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기 북클럽

    • 방장 : 이슬사랑
    • 대상 : 영어원서를 즐기는 성인
    • 도서수준 : 챕터북

    챕터북부터 뉴베리까지 다양한 책읽기와 독후 활동을 통해, 방대한 영어의 바다에 풍덩 빠지기를 소망하는 원대한 꿈을 가진 여인네들의 모임이나, 실상은 수다만발 사교클럽!

    모집중 가입신청
  
[1]Despereaux 네번째 미션입니다.

글쓴이 기쁨과희망

등록일 2011-11-30 06:53

조회수 1,294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2673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우선 미션 제출이 많이 늦은 점에 대해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첫회 이후 계속 미션을 놓치는 관계로 계속 생각은 하고 있었는데

이슬사랑님 연락 받고 미션이 제 차례라는 것을 알았네요...

계획표를 봤을 때는 내 순서는 멀었구나..라고 생각했는데 참...벌써라니 놀라울 따름입니다. T.T

 

뒤늦게나마 미션 올릴께요...

 

1. Roscuro는 Mig의 열망을 알고 있다며 자기가 그걸 들어줄 수 있다고 했죠..

그 열망은 무엇인가요?

 

2. 주방장이 생쥐에 대해 가지고 있는 생각!은 어떤 것인가요?

행동이 굼뜬(?) Mig를 구박할 때 했던 안 좋은 소리는?

 

3. Despereaux가 힘들게 세상으로 나온 직후 잠이 들면서 꿈을 꾸게 됩니다.

그때 어둠이 어떤 형태들로 꿈에 나타나게 되나요?

 

4. Princess Pea의 간절한 바램이 꿈으로 나타납니다. 꿈의 내용은 무엇인가요?

 

5. Despereaux가 모습을 나타냈을 때 아빠의 반응과 다른 생쥐들의 반응은 무엇인가요?

 

6. Despereaux가 공주의 행방을 알려주려고 왕에게 다가갔을 때 왕의 반응은 어땠나요?

 

책을 못 읽는 이유를 생각해보니 마음의 여유가 없었나봅니다...

요근래 정말 많은 일들도 있었고

알바? 하면서 애들을 챙기는 것도 정말 쉬운 일이 아니네요. T.T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이슬사랑 2011-12-19 07:22 

1. A serving girl wish to be a princess.

 

2. Kill him even if he's already dead.

   cauliflower-eared fool

 

3. The dark was his mother, uttering phrases in French. And then the dark became his father beating the drum. The dark was Furlough wearing a black hood and shaking his head no. And the dark became a huge rat smiling a smile that was evil and sharp.

 

4. Dreaming of her mother who was holding out a spoon to her and saying, "I gave you a small taste so that you would not forget." 

 

5. They believed Despereaux was a ghost.

    His father wanted to be forgiven for Despereaux.

 

6. The king started humming "I can't hear you. You say is wrong because you are a rodent and therefore a liar."

담티 2011-12-17 23:10 
이번 댓글이 벌써 몇번째인지...자동로그아웃되는 바람에 며칠이 그냥 지나버렸어요.
지금 테블릿pc로 다시 댓글달고있어요.

1. 공주가 되고 싶어합니다.

2. 죽었어도 죽여야 하는 것...
cauliflower - eared fool

3. 프랑스어로 구절을 읊조리는 엄마, 드럼을 찌는 아버지, no라고 머리를 흔들며
검은 후드를 입은 Furlough, 사악하고 날카로운 미소를 짓는 거대한 쥐로 나타났지요.

4. 엄마가 스프를 먹여주고 그맛을 잊지말라 합니다.

5. 모든 생쥐들이 유령이라고 놀라면서 복수하러왔다합니다.
아빠는 유령이지만 아들임을 알고 용서를 구합니다.

6. 믿지 않 습니다. 쥐들은 다 거짓말쟁이라고 하면서 점쟁이에게 알아보아 공주를
찾겠다 합니다.
이슬사랑 2011-12-20 05:12:41
자동로그아웃되면 엄청 짜증나던데...
그래도 끝까지 댓글달아주시궁...
감사합니다.~~~^^
벨벳 2011-12-05 21:43 

1.공주가 되고 싶어하지요.

2.살아있으면 안되는것.

콜리플라워

3.이부분은 기억이 잘 나지 않아요..

엄마,아빠,형이 꿈에 나타났다는것정도..그리고 무서운 Rat

4.왕비가 나타나서 공주에게 스프를 먹여주었어요.

5.아빠는 주위의 시선을 아랑곳하지 않고 용서를 구했어요.

다른쥐들은 유령인줄 알고 무서워합니다.

6.믿지 않았어요.

 

기쁨과 희망님 많이 바쁘게 지내시는군요~

몸은 바쁘시더라도 마음은 여유있게 보내시길~!!

추운날씨에 감기 조심하셔요~^^^*

윤서현승맘 2011-12-06 13:17:15
쭉읽고 생각나는 거 써야 하는데...
저는 거의 자습수준입니다..ㅎㅎㅎㅎ
한번 읽고 나면 줄거리 홀라당 까먹어서 다시 책 펴놓고 댓글 해요 ㅎㅎㅎ
마지막은 머릿속에 좀 넣어놔 봐야겠어요
이슬사랑 2011-12-20 05:13:37
요원님들 모두 감기 조심하세요.~~~^^
앨랜맘 2011-12-05 21:24 

1. Princess Pea가 되는 것이었지요.
Roscuro는 "Your Highness"라며 Mig의 허황된 환상을 부추깁니다.

 

2. 살아있으면 죽이고, 죽었더라도 죽여라.
이것이 곧 생쥐가 죽었다는 것을 확인하는 유일한 방법이라는 것이 Cook이 가지고 있는 생쥐에 대한 철학이지요.

 

"That cauliflower-eared, good-for-nothing fool"
Mig가 생쥐를 죽이지 못하고 꼬리만 내리치자 주방장은 또다시 Mig를 "cauliflower-eared fool"이라며 화를 냅니다.

 

3. Despereaux의 꿈에서 어둠은 처음엔 프랑스말을 하는 엄마의 모습으로, 드럼을 두드리는 아빠의 모습으로,
검은 망토를 둘러쓰고 살려달라는 애원을 뿌리치는 Furlough의 모습으로, 또 사악하고 날카롭게 미소짓는 거대한 rat의 모습으로 나타납니다.

 

4. 왕비가 Princess Pea에게 스프를 맛보라며 먹여주지요. 스프를 더 달라는 요청에 왕비는 잊어버리지 않도록 조금만 맛보게 해준다고 합니다. 그리고 왕비는 사라지지요.

Princess Pea는 엄마를 그리는 만큼이나 스프도 먹고 싶었나 보내요.


5. Despereaux가 밀가루를 뒤집어쓰고 빨간 끈을 목에 두른 모습으로 나타나가 모두들 유령이라며 벌벌 떨었지요.
몇일사이에 갑자기 늙어버린 아빠는 매일밤 드럼을 치며 아들을 죽음으로 내몬 꿈을 꾸었다며 Despereaux에게 용서를 빕니다.
반면 Mouse Council은 잘못을 회개하라는 Despereaux의 말에 절대 잘못한 적이 없다고 말하고, Despereaux가 나타난 적이 없다고 부정해버립니다.

 

6. 왕은 모든 쥐들은 거짓말쟁이이며, 도둑놈이라며 Despereaux의 말을 믿지 않습니다.
대신 점쟁이와 주술사를 불러 공주의 행방을 알아낼 것이라고 말하지요.


이제 마지막 미션만을 남겨놨네요.

어제 새벽에 잠을 깨서 마지막 부분을 다 읽었네요.

책을 마친 기쁨, 새책을 읽는 설레임..ㅎㅎ

벨벳 2011-12-05 21:46:55
다 읽으셨어요?^^*
너무 재미있지요~~~
왕이 귀를막을때에 얼마나 안타깝던지요~!!
불쌍하던 미그가 가끔은 너무 미련해서 답답하기도 하구요~ㅋㅋ
앨랜맘님은 벌써 새책 읽는 설레임을 느끼시는군요~^^*
전 조금 쉬어갈까...하고 있어요.
윤서현승맘 2011-12-06 13:19:02
새벽에 잠 좀 깨어보면 소원이 없겠네요 ㅎㅎㅎ
제가 아침잠이 많아서 아침마다 허둥지둥이죠
새 책도 열심히 해요~우리~
이슬사랑 2011-12-20 05:17:27
아자아자 화이팅~~^^
윤서현승맘 2011-12-05 01:13 

1. 공주가 되는 것

 

2. 살아있다면 죽여야 하고 죽었어도 다시 죽여야 한다.

    쥐는 무조건 죽여야한다.

 

3. 프랑스말로 중얼대는 엄마, 북을 치는 아빠,

   검은 후드를 입고, 안된다며 고개를 젓는 형,

   사악하고 독기찬 웃음을 짓는 거대한 쥐의 모습으로 나타나요..

 

4. 돌아가신 엄마가 나타나 맛있는 수프를 조금만 주네요~

   그러면 잊지않고 기억할 거라면서요~

 

5. 데스페로의 유령이 나타났다고 하죠..

아빠는 데스페로에게 용서를 빌어요~ 북을 부숴버렸다면서요

What did I was wrong. Forgive me~

 

6. 쥐들은 거짓말쟁이라면서 믿질 않아요~

곧 점쟁이가 와서 진실을 알려줄거라고 하네요~

 

아~~ 한참 썼는데 로그아웃 되서 다시 썼어요~

세번째 미션은 안했더니 역시나 줄거리만 대충 알고 넘어가네요~~

역시 숙제는 제때제때 해야 하는 건가봐요~~

마지막 미션도 잘해봐요 우리~~

 

 

기쁨과희망 2011-12-05 16:22:59
네...날탱모드인 저에게도 경종을 울리는 한말씀 감사드려요..
요근래 이런저런 바쁜 일 때문에 핑게를 대니 우선순위가 쫙 밀려버리네요..
벨벳 2011-12-05 21:47:41
윤서현승맘님 저도 많이 찔려요~ㅋㅋㅋ
아잣아잣~!!
이슬사랑 2011-12-20 05:27:10
바빠도 끈 놓지않고 읽고있는 우리... 참 대단하죠?
우리끼리 박수치고 박수받아요...^^
윤서현승맘님도 박수 짝짝짝~~~
원영사랑 2011-12-03 15:33 

1. Mig의 열망은 princess가 되는 것입니다.
Roscuro...자신의 복수를 위해 이를 이용하네요.

 

2. 주방장은 쥐는 무조건 죽여야한다고 하네요.

심지어 죽어있더라도 죽이라니....ㅡ.ㅡ;;

'cauliflower-eared fool'이라고 윽박지르네요.

 

3.  Despereaux에게 상처를 준 엄마, 아빠, 형 Furlough의 모습으로
나타납니다. 그리고 사악한 미소를 짓는 rat의 모습으로도요.

 

4. 세상을 떠난 엄마, queen을 만나 맛있는 soup을 먹습니다.
하지만, 조금만 맛볼 수 있을 정도로만 줍니다.
부족함이 느껴지기에...그래서 열망은 더욱 커지나봅니다.

 

5. 다른 모든 생쥐들을 유령이 나타났다며 호들갑을 떨고, 그가 살아왔다는 것을

믿지 않습니다.

Despereaux의 아빠는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고 용서를 비네요.
더 상처받기 받지 않기 위해 아빠를 용서하는 Despereaux....
참으로 기구한 운명입니다.

 

6. 여기에 또 한명의 상처받은 영혼...King....
그는 Despereaux를 무시하며 Despereaux가 하는 말은 거짓이라며
듣지 않으려고 귀를 막기까지 합니다.


 

점점 결말을 향해 달려가는 스토리~~~

읽는 속도를 좀 더 내야겠어요. ^^

기쁨과희망 2011-12-05 16:26:32
읽기 전에는 참...저걸 어떻게 읽나 했는데
읽다보면 홀랑 빠져드네요...^^
벨벳 2011-12-06 08:08:22
원영사랑님 이번 미션도 완벽하게 해내셨네요~^^*
뒤로 갈수록 더 재미있어 져서 책을 놓기가 힘들어져요.
마지막까지 아잣아잣~!!
이슬사랑 2011-12-20 05:31:51
같이 읽어서 더 즐거운거 같아요. ㅎㅎ
주니주니 2011-12-03 07:28 

1. She wanted to be a princess.

 

2. This is what the cook said. " If mice are alive,kill them. If they are dead, kill them. That way you can be certain of having yourself a dead mouse, which is the only kind of mouse to have."

I would not like to see mice running around my kitchen, too. 

 

 The cook shouted at Mig "caouliflower-eared fool"

 

3. He dreamed of the knight in shining armour fought the dark.

 

4. She dreamed of her mother and the soup that she gave to princess Pea.

   What she really wanted was her mom. Guess what if you were there when your mom died? You witnessed how your mom had a shock that caused she died. That is really miserable. Poor Princess Pea. This is such a hard moment she could not get over.

 

5. Lester's life was horrible and painful after Despereaux had been sent to the dungeon. He asked Despereaux to forgive him. But the other mice tried to ignore Dhespereaux's appearance.

 

6. The king was as stubborn as a donkey who didn't want to listen from a little mouse.

기쁨과희망 2011-12-05 16:29:21
영어로 답변을..멋지십니다..^^;
벨벳 2011-12-06 08:09:18
와우~주니님 이번에도 1등 놓치지 않으셨네요~^^*
바쁘신것 같아요~
가끔 시간되실때에 댓글 수다도 나누고 싶어요~!!
윤서현승맘 2011-12-06 13:15:20
저도 영어로 댓글 주저리주저리 달았다가 그냥 지웠네요~~
아무리 읽어도 어설퍼서리...
미션 너무 잘읽었었요~
벨벳 2011-12-07 20:51:52
윤서현승맘님 저도 예전에 영어로 댓글 쓰다가
망신살 뻗힐것 같아서 다시 지웠었어요~ㅋㅋㅋㅋㅋ
아마도 제 심정과 같았을것 같아요.
언제쯤 주니님처럼 영어로 댓글 달수 있을지...^^*
영원히 영어댓글 못달아도 원서 읽는다는것만으로도 만족하겠지만요~ㅋㅋㅋ
주니님 심하게 부러워요~!!
이슬사랑 2011-12-20 05:32:31
와~ 박수 짝짝짝~~~^^
이슬사랑 2011-11-30 14:50 
바쁘신데 미션감사합니다
틈틈히 읽고 계신거죠?
미션제출만하러 오심 제가 슬퍼져요
농담이구요...헤~
건강도 챙기시며 일하세요~ ^^
기쁨과희망 2011-11-30 19:54:59
읽다가 말다가 하고 있었네요..흑..초반에 읽다가 두 녀석 꽁무니 쫓느라구요..
하여간 나를 위한 독서인데...참..왜 이리 시간 내는데 인색한지 모르겠습니다.
다음 미션 책도 오늘 부랴부랴 주문했답니다..데스페로랑 이 책이랑 다 씨디가 딸려서 좋은 것 같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335

 우리 오프 할까요? ^^

[17]
이슬사랑.. 2012/03/11 1,008
2321

 Something borrowed 네번째 미션

[8]
앨랜맘 2012/03/06 930
2311

 Something Borrowed 세번째 미션~

[9]
미실 2012/03/01 980
2302

 세번 째 미션도 좀 늦어질 듯 합니다....

[4]
미실 2012/02/27 920
2286

 something borrowed 두번째 미션

[8]
하늘보기.. 2012/02/21 968
2282

 두번째미션 하루 늦게 올릴께요.

하늘보기.. 2012/02/20 841
2269

 Something borrowed 첫번째 미션

[20]
emfRhc 2012/02/14 1,968
2263

 첫미션 죄송 화요일밤에 확인해주세요^^;;

[1]
emfRhc 2012/02/13 811
2246

 Something borrowed 스케줄

[13]
이슬사랑.. 2012/02/08 909
2245

 숙제검사~

[3]
이슬사랑.. 2012/02/08 844
2239

 Remember Me? 그 마지막 미션입니다!! ^^

[8]
유 니 2012/02/07 973
2223

 Remember me? 여섯번째 미션^^

[10]
이슬사랑.. 2012/01/31 829
2211

 댓글이나 쪽지로 알려주세요...꼭이요...^^

[27]
이슬사랑.. 2012/01/25 1,370
2198

 Remember me? 다섯번째 미션

[23]
원영사랑.. 2012/01/16 1,008
2178

 Remember me? 네번째 미션

[13]
주니주니.. 2012/01/09 748
2165

 Remember me? 세번째 미션^^

[9]
이슬사랑.. 2012/01/02 1,043
2156

 2012년 새해가 다가오네요.^^

[13]
이슬사랑.. 2011/12/31 787
2135

 Remember me? 두번째 미션이예요

[15]
윤서현승.. 2011/12/21 1,035
2115

 Remember me? 스케줄과 짧은 번개(?) ^^

[13]
이슬사랑.. 2011/12/15 994
2108

 Remember me? 첫번째 미션

[23]
디올 2011/12/12 1,273
2094

 Despereaux 마지막 미션

[27]
앨랜맘 2011/12/07 1,306
2077

 Despereaux 네번째 미션입니다.

[26]
기쁨과희.. 2011/11/30 1,294
2056

 Deapereax 세번째 미션

[20]
담티 2011/11/21 999
2044

 Despereaux 두번째 미션

[26]
하늘보기.. 2011/11/16 1,0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