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세번째] 미션 댓글 여기에다...

글쓴이 일마레

등록일 2010-04-29 22:45

조회수 1,852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719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미션 댓글 올리러 오셨다가...'여기' 에 올리라는 게시글이 없어서 당황하셨을듯 하옵니다..이런이런..

한가지 제안드릴 것은...미션 마감일인데 여기다 올리셔요..라는 게시글이 없을시에는 누구라도 게시글을 올려주심 됩니당^^ 아무래도 일등으로 댓글 달러 오신 분이 가능성이 가장 높겠지요? ^^ 네번째 미션 부터 꼭 좀 부탁드리겄습니당...ㅎㅎ

 

세번째 미션 다시 한 번 상기시켜드리자면...이렇습니다...자..그럼...

 

 

댓글 스타트!!!! 

 

아..글고 4번째 미션은 ''일요일''에 올라갑니당!!!

 

 

 

미션 1. 시간 재면서 3번 묵독하기

 

미션 2. 5장에는 Guido 가 원형극장을 둘러보러 온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지어낸 이야기, 미국에서 여행온 두명의 귀부인한테 한 이야기, 그리고 모모에게 들려준 이야기가 나옵니다. 이 세가지 이야기 중 하나를 선택하셔서 200자 내외로 요약해보시는 겁니당~

 

미션 3. 2어 동사 아시지요? 타동사+부사로 이루어진 숙어(?)인데요...종류가 많지만..몇가지 예를 들어보자면..give up, put on, turn off 등이 있습니다...몇개나 나올지 모르겠지만..5장에서 2어 동사를 찾아보시고 해당 문장(예문)과 의미를 써주셔용...

 

미션 4. 질문하는 것이 미션입니다^^ 모르는 어휘도 없는데...어떻게 해석해야 할 지 도저히 모르겠다..하는 문장 하나를 콕 찝어 본인이 생각하는 의미와 함께 적어주세요...가능하면 먼저 올라간 미션 댓글을 확인하셔서 중복되지 않은 걸루다 질문해주심 더 좋겠지요? 답변해주실 수 있는 분은 적극적으로 댓글 달아주셔야 합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시은맘 2010-05-03 09:24 

지난 주에 열감기 된통 앓았습니다

마치 방망이로 두드려 맞은 듯

 

어떻게든 미션수행할려 했는데,,,

주말이 바쁘게 그냥 지나가 버렸네요 ㅜㅜ

 

미션 패스  ㅠ.ㅠ

 

모두들 감기 조심하세요...

 

예비둘째맘 2010-05-01 15:16 

제일 짧은 분량의 미션인데 이런저런일이 있다보니 손도 못대고 있어요... 저 이번 3세번째 미션은 패스해도 될까요?? 아무래도 일요일까지 일때문에 계속 바뻐 질것같아서.. 죄송합니다 ^^

날 너무 좋은데 일하고 있기 참 그렇네요 ㅡㅜ

모두들 좋은 주말 보내세요~

일마레 2010-05-03 09:06:12
예비둘째맘님...패스패스~~~
네네 그러세요..자발적인 북클럽인데..강요가 있음 안되지용...ㅎㅎ
근데 일이 많으셔서 우째요...
예비둘째맘님~ 힘내세요!!! 홧팅!
마몽드 2010-04-30 20:38 

ㅎㅎ

저도 대략 미션에 대한 답을 구상(?)해 놓았는데 정리해서 올리려니 자꾸만 미뤄지네요~

일단 빨리 올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일마레 2010-05-03 09:04:35
ㅋㅋ 구상을 하셨다면 다 하신거에요^^ 미션 수행 인정해드릴꼐용~~~
꾸준히 2010-04-30 08:56 

미션은 했는데 아직 올리질 못했어요..어제도 늦게 퇴근해서 가니 울 둘째 아가가 좀 아프더라구요..

지송하지만 아무래도 오늘도 못올릴것 같고, 주말에 올릴께요~

참, 댓글도 열심히 달고픈데, 암튼 담달 초쯤 되면 바쁜거 끝나니깐 담부터 더 열심히 활동하겠슴다~~꾸벅 (^^)

일마레 2010-05-03 09:03:55
네네..너무 무리하지 마셔요^^
미션을 하셨다는게 중요하지요..
꽃지맘이 2010-04-30 04:25 

아, 이런... 밤 꼴딱 새게 생겼네요. 미션을 못해서 잠깐 들어왔다가 그냥 내친 김에 미션을 하고 나니...벌써 시간이   허걱~이네요. 오늘 아침에 아이 학교 행사 있어서 일찍 김밥 싸서 따라가야하는뎅... 어쩜 좋아.. 흑흑.

게다가 주말엔 가족 모임도 준비해야하는데 잠은 언제 자나..

내가 미쳤나 봐요...^^.  몸은 불혹이 넘었는데 맘은 20대인줄 아나봐요... 다행히 다음 미션이 일요일이라니 조금 휴식을 취한 뒤에 뵈어요...

 

 

> 미션 1.>  2nd(42'44"), 3rd(32'59")

            왜 나는 느리지요? 무슨 소리인지 쏙 들어오지 않으면 습관적으로 그 대목을 되풀이해서 보게 됩니다. 안 들어오더라도 그냥 죽죽 읽는 게 맞는 건지요?


> 미션 2. 기도가 미국인 노부인들에게 해준 이야기 요약.

  빨갱이라는 별명의 잔인한 독재자 막센티우스 코뮤니스가 자신의 이상대로 세계를 만들기로 결심하였다. 그러나 사람들이 안 따라주자 점차 미쳐가던 독재자는 새로운 자신만의 세계를 창조해내기로 한다. 그는 원래의 지구와 크기도 똑같고 모든 건물과 나무, 산과 강과 바다 들도 똑같은 새로운 지구를 건설하라고 명령하였고 모든 사람들이 강제로 동원되었다. 지금의 원형극장 유적이 새로운 지구를 떠받쳤던 받침대이다. 새로운 지구를 만드는데 원래의 지구가 다 소모되었고 결국 사람들도 새로운 지구로 옮아갈 수밖에 없었다. 새로운 지구를 만들어냈지만 결국 하나도 변한 것이 없다는 사실을 깨달은 막센티우스 코뮤니스는 토가에 머리를 묻고는 어디론가 사라져버렸다. 지금의 원형극장 터는 옛날 지구와 새 지구를 가르던 경계선이고 지금 우리는 새 지구에서 살고 있는 것이다.

  * 미카엘 엔데의 풍자가 돋보이네요. 이 이야기가 시간에 쫓겨 사는 현대인들의 이면에서 시간도둑들의 음모를 파헤치고 원래대로 되돌리려는 모모의 노력과 모험을 담은 것이잖아요. 그래서 시간을 독촉하는 자본주의에 대한 근원적인 경계심이 들어 있을 것 같은데, 마르크스나 코뮤니즘을 이렇게 풍자하였네요. 허풍쟁이 기도의 입을 빌린 건데, 작가가 뭐 무슨 의미를 두었긴 했을까 하기도 하구요.^^

>  

> 미션 3. look into(들여다 보다), take out(꺼내다),  turn out(~로 되다), set about(착수하다)

> 미션 4. Which only goes to show, ladies and gentlemen, how unwise it is to believe all you're told.(44쪽 1번째 줄)

   처음엔 읽고 무심히 지나쳤는데, 다시 보니까 의미가 정확히 안 들어오네요. ‘신사 숙녀 여러분, 이 이야기는 들은 대로 믿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가를 보여주는 것입니다.’ 로 읽었습니다.

  근데, 이 말은 하모니카 여왕이 들은 대로 믿었던 것(골드피시)을 이야기하는 것이기도 하지만 기도의 이야기를 듣는 관광객들에게도 해당되는 이야기 같기도 하네요.


일마레 2010-05-03 09:01:43
와..미션 4에 대한 꽃지맘이님 해석을 보니..정말 그러네요..골드피시에 대한 것도 해당되지만..Guido 의 이야기도..그럴 듯...싶어요.

김밥은 무사히 싸셨어요? ^^

전..읽을 때 잘 몰라도 그냥 읽습니다..속도를 내면서 읽는 동안 의미를 모르는 것은 그냥 넘깁니다..하지만 반복해서 읽다보면 들어오지 않던게 조금씩 보이고 들립니다...조금씩요. ^^;; 꼼꼼하게 읽으시다 보면 시간이 오래걸릴 수 밖에 없지요...전 알아서 다 읽는게 절대 아니구요...그 속도로 읽으면서 그나마 좀 더 많은 내용을 알려고 노력해요..^^;;
샬럿 2010-05-03 12:41:09
와..꽃지맘이님의 해석 멋지시네여...전 이해하느라 바빠 그런 생각도 못해봤는데요...
진정한 책읽기를 하고계십니다^^
샬럿 2010-04-30 02:00 

요번엔 좀 일찍 숙제(?)좀 하려고 애들 재우고 졸린눈 비비며 들어왔슴당...

헐..벌써 한시네용.......애들이 왜케 늦게 자는겨.......

 

1st : 28‘49“(모르는단어 체크도하느라고요..ㅎㅎ)

2nd : 20‘22“

3rd : 19‘12“

 

 

미션 2.

전 마지막세번째 Guido가 Momo에게 해준 이야기예요(요게 잘 들어와서요^^)

옛날에 모모라는 아름다운 공주가 살았는데 공주는 눈덮인 산꼭대기에서 살고있었죠..

공주는 모든걸 가졌지만 그 모든 것은 은으로 만들어진 요술거울에 비친 상이었죠.

어느날 모모는 젋은왕자의 상을 보게되었고 꼭 그왕자를 만나고싶어 거울을 들여다보고 자기의 상을 세상에 내보내게 되었죠.왕자의 이름은 기롤라모였고 결혼할때가 되어 마녀의 속임수에 절대 하늘의 달을 보지 않기로했으나 눈물이왕자에게떨어져왕자는 마녀의 속임수를 알게되고,마녀는 왕자의 가슴에 매듭을 묶고 왕자는 왕국을 떠나게 됐지.

모모와 왕자는 그후 떠돌이로 살다가 둘이 친구처럼 위로하며 살게됐고,기도는 모모에게 거울의상을 보여주고 기도가 자기가 찾던 왕자란걸 알게되어 가슴에 맺힌 매듭을 풀어주고

왕자와 모모는 먼,먼 미래나라로 떠났답니다..

 

 

미션3.

turn into : 변하다(p42 lines 19)

picked out :choose (p47 lines 6)

look into : 들여다보다(p47 lines 25)

send off : 보내다(p47 lines 31)

look for : search (p49 lines 1)

정말 2어동사가 많던데요..

대강 쉬운것만 찾아봤습니당..

재밌는 미션였어요...ㅎㅎ

 

 

미션4.

King Raucous laughed up his sleeve at this.(p42 lines 11)

대강의 의미는 알겠는데 정확히 뭐라 말해야할지요..

또 많은데 낼 추가로 올려야하겠습니다..

아이가 울어서용~~

일마레 2010-05-03 08:57:03
미션 4. Raucous 왕은 이것에 대해 마음 속으로 남모르게 웃었다...가짜 골드피쉬를 보내야겠다고 생각하고 속으로 웃고 있었던거죠...속일 생각에...^^;;

에궁..우지마라..아가야~
샬럿 2010-05-03 11:42:44
에공..감사합니다..
이런식으로 정확히 의미전달이 안되는경우가 종종 있는데...집중해서 여러번 읽으면 좀 나아지기도하구요....에공.....넘의나라말 어렵네요..ㅎㅎ...집들이는 잘하셨는가요?..
일마레 2010-04-29 23:30 

왠지 혼자서 북치고 장구치는 느낌이어요..방금 여기다 올리셔요..하고 바로 댓글 달려니 말입니당..ㅎㅎ

드리머님은 댓글 달러 오셨다가 댓글 다는 자리가 없으셔서..집들이 메뉴 추천만 하시고 댓글 못다신듯 해서 죄송하네요^^;; 드리머님? 어디계시남유? ㅎㅎ

 

그럼..저부터...(다들...지각하실라나???)

 

미션 1. 분량이 적다는 생각으로 읽기가 가벼웠는지 속도를 좀 냈습니다..^^; 심리적인 요인이 영어 책읽기에 영향을 주는것은 분명하다니까요...ㅋ

 

1st : 11분 29초

2nd : 11분 12초

3rd : 10분 57초

 

미션 2.

Guido 가 원형극장을 둘러보러 온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지어낸 이야기 요약 : 끊임없이 계속되어온 침략으로부터 자신의 왕국을 방어해온 하모니카 여왕은 참다못해 Raucous 2세 왕이 가지고 있다던 한 번도 본적도 없는 골드피쉬를 보내지 않으면 몰살시켜버리겠다고 위협했다. 이에 Raucous 2세는 이를 비웃으며 진짜 골드피쉬는 숨기고 아기 고래를 큰 그릇에 담아 골드피쉬라고 속여 여왕한테 보냈다. 여왕은 가짜 골드피쉬인줄은 꿈에도 모르고 고래가 언젠가 골드로 변할 것을 기다리며 크기가 점점 커져가는 고래를 계속해서 지켜보았다. 기대와 달리 크기가 커져가고 골드로 변할 기미가 보이지 않자 여왕은 점점 이상하게 변하게 되고 결국은 그 틈을 타서 여왕의 왕국을 참략한 Raucous 2세한테 점령을 당하고 말았으며 Raucous 2세는 승리를 자축하며 여왕이 골드피쉬로만 알고 있었던 고래를 잡아 먹었다는 이야기

 

미션 3.

held out : 46페이지 2번째줄, Guido held out his cap in vain. 여기서 의미는 '~을 내밀다'

 

미션 4. 저는 마지막 문장이요...

Momo and Guido sat there side by side, gazing up at it(mysterious light) for a long time and feeling quite certain that, if only for the space of that enchanted moment, the pair of them were immortal. 뭔뜻인지 의미는 알겠는데 왠지 정확하다는 느낌이 안들어요..Momo와 Guido 는 나란히 앉아 오랫동안 신비스러운 불빛을 응시하며 이 황홀한 순간만큼은 그들 자신들은 불멸의 존재임을 느끼고 있었다?

(뭔소리염...ㅋ)

드리머 2010-04-29 23:59:51
읽는 속도를 내자고 하면 그게 되던가요 ??? 오호
미션 4.는 Momo와 Guido 는 오랫동안 신비한 빛을 보면서 그 황홀한 순간 그 자리에서만은 두사람이 죽지 않을 것이라는 확신하며 그곳에 나란히 앉아 있었습니다. (전 아무 생각없이 읽었는데 일마레님의 의문에 열심히 했어요.)
드리머 2010-04-29 23:04 

그렇지 않아도 제가 먼저 올리려고 했는데 일마레님 올려 주셨네요.

어디 아프신가 했어요.

 

자. 자. 제 미션 올라갑니다.

 

미션1. 18:03:95 / 14:59:77/ 12: 08:28

 

미션2.  Guido is very imaginative to make various stories regarding one place. I like " Empress Harmonica" story. Empress Harmonica was very greedy and distrustful person.  Even though she had enough gold, she wanted to own goldfish from King Raucous. She believed it would turn into real gold someday. King Raucous sent a whale insead of goldfish. She did not care about the size. She was happy, she thought  ' bigger is better'. Due to the size of a whale, it was kept in her bathtub. It did not stop from its growing. It was growing and growing.  And then it was moved to swimming pool. At last it was transfered in the amphitheatre. She was heard when it stop from its growing it turned into gold.   She would not share her joy to see goldfish turning into real gold.

She distrusted her people. She wanted to be only one to get the chance to see real gold from whale.  Her excessive desire to own bigger gold ruined her life.  Her country was taken by Raucous. She killed herself  besides the whale in the amphitheatre.

 

미션3. 45p. 17번째 줄 (제 책에서는요.)

         ran out of ~ 이 부족하다 떨어지다.

         he never ran out of his ideas. 이야기 거리가 떨어진 적이 없었다. (놀라울 따름)

 

미션4. the day his services were enlised by two elderly American ladies. 

       나이든 미국 여자 두 명을 안내하던 날... (오잉.... 읽을땐 뭔 말이야. 했는데 쓰면서 이해되었음.)   

 

 

두번째 미션은 영어로 쓰는 거 아니에요.

몰라.... 나 막 영어 썼는데... 너무 신경쓰고 써서 그냥 냅둘래요.

저는 영어 공부 하고 싶어 영어로 썼어요. 틀린 것에 대한 충고는 감사한 마음으로 받을께요. 이상한 영어로 썼다고 구박하지 마시기를....

일마레 2010-04-29 23:31:59
드리머님??? 혹시 댓글이 또 날라가버렸나욤? 제발 아니기를...혹 그렇다하면 Ctrl+V를 눌러보셔요..
드리머 2010-04-30 00:11:15
제가 좀 왔다갔다 하느라고, 제가 워드파일 복사하고 카피하는 것이 구찮아서 댓글 달면서 저장하고 댓글 수정으로 계속 업뎃하느라고 그러네요. ㅎㅎㅎ
게으른 아줌마의 나름의 꼼수...
샬럿 2010-05-03 12:43:32
와우.영어로 요약 멋지세요...
전 한글로하기도 힘들어서요...ㅎㅎ
항상 열심히하시는모습 보기 좋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263

 "돈키호테" 첫번째미션~(P407,27장까지)

[2]
책사랑 2021/09/25 63
8262

  <멋진신세계> 두번째 미션

[5]
pinetree.. 2021/09/15 362
8261

  "앞으로 함께 읽고 싶은 책 "추천 받아요~~^^

[4]
책사랑 2021/09/10 140
8260

 다음책 "돈키호테" 진행일정요~

[2]
책사랑 2021/09/10 114
8259

  《멋진신세계》-첫번째 미션입니다.

[6]
달팽이6.. 2021/09/02 249
8258

 "우리의 불행은 당연하지 않습니다" 네번째미션~

[2]
책사랑 2021/08/26 379
8256

 <멋진 신세계> 일정

[2]
pinetree.. 2021/08/25 352
8255

  우리의 불행은 당연하지 않습니다-세번째 미션

[4]
pinetree.. 2021/08/25 361
8253

  《우리의 불행은 당연하지 않습니다》-두번째미션

[8]
달팽이6.. 2021/08/14 588
8252

 <우리의 불행은 당연하지 않습니다> 첫번째미션

[3]
준혁재정.. 2021/08/10 609
8251

 <우리의 불행은 당연하지 않습니다> 진행일정

[3]
준혁재정.. 2021/07/26 773
8249

 "마션" 후반부(p314~끝)미션요~

[4]
책사랑 2021/07/20 816
8246

 책사랑님~

[2]
준혁재정.. 2021/07/15 654
8244

  The martian “마션” 첫번째 미션 (~313)

[4]
pinetree.. 2021/07/10 820
8243

  “마션” 첫번째 미션-금요일밤까지 정리할게요! 죄송해요 ㅠㅠ

[6]
pinetree.. 2021/07/07 591
8241

  《이문열삼국지》 10권 미션입니다.

[5]
달팽이6.. 2021/06/15 905
8239

 다음 책들 진행일정입니다~~!!

[5]
책사랑 2021/05/31 1,074
8238

 "이문열 삼국지" 9권 미션입입니다~~!!

[8]
책사랑 2021/05/31 1,133
8234

 함께 읽고 싶은 책 올려주세요~~

[7]
책사랑 2021/05/22 945
8233

 삼국지 8권 - 넘 늦은 미션이에요!

[5]
pinetree.. 2021/05/19 873
8232

 이문열 삼국지 7권-가자 서촉으로

[5]
준혁재정.. 2021/05/04 987
8228

  《이문열삼국지》6권 미션입니다.

[4]
달팽이6.. 2021/04/14 1,107
8225

  "이문열 삼국지" 5권 미션입니다~~

[4]
책사랑 2021/04/04 1,156
8224

 "이문열 삼국지"5권~10권 진행일정입니다~~!!

[2]
책사랑 2021/04/03 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