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수학비타민 플러스 3-4부 미션~

글쓴이 투빈사랑

등록일 2014-03-26 09:27

조회수 5,563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5857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틀째 비가 내리네요.

이 비로 미세먼지도 같이 씻겨내려가면 좋겟단 생각입니다^ ^


저한텐 요책이 쉽지만은 않네요.

수학이라고 하면 계산!  이라는 생각이 머리속에 자리잡고 앉아서 그런지

현실적인 부분이랑 연관시키는게 쉽지많은 않아요 ㅡ.ㅡ

글이 생각보다 쉬운 용어로 와 닿지 않는건 저만 그런건지

표지에  한국 초.중.고생들의 수학 고민을 한방에 날려준다는데

초등은 좀 뺏으면  좋겟단 생각이 ㅎㅎㅎ


그래서 제가 선택한 미션은요


3-4장 읽으시구요  가장 인상깊었던  부분이나, 새롭게 알게 된 내용을

각장마다 하나씩(결국 2개) 적어주시기 입니당~~


미션이 미흡한 관계로다

책 두어권 추천하고 갑니당~~~


 

요건 MF(수학공상소설) 입니다. 일본 수학자가 쓴 작품인데도

소설형식을 빌어서 하노이탑을 옮기는 과정을 적어놓고 있어요.

뒷부분으로 갈수록 판타지 성향이 어색하게 나타나는것 말곤  편히 읽을 만한것 같습니다.



임영익씨가 쓴 책입니다. 메타생각을  수학이라는 부분을 도입해서 쓴 글인데요

등장인물이 수학교수? 랑 학생의 대화형식을 빌어서 전개되기 때문에 역시 읽기에

편하구요. 수학을 공부하는  기존의 우리 학교 방식과 달라(계산,시험위주) 참신하다는

느낌입니다. 중간중간 용어설명이 있어 좋은것 같아요.



이상 요렇게 미션내고 갑니다.  전 다시 앞부분 읽고 미션낼꺼리 찾으러 갈께요^ ^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elove 2014-04-11 11:57 

3장

현수교가 막연히 줄을 늘어뜨려 놓은 거라고 생각했는데 일정한 간격으로 설치된 줄에 하중을 받기 때문에 포물선과도 다르다는 사실을 처음 알았네요.

 

4장

오랜만에 확률과 통계에 관한 용어들을 보니 수학 공부하는 느낌(?)이 들더군요.

패밀리레스토랑의 할인순서를 따져보면 결국 교환법칙과 결합법칙이라는 간단한 원리인데 저도 예전에궁금해서 계산은 해보긴 했어요.^^ 목제주령구를 보며 우리 조상들 참으로 창의적임을 다시한번 깨달았네요. 

투빈사랑 2014-04-11 00:07 

3장에선  등시곡선이  신기하게  다가왔어요.

    사이클로이드에서는  어떤 높이에서 공을 굴려도  동시에 바닥에 떨어진다.

     사이클로이드처럼 생긴 곳에서  보드나  인라인? 타는 운동이 생각이 났어요

      결국 같은 시간에 떨어진다면  고 시간안에 많은 묘기를 보이려면 굉장히 빨리 움직여야겟구나..싶던데

      제가 연관지은게  맞는진 잘모르겟네요 ㅎㅎ


4장은  죄다 어려워서리 ㅎㅎ

      누군가가 함수와 확률만 잘하면  수학은 걱정할게 없다라는데...

      전 확률이 참 어렵네요. ( 야구를 몰라서 그런가..싶기도하고ㅠㅠ)

      수학자가 모두 도박을 잘 할까란 부분에 나오는  확률에 대한 지식과 돈을 따는것이 크게 연관성이

       없다는 글이 조금 위안이 되네요^ ^;;

     

     

책사랑 2014-04-05 12:56 

3,4부는 기하학이어서 그런가 앞부분과는 다르게 제겐 좀 어렵네요~

기하학을 일단 검색해보니 요렇게 나오네요~~

 

두산백과

기하학

[ geometry , 幾何學 ]
요약
토지 측량을 위해 도형을 연구하는데서 기원했으며, 공간의 수리적(數理的) 성질을 연구하는 수학의 한 분야이다.

고대 이집트에서 시작된 이래 현재에 이르기까지 그 연구의 대상 및 방법은 다양하다. 고대 이집트인(人)은 홍수로 나일강(江)이 범람한 후에는 토지를 적절하게 재분배하기 위하여 측량이 필요하였다. 이와 같은 토지 측량에 의한 도형의 연구를 기하학의 기원(起源)이라고 보고 있다.

현재 기하학은 영어로 geometry라 하는데, geo-는 토지를, metry는 측량을 뜻한다. 이집트인이 개발한 이와 같은 도형에 관한 지식은 지중해를 건너 그리스로 전파되었는데, 경험적이었던 이집트인과는 대조적으로 추상적인 사고방식에 능했던 그리스인은 도형에 대한 개념을 새로이 형성하고, 연역적(演繹的)으로 이를 논하였으며, 특히 탈레스와 피타고라스의 노력에 의해 비약적으로 발전하였다.

두 삼각형의 합동, 비례정리 등은 탈레스의 발견이었고, 또 피타고라스학파에 의해 피타고라스의 정리가 발견되고 증명되었다. 그 당시의 기하학에 관한 지식은 유클리드의 《기하학원본:Stoicheia》에 집대성됨으로써 유클리드기하학(초등기하학)의 체계가 비로소 완성되었다.

17세기에 접어들어 R.데카르트는 좌표라는 개념을 기하학에 도입하여 해석기하학(解析幾何學)을 확립하였다. 이것은 L.오일러의 노력으로 더욱 진전되었고, 그 후 I.뉴턴과 G.W.라이프니츠에 의해서 미적분학이 발견됨에 따라 기하학은 다시 미분기하학(微分幾何學)으로 발전하였다.

한편, 르네상스의 성당 건축의 필요에서 탄생된 석공술(石工術)과 축성술(築城術)에 자극을 받아 몽즈의 화법기하학(畵法幾何學)이 탄생되었고, 이것은 사영기하학(射影幾何學)으로 발전하였다. 또 유클리드의 평행선공리는 그 이전부터 비판의 대상이 되었는데, 19세기에 접어들어 그것을 부정한 비(非)유클리드기하학이 N.I.로바체프스키, 보야이, G.F.B.리만에 의해 확립되었다.

또한 19세기 말 이래 위상수학(位相數學)의 탄생과 더불어 도형에의 위상도입, 두 도형의 동상(同相)과 위상사상(位相寫像) 등의 개념을 도입한 위상기하를 비롯해 군(群)과 다양체이론(多樣體理論)의 발전과 함께 탄생한 미분위상기하학 등은 수학뿐 아니라 자연과학 전반에 걸쳐 크게 기여하였다.

[네이버 지식백과] 기하학 [geometry, 幾何學] (두산백과, 두산백과)

 

인상깊어었거나 새로이 알게된것

 

3부-저는 맨홀뚜껑이 원형인 이유가 빠지지말라는거라는 걸 예전에도 알앗었지만 다시보니 인상깊엇어요~~

 

새로이 알게된것은 자동차 전조등의 상향등,하향등은 전구의 밝ㄱ기가 다른것이 아니라 포물선을 원리를 이용한 것이라고하네요.전구뒤으 반사거울은 포물면으로 되어잇는데 초점에 잇는 상향등 전구를 켜면 빛이 포물면에 부딪혀 축과 평행하게 나가므로 훨씬 더 멀리까지보인다.반면 하향등은 전구가 초점에서 약간 비껴 나 잇어 빛이 반사된뒤 사방으로 퍼지므로 멀지나가지않다고해요.

저는 전구의 밝기가 다른줄 알앗어요.

 

 

4부에서 인상깊엇던 것은 저도 기준량에 따라 달라지는 퍼센트엿어요.

퍼센트 놀음이라는 것이 참 그렇구나 햇네요.

통계로 나오면 왠지 객관적이고 정확하고 전문적이다라고 생각햇던 제 생각의 허를 찌르네요.

 

새로이 알게된것은 윷가락의 단면이 반원일때는 개,도,걸,윷,모 순으로 확률이 나오지만

실제 윷가락의 단면은 정확한 반원이 아니라 반원보다 약간 더 원에 가까운 형태이므로 이때의 확률은 걸,개,윷,도,모의 순으로 바뀐다는걸 알앗어요~~

평면이 위로 나올 확률이 60%정도로 약간 높다고하네요.

명절때 확률필요없이 무조건 던지고 보는 윷속에도 이런 수학적 요소들이 있네요~

 

이렇게 사는게 수학인데 어찌수학을 피해갈수 잇을까요?

수힉을 잼나게 가르치는게 우리나라 수학교육의 관건이 아닐까 생각해보앗답니당~

 

 

투빈사랑 2014-04-10 23:56:42
전 전반적으로 이책이 어려워요^ ^;;;
그래서 오래전에 사놓고선 들었다놨다했나봐요.
학교수학을 못하지도 않았고 수학을 싫어하지도 않았는데 이렇게 현실과 접목시키려면
머리가 지끈한것이 습관이란게 참 무섭다는 생각이 들구요
우리 아이들이 우리때와 비슷한 과정으로 수업을 받고 문제를 푼다는게 참 답답한 생각이 들었어요
스토리텔링이다 사고력이다 창의력이다 하는 문제집들이 많지만
왜 수학을 공부해야하는지에 대해서 학교에서 가르치는 부분은 여전히 미약한게 아닌가...하는 생각을 해봤어요. 지방만 그럴까요???
선율새나맘 2014-04-03 10:19 

미션지각제출인데...ㅋㅋ...핸폰으로 쓰다 다~~날아가 버렸어요 ㅠㅠ

오랜만에 컴으로 들어왔네요^^

 

3부에서는 명화속의 펜타그램과 황금비가 새롭더라구요. 명화를 볼 때 한번도 생각해본 적이 없었거든요...ㅋㅋ...그래서 옛날에는 화가이면서 수학자이면서 철학자였다는 사실이 생각나더라구요.

 

4부 생활속의 통계와 확률에서는 '퍼센트와 마술'을 읽으면서 분개했답니다....허걱....기준에 따라 달라지는 퍼센트의 진실을 대하고 나니 자주접하는 통계에 대한 신뢰가 사라지더라구요. 좀더 비판적인 시각을 가질 필요가 있겠더라구요.

 

암튼 생활속의 수학은 참 신선한 것 같아요. 미처 알지 못했던 것에 대한 깨달음이랄까???

투빈사랑 2014-04-03 18:00:19
지각이라고 생각하셨는데 올라온 미션이 없으셔서 당황하셨죠~~~~^ ^
요즘 정신없는 하루하루를 보내느라 북클럽에 소홀했네요.
그죠 통계...요걸 이용하는 사람들 머리가 좋구나 싶으면서도 세상엔 정말 믿을게 없나 싶기도 하고^ ^
전 책 읽으면서도 현실적인 부분이랑 접목이 안되네요. 아무래도 수학적인 머리가 못되나봐요 ㅠㅠㅠ. 미션 수고하셨어요~~~~~~~~~
책사랑 2014-04-05 13:27:13
저도요~~퍼센트 놀음에 허걱햇어요~~
수학이 참 신선하다는 것에 동감요~~~~
책사랑 2014-03-27 13:00 

미션 좋아요~~~뭐가 미흡하다고 그러시남용~

독서는 인상깊은부분,새로이 알게되는것이 뽀인트잖아요~~

주신 미션 감사히 받고 책읽고 또올께요~~

투빈사랑 2014-03-27 17:34:15
^ ^ 책사랑님의 말씀에 위안을 받습니당 감사해요~
elove 2014-03-26 22:59 

중게에서 이 책 소개되었을 때 투빈님께서 링크해주신 "공부의 왕도" 여러편 봤어요.

내용은 모두 다르지만 한 가지 공통점을 알겠더군요. 좋은 경험이었어요. 감사드려요.^^

다음엔 메타생각을 꼭 읽어보고 싶네요.~~

 

이틀째 몸살로 비실거리고 있어서 아직 책을 못봤네요.

내일부턴 읽을 수 있을 것 같아요.

투빈사랑 2014-03-27 17:32:01
저도 라이노님이 다시 추천하시길래 대출했는데 메타생각이란 책이 의외로 좋네요.(저한텐)
아마 대화형식에 줄거리를 가지고 책이 편집이 되어서 그런가봐요.
저도 아직 읽는중이에요. 다음에 기회되면 꼭 읽어보시길 추천해요~
선율새나맘 2014-03-26 10:41 
우와~~이런 책들은 어디서 찾으셨는지?
수학관련 소설을 읽어볼 생각을 사실 해본적이 없어서요ㅋㅋ
우선 이번주 미션하구 시간되면 찾아봐야겠어요
투빈사랑 2014-03-27 17:28:31
제가 찾은건 아니구요 ㅎㅎㅎ 남들이 올린거 얼른 주워서 ^ ^;;;
그래도 제가 읽은것만 올린겁니당~
아이들이 수학도서란 말만들어도 사실 조금 질겁을 하더라구요.
어릴때부터 조금씩 접해주면 커서도 편히읽을것 같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4874

 이기적 유전자 2차 미션(4~5장)

[6]
elove 2014/10/29 1,368
4855

 2차 미션 쫌만 기다려주세용^^

[3]
elove 2014/10/23 1,089
4831

 이기적 유전자 - 첫번째 미션

[18]
투빈사랑.. 2014/10/15 1,290
4822

 다음 책 선정 -- 이기적 유전자

[7]
투빈사랑.. 2014/10/07 1,374
4809

 다음 책 투표들어갑니다~

[8]
투빈사랑.. 2014/10/01 1,092
4808

  연금술사 3차 (~끝까지)미션

[10]
선율새나.. 2014/10/01 1,224
4795

 연금술사 2차 미션(p89~178)

[15]
elove 2014/09/24 1,336
4779

 연금술사 -첫번째 미션 (1부)

[11]
투빈사랑.. 2014/09/17 1,537
4761

 미션 책 공지입니다.

[6]
투빈사랑.. 2014/09/11 1,272
4751

 급,,,누군가 당분간 11기 좀 진행해주세요~~~~

[6]
책사랑 2014/09/05 1,261
4718

 기기개 펴실 준비하시와요~~~~

[6]
책사랑 2014/08/26 1,361
4608

 모독당 방학공지요~~~

[8]
책사랑 2014/07/18 1,387
4588

 7월2주 : 사람의 목소리는 빛보다 멀리간다.--위화

[4]
투빈사랑.. 2014/07/10 1,596
4569

 7월 1주 책 ~~"아Q정전"

[2]
책사랑 2014/07/02 1,448
4548

 다음책 공지요

[10]
책사랑 2014/06/26 1,195
4517

 정글만리3권 미션

[14]
elove 2014/06/11 1,684
4504

 정글만리2권 215~끝

[13]
투빈사랑.. 2014/06/04 1,588
4488

 "정글만리"2권 첫번째미션(~p214)

[13]
책사랑 2014/05/27 1,430
4487

 '정글만리' 2,3권 미션일정

[5]
책사랑 2014/05/27 2,095
4468

 정글만리 1 - 세번째 미션

[9]
레오르 2014/05/20 1,454
4438

 정글만리 1 - 두번째 미션

[13]
elove 2014/05/09 1,651
4422

  정글만리 ~137쪽 까지 미션

[15]
선율새나.. 2014/05/01 1,633
4405

 다음책 공지요*

[11]
책사랑 2014/04/22 1,380
4388

 수학비타민 플러스 7~9장

[3]
축복또복.. 2014/04/17 1,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