마들의 원성이.... ㅋㅋ

대통령에게 질문하게 된 이유가 @@... 제니의 내공이라고해야되나...제니를 잘 알게 된 미션입니다.
sophie 2011-07-31 20:29:02
생각하는 힘이 날이 갈수록 커가는게 보여요. 완전 부럽습니다. ^^
대통령이 되는데 공부보다는 리더쉽이 필요하다는 말에 놀랬습니다.
어떻게 그렇게 생각할 수 있었을까요,,,,, (책에서 볼수는 있었겠지만 그걸 생각하는건 별개네요. 저희 아이 경우에요.... )
멋진 글 소피와 함께 잘 읽었어요. 캔디데이도 마음에 든답니다.^^
주울 2011-07-31 23:47:00
아휴 말도 마슈 엘리헤라맘님 그림은 뚝딱했는게 조 글씨땜시 오늘 반나절 한바탕 했수..1년을 기다렸는데 도저히 요즘은 못참겠네요..
글씨 제대로 쓸때까지 몇번이고 배껴쓰기 하라고 했음돠.. 옮겨쓰기만 반나절 걸렸어요..울고 불고..그라게 첫번에 제대로 쓰면 될걸..무조건 나는 될때까지 시킵니다.. 다시 또 다시..또 새종이..
지만 손햅니다..반항해봐야...소용없쥐.. 영리하면 노력하겄지요..
대통령/ 이유?? 재미없으면 안한다는 말같은데요...리더쉽이라..대통령은 공부많이 해야하냐고 걱정되듯이 묻길래 암생각없이 안그런대통령도 있어 그랫더니..안심이 됐나 봐요..
어찌나 애 미션보고 화가 나는지 아침에 펄펄 뛰었쥐요..띄어쓰기 제대로 하고 찍찍긋지 말고 지우개 쓰라고 한 200번은 말한거 같은디....다 지 잘되라 그런거지만... 좀전에 티비보더니....엄마가 오늘 화내서 지가슴에 못을 박았는데 사과를 해서 못이 빠졌는데 그 흉터가 남아서 아프다고 합디다....에효 ..성질 다스려야쥐..에효...
그래서 내가 한말.... 그래도 이어미는 엄청 나게 기다려 주잖냐..했더니 많이 기다리긴 한답니다..만
지는 지수준이 있는데 다른사람과 비교하는게 안좋대요..비교 해봤자 지는 지수준밖에 못한답니다 ^^ ...과히 기분이 좋진 않은데.. 거참 나랑 다르게 되게 현실적인 딸랑구 하나 났심더 내가...
literacy 2011-08-01 03:57:35
북클럽을 오래 한 친구들은 이제 몇 페이지 영어로 적어내려가는 것은 하나도 어렵지도 두렵지도 않겠어요. 정말 모두들 발전이 눈에 확 들어와요.. 제니도 보니까 거침없이 주__욱 적어내린것이 주울님은 뿌듯하시겠어요..ㅎㅎ

글구 제니는 그림으로 잘 표현을 하네요.. 제니의 그림실력도 부럽사와요..ㅎㅎ
민윤사랑 2011-08-01 08:56:00
제니는 생각보따리 인 것 같아요.
무슨 이야기든 주어지면 줄줄줄...

Eric은 가~~아~~끔 기발난 생각을 할 때도 있지만
재미있는 거 이야기 해준다며 하는 이야기들이 유치찬란 엽기뽕짝인 이야기뿐이라서...
그때마다 참을인을 3번 그리며 스마일로 들어는 주는데

제니의 생각이 참 재미있어요. 아이들의 생각을 엿보는 거 제가 북클럽을 하는 이유이기도 해요
홍박샘 2011-08-01 09:13:21
제니 글씨 가지고 너무 그러지 마시게, 주울.
다 컴퓨터로 쓰는 세상이여.
악필로 유명한 의사들 글씨도 요즘은 다 컴으로 하잖우.
Jenn 2011-08-01 11:36:35
단어를 스토리로 연결해서 풀어가니 아주 재미있고 글쓰기에도 도움이 될것 같아요. 대통령에게 질문만 한게 아니라 대통령이되어 답까지 했네요? 그림실력도 대단하군요. 재니애플은 아주 창의력과 상상력이 뛰어난것 같아요. 박수!!!
주울 2011-08-01 12:09:28
네 박사님....애 글씨를 자세히 보면 .쪼금은 불안감이..아마 그것을 없애고 싶은가 봅니다 제가...
저도 어린애들 생각들여다 보는게 참 좋아요..민윤사랑님 ..그래서 제니한테 글을쓸때는 니생각을 솔직하게 써라고 강조해요..당의적인거 도덕적인거 교훈적인것은 어른들생각인데 책많이 본아이들은 이게 너무 몸에 밖혀서 글도 자연히 어른의 시각을 그대로 답습?..
이런 문명?? 의 혜택을 덜받은 아이들이 쓸게 지생각밖에 없음이요..
책사랑 2011-08-02 16:45:56
전 제니의 그림 솜씨에 감탄요~~
주울님은 한바탕 하신다하시지만 저는 제니의 미션수행보면서 늘 감탄합니다요!!!
은근과부 2011-07-30 20:41 

I.                  

Name _________________________  Grade: __________________

First, Edgar Degas was born in Paris, France, on July 19, 1834.

 

Vocabulary

Write a simple sentence using each given word or expression.

 

Word/Expression

p.

Sentence

on my way to school

1

On my way to school, I ride a taekwondo bus.

And many kids ride that bus

probably

2

I always ate medicine probably breakfast, lunch and dinner

wondered why

7

I wondered why in my class friends think me girl

took a deep breath

11

I took a deep breath, because in front of me, they are bully

during recess

16

During recess I usually play with my friends

suggested

19

Suggested route

seemed surprised

24

She seemed surprised because she’s son win the race

over and over again

29

I fell off in the inline skate so I practice over and over again

come up with

38

I come up with little dog

was impressed with

38

She was impressed with dad because the baby is playing game

take turns ~ing

42

He’s take turns running his cousin

Nervous

50

Don’t be nervous, he’s kind

a handful of

54

A handful of jelly

rearrange

59

Rearrange the computer

I.                   Reading Comprehension

Answer the following questions below.

 

1.      Explain ‘hole day.’ What is it and what should you do that day?

 

“Hole day” mean that Marvin’s class wear a hole in clothes

 

 

2.      Why was Marvin embarrassed when solving the math problem and how did he get out of the trouble?

 

He don’t know the math problems.

But Casey help him to solve the math problem

 

3.      What did the president talk about in Marvin’s class? Write about his speech in 3-4 sentences.

 

He heard about wonderful things Marvin’s class

And he came for telling be a good citizen

He also said

Marvin will be president some day

 

4.      What was Marvin’s original question to the president and why did he have to change it several times?

 

Because someone of his class

Said” are there going to another war”

It’s same with his question so he change

 

II.                Free Response Question

 

1.  If you have the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n your classroom, and you are allowed to ask any question, what would you like to ask? List three questions and write why you want to know about each question.

 

Q 1

questions

Are we fight with north Korean sir?

reason

Because north Korean’s president is bad

 

Q 2

question

Where do your son’s elementary school

 

reason

I want to know president’s son

 

Q 3

question

 

2. Marvin’s class had a ‘hole day.’ I once had a sportswear day when everybody had to wear a sports shirt (soccer jersey, basketball jersey…). If I could decide a special day, I would like to have a pajama day so that all the students could come to school in their pajamas. What kind of special day would you want to have with your classmates? I want to hear about your ideas.

 

I want to have sports wear party.

So everyone can do sports every time at school

And that time they can do anything like ping-pong, tennis and everything

And lunch is delicious cookies and drinks

Isn’t is fun?

주울 2011-07-31 16:13:57
이름이 미르?? 아줌마들은 내일되먼 다 잊아부러..맨위에 이름써주세요 ^^
자판으로 치느라고 고생많았어요 ..영어로 치기 참 힘든데 미션하다가 저절로 익히겠네요..
파자마 입고 학교 가는 파자마 데이 ..이야 좋은 아이디어네요...
그럼 버스타고 학교 오는 선생님들은 어떻게 할까나? 호호호
엘리헤라맘 2011-07-31 19:46:01
미르?
남자 친구인가봐요... 스포츠 웨어파티.... 거기다가 운동을 맘껏하고.... 점심은 쿠키와 드링크로..
아이를 위해서 하루는 집에서라도 해주어야겠단 생각이 들었어요.
미르맘도 그런 생각 하지 않았나요?
sophie 2011-07-31 22:05:38
혹시 미르도 탁구 좋아하나요? 소피는 딱~ 한 번 쳐봤는데 정말 재밌었다고,,, ㅎㅎ
글 잘봤습니다.
literacy 2011-08-01 04:11:21
스포츠데이.. 멋진 생각이네요.. 아이들은 좋아하는 운동 맘껏 하고 맛난것도 맘대로 먹고..
근데 담에 미르의 글씨체를 한 번 보여주심 어떨지요..ㅎㅎ
저는 아이들 글씨 찬찬히 들여보는게 넘 재밌더라구요.. 그러면서 어떤 아이인지 상상도 해보구요..~~
민윤사랑 2011-08-01 08:59:35
아항... 이렇게 이쁘게 Typing하는 친구가 미르였군요.
스포츠웨어, 쿠키, 드링크... Eric이 그 학교로 전학간답니다^^

재미있는 생각이에요
책사랑 2011-08-02 16:50:53
북한과의 전쟁,,헥터도그것이 궁금하다고 했었는데 질문의 이유를 영어로 쓰려니까 넘 어렵다고 포기했어요.헥터랑 같은 내용이 궁금했다하니 넘 반가워요~~
미르의 쿠키,음료와 함께하는 스포츠데이도 넘 멋져요^^
책사랑 2011-07-30 11:00 

방학마다 1주일씩은 시골에 다녀와야 사는거 같다는 아이들의 말에 넘어가서 오늘 시골보냈어요~~

중1여,초5남 동성,동급생 조카가 있어서 잘어울리고 잘놀거든요.

무엇보다 외할아버지랑 외할머니가 좋아하시고요.

버스터미널에 태워다 주었더니 신나라하고 쓩~~~

헥터는 어제 늦게까지 부랴부랴 미션을 했네요.자기가 할 수 있는만큼^^

엄마가 영어가 안되어서 얼마전부터 동네영어학원을 1시간식 3번 나가는데 영 신통치가 않네요,,

북클럽책읽기와 학원에서 배워오는것들을 조합해서 영어좀 시키려고 한건데,,

 

단어는 책의 본문찾아 옮겨적기했구요,hole day는 게임데이 하고싶대요.

남자아이라 그런지 게임을 넘넘 좋아하는데 이런저런 사연을 격으며 요즘은 1주 1시간밖에 못하거든요,,

검색 1시간도 주는데 그시간은 웃긴것들 보느라고 바쁘고,,

초고되니 엄마에겐 게임이 숙제아닌 숙제입니다.

 

앗참,,헥터가 재원샘도 게임좋아하시는지 궁금하대요~~~!!!

더운 여름 공부하시느라 북클럽 챙기시느라 바쁘신데 더위먹지마시어요~~

 

12기 친구들~넘 더운날들이지만 보람있는 방학보세요^^

 

초5,Hector 

민규예린맘 2011-07-30 11:10:49
헥터가 오늘 시골로 갔군요
저는 민규를 혼자 일주일정도 보낼 시골이 있었음 좋겠다 싶은데 ... 부러워요
아이들은 이리 시골에서 뛰어놀아야한다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거든요
그래서 절로 보낼까 싶어서 알아보았는데 휴가도 있고, 캠프도 있고 ...

게임데이 생기면 울 민규가 젤로 좋아할꺼구만요
울 집은 일주일에 4시간, 주말에만 2시간씩 하는데도 늘 부족해서 친구집에 놀러가면 늘 조금씩 하고 다니는거 같아요
아이들은 좋고, 엄마들은 기겁할 날이네요 ^ ^
주울 2011-07-31 16:10:42
외할머니집 놀러간다고 신나게 헥터가 미션도 알아서 끝마친거같아요..
이것도 어딥니껴.. 헥터 잘했어요..
게임이 헥터의 로망이군요... 게임은 참 힘든것이지요 호호 엄마한테나 애들한테나..
엘리헤라맘 2011-07-31 19:51:43
시골갔단 글을 읽었는데....헥터까지 미션을 끝내고....
시골이 헥터에겐 엄마의 잔소리? 보다 낫네요. ^^
헥터!!! 수고 했어요...

역시 남자아이들은 게임이 많네요.
전 이번 미션읽다보니... 엄마들이 맘껏 못하게 한것을 아이들이 표현 한 것 아닌가 생각이 들었어요. ㅋㅋㅋ
그런데 책사랑님... 저녁에 자유뷰인되시겠네요... 좋겠다... 부럽
sophie 2011-07-31 20:39:58
헥터 친척들과 정말 재밌게 보내고 오겠네요.. 시골이라 하신 걸 보니 마당있는 진짜 시골인가봐요.
부럽네요. 그런 곳이 있다니요.. ^^
게임데이 우리 소피도 무척 기다리는 날 되겠습니다. ^^
이렇게 핵터 글,, 책사랑님 글 보니 참 좋네요.~~
literacy 2011-08-01 04:16:59
오랜만이에요 책사랑님,

애들은 게임을 좋아하는게 정상인데 제 딸은 게임에 전혀 흥미가 없어요.. 약간 게임은 나쁜거다라는 그런 생각이 조금은 있는 듯 하기도 하구요.. 게임에 중독된 애들 얘끼르 했더니 그런 중독이 되고 싶지 않는가 봐요.. 좀 웃긴 얘기긴 한데. 여기 미국 저희가 있는곳에선 디디알이 인기가 있어용.. 오락실 같은 것은 없지만 학교 체육시간에 하기도 하고 학ㄱ에서 페스티벌 같은 게 있으면 하기도 해요. 근데 제가 일하는 관계로 딸애가 학교 섬머캠프에 매일 가느데 (매일 놀고 비치가고 그러는 캠프에요.) 거기에 디디알이 있어요. 딸은 그것이 게임의 일종이라 한 번 하게되면 중독 될까봐 좀 무서웠나봐요.. 그런데 제가 그건 일종의 운동이니까 괜찮다고 하라고 했더니 그제서야 해도 되냐고 물어보고 하더ㅏ구요.. ㅎㅎ..리틀리터러시가 이렇게 순진하답니다.ㅎㅎ

암튼 헥터가 할머니집에서 신난 방학을 보내고 오겠네요..^^
민윤사랑 2011-08-01 09:06:11
게임데이... 정말 남자아이들에게 게임이란..
오죽하면 중고생남자아이들이 여자아이들보다 성적이 떨어지는 이유가 게임때문이라는 기사도 있었어요^^

Eric은 아직 어려 주1회 1시간의 룰이 먹히지만
워낙 게임(보드게임을 포함, 딱지치기까지)을 사랑하시는지라
고학년이 되면 제대로 안될 것 같아요.
아이스스로 통제할 수 있게 만드는 게 중요한 데
그게 또 만만치 않을것 같아요(어른인 저도 통제안되는 것 투성인지라...)
민규예린맘 2011-07-30 10:48 

수욜부터 어제까지 휴가 다녀왔습니다.

휴가전 급하게 미션하고 다녀왔네요

민규는 Special day 를 옷의 안과 밖을 뒤집어 있는 날로 정했네요

가끔 급하게 옷을 입고 등교를 하면 옷의 안과 밖이 뒤집어진적이 있어서 좀 창피했던 경험에서 나온 글인듯 합니다

 

초 5, Mickey

책사랑 2011-07-30 11:07:23
앗,민규맘님이랑 같은시간에~~
옷 뒤집어입기~~상상한 해도 넘 재밌어요,,
민규의 미션보며
아이들을 어른들 틀로꽁꽁 가두지말고 아이들의 생각을 맘껏 펼치게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민규에게선 늘 마르지않는 샘물처럼 참신함이 돋보여요^^
민규예린맘 2011-07-30 11:13:13
ㅋㅋ 그러게요
지도 방금 헥터글에 댓글 달고 있었는디 ...
암튼 언냐는 아이들 시골 보내놓고 ... 자유롭겠어요.. 부러 부러워 ....
엘리헤라맘 2011-07-31 19:58:31
와~ 생각도 못했는데....
미키의 경험때문에 멋진 생각을 했네요.
저도 몇년전에 옷 뒤집어 입고 이- 마트 간 적 있어서 ㅠㅠ
요즘은 눈 크게뜨고 어떤때는 밝은 곳에서 확인까지하고....몇번 확인하고 옷입어요.
동지애가 느껴져서....
sophie 2011-07-31 20:56:02
와~~ 재밌겠어요. 옷을 뒤집어 입는 날이라니요.. ^^
아주 기발합니다. 한번쯤 그렇게 확 바꿔버리면 기분 전환도 되고 학교생활도 즐거울 것 같아요.
소피도 앞뒤 바꿔 입고 나간 적이 있긴하네요.^^
주울 2011-08-01 00:28:45
옷의 안과 밖이 뒤집어진날이요/ 와 진짜 기발하네요..어찌 그런생각을햇을까....
그러면 뒤입어 입는 한사람을 덜챙피하게 만드는 그런 날같아요..
흡사 저번 책 그 꼬딱지 파는 마빈이라고 놀림을받은책 그 줄거리가 생각나는 그런 생각이네요..^^
아주 잘했어요 ^^
literacy 2011-08-01 04:19:35
옷을 뒤집어 입는 다는 아이디어 넘 기발하고 재밋네요. 예전 어떤 책에서 양말 바꿔신고 학교가기 그런 비슷한 책을 읽었던 것 같은데.. 아이들이기에 가능한 아이디어가 아닌가 싶어요.
멋진 아이디어가 있는 글.. 앞으로도 기대됩니다.^^
민윤사랑 2011-08-01 09:09:09
옷뒤집어입기날!!

정말 재미있고 기발한 생각이에요.
자주 뒤집어 입는 저로서는 자유의 날이 될 듯~~!! 고마워 Mickey!!
클라라벨 2011-07-29 13:23 

kevin, 4th

서울친정올라간다고 올라가기전에 급하게 한 티가 나지요?

수정이고 보충이고 할 시간이 없어서 그냥 올립니다.

신랑이 태워주러온다는데 빨리 준비하고 나서야겠어요.

 

책사랑 2011-07-29 14:47:05
코믹북데이~굳아이디어예요~~
이런 미션을 하다보면 아이들이 무엇을 원하는지 들을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코믹북데이 하고 있는 케빈이 상상되어 저를 미소짓게 하네요~
케빈의 미션글 잘보았어요^^
지원서진맘 2011-07-29 22:26:09
아래 그림 보니까 만화를 좋아할것 같네요. 궁금한게 많은 케빈의 미션 잘봤습니다. 주말 잘 보내세용
엘리헤라맘 2011-07-30 07:36:48
아래... 코믹북 표지 그린거죠? 맞죠? 만화 아이들의 로망이죠. 캐빈이 친구들은 대변해서^^
캐빈은 4학년이네요.. 집에 남자아이 없다보니... 여자아이완 또 다른 맛이 있네요.
서울 잘 다녀오세요.
민규예린맘 2011-07-30 10:56:53
코믹북데이라 ~~ 이런 날 생기면 아이들 엄청 좋아할꺼 같아요
365일중 하루정도는 이런날 생겨도 봐줄만하죠..
열심히 잘했어요
주울 2011-08-01 00:31:13
캐빈이 굉장히 성실한 친구같아요..급하게 하더라도 꼼꼼하게 하는/...
만화책 보는날 맞다 학교에서 공개적으로 아이들에게 하루만 허용하면 애들 진짜 신나겠군요..
만화 그림도 재밌어요 토끼 전사?? 같은데요? 호호
참 잘했습니다
sophie 2011-08-01 01:14:17
캐빈 열심히 잘했는데요?
우리 아이같으면,, 급하게 한다고 해서 이렇게 글이 나오질 않을 것 같아요.
그리고,, 만화책 보는날 있다면 아마 기뻐 날아갈 딸,, 여기 손 들어요. ^^
literacy 2011-08-01 04:21:51
만화를 좋아하는지 그림도 잘 그리네요..^^
아이들의 꿈이 실현되게 그런 날들을 한국 초등학교에서도 교장샘 재량하에 한번 실행 해 보는것도 좋을 듯 한데.. 그런 교장샘들을 쉽게 찾을 수 있을 것 같진 않네요..
민윤사랑 2011-08-01 09:13:04
Comic book day!!

고3 시험치고 자체적으로 comic book를 한적이 있어요.
그때는 시험치면 자율학습(이라 쓰고 방치라 읽는다)을 했던 때라
그 시대 유행하던 만화책(아르미안의 네딸들, 미스터 블랙)을 가지고 와서 돌려보던 생각이.

애들이 정말 좋아할 것 같아요
엘리헤라맘 2011-07-29 07:18 

초 5 ,   Hera.K 입니다.

단어를 미리 내어주시니.. 우리처럼  책 없는 친구는 미션을 완벽하게 끝낼 수 있게 되어 감사합니다..

 

방학이라... 휴가철이라... 12기 북클럽 친구들도 조용하네요.

요즘 헤라는...  해리포터 1권을 읽었어요.

물론 영화의 힘이 크다고 생각하지만... 긴 책을 읽었다는 성취감이, 자신감이 헤라에게 생긴 것 같아요. 3번의 두번째 미션.... ㅋㅋ 당장 표가 나네요.

 사실 책을 읽어도 특별히 좋다는 것도 재미있다는 것도 없어서,  의무감으로 책 읽는 것 같아서  항상 맘에 걸렸답니다.  아직도 4점대 뉴베리수상작은 지루해합니다만....

...아이를 믿는 기다릴 줄 아는 엄마가  되어야돼는데... 그게 참 어렵네요.

 

지원서진맘 2011-07-29 08:24:04
안녕하세요. 지원이도 해리포터1권 한글책을 읽기 시작했는데 다행히 재밌다고 하네요. 영화도 무자막으로 보여줬는데 알아듣겠다고 하는데 그러냐 하고 말았어요. 헤라는 책 읽을때 편안하다니 무지 모범생일것같은.. ^^ 그리고 헤라가 영어를 언제부터 시작했나요? 덧글보니 궁금해요. 지원이가 초2가되니 유아기때 밀어부치지 않아도 된다는 걸 이제는 알지만 저학년이 되고나니 고학년까지의 과정을 겪어보지 않아서 까마득하거든요. 평정심을 찾고 슬로우 해야하는데 제가 진짜 욕심이 많은가봐요. 근데 해주는건 없어서 다행?인지도 모르겠어요. 아이를 믿고 기다리는거 저도 항상 어렵네요. 사실 포기하거나 냅두고 신경 끄는거랑 비슷해보이면서도 다를텐데 말이죠.헤라의 멋진 미션 잘봤어요. 저희집도 bookday 하자고 지원이 보여줄께요.
책사랑 2011-07-29 14:50:02
헤라가 책을 엄청 좋아한다는걸 금방 알았어요~~
자고 먹는 시간빼고는 온통 책 읽는날~~넘넘 신나겠어요~~
학교에 건의해서 한번 해보아도 좋을 것 같아요^^
지원서진맘 2011-07-30 09:58:03
우와~ 3학년부터 시작했다니 정말 빨리 늘었네요. 그리고 저 아무렇지도 않았는데 오해하셨구나..ㅋㅋ 사실 온라인이라 다들 서로의 자녀에 대해 말하면서 조심스러워하는것 같아요. 저도 어떤 느낌을 가지셨는지 이해가지만 진짜 괜찮았는데 제가 욕심은 많은데 해주는건 없어요 ^^ 여자아인줄 알았는데 남자같은 아이라는 말을 남자아이로 잘못 보고 잠시 헷갈렸어요. ^^ 미국에 아예 이민가신거에요? 저희집도 해외 문제로 고민중인데 앞으로 고민이나 궁금한점 있으면 가끔 상담요청해도 될까요? 저얼때 맘 안상했으니 안심하세요. ^^ 엘리헤라님이 고학년 딸들을 두셨으니 많이 배울수 있어서 좋네요. 앞으로도 조언 많이 부탁드려요.
민규예린맘 2011-07-30 10:55:14
와 ~~ 헤라는 정말 책을 좋아하는군요
북데이라 ... 이런날 생겨서 먹고 자는 시간 빼고 늘 책을 보면 엄마들 정말 좋겠어요
sophie 2011-07-31 22:21:21
헤라는 북데이를 하고싶군요? ^^
보통 학교에서 보면,, 시간이 남는 수업엔 영화를 보여주던데... 헤라의 생각도 아주 좋겠어요.
잘 때도 책을 안고 자면 될 거라고 생각할 정도로 한참 책읽는 재미에 빠졌나봐요.
열심히 글 잘썼습니다.^^
주울 2011-08-01 00:42:20
아유 요즘 해리포터땜시 난리군요..
그저께 애 성화에 난데 없이 가서 영화보고 새벽에 왔어요..책을 먼저 읽고 영화를 봤으면 했는데.
우리집은 해리포터 아직 못읽었어요..영화만 다 봤내요..남들 다보는 영화를 책읽을때까지 못보게 붙잡아 둘수가 있어야지요..
우와 북데이... 헤라는 책을 정말 좋아하나봐요..잘떄하고 먹을때 빼곤 게속 읽고 싶다는군요..세상에....신기합니다..헤라가 책읽을때가 가장 편하다고 했으니..의무감에서 읽는게 아녀요..진짜 좋아하는거지요... 음 나도 그기분 조금 알긴 아는데....
그 4점대 뉴베리는 뭐시랄까..뉴베리라는게 현대판 클래식인데 옛날 클래식하고는 좀 차이가 있는게 ....현대물일수록 사람들의 상처 혼란 상실 뭐 그런거를많이 건드리더라고요... 영어레벨하고 상관없이 이런 인간사의 복잡한 감정을 좀 관심없어 하는 애들도 있읍디다..^^
헤라 미션 참 잘했어요 ^^.
literacy 2011-08-01 04:26:00
잠잘때도 책을 껴안고 잔다라는 생각의 헤라글을 보니 책사랑이 물씬 느껴지네요.. 저흰 엊그저꼐 한국 잠시 다니러 왔는데 그간 굶주린 책 읽느라고 딸애는 그냥 방콕입니다. 한글책이 넘 그리웠다네요.. 시차때문에 오늘도 저랑 새벽2시쯤 깨서 또 책읽고 있네요..
헤라의 미션수행 오늘도 박수보냅니ㅏㄷ.
민윤사랑 2011-08-01 09:16:59
조안 롤링의 어린시절 모습이 Hera의 지금 모습과 같이 않았을까 짐작합니다.
먹고 자는 것빼고는 온통 책만 읽고 싶고 잘때는 안고 자고 싶은...

미래의 작가에게 예비 독자 한 명 추가요!!
Jenn 2011-07-28 18:25 

초3 유진입니다.

좀 정성을 더 들여서 쓰면 좋겠구만...

엘리헤라맘 2011-07-29 07:26:59
유진의 한복데이.. 좋은 생각이네요. 학생들 정말 한복 입을일도 없을뿐더러... 한복도 없어서...
그날이 오면 한복을 장만해야겠어요.
지원서진맘 2011-07-29 08:27:47
오우.. 저희 엄마가 예전에 한복 가게 하셔서 한복은 정말 원없이 입어봤네요. ㅋ 기특한 생각이에요. 유진이 띄어쓰기가 큼직큼직한 깔끔한 글 보니 속이 다 시원하네요. 지원이는 일본어도 아닌데 글씨들이 추워할까봐 다닥다닥 붙여놔서 제가 요즘 띄어쓰기 좀 하자고 하소연중이네요. 청와대도 살고 싶고 요즘 비가 하도 오니까 걱정이 되나보네요. ^^유진이의 시원한 미션 잘봤어욤~!! 칭찬 듬뿍~
책사랑 2011-07-29 14:55:13
맞아요~요즘은 불편하다는 이유로 한복을 잘안입게 되는데 한복데이 하면 아주 좋겠네요~~
저는 오래전에 한복디자이너이신 이영희 샘의 한복패션쇼를 본적이 있는데 완전 감동이었어요.
아름다운 한복의 모습과 세련미에 홀딱반했답니다.
실용성이 가미되어 세계적인 옷이 되기를 바라고 있어요.
유진이의 한복데이~~아주 근사하고 의미있는 날이 될 것 같아요~~
민규예린맘 2011-07-30 11:00:17
한복데이 .. 좋은 아이디어입니다
저 역시 한복이 좀 불편해서 잘 안입게 되는데 한복데이 있음 그래도 입을꺼 같아요
우리나라 고유의 옷인데 우리가 사랑해주어야겠다는 생각이 유진의 미션을 보고 다시금 드네요
미션 아주 잘했어요
주울 2011-08-01 00:48:36
아우 너무 잘했어요 3학년인데 훌륭 하지요,,
한복데이도 너무 기발해요..그리고 해외라면 진짜진짜 이쁜생각이지요...우리나라 소개도 하고..또 요즘애들은 한복입을일이 없으니 학교서 하루정도는 입으면서 에법도 배우고 하면 좋을거같은데..
제니저번에 학교서 캠프간다고 좋아 방방 뛰더니 다녀와서..한다는말...가자마자 핸드폰 다 걷고 자유시간도 하나도 없고 무릎꿇고 앉아서 한문배우고 잘못하면 손들고 벌스고 그랬답니다...아는친구가 하는말이 청학동에 몇박으로 애를 보내놨더니 오는날 절대로 다시 안간다고 고개를 절래절래..그 담해에 또 부모가 억지로 보냈데요.. 호호 요즘애덜은 예절교육도 필요하다고...엄격한것도 격어봐야 한다고...동의 함돠..
유진이 참잘했어요 ^^
sophie 2011-08-01 01:23:20
3학년 유진이 아주 잘하고 있는데요??
남학생인데도 한복을 생각했다고 해서 놀랬습니다.
여자아이들은 왠지 드레스 느낌이라 참 좋아하던데,, 남학생도 이렇게 표현할지 몰랐어요. ^^
글 아주 잘썼습니다.~
literacy 2011-08-01 04:29:53
한복을 입는 날. 역시 멋진 생각입니ㅏㄷ. 애들은 이날만큼은 좀 조신해져야 할 듯 한데..ㅎㅎ
근데 유진이는 영어를 엄마랑 같이 했나요? 아님 학원을 좀 다녔느지.. 3학년인데도 쓰기가 넘 잘되어 있고 미스스펠도 별로 보이지 않는게 영어에 많은 시간 할애를 했을 듯 해서요..ㅎㅎ
민윤사랑 2011-08-01 09:21:58
같은 3학년이라 그런가^^ Eugene글이 더 눈에 띕니다.

한복데이 그것도 남자아이가 생각해내다니 대단한 걸요.
저희 고향에 있는 여고가 개량한복을 교복을 입고 있는데 보기 좋더라구요.
요즘 교복처럼 몸은 꼭 죄지도 않고 옷에 몸을 맞추는 것이 아닌
옷이 몸에 맞춰지는 듯한...

Eugene아 정말 좋은 생각이야.
Jenn 2011-08-01 12:16:33
잘 한건가요? 칭찬해 주시니 감사합니다. 미션은 혼자 다 하고 있구요, 이번에는 한복 스펠을 어떻게 쓰냐고 물어서 그것만 알려주었어요. 저도 어떻게 그런생각을 했는지 기특했네요.
유진이는 미국에서 kinder 1년, 1st grade 6개월(1년 반)하고 한국에 와서 폴리 1년 다녔는데 숙제가 너무 많아 아이가 스트레스를 너무 받아서 2학년 3월에 그만두고 지금은 집에서 테이프 듣거나 디비디 보면서 지냅니다. 주니비 존스 테이프와 스펀지밥 비디오를 너무 좋아해서 듣고 또 듣고,, 보고 또보고 했는데 거기서 많이 배운것 같아요. 그런데 거의 모든 챕터북을 듣는것으로만 끝내고 읽으려고를 안해요. 책도 두꺼운책은 읽으려고 하지 않고요. 언어에 대한 감각은 있는데 노력을 너무 안해서 걱정입니다. 그나마 여기 북클럽 숙제는 다른 사람들의 평도 듣고 다른친구들의 글도 보고 하니까 재미있게 하고 있네요^^
지원서진맘 2011-07-26 12:04 

 

안녕하세요? 초2 지원이에요. 어제 미션지 하다가 졸리다고 들어가 자고 오늘 마저 했는데

이번에는 제가 그냥 혼자 알아서 하라고 내버려뒀더니 이렇게 했어요. ㅜㅜ

매번 같이 해줄수도 없고 고민입니다.ㅎ 내용도 별로 없는데 읽기도 힘들어서 제가 미션지 읽어보라고 해서

읽는걸 받아 썼어요. 확실히 둘째 낳고 소홀이 하는동안 유창성이 많이 떨어졌어요.

가끔 너 5살때보다 못한다 그러면 허리에 손을 얹고 씩씩 거려요. 저 못됐지요.. 네 압니다. ㅜㅜ

이젠 영어로 말하려면 편한 우리말이 자꾸 튀어나오니까 자기도 답답한가봐요.ㅋ

이젠 욕심 접었습니다. 아미타불~....

휘윤맘 2011-07-27 15:40:44
지원이의 핸드폰데이 무척 재미있네요,,
어디서 이런 재미난 아이디어가 샘솟는지...아주 귀여워요^^
지원이가 12기의 새로운 활력소네요^^
책사랑 2011-07-28 16:38:04
얼마나 많은 책을 읽었는지 묻고 싶다는 말이 인상적이에요~
지원이도 책을 좋아하는 친구일것 같아요.
셀폰데이에 셀폰옷을 입는것도 넘 귀여워요~
엘리헤라맘 2011-07-29 08:06:59
어휴 2학년인데... 유창성이라니요... 지원맘이 욕심이 많으세요^^
뭐 첫째니깐 이해는 해요. 그런데 울얘들은 그때 영어도 시작도 안했구먼..

셀폰데이 아이디어도 좋고 지원인 엄마의 걱정과 다르게 즐겨한 것 같아요.
휘윤맘님 말씀대로 지원이 넘 귀여워요... 자꾸 저번 지원이가 준 편지가 생각나요.
엘리헤라맘 2011-07-30 08:13:41
... 제가 댓글 적고도.. 영 찜찜하고 미안했어요. 모녀가 귀여워서...우리집은 남자같은 아이만 있는 집이라... 그런 생각으로 적는 이는 적어도 듣는 사람은 기분 나쁠 수 있잖아요.

나머지.. 삭제.....
엘리헤라맘 2011-07-30 10:19:41
아빠 일로 2월말에 6개월 일정으로 오게되었어요. 8월말 귀국이라 맘이 뒤숭숭해요.
잘모르지만 도움 필요하시면 말씀하세요.
언니가 엘리인데... 성격이 음,,, 끊고 맺음이 분명해요. 싫고 좋음도요. 중성적이예요. 남자들 세계에서 여자 취급 못받고 친구 대접을 받더라구요.ㅋㅋ
사춘기가 와서 자신의 생각을 감추기도 하지만 본성이 어디갈까요? 한번씩 보여지는 차가움에... 엄마가 돌아서서 눈물을 훔치기도해요^^;;
그런데,,, 그런 것들을 헤라가 그대로 하네요. 그래서 분명 외모는 여리여리 여잔데... 갈 수록 언니를 닮아가네요. 그래서 남자같은 ... 이라고 적었나봐요.
자신의 장점을 잘 살려서 그대로 컸으면 좋겠는데... 언니가 연년생이고 헤라 눈에는 커보이고 대단해보이나봐요. 뭐든 따라하지요... 그런데 그게 동생들의 특징이지요?

위에 진행기도 아닌 진행기는 지울께요.
민규예린맘 2011-07-30 11:04:26
셀폰데이.. 귀엽네요
참 창의적이고 ...
이런날이 생기면 이 날 사용한 셀폰은 공짜로 해주면 좋겠다. 그치요...?
미션 아주 잘했어요
주울 2011-08-01 00:51:13
헉 2학년이 너무 잘쓴다....호호
진짜 빠른시간에 팍팍느네요..
그림이 진짜 눈에 팍 꽂히는걸요..셀폰탈/? 같은 옷을 입는 셀폰데이가 스페셜 데이라는거지요??
호호호 아주 귀여운 생각이어요..그림도 진짜 귀엽다
아주 잘했어요 ^^
literacy 2011-08-01 03:53:58
한국은 요즘 초등애들도 거의 핸폰을 가지고 다닌죠? 저희 있는 곳은 완전 시골이라 그런지 초등애들은 그런것은 거의 소장을 안해요.. 물론 몇몇 애들은 가지고 있기도 하지만요..
제 딸도 저에게 한번씩 물어요.. 자기가 중학교 가면 엄마가 휴대폰 하나 사 줄거냐구요.. ㅎㅎ

지원이의 아이디어가 너무 귀여운 글 잘 읽었어요..^^
민윤사랑 2011-08-01 09:25:43
우와. 2학년이 정말 잘하는 걸요.

2학년이 저정도 글을 읽기도 쉽지 않은데 쓰기까지...
아직 새털같이 많은 날이 있는 걸요~~!! 지원이 너무 잘하고 있어요!!
Jenn 2011-08-01 12:21:13
귀여운 글씨, 귀여운 그림 너무 잘 봤어요. 셀폰데이 너무 재미있을것 같아요.^^ 미션 너무 잘 했어요.
sophie 2011-08-01 22:20:16
2학년 지원이 정말 부러운걸요!!
이렇게 표현도, 생각도 자유롭고,, 넘 잘하고있습니다... ^^
휘윤맘 2011-07-25 23:48 

 

 

 

초 4 김휘윤(여)

멋쟁이 재원 쌤~~

재밌는 미션이었어요..

바쁘실텐데 미션 내주셔서 감사합니다.⊙º⊙ 

저도 커서 재원 쌤 처럼 멋진 고등학생이 되어서,

 이런 좋은 미션을 아이들에게 내주고 싶어요..

휘윤맘 2011-07-26 00:00:47
휘윤이는 단것을 좋아해서 12월 27일 생일날을 "스위트데이"로 정하겠다하네요^^
지난주는 가평으로 캠프다녀와서
이번주는 양평으로 캠프를 간답니다.
캠프세번 갔다오면 방학이 끝날것 같아요^^
재원샘과 마빈덕에 더 보람있는 시간을 보내고있어요,,
휘윤이 생각처럼 휘윤이 고딩이되면 정말로 재원샘처럼
멋진미션을 어린 동생들과 나눌수있으면 좋겠다는 엄마의 바람입니다.^^
지원서진맘 2011-07-26 11:58:34
잉~ 근데 사진이 흔들려서 내용이 잘 안보이네요. 아주 꽉 채워서 썼군요.~ 지원이는 구멍이 숭숭입니다.ㅋ 제가 저번에 휘윤이보고 오빠라고 그랬는데 (여)라고 해주었네요. 이제 절대 까먹지 않을거에요. 쏘리~ 그리고 저도 아이가 후원이나 봉사를 통해 더 크게 자라는것 같아요. 재능을 기부하는 멋진 재원군 짱입니다요~!
책사랑 2011-07-28 16:40:41
휘윤도 재원쌤처럼 할 수 있어요.지금 하라고 해도 잘할걸요~~
던어칸을 넓혀쓰는거 다라하고싶은디 울집은 아직도 옮겨적기만하고있네요.
흔들려서 잘안보이지만 휘윤의 긴글에 늘 감탄요~~
민규예린맘 2011-07-30 11:17:26
스위트데이... 이름만 들어도 달콤하니 좋네요
글이 잘 안보여 내용을 잘 못읽었는데 늘 휘윤의 거침없이 써내려가는 글이 참 맘에 들어요
재원쌤처럼 멋진 고등학생이 되어서 아이들에게 미션을 내주고 싶다는 생각도 넘 멋져요
휘윤쌤... 미션 너무 잘했어요
엘리헤라맘 2011-07-31 20:02:11
휘윤이는 칸을 넓혀서.... 그래도 꽉꽉 채웠네요.
흔들려서 안보여도... 감탄 연발...합니다.
휘윤맘도 자유네요...좋겠다.
주울 2011-08-01 00:54:59
하하 스윗데이요..아구 어쩌면 제니랑 좋아하는게 비슷한가?? 쵸콜렛 이랑 단거 너무 좋아해서 이 다 썩어서 수술까지 했시요...이구...오늘저녁엔 불소도포까지 해줬심더...
잘은안보이지만 단어체크 너무 훌륭해요..제니한테 저렇게좀 하라도 했더니 비교한다고 ..나한테 안좋은소리만..에효..
휘윤이 너무 잘했습니다 언제 봐도 꾸준해요 ^^
literacy 2011-08-01 03:49:01
휘윤이가 Sweet tooth를 가졌군요.. 저도 약간 그런편인데.. 암튼 치아 관리 잘하기 바라구요..
근데 글씨가 흔들려서 잘 못읽겠어요.. 그래도 그냥 글밥과 정성에 놀라서 감탄하고 갑니다. 노트쓰기도 아주 잘 할 것 같애요. 빨간색으로 밑줄 죽 그어가면서 미션한 것 보니까요..^^
민윤사랑 2011-08-01 09:28:37
저기 저기 많은 글자들은 다 무엇이랍니까...
강제로 몇줄 이상 써 라고 하면 공책여백에 몇 줄까지 표시해 놓고 쓰는 아들내미를 둔 저로서는
감동의...

아웅 스위트한 걸로 저를 위로해야 겄어요!!
그리고 이대로만 하면 휘윤이도 재원샘처럼 멋진미션을 나눌 수 있는 고등샘이 될 것 같아요.
미래의 휘윤샘 화이팅!!
Jenn 2011-08-01 12:25:06
동글동글 예쁜글씨로 아주 길게 답을 잘 한거보니 아주 성실한 모범생인것 같아요.
미션 수고 많았어요.
sophie 2011-08-01 22:34:18
와~ 휘윤이 /내 이름은 칸/ 그 영화 봤군요?
감동적이라는 추천 글만보고 아직 못 봤어요. 즐겁게 볼 영화만 좋아해서 미뤄두고 있었는데...
휘윤이의 글 보고 꼭 함께 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휘윤이에겐 다음 번에 영화 소개 부탁해도 될 것 같아요.
아주 잘 잘했습니다.~~ ^^
수다맘 2011-07-25 23:12 
좋은 미션 출제해주셔서 고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1860

 Shakespeare Story Schedule

[14]
WFS JaeW.. 2011/08/29 2,481
1841

 MR #8

[115]
WFS JaeW.. 2011/08/22 2,871
1831

 Mr #7

[103]
WFS JaeW.. 2011/08/15 2,735
1822

 MR #6

[119]
WFS JaeW.. 2011/08/08 2,972
1814

 MR #4

[116]
WFS JaeW.. 2011/08/01 2,992
1804

 MR #5

[124]
WFS JaeW.. 2011/07/25 3,032

   Amazing Performance!

WFS JaeW.. 2011/08/01 1,557
1790

 MR# 3

[156]
WFS JaeW.. 2011/07/18 4,423

   남장, 여장 사진은 여기에

[27]
홍박샘 2011/07/19 3,146
1780

 MR #2

[148]
WFS JaeW.. 2011/07/11 4,201
1762

 MR #1

[176]
WFS JaeW.. 2011/07/03 4,158
1758

 Hello

[16]
WFS JaeW.. 2011/06/29 2,672
1750

 12기 친구들

[28]
휘윤맘 2011/06/28 2,856

   이번 주말까지 합니다

[8]
홍박샘 2011/06/29 1,783
1717

 SA #8 Mary Cassatt

[38]
홍박샘 2011/06/15 3,752
1709

 책 결정 + 대기자 환영

[25]
홍박샘 2011/06/12 3,335
1703

 SA #7 Frida Kahlo

[42]
홍박샘 2011/06/08 2,945
1687

 SA# 6 Henry Matisse

[38]
홍박샘 2011/06/01 3,092
1672

 다음 달에 쓸 새책 의논

[14]
홍박샘 2011/05/25 3,492

   투표결과

[10]
홍박샘 2011/06/08 1,904
1638

 수욜 저녁에나 새 숙제

[5]
홍박샘 2011/05/17 2,010

   4번 문제

[4]
스마일걸.. 2011/05/11 1,624
1603

 이번 주 쉽니다

[9]
홍박샘 2011/05/04 1,670
1583

 SA #9 Ballet

[87]
홍박샘 2011/04/27 3,3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