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6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엄마
    • 도서수준 : 뉴베리외 영어소설등등

    엄마도 영어한다~~!! 6기는 엄마들이 모여 뉴베리외 영어소설등등 원서 읽는 모임입니다~ 멤버들 호흡에 맞춰 서로 배려해가며 진행하는 북클럽이라 누구든지 부담없이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모집중 가입신청
  
[6]my father's dragon 첫번째 미션...

글쓴이 쿠기

등록일 2012-12-05 20:37

조회수 1,552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3883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첫눈오는 날 뭐하셨나요? 여기 경기지방은 엄청나게 눈이 왔는데,,,

애들이랑 밖에서 눈맞으며 한참을 놀았네요...

 

미션 기다리셨나요?

전 사실 이 책에 대해 전혀 모르다가(책제목보고 유추해볼 만도 한데 말이죠..) 읽다가 모험이야기란 걸 알게 되었어요... 가볍지만, 꽤 재미있을 것 같은 호기심이 들더라구요... 1장을 읽고선...

 

1. 아빠가 길잃은 고양이를 만났을 때 고양이가 한 첫 마디가 무엇이였는지 써주세요.

 

2. 이 잼나는 고양이가 자기의 흥미로운 여행이야기를 해주는데 고양이가 Tangerina 섬에서 Wild island로 가기로 결심하게 된 과정을 써주세요.

 

3. 동물들이 악어들을 이용하게 된 이유는 무엇이고 어떤 점이 불편했을까요?

 

4. 아빠는 드디어 wild island 에 들어가게 됩니다. 두 섬을 연결하는 징검다리를 건널때 어땠는지 p.18을 보고 묘사해 주세요.

 

5. ch.1을 보고 이 책에 대한 기대 가진거 있으신가요? 전 모험얘기라는 걸 보고 흥미롭다! 그랬는데...

이런 모험이야기 책으로(영어책이든 한글책이든) 아이에게 읽히고 싶은 책 혹은 읽은 책중 추천해주고 싶은 책을 서로 나누어보았음 좋겠습니다. 책 좋아하는 북클 맘들이니깐 소개해줄 책도 많으시리라 믿고..^^

 

그럼, 한주간 건강히! 저는 두번째 미션들고 짠! 나타나겠습니다. ^^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초코 2012-12-21 06:07 

1) p.1

"I'd be very much obliged if I could sit by a warm furnace, and perhaps have a saucer of milk."

따뜻한 난롯가에 앉아서 우유를 먹을 수 있게 해 준다면 정말 고마울 것이다.

요즘 날씨가 추워서 그런지 고양이의 이 말이 더 절실하게 느껴지네요.

 

2) p.5

젊은 시절 여행을 즐겼던 고양이는 지난봄에, Tangerina 섬에서 배를 놓치는 바람에

다음 배를 기다리며 주위를 둘러보게 됩니다. Tangerina 섬과 기다란 징검다리로 이어져 잇는 wild 섬에 가 보고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맹수들이 살고 있는 정글인 Wild섬에는 사람들의 사람들이 거의 출입을 하지 않지만, 왠지 흥미로운 곳일 거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3) p.7 ~8

섬의 다른 쪽으로 가려면 강이 시작되는 지점까지 가서 강을 돌아가야합니다.

그래서 방문을 하기도 불편하고 우편물을 배달하는 것도 시간이 많이 걸립니다. 특히 크리스마스 시즌에는 더하지요. 강에 살고 있는 악어가 승객들과 우편물을 나르면 좋으련만, 그러기에는 너무 변덕스럽고 믿음직스럽지가 않을 뿐더러 먹을 것을 찾아다닐 뿐이었습니다.

악어는 동물들이 강을 빙 둘러 걸어가거나 말거나 상관하지 않았습니다.

 

예전에 이부분을 읽을 때는 아무생각없이 휘리릭 지나가서 의미파악도 제대로 하지 않앗던 것 같습니다.

쿠기님 미션 덕에,.. 그리고 마플님의 자세한 설명 덕에 제대로 이해하고 넘어갑니다. 감사.~~

 

4) p.18 ~19

동물들의 눈을 피해 칠흙같이 어두운 밤, 아빠는 강을 건너기 시작합니다.

어떤 바위는 너무 높고, 어떤 바위는 넘실대는 파도에 묻히고, 어떤 바위는 미끄러워 걷기가 힘들 정도 였습니다.  바위 사이 간격이 너무 넓어서 점프를 해야하는 곳도 있었습니다.

바위사이에 잠들어 있는 작은 고래의 등을 바위인 줄 알고 밟고 지나가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오르고, 미끄러지고, 뛰면서 7시간이 걸려 가까스로 강을 건넜습니다.

 

5) 이 책이 뉴베리 아너를 받은 터라 내용면에서도 재미있지만, 겉표지 그림을 보니 너무 마음에 들더라구요. 안의 삽화도 깔끔하면서 귀엽고 제 타입입니다. 이 책은 칼데콧 상을 받아도 손색이 없을 거라 생각이 드네요.

이 책이 60주년 기념으로 하드커버판이 나왔습니다.

안의 지도가 칼러판으로 되어있더군요. 속지 질도 훨씬 더 좋고 하얘요.

아직 책을 안 사신 분들은 기념으로 하드커버로 사도 좋을 것 같아요.


Product Details

 

우리나라에서도 키즈북세종이나 다른 사이트에서 판매가 되고 있습니다.

 

 

 

 

 

 

 

책을 추천하라고 하니.. 아무것도 생각이 안 나네요.

A-Z Mysteries시리즈 아시죠..? 이 시리즈 작가 Ron Roy가 초등 저학년(1,2학년)을 타겟으로 미스테리물을 썼거든요. Calendar Mysteries라고... 칼렌더이니깐.. 1월부터 12월까지 12권이 아마 시리즈일거예요.

현재는 8권(8월)까지 나와있는데, 우리나라에는 7권까지 수입되어있어요.

A-Z Mysteries시리즈의 주인공들의 동생,또는 사촌동생들이 주인공이고, 각 달마다 잇는 기념일에 일어나느 미스테리한 일들을 풀어나가는 이야기 입니다.  리딩레벨은 1점대 ~ 2점 후반대 정도라 챕터북 시작하는 아이들이 재미있게 읽을만한 책입니다. Nate the Great같은 류 좋아한다면 네잇더 그레이트 담에 읽혀도 좋을 것 같아요. 아직 전편이 다 나오지 않은데다가, CD가 없어서 좀 아쉽지만, 나중에 관심있음 아이들에게 사 줘도 좋을 것 같아요.

 

그리고 아이가 이제 고학년이 되니깐.. 역사책을 좀 읽혀볼까.. 생각을 하고 잇는데..

누가 한국사 편지를 소개해 주시더라구요. 아직 저두 안 읽어봣는데.. 요 책도 눈여겨 보고 잇어요(1편부터 5편까지 있더라구요.)

.

 

쿠기 2012-12-21 20:55:49
오늘도 이렇게 꼼꼼한 미션...
이렇게 또 좋은책을,,,,막 건진것 같아서 넘감사
도서관에서 빌려봐야겠어요...
한국사는 글밥 많아보이는데 애가 책을 즐겨보나봐요,,,, 대단..
쿠기 2012-12-15 17:05 
전 우리 아이가 요즘 재미나겜 읽고있는책소개할께요
요즘은 삐삐책읽고 있고요.. 시공주니어 읽기책 레벨2에 있더라구요.
글구 얼마전에 제가 쉬엄쉬엄읽어주더 ㄴ 책이있어요. 무척 재밌어했는데 제가 읽어주다보니 한계가 있네요
꾸준하게 잘 안되고 가끔 읽어주게 되는데 울아들이 재밌어라하긴 했어요.. 가끔은 혼자 읽기도 했는데 책 분량이 워 낙 많은지라,,,
"나니아 연대기"추천하고파요 시공주니어에서 나온건데 애들책이라기보 단 어른책같아요.. 근데 그 모험이야기가 재밌나봐요..
사자와마녀와옷장은 영화로도 보여줘야 하는데,,, 찾아봐야겠어요..
겨울방학 추운날 집에 있으면서 다시 읽기 해봐야겠어요...
의외로 애들이 지루하고. 긴책도 흥미를 붙이기 좋아하더라구요. 다들 시도해보시길,,,,
Marple 2012-12-20 00:57:05
저도 아이들 삐삐 읽어준 기억이 나네요.
근데 끝까지 읽었는지...가물가물....
기억나는건 서커스장에 간 장면인가 삐삐가 한 말이 넘 웃겨서
한참을 웃느라 책을 못읽은 기억이..ㅎㅎㅎㅎ
나니아 연대기도 함 봐야겠네요 감사~~^^
초코 2012-12-21 06:07:56
쿠기님 글 읽고 도서관에서 삐삐책 빌려왓어요.
이거 아이와 함께 읽어보려구요.
감사..~
Marple 2012-12-14 11:36 

미션1) 따뜻한 난로옆에 앉아 우유 한접시를 먹을 수 있다면 아주 감사하겠어요.

          고양이 말투가 머랄까...타암머신을 타고 과거서 미래로 온 시간여행자 처럼 격식있는듯^^

 

미션 2)Tangerina의  크랜베리 항구에서 배를 놓쳐 다음 배를 기다리는 동안 주위를 둘러보다

         wild island라는 흥미로운 섬을 발견하게 됩니다.

         Tangerina와는 길게 늘어선 돌다리로 연결되어있는 wild island는 정글처럼 숲이 우거져있고

          맹수들의 서식지라 사람들의 발길이 전혀 닫지 않는 곳입니다.

          이런점이 고양이의 흥미를 끌었는지 돌다리를 건너 wild island을 탐험해 보기로 합니다.

 

미션3) widl Island는 무척이나 넓고도 긴  진흙강에 의해 두 부분으로 나뉘어져 있었는데 여기 

          동물들은 너무 게을러서 강 주위를 돌아 다른 편의 섬에 가는걸 너무나 싫어했습니다.

          이런 점은  방문의 불편함과  우편물 배달 지연( 특히 크리스마스시즌같은 경우엔 더욱)

          같은 문제를 야기시켰습니다. 악어는 이런 상황에서 두 섬사이를 오가며 승객과 우편물등을

          운반할 수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악어는 너무나 변덕스럽고 믿을만한 구석이 조금도 없는

          데다가 늘상 먹을것만 찾아 다녔습니다. 게다가 다른 동물들이 걸어서 가야한다는 것 같은

          점은 전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동물들은 오랜 새월동안 걍 그렇게 살았왔습니다.

 

         제가 요부분 읽으면서 앞뒤가 안맞아서...악어를 이용했다는거랑 뒷이야기 그냥 그리 살았다는

          이야기랑....

         몇번을 읽다가 갑자기 눈에 띈 could have pp...가정법 과거완료 ...할 수 있었는데 하지

         않다..crocodiles could have carried..가정법 다시 한번 보고 한글책까지 빌려왔네요 ㅎㅎ

         결국 악어는 그렇게 할 수 있었는데 뒤 여러가지 이유로 하지 않았다는  이야기가 되는듯....

         다 아는데 저 혼자 이러고 있나요 ? ㅎㅎㅎㅎㅎㅎ

 

미션 4)한치 앞도 분간하기 어려울 정도로 깜깜한 밤 아빠는 돌다리를 건너기 시작합니다.

          때로는 돌들이 아주 높이있기도 했고 때로는 파도가 그것들을 덮기도 했고 너무 미끄러워

          건너기 힘들기도 했습니다.  때로는 돌들이 너무 멀리 떨어져 있어서 달려서 뛰어 넘어야

          하기도 습니다.또  돌들 틈에서 자고 있는 작은 고래의 등을 밟고 건너기도 했습니다.

          7시간동안 아빠는 돌과 돌 사이를 오르고 미끄러지고 뛰어넘어가며 마침내 wild island에

          도착했습니다.  

 

미션 5) 책이라....갑자기 멍해지네요.

           요즘 걍 되는 대로 읽고 있어서...ㅎㅎ

           쿠기님 아들이 워낙 책 읽는 수준이 높아서 동화책 추천하기는 뭐한데...

           그냥 나가기 워해 동화책이라도 몇편 올려요.

할머니의 비행기(논장-사토 사토루/무라카미 스토무)

-90여페이지되는 데 글도 만지 않고 무엇보다 내용이 독특하고 따뜻해서 좋아요.

 

아래책은 정말 동화책인데동화책 답지않게 시리즈네요

아이들도 저도 너무나 좋아했던 책입니다.

늑대와 양의 우정이야기 ..감동 ~~

폭풍우 치는 밤에나들이  살랑살랑 고개의 약속

염소사냥다북쑥 언덕의 위험-안녕, 가부

 

글고 항상 반전의 묘미가 있었던 크리스 반 알스버그의 책들....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무화과(크리스 반 알스버그/ 미래 M&B

압둘 가사지의 정원(크리스 반 알스버그/베틀북)

 

마지막 울집 큰녀석이 좋아하는 로알드 달의 책들..

찰리와 초콜릿공장 마틸다........등등

올리고 보니 다 제가 좋아하는 책들이네요 ㅎㅎㅎㅎㅎ

 

꼼꼼한 미션 덕분에 저도 책 열심히 읽었어요.

늦어 죄송하고 담 미션 얼렁 해서 올께요 ~^^

쿠기 2012-12-15 08:48:03
덕분에,,,, could have p.p 에 대한 정보도 확실히 얻고 마플님 넘 감솨감솨... 늦었어도 이리 알뜰살뜰한 책정보!! 넘 감사한 미션이군요..
책 마구마구 메모하고 저자도 마구마구 메모하고 갑니다. 이미지 찾느라 미션 귀찮았을텐데,,, 이리도 고맙게... 6기는 이렇게 꾸준히 지켜주시는 분이 있어서 참 좋아요... 앞으로 지속적인활동으로 우리 6기도 또한 upgrade 되었음 좋겠어요.
초코 2012-12-21 06:09:48
미션 3) 마플님 덕에 많이 배웟습니다. 감사.. 이리 탐구하고 연구하시는 분일줄 몰랐어요. ㅋㅋ
마지막에 추천해 주신 책, 큰 아이랑 읽었던 기억이 새록새록나네요.
이리 올려주시니.. 이제 작은 아이를 위해 다시 읽어줘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감사해요..~~

미션 너무 열심히 하시는 거 아니예요.?
세상풍경 2012-12-08 17:53 

주말 잘 보내고 계신지요?

눈이 많이 내려서 아이는 온종일 친구들과 신나게 놀고있고

덕분에 미션 마무리 할수 있었네요

 

1. 따뜻한 난로 옆자리와 우유한접시를 대접해 준다면 아주 많이 기쁠거야

 

2. 탱그리나섬을 여행하려다 그만 배를 놓쳤고 다음배를 기다리다 와일드섬에 관심이 갔는데 거의 정글에

    야생동물 가득한 그곳은 흥미로운 장소일거라 여겼죠

    그래서 가게된 섬인에 도착4개전쯤 어느날...

    구름에서 아기용이 떨어졌고 어린데다 날개까지 다쳐 돌아갈수 없게된 용을 

    그 섬의 동물들은 자신들의 강건너는 문제를 해결하는데 쓰려고 혹독하게 부려먹었죠

    고양이는 다른 동물의 눈을 피해 둘은 친구가 되었고 고양이가 떠날때

    언젠가 다시 용을 구하러 올거라 약속했죠

 

3. 동물들은 다른쪽 섬까지 가는데 줄곧 이 강이 시작되는 곳까지 돌아서 가는것을 싫어했죠

    그래서 방문하는일이 불편했고 우편배달은 느렸죠(크리스마스시즌에는 특히더 심했죠)

    그래서 악어들이 승객과 우편을 나를수 있게 된거에요

    물론  성미가 까다롭고 먹을것만 찾아대고 신뢰가 가지 않았지만요

 

4. 돌바위가 꽤 높고 파도가 덮치기도 해서 건너기 험난한 과정입니다.

    건너다 어떤 소리를 듣게 되는데 스팀서버보다 더 크게 코를 고는 고래의 등을 넘기도 하네요

    7시간동안 오르고 미끄러지고 뛰고 바위에서 바위로 .. 마침내 도착

 

5. 아벨의 섬 :  한나절 뚝딱 읽은 긴 여운이 남은 책이에요

                     폭풍우로 인해 무인도를 표류하며서 집으로 돌아가는 과정을 담은 이야기 입니다.

                     다시 한번 읽어야지 했는데.. 아직 못읽었네요 

                     이참에 원서로 구입해 두려구요..

 

오늘 오전 오르막 길 가다 차가 미끄러지는 바람에  트렁크에 각종 잡동사니 꺼내어 바퀴밑에 끼워놓고

 

이래저래 별궁리 다하다가 결국 보험회사 전화했더니 간단히 해결해 주시네요 

 

차에서 작은 흙포대  꺼내시더니 바퀴 주변에 흙을 뿌리고 이동시켜주셨어요

 

미처 흙 뿌릴 생각은 못했네요 ..

 

남은 주말 잘 보냇고 운전조심 건강조심 하세요

 

 

 

쿠기 2012-12-11 17:52:34
아벨의 섬... 찾아보니 윌리엄 스타이그의 책이군요... 치과의사 드소토 선생님, 부루퉁한 스핑키, 어른들은 왜 그래 정도 저도 읽어봤네요... 어린아이들의 시선에서 바라보는 그들만의 세상을 나타낸 것들이 참 좋았던것 같아요... 아이들의 마음을 잘 표현해냈구나... 그랬었는데... 아벨의 섬도 울 아들한테 빌려다 줘야 겠어요... 미션 감사해요.. 이렇게 또 좋은 책 하나 알아가요..^^;;
Marple 2012-12-14 11:42:02
아고..눈길에...별일 없이 해결되서 다행이네요.
아이들은 눈이와서 그저 신이 났는데 어른들은 구찮은일이 한 두가지가 아니네요.
아벨의 섬이 그런 내용이군요?
윌리엄 스타이그 책이라 손은 갔는데 애들 보기엔 책이 제법 두꺼워서
계속 못빌리던 책인데 요번에 함 도전해 봐야겠어요.
쿠기님 덕분에 저도 좋은 책 소개받고 가네요 ~^^
초코 2012-12-21 06:12:43
아벨의 섬.. 저두 읽어봐야겠어요.
좋은 책 추천 감사합니다.
미션 1등으로 오려주셧네요. 전 이제야 올렸어요.

차 얘기 들으니 제가 다 가슴이 철렁하네요. 아무 일없어 다행입니다.
전 얼마전에 처음으로 밧데리가 나갔는데.. 시동 안켜지고 깜빡깜빡하니.. 심장이 벌렁벌렁..
운전 조심하시고.. 눈 길에는 왠만하면 차 가지고 가지 마세요.
세상풍경 2012-12-06 11:16 

쿠키님~ 미션 메모해 갑니다.

올해 마지막 책이려니 하니까 더 애착도 가고 더 마무리를 잘해야 겠다는 생각도 드네요

 

초코 2012-12-06 10:57 

첫번째 미션이 나왔네요.

이번엔 늦지 않고 댓글 달아보렵니다.

지난번 책 마지막 미션으르 남겨두고 잇지만.. 벼락치기루다가 열심히 하고 올께요.

 

눈오는 날 전 방안에서 아그덜 쳐다보고..

아이들은 자기 키만한 눈덩이 굴리고 있었어요.

이번 눈이 어찌나 잘 뭉쳐지는지 금새 커다란 눈덩이가 되더라구요.

어제 사진 찍어놨는데.. 안 귀찮으면 올려볼께요. ㅋㅋ

 

미션 감사합니다.~

쿠기 2012-12-11 19:10:42
넘 편하시게... 방안에서 아그덜 쳐다보며 미션 좀 해주세요..^^
눈 오는 날은 눈이 참 잘 뭉쳐졌어요.. 그죠? 바로 그날에 놀아야 제맛인듯.. 담날은 잘 안 뭉쳐지더라구요.. 사진 찍은 거 멋진 풍경 시간날 때 올려주세요... 아이폰은 쉽지 않나요??
Marple 2012-12-05 23:50 

이제 시작인가요?

흠...요번엔 제법 꼼꼼히 책 읽었다고 생각했는데

미션보고 있는데 왜 답이 하나도 안떠오를까요? ㅋㅋㅋㅋㅋ

멋진 미션보니 의욕이 다시 불끈 ~^^

 

오늘 정말 눈 많이 왔어요.

전 일이 있어 아침 일찍 지방 내려갔다가 올라오는데 4시간도

더걸렸어요. 얼마나 맘 졸였는지....

고맙게도 아이들이 세시간이상 눈사람도 만들고 놀면서

지들끼리 잘 지냈더라구요.^^

낼은 셤도 끝나니 다시한번 눈사람도 만들고 신나게 놀아봐야겠어요.

훌륭한 미션 감사해요.

다시한번 확인하며 정리하고 올께요 ~~~

 

 

 

세상풍경 2012-12-06 11:11:38
marple님 올려주신 모네의그림을 오늘에야 보았네요
제가 가끔씩 ... 반응이 늦습니다.
어떤일을 알아채는데 한박자 느린편인걸 오늘 또 깨닫네요
남들 다 웃고나면 뒤늦게 따라웃는 그런거.. 아시나요?
여하튼 수고에 감사드려요 덕분에 즐감하고 답글도 달았답니다.
쿠기 2012-12-11 18:15:10
지방 다녀오셨구나,,,애들이 다 컸네요.. 지들끼리도 놀고..^^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4453

 The Giver -- 세번째 (ch.7~9)

[7]
투빈사랑.. 2014/05/14 1,519
4434

 "The Giver"두번째 미션요~~(4장-6장)

[7]
책사랑 2014/05/08 1,873
4407

 The giver -- 첫번째미션 (1~3 )

[24]
투빈사랑.. 2014/04/24 2,815
4376

 "The Giver"단어장요~~~

[2]
책사랑 2014/04/13 3,263
4370

 The Giver 미션일정~~

[3]
투빈사랑.. 2014/04/11 1,454
4369

 “The Trumpet of the Swan”마지막 미션 (20,21챞터)

[5]
책사랑 2014/04/09 1,333
4333

 The trumpet of the swan 6번째 미션 (18, 19 장)

[10]
쩜이맘 2014/03/27 1,498
4313

 다음책 The Giver 미션출제자 신청받아요~~

[10]
투빈사랑.. 2014/03/20 1,510
4312

 The trumpet of the swan 다섯 번째 미션 (16~17장)

[3]
레오르 2014/03/20 1,288
4288

 The trumpet of the swan 네번째 미션 (13~15장)

[13]
샤벳마미.. 2014/03/13 1,561
4271

 'the trumpet of the swan' 세번째 미션 (10-12장)

[11]
이삭이네.. 2014/03/07 1,596
4268

 'The Trumpet of the Swan'미션 일정 수정합니다~~

[7]
책사랑 2014/03/05 1,519
4252

 The trumpet of the swan--두번째미션(6장~9장)

[15]
투빈사랑.. 2014/02/27 1,757
4236

 'The Trumpet of the Swan'첫번째미션요~~(1장-5장)

[13]
책사랑 2014/02/20 1,578
4206

 'The Trumpet of the Swan'미션일정이에요~~

[8]
책사랑 2014/02/06 1,321
4172

 영어책 읽기 리스타트요~~~(수정)

[18]
책사랑 2014/01/21 1,746
4139

 정이 많이 들었던 6기 여러분~~~~~~

[10]
책사랑 2014/01/11 1,160
3555

 방장 초코예요. 읽어주세요.

[3]
초코 2013/06/22 1,630
3470

 6기 여러분 오랫만이어요.(다음책)

[6]
초코 2013/05/22 1,949
3428

 The Little Prince 마지막 미션(20-27ch)

[12]
책사랑 2013/05/09 1,834
3391

 "The Little Prince"두번째미션(10-20챕터)이에요~~~

[13]
책사랑 2013/04/27 1,742
3365

 'The Little Prince'첫번째 미션!!!!(9챕터까지)

[29]
책사랑 2013/04/18 3,327
3342

 다음책 준비 및 일정임다!!!!

[12]
책사랑 2013/04/11 1,440
3318

 Stuart Little 세번째미션 (cp11~끝)

[20]
Marple 2013/04/03 1,555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