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기 북클럽

    • 방장 : emgreen
    • 대상 : 초등학생
    • 도서수준 : Berenstain Bears

    30주의 긴 여정을 가는 곳입니다..

  
[3]SS반 48번째

글쓴이 초록사과

등록일 2013-07-15 10:09

조회수 1,133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4822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목요일에 쓸까 말까 하다 그냥  월요일로 과감하게 엽니다.

월요일로 정하신것 거의 맞지요 ^^;;

 

시험은 끝나고 오늘 부터 4교시 수업 땡하고 온답니다.. 무서워라~~~

여름 방학이 짧다보니 어덯게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일단 영어는 정해 진 공통 과제를 열심히 하는 쪽으로 ^^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레인보우 2013-07-19 21:31 

댓글 못달고 가게 되어 죄송해요

오리친구 2013-07-20 12:28:42
별말씀을요?
항상 정성스런 답글 남겨 주시잖아요^^
즐거운 시간 보내고 오세요~
레인보우 2013-07-19 21:29 

중1 Selina

제가 너무 늦~~~~~었죠

에공...날이면 날마다 점점더 시간개념이 없어지네요

 

오늘 샐리나는 방학을 했어요

학교 급식실 공사때문에 무려 37일동안 여름방학이랍니다 에효~

이제 삼시세끼를 어찌 해야 하나 고민의 나날이 될듯 싶어요

그리고 오늘 성적표를 받아왔는데 수행평가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느꼈답니다

여자아이들은 그래도 잘 챙기는 편인데 남자아이는 구멍도 구멍도 그런 구멍이 없더라구요

저희집만 그런건지는 몰라도...

여튼 오늘 샐리나 동생땜에 날도 더운데 혈압 좀 올랐어요

이 구멍을 우찌 메울지....방학 과제가 되었어요

 

내일은 동네친구들과 오션월드 가기로 했구요

다녀오고 나서는 두아이는 오전엔 자원봉사하러 갑니다

덥긴 하겠지만 2학기 준비도 알차게 해야 하는데 엄마맘만 그런것 같아요

여튼 방학동안 북클럽 열심히 하려구요

책은 준비되었답니다

SS방 친구들도 잘지내시고 담주 뵈어요

샐리나는 공통과제만 했네요

 

오리친구 2013-07-20 13:06:02
오~~~
길다~~~
지니 불러서 셀리나 언니 과제좀 보라고 했더니 두마디만 하고 사라지네요,
이정도 분량을 한글로 쓰는 것도 힘들텐데 셀리나 정~~~말 멋지네요,
SS반 중1 언니들,,셀리나와 규빈 모두 지니의 롤모델입니다.
수행,,
저는 아직 초딩맘이라 잘 모르겠지만...셀리나 동생 어째요ㅠ.
누나랑 조건이 같을텐데..성적표 두개 놓고 보심 비교가 느무 리얼하게 되겠어요,
저는 오늘은 셀리나 동생에게 위로를 보내고 싶어요, 누나가 너무 잘해서 더 속상하지는 않을지,,

레인보우님 복잡한 마음 오션월드에 션하게 던져 버리고 오세요,,
열심히 충전하셔서 긴~~방학 삼시세끼 잘 챙겨보자구요,
전 두끼 챙기는 걸 목표로 한끼는 외식이나 즉석식품으로 대체하려 계획하고 있어요,
밥세끼는 저도 질려서요^^
별샘 2013-07-21 10:19:46
남자아이들은 시험 잘봐도 수행평가에서 구멍이 날 수 있겠네요.
꼼꼼한 성격이 아니라면 더욱 힘들겠어요.쌍둥이라 샐리나랑 더 비교되겠어요.
서로 없을때 잘 얘기하셔야겠네요.자존심 상하지 않게요.
레인보우님이 더 잘 하시겠지만요^^;;;

아~~저도 이제 하루 세끼를 어찌 해결하나.....고민입니다~^^
두끼는 밥먹고 한끼는 면종류로 먹지 않을까 싶네요
애보고 간헐적 다이어트 하라고 할수도 없고~ㅋㅋ
몽땅연필 2013-07-23 23:15:38
셀리나 공통과제로 (사실공통과제라고 하기에는 너무 소수가 하고 있는듯하지만 ㅎㅎ) 쓰기 실력
퐉퐉 느는것 같아요. 이거 홍박샘이 상장 만들어서 수여해야할것 같아요.
37일간의 방학 부럽습니다. 여름방학 너무 짧아서 놀기에도 짧고 공부좀 하기에도 짧은것 같아요.
당장 이학기 수학 좀 봐야하는데 이거 벌써 한주가 후다다닥 지나가고 있고 다음주면 휴가고 ㅠㅠ
이학기 시험이 벌써 걱정됩니다.
두명이 성적표를 대하는 엄마는 어떤 기분일까와 어떻게 두아이를 대할까 궁금합니다.
똑같은 기준치를 물론 가지고 있지는 않겠지만...
정말 남자아이들을 보면서 내년에 초등입학하는 꼬맹이 중학생 되는 걱정을 벌써 해봅니다.
프린트물 챙기는 것부터 시작해서 전교등수에서 상위그룹에서 남학생은 찾아볼수가 없고....
중학교 시험 정말 싫습니다. 시험보고 가채점하고 다음날 띠지성적표 나오고 또 며칠뒤에 등수까지
찍혀서 나오고 나중에 진짜 성적표 나오고....(저희학교 경우) 뭐 이리 성적이 계속 나오는지...
하도들 열심히들하고 중3아이들보면 어서어서 수학진도도 나가야할것 같은데 마음만 항상 바쁩니다.
학원가는 친구들은 벌써 이학기는 다 끝났고 2학년 1학기냐 2학기냐 하고 있던데...
수학 학원안가고 개기고 개기고 개기다가 언제쯤 가야하나 안갈수는 없나 이러고 있으니..
아..중학생 엄마 만나 또 수다시작됬네요. ㅎㅎ
여하간 한학기 수고한 우리 아이들도 기특하고 중학생 두명 입학시킨 레인보우님도 기특하십니다.ㅎㅎ
오션월드 말만 들어도 규빈양이 부러워하겠네요.
자원봉사는 무엇을 하시는지 물어도 되겟지요?
오리친구 2013-07-16 22:28 

초5 지니

월요일에 대문 활짝 열어주신 초록사과님 감사합니다^^

 

지난 2월과 3월 5학년이라는 단어가 낯설어 초4라고 썼다가 지우길 몇번,,

그랬었는데 이제 아~주 자연스럽게 5학년이라 자판을 찍고 있네요,

더불어 올해도 반이 훌쩍 지났고,

 

지난주는 두루두루의 핑계와 게으름으로 숙제를 올리지 못했네요,

금요일밤 시어머니 생신이라 밤기차를 타고 익산에 다녀왔어요,

시댁이 전북 익산이여요,

아들네 가족 온다고 흠뻑 땀에 젖으면서 상다리가 휘어지도록 육해공의 산해진미를 준비하신 시어머니,

무늬만 맏며리는 저는 그냥 맛있게 먹고만 왔네요,

지니가 문구점에서 사간 5천원짜리 휴대용 선풍기를 아주 좋아하시더라구요,

우리 어머님은 서울의 신상을 좋아하셔요^^

1년에 다섯번 정도 뵙는 시어머니,,뵐때마다 세월이 더 깊어지는 것 같아 무거운 발걸음으로 돌아왔어요,

근데,,집에 오면 또 그 감정은 잊고 이렇게 일상으로 복귀하네요ㅠ

그래서 자식은 영원히 자식일뿐인가 봅니다.

 

방학공통과제 cd본을 못찾아 책만 주문했는데

그동안 지니가 집중듣기만 해왔기 때문에 공통과제를 어찌할지 고민과 기대가 됩니다.

공통과제가 묵독으로 입문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라고 있어요,,

 

그리고 공통과제 문제 출제 번쩍 손든 프린스와 규빈 정말 고마워요~~~

pirates prisoner와 first crusade 듣고 써머리, 단어정리했네요,

워크식은 내가 게으름 피웠더니 통째로 숨었어요.

별샘 2013-07-17 09:40:40
저도 무늬만 맏며느리인데....
그래도 어머님이 모처럼 자식,손주들 보셔서 기쁘셨겠어요.
살아계실때 잘 해야 하는데...알면서도 실천은 못하고 있네요.

묵독은 생각보다는 잘 하는것 같아요.알아서 읽지 않아서 문제지만요^^;;
벨라도 집듣만 했었는데...두꺼운책 하면서 그냥 묵독 하더라구요.
집듣이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린다고 하면서요.
지니도 잘 할거라 믿어요.

그리고 벨라도 리딩튜터 쭉 했어요~재밌어해서 레벨별로 다 하고 익스퍼트 시작했어요.
문제보다도 그내용들이 다양하고 재밌나봐요~
초록사과 2013-07-18 09:54:55
많이 바쁘셧꾼요.
그래도 왠지 넉넉하신 시어머니 얘기는 부러워요.
저희는 빨리 안온다고 타박만 주셔서 흑흑,,
지니가 꾸준히 잘 하고 있어서 케일리에게 많은 힘이 되어요. 아니 저한테요 ^^^;;
방학동안도 잘 부탁해.지니~~~
몽땅연필 2013-07-23 23:18:52
2기 발도 못담그게 신입안받던데요. ㅎㅎ
방학동안 네권 다 읽을것 같던데. 저희는 절대 그리 못할것 같고 길게 보면서 한챕터씩 정리하며 나갈랍니다.
시어머니 정말 부럽네요. 시어머니가 차려주신 육해공 산해진미 글로만 봐도 침넘어갑니다.
단어정리도 써머리도 아주 잘했네요. 볼때마다 탐나는 덴젼존 입니다. 저렇게 해서 공책한권
채우면 여하가 마음은 뿌듯합니다. 그쵸? ㅎㅎ
별샘 2013-07-16 09:53 

초6 Bella

 

저는 책을 주문했는데 다음주에 오네요.헐~

우리는 그럼 한 책을 2주동안 읽는건가요? 갑자기 기억이..ㅋㅋ

아무튼 방학을 빌어 영어책 좀 많이 읽었으면 좋겠어요^^

 

몽땅연필님 궁금하시다길래 리딩 익스퍼트도 사진올릴게요~

 

별샘 2013-07-16 09:56:27
주니어 리딩익스퍼트1권 이구요.단계별로 있어요.
한 유닛에 두장씩이네요.7,8 유닛이에요.
투빈사랑 2013-07-16 16:26:39
한주에 한권이요 별샘님~
두권하고 방학 공통교재 끝!!! 그 담은 다시 의견을 모아봐야될것 같고..
반응도 좋고 호응도가 좋으면 쭉 이어가는것도 좋을것 같지만
일단 뚜껑을 열어봐야 알것 같죠^ ^
리딩익스퍼트가..이렇게 짜여져있군요. 프린스좀 보여줘봐야겠어요^ ^
오리친구 2013-07-16 21:30:03
벨라가 전화영어뿐만 아니라 독해서도 꾸준히 하고 있군요,
별샘님 덕분에 리딩익스퍼트 구경 잘 했습니다.
지니는 가~~금 리딩튜더 보고 있어요.
방학은 짧고, 마음은 급하고, 계획은 많은데
단축수업한다고 맨날 놀자의 연속이네요,,
초록사과 2013-07-16 22:19:56
벨라도 리딩엑스퍼트 하군요.
저희도 하다가 문법 때문에 접었는데 방학동안 진도 팍팍 나가 볼까요^^
계속 꾸준히 하고 있는 벨라 대견합니다.
2기에 가끔 들어가보면 아는 이름이 많아서 반갑더라구요.~~~
몽땅연필 2013-07-23 23:22:25
리딩익스퍼트 이리 상세한 사진 정말 감사해요.
저희는 독해서를 안해봐서 궁금했거든요.
이거이거 허구헌날 스토리어브더월드 한챕터씩해서 어찌 영어실력이 늘겠습니까?
여름방학은 이미 날샜고 겨울방학에 한번 해보면 어떨까 싶네요.
벨라 방학동안 책도 많이 읽고 수학공부도 열심 하길 바래요. 수학심화문제등 궁디붙이고 앉아서
머리에 김좀 나도록...ㅎㅎ
몽땅연필 2013-07-16 00:14 

중1 규빈

 

초록사과님 대문지기 감사해요.

케일리 4교시마치고 집에오면 학교보내고나서 정말 돌아서자마자 오겠네요.

설마 급식도 안하고 오는건 아니겠지요? ㅎㅎ

 

드뎌 기말고사가 끝나고 일주일이 지나고 또 며칠이 지난 오늘이 왔네요.

규빈이가 좋아하는 두분의 작가분 책이 떡~하니 올라와있고요.

17일 금요일 여름방학합니다.

방학해도 저희는 그닥 특별한 휴가계획도 없습니다. ㅠㅠ

걍 친정이나 한번 가고 가까이 있는 바다나 방학중 몇번가고 그러겠지요.

 

장장 몇 주를 띵가먹고 오늘 왔네요.

이러다가 한달에 한챕터 하겠어요. ㅎㅎ

너무 흐릿한것 같아 그냥 크게 한장올립니다.

14챕터 모세이야기입니다.

올리면서 보니 '철썩'이라는 한글도 있군요. 본인은 알고 있나 모르겠네요. ㅎㅎ

그림그리고 나서 어떠냐고 물어보길래 모세가 신라사람같다 라고 했습니다. ㅋ

2기북클럽을 보니 스토리어브더월드를 이제 진행할것인가 보던데

그리로 짐싸들고 가야하는 건지 그냥 여기서 홀홀단신 세월아 네월아 하면서 마치는 그날까지

이렇게 해야하는건지 잘 모르겠습니다.

아마 2기북클럽이 진도면에서는 곧 추월할것 같죠? ㅎㅎ

너무 오랜만에 하니 "오랜만에 한챕터 해라" 즐거이 "네" 하며 하네요.

두꺼운 연습장 한권이 이런식으로 서머리한것으로 한권을 다 채웠네요.

수학문제 풀었으면 금방 버려졌을것 같은 연습장이 한권가득 영어쓰기로 가득차니

마음은 뿌듯합니다.

 

별샘 2013-07-16 09:37:41
볼때마다 느끼는거지만 규빈이는 천천히 가더라도 할때는 정말 즐기며 하는 것 같아요~
포인트만 딱 짚어서 그림까지 더하니 본래 책보다 더 흥미로운것 같은데요~
2기에서 이책으로 정해져서 저는 고민을 많이 했었어요.
한글책으로 읽었었는데 자기 스타일이 아니라고...흐름이 자꾸만 깨져서 재미가 없다나요~
그런데 본인이 하겠다고 해서 오히려 안심했어요. 과제하려면 어찌되었든 읽어 나가겠죠..ㅎㅎ
규빈이가 2기에서 하면 잘 할텐데...회원모집을 할지 안할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리딩 익스퍼트 내용은 사진찍어서 올려볼게요~
벨라는 이걸 너무도 좋아해요. 내용이 재미있다고요.
좀 쉬게 해주려고 오늘은 익스퍼트 안해도 된다고 하면 이건 꼭 할거라고 해요 ㅋㅋ
투빈사랑 2013-07-16 16:31:00
멋지다는 말뿐 더 할말이 없는걸요^ ^
늘 돋보이는 아이디어에요~
2기 에휴...프린스는 중도하차네요. 요즘 거의 손놓고 있어서
그러고 보면 sqr이후 부지런히 달려오긴 한것 같아요.
잠시 쉬고 다시 힘내주길 바래야겟죠.
규빈 로알드 달 공통교재 문제 출제 어찌 안될까????? please~~~~(부담되려나 ...)
오리친구 2013-07-16 21:46:32
번쩍! 철썩! 한글 영어 구분없이 혼용하는 규빈이가 더 귀여운데요,
혹시 꿈도 영어로 꾸는건 아닌지,,
지니에게 규빈언니 그림좀 보라고 했더니 귀여운데,,약간 납량특집 같다고^^(규빈 미안)
항상 즐기는 규빈,,멋져요^^
그리고
투빈사랑님! 저아래 규빈이가 문제출제한다고 올렸네요,
역쉬!!! 규빈과 프린스..
기특하고 고맙다고 꼬~옥 전해주세요,
초록사과 2013-07-16 22:16:49
우와 멋져요.
저도 2기 보면서 낑겨 볼까하다가 그나마 하고 있는 것마저 안 한다고 나자빠질까봐 조용히 있답니다.ㅎㅎ
짐 싸가지 마시고 두 쪽다 발 담궈보심이^^
초등시험도 셤이라고 기말 끝나니 정말 평온해서 좋습니다.
밥만 먹고 땡 옵니다.
그나마 비가 와 일찍 왔는데 날 개면 논다고 안오지 싶어요 ^^
초록사과 2013-07-15 10:25 

 

투빈사랑 2013-07-15 10:34:37
알아서 문 열어주시는 센스~~감사해요. 초록사과님~~~~~~~~
케일리는 좋겠는데요 4교시라~~
그냥 방학하는 날까지 길게 수업하고 방학을 좀더 길게주면 좋겟다...싶지만 ㅎㅎ
프린스는 시험이후 하루 반짝 열심히 하더니 다시 노는쪽으로다 방향을 잡아버렸네요 ㅠㅠ
일단 미션출제할 책 줬으니 매진해주길 바라구요.
날이 너무 더워서 뭘 시킬 엄두가 안나요 ㅠㅠㅠ
아무래도 프린스의 방학은 공통교재와 남은 교재 마무리하는데만 초점을 맞춰야할듯...

케일리 방학 계획 알뜰히 짜길 바라구요
꾸준히 잘 해가고 있는 케일리에게 칭찬수억보냅니다~~~~~~~~~~
몽땅연필 2013-07-16 00:17:40
저희도 오늘 마지막 7교시는 안하고 6교시만 하고 왔는데...
케일리 정말 좋겠네요. 일찍오니...
그냥 수업시수 짧게 하고 방학을 하면 안되는건지 저희 초등때 마지막주에는 단축수업에다가 정작 수업시간도 거의 놀고....이해가 안되는 학교행정입니다.
중학교도 기말끝나고 거의 노는 분위기는 매한가지입니다.
여름방학은 짧아서 금방 훅~ 갈것 만 같습니다.
별샘 2013-07-16 09:43:36
벨라도 오늘부터 4교시만 땡! 하고 집에와요~~케일리도 물론 점심은 먹고오겠죠?
저도 이번주는 계획표 좀 짜야하는데...
너무도 짧게 느껴지는 방학이에요~
애들은 놀날이 적다고 느껴서겠지만...엄마들은 많은걸 공부시킬 계획에 짧게 느끼는거겠죠~ㅋㅋㅋ
오리친구 2013-07-16 21:57:48
케일리가 워크식을 마지막장까지 성실하게 하고 있네요,
한장은 어디로 숨었을까요?
우리집은 통째로 이사갔나봐요ㅠ.
지니도 단축수업하고 점심먹고,,놀다,,놀다,,집에 와요,
기말의 해방감과 곧 방학이라는 안도감에 마음이 가벼운가 봐요,
케일리 알찬 계획으로 보람찬 방학 보내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3882

 ss반 10월 둘째주

[16]
브이엠 2013/10/14 1,059
3856

 ss반 10월 첫째주

[13]
레인보우.. 2013/10/07 1,149
3841

 SS반 9월 마지막날 (SQR1~5기)

[17]
별샘 2013/09/30 1,037
3822

 SS반 9월 넷째주 - 5기 합반

[26]
오리친구.. 2013/09/23 1,165
3805

 ss반 9월 셋째주 -- 5기 합반

[7]
투빈사랑.. 2013/09/16 978
3777

 ss반 9월 둘째주

[12]
투빈사랑.. 2013/09/09 1,112
3766

 5기 모여라

[9]
홍박샘 2013/09/04 1,092

   5기여러부운~

[2]
벨벳 2013/09/13 723
3759

 ss반 9월 첫째주

[11]
투빈사랑.. 2013/09/02 783
3713

 ss반 2학기 시작할까요~

[13]
투빈사랑.. 2013/08/19 1,191
3672

 SS반 50번째 - Who was Roald Dal?

[41]
몽땅연필.. 2013/08/05 1,773
3629

 ss반 49일--J.K.Rowling

[64]
투빈사랑.. 2013/07/22 1,618
3615

 SS반 48번째

[26]
초록사과.. 2013/07/15 1,133
3610

 여름방학 공통교재 같이 진행하실분~~

[6]
투빈사랑.. 2013/07/12 965
3605

 SS반 마흔일곱번째

[6]
구구스 2013/07/11 917

   방학공통교재

[6]
투빈사랑.. 2013/07/11 772
3586

 SS반 마흔여섯번째

[20]
오리친구.. 2013/07/04 1,134

   방학 공통과제

[2]
투빈사랑.. 2013/07/08 800
3565

 ss반 마흔다섯번째 이야기

[13]
레인보우.. 2013/06/26 833

   방학동안 할 책 신청받아요~

[6]
투빈사랑.. 2013/06/27 872
3549

 ss반 마흔 네번째 이야기

[32]
큰맘 2013/06/20 1,106
3530

 ss반 마흔 세번째 이야기

[31]
투빈사랑.. 2013/06/13 1,248
3524

 SQR 4기 #45

[7]
수현민준.. 2013/06/11 843

   SQR 4기 #50 ~~ 짜자자~~잔~~~^^

[12]
꽃밭가득.. 2013/06/27 709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