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군주론 - 첫번째 미션 (ch1~13)

글쓴이 투빈사랑

등록일 2015-04-22 08:58

조회수 1,476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7657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마키아 벨리가 군주들이  통치하는데 있어  알아야 할 방식에 관한 쪽으로만

미션을 낸다고 냈는데  뭔가 아쉽다는 생각이 드네요.

각각의 내용이나 전달하고자 하는 부분은 이해가 되면서도   읽는 도중 내내  그래서 뭘? 이란

생각도  같이 드네요.  아마 제가 현실과 접목이 안되나봅니다.

누군가는  지금의 현실과는  괴리감이  느껴지는 책이라고 하는분도 계시지만  정치쪽만

아니라  현재 갑을 관계속에서  분명  쓰여지고 있는  수단들도 많은 것 같다는 생각도 드네요

딱히 짚어낼수 없어 답답은 하지만요

책을 다 읽고 나면  가닥이 좀 잡힐라나요^ ^

먼나라 이웃나라 이탈리아 편을  읽으니 배경지식이  되어주는것 같아 도움이 되더라구요

혹  예시된 인물들이 궁금하시면  가볍게 참고하시는데 좋은것같아요~


미션1) 군주국의 종류와 획득 방법들에 대해 설명해주세요 (ch1)





미션2) 본국과 언어 관습 및 제도가 다른 지역을 정복한 경우에 취해야 할 방법에

           대해 설명해주세요 (ch3)




미션3) 점령되기 이전에 자신들의 법에 따라서 살아온 도시나 군주국을 다스리는 방법은

           무엇인가요?(ch5)




미션4)  아가토 클레스가 사악한 방법을 사용하여 군주가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나라를 안전하게

           오랫동안 통치할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마키아벨리는  어떻게 설명하고 있나요? (ch 8)



미션5) 시민형 군주국에서 인민의 호의로 군주가 된 사람이 권력을 유지하기가  쉽다고합니다.

            그 이유에 대해 마키아벨리의 주장을 써주세요 ( ch9)




미션6)  모든 국가의 주된 토대가  되는 것은 무엇이라고 말하고 있나요? (ch12)




미션7)  "자신의 무력에 근거하지 않는 권력의 명성처럼 취약하고 불안정한 것은 없다" 라는

             문구의 의미는 무엇인가요?(ch13)



미션8) 13chapter 까지 읽으시면서  마음에 남는 문구가 있으시다면  이유와 함께 적어주시구요

           읽으시는 동안 생긴 의문점이나  느낌을  나눠봤으면 좋겟습니다.




늦은 미션 양해해주셔서 감사드리구요 

답글에서 다시 뵙겟습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책사랑 2015-05-14 15:14 

지지맘님께서 마니 바쁘셧나봐요..

쪽지드렸더니 거의다 읽어간다고 답장하셨어요.

조금만 기다립시다요~~~

지지맘님이 1년중 젤바쁜와중에 미션담당하셔서 힘드셨을거에요..

지연지우맘 2015-05-12 01:12 

1. 세습군주국과 신생군주국으로 나뉜다.

획득방법 : 세습군주국은 타인의 무력을 이용하는 경우와 자신의 무력을 사용하는 경우가 있다.

               신생군주국은 운명(fortuna)에 의한 경우와 역량(virtu)에 의한 경우가 있다.

 

2. 가장 효과적인 해결책으로 정복자가 새로운 영토에 정주하여 직접 통치하는 것이고, 차선책은 정복한 영토의 거점이 될 수 있는 한 두곳에 식민지를 건설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3. 첫째, 그 나라를 파괴하는 것, 둘째, 그 나라에 가서 직접 사는 것, 셋째, 과두정부를 세우는 것등이 있다.

 

4. 정복후에 가혹행위는 일거에 행해야 반감과 분노는 작게 일으키고, 절제를 통해 민심을 수습하고 시혜를 베풀어 민심을 자기편으로 끌어들임으로써,  은혜는 조금씩 베풀어 그 맛을 더 많이 느끼게 할 수 있다.

 

5. 인민은 귀족에게 대항 할 수 없을 때 자신들 중 한 사람을 지원하고 추대하여 지배자로 옹립하는데, 이렇게 군주가 된 사람은 주위에 그에게 반대할 인물이 적거나,없기 때문에 권력을 유지하기가 쉽다고 하다.

 

6. 좋은 법과 좋은 군대

좋은 군대가 없으면 좋은 법을 가지기란 불가능하다. 좋은 군대가 있는 곳에는 항상 좋은 법이 있다.

 

7. 자신의 군대가 아닌 용병이나 원군으로 구성되거나, 혼성군에 의해 지켜지는 권력은 위기가 닥쳤을 때 문제의 소지가 된다는 점을 말한다. 용병은 전쟁에 나태해지고 무능하게 임할 수 있고, 원군은 승리후 원군을 청한자가 원군의 영향력에 휘둘릴 수 있다는 점들 때문에 결국 자신의 권력을 지킬 수 없음을 말한다.

 

8. 자신의 무력이란 자국의 신민 또는 시민, 아니면 자신의 부하들로 구성된 군대를 말하며, 그밖의 다른 모든 것들은 용병이난 원군입니다.(p103) - 지금 우리의 현실을 생각하게끔 하는 문구같다. 자국민으로 구성되어 있다고는 하나, 실제 전쟁시 우리의 의지로 전쟁을 수행할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한 생각을 해보게 된다.

 

아~ 읽고 정리할 때는 알것 같더니...다시 적어보려니 힘드네요 ㅋㅋ

에고... 고전은 고전인가 봅니다... 읽어도 당췌... 힘드네요... 부지런히 읽고 있어요...

투빈사랑님만큼 자세히는 자신 없는데 말이죠 ㅠㅠ

 

투빈사랑 2015-05-12 10:27:28
전 전체를 아우르는 미션 제출을 못해서 그냥 요약해보자는 입장이었는걸요^ ^
지지맘님 스턀~~로 편히 내시면 된다고 생각하옵니다~
제 미션 내놓고도 잊고 있어서 올려주신분들 내용 읽으면서 다시 떠올리는 중이네요 ^ ^
수고하셔요~~
벨벳 2015-05-13 23:58:40
와우 꼼꼼한 미션수행~~^^
멋져요!!!
지지망님 잘 지내죠?^^
책사랑 2015-05-14 15:16:26
젤 바쁜 시즌에 미션담당드려서 송구해요..

꼼꼼하게 미션수행 잘하신거 보니 다음미션도 기대되어요~~
책사랑 2015-05-07 18:14 

1.

군주국의 종류는 세습군주국과 신생 군주국

획득방법은 타인의 무력을 이용한 경우,자신의 무력을 이용한 경우,운명,역량

2.

최선의 그리고 가장 효과적인 해결책은 정복자가 그지역에 가서 친히 정주하는것이고

차선의 다른해결책은 정복한 영토의 거점이 될수 있는 한 두곳에 식민지를 건설하는것

만약 그렇지못하면 대규모의 병력을 주둔시키는것이다.

3.

그 국가들을 파멸시켜버리거나 직접 그곳에 거주하면서 다스리는것이다.

4.

가해행위는 단번에,시혜행위는 천천히.

5.

주위에 군주에게 반대할 인물들이 없거나 있어도 소수에 불과하기때문이다.

6.

좋은법과 좋은 군대

7.

자신의 군대를 갖지못하면 위기시기에 자신을 방어할 역량이 없기때문이다.

8.

너무 어려운책일거라 선입견을 갖고 쫄면서 읽어서 이런저런 감상보다는

그 유명한 군주론을 읽고 있다는것이 신기하고 좋기만 해요~

투비님 미션 없었으면 안읽었을거에요.

미션챙기면서 읽다보니 읽을만하네요.번역도 원본을 벗어나지않는 느낌이어서 좋구요.

고전으로 지금까지 자리한 묵직한 이유를 무어라 딱짚어 말할수는 없지만 든든한 느낌같은것이 생겼어요.

 

미션 감사하고~~

이런책도 함께 읽을수있는 모독당에도 감사해요~~

혼자서는 못할일,함께여서 좋습니당!!

 

 

 

투빈사랑 2015-05-12 10:29:26
읽을 땐 이해가 안가는게 아닌데 읽고 덮으면 까마득해지는 이 기분...요즘 모든 책이 다 그래서
답답해요. 적어가면서 읽어도 늘 새롭구요 ㅠㅠ
저 역시나 모독당 아니면 엄두도 못냈을것 같아요. 이해는 또 곱십으면서 하고 일단 읽어본다는데
의의를 두는걸로^ ^ 미션 수고많으셨어요~~~
벨벳 2015-05-13 23:59:44
저도 함께하기에 읽지 싶어요.
감사합니당^^
elove 2015-05-05 16:23 

군주론의 시대적 배경에 익숙치 않아서 처음에 읽다가 던져두고는 한참 시간이 흘러버렸어요.

책을 다시 펼치면서 지도 다음에 나오는 이탈리아 역사 개관 부분을 정리해가며 꼼꼼히 읽었더니

조금 수월하더군요.^^  끝까지 다 읽고나면 군주론이 어떤 책인지 감이 올 듯 합니다.

 

미션1)

군주국에는 통치자가 오랫동안 같은 가문으로 내려오는 세습군주국과

새로운 군주가 통치하거나 기존의 세습 군주국에게 정복되어 편입되는 신생군주국 두 가지가 있다.

 

미션2)

가장 좋은 방법으로는 정복자가 직접 거주하는 것이고

차선책으로는 거점지역에 식민지를 건설하거나 대규모 무장 병력을 주둔 시키는 것이다.

식민지에 비해 군대 파견은 비용이 많이 들고 주민들이 적으로 남을 수 있기 때문에 비효율적임.

 

미션3)

세 가지 방법이 있는데,

첫째, 그 나라를 파괴하는 것이고, 둘째, 그 나라에 가서 직접 사는 것이며,

셋째, 기존 질서를 유지하면서 지속적 우호관계를 유지하는 소수의 사람들로 과두정부를 구성하는 것이다.

 

미션4)

사악한 조치들을 일거에 모두 저지르고 그 후에는 지속되지 않으며

신민들을 위한 유익한 조치를 바뀌었기 때문이다.

 

미션5)

귀족의 호의로 군주가 된 경우에는 귀족들이 권력에 쉽게 순응하지 않지만,

인민들의 호의로 군주가 되면 주위에 군주에게 반대할 인물들이 없거나, 있어도 소수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또한 인민들은 억압하려는 귀족과 달리 억압당하는데서 벗어나려고 하기 때문에 그들을 만족시키기 쉽다.

 

미션6)

좋은 법과 좋은 군대.

 

미션7)

자신의 무력이란 자국의 신민 또는 시민, 아니면 자신의 부하들로 구성된 군대를 말하며

용병이나 원군은 자신의 무력이 될 수 없다.

12장에서 좋은 군대가 있는 곳에는 항상 좋은 법이 있다고 말할 정도록

마키아벨리는 자국군의 역할을 강조함.

 

미션8)

저는 헌정사에 나오는 "인민의 성격을 잘 이해하기 위해서는 군주가 될 필요가 있고,

군주의 성격을 잘 이해하기 위해서는 평범한 인민이 될 필요가 있다."는 말이 와 닿더군요.

이 말을 국가의 지도를 그리는 것에 비유해서 설명하고 있지요.

 

어떤 방법으로 국가의 최고지도자가 되었건 한 나라를 이끌려면 마키아벨리가 말한 탁월한 자질과 역량이

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밑바탕에는 인간애가 있어야하겠지요. 이 두가지가 모두 결핍된 현재 우리 상황이

답답하기 그지 없네요....

미션 출제하시느라 고생많으셨어요.~~~

멋진 미션 덕분에 정리가 잘 되었어요.^^

 

책사랑 2015-05-07 18:15:51
끝까지 읽으면 군주론이 어떤책인지 알것 같다는 말씀에 동감요~~
함께 완독 고고씽요~~!!
투빈사랑 2015-05-12 10:31:50
군주론을 읽어야 하는 이유에 백성을 휘어잡으려는 군주의 속셈을 일반 시민들이 알고 대처해야하기 때문이라는데 그말엔 참 동감이 가는데 힘이 없음이 늘 안타깝단 생각이 들기도 해요
그래도 모르는것보단 아는게 힘이라는 맘으로^ ^
군주론보다 우리 나라를 이끌어가시는 분들은 목민심서를 읽는것이 더 낫지 않을까..라는 생각도
해봅니당~ 미션 수고많으셨어요~~~~
벨벳 2015-05-14 00:03:24
이러브님 댓글에 공감 백만개요~^^
평범한 인민들이나 인민을 이해하는 군주란말이 시대가 많이 바뀐 지금도 와닿는게 신기해요.
예나 지금이나 기본은 같지 않나 싶어요.
벨벳 2015-05-02 19:58 



미션1-세습군주국,신생군주국,복합형군주국

미션 2- 정복자가 점령지에 가서 직접 생활한다.

미션4-사악한 행위는 빠른시간안에 행해져서 사람들이 덜 기억하고 원망도 덜 느끼게 함.

대신에 은혜로운 행위는 천천히 조금씩 나누어 행해서 사람들이 더 오래 기억하고 느끼도록함.

미션6-훌륭한 법률과 군대

미션7-다른 도움을 받게 되거나 해서 이루어진 국가는 또 다른 침략이 있거나 했을때에 도움을 준 쪽에서 마음이 바뀌거나 했을때에는 대책 없이 쉽게 무너지기 때문.???

미션8-그당시 이탈리아의 시대적 상황을 고려하고 군주를 위한 글이라는것을 생각하면 이해가 되기도 하지만

보편적 생각에서는 절대 이해할수 없는 글이라는 느낌이에요.



책을 도서관에 반납해버려서 일단 메모해 둔걸 보면서 할 수 있는것만 올렸습니다.

책이 없으니 메모를 한다고 했지만 기억나지 않는것도 많고 제가 메모해둔것을 보고도 무슨말이지?합니다.

제가 제일 늦은줄 알고 들어왔었는데 ...모두들 단기방학기간이라서 바쁘신가봅니다.


투빈사랑님 미션내 주셔서 감사합니다~!!

훌륭한 미션에 이런 답글밖에 못써서 죄송한 마음에 주저리주저리 핑계가 많았어요.

즐거운 연휴 보내시길~!!






elove 2015-05-05 16:29:21
책을 읽으면서 메모를 하시는군요.~~~
저도 평소엔 메모를 잘 안했는데 올해부턴 조금이라도 흔적을 남기려고 애쓰고 있어요.
항상 정리를 잘 하시죠? 그렇게 보여요. 벨벳님께 많이 배웁니다. 실천은 또 다른 문제지만요.ㅎㅎ
다음 미션에서 뵈어요~~~
책사랑 2015-05-07 18:19:39
대단하셔요~~메모로 미션을 하신다는게 쉬운일이 아닌데 말이죠.
예전에는 독서노트에 메모했었는데 이제는 메모보다는 포스트잇을 애용해요 ㅎㅎ
함께여서 좋아요~~
투빈사랑 2015-05-12 10:33:39
벨벳님 대단 하셔요~~ 전 요즘 책만 덮으면 잊어버려서 열심히 적고 있는데
적은걸 나중에 봐도 모르겟다는 ㅠㅠ 가끔 책을 너무 건성으로 읽나? 란 의구심이 마구 들어요
깊은 뜻이 제 속에 그냥 스며드는걸로 만족해야지...란 생각이네요 ㅎㅎ
미션 수고많으셧구요 당당히 일빠심니다~~~
책사랑 2015-04-28 17:31 

어머나????????????

저는 미션이 올라온지도 모르고

오늘 첫번째 미션이 올라오는줄 알았네요..

확인해보니 지난주가 첫번째 미션였구만요.

요즘 제가 이러고살아요...

 

미션수행하신분이  한분도 안게시면 숙제처럼 미션만 쌓여지는경구가 많더라구요.

하여

미션수행하신분이 한분도 안계실 경우에는 1주연기하는걸로 할께요.

 

지지맘님~~

두번째 미션은 담주에 올려주시면 감사하겠어요~~~

 

 

투빈사랑 2015-04-28 18:32:00
ㅎㅎ 전 그럼 또 여유를 부릴수 있는 시간을 얻은 걸로 기뻐하면서 기다릴께요~
지연지우맘 2015-04-30 06:18:41
넵~~ 알겠습니다~~
ㅋㅋ 근데 다음주는 어린이날이라는 ㅋㅋ 이번주말에 캠핑가는데... 전 독서모드로 다녀와야겠어요...
아이들은 아빠와 ㅋㅋ
지연지우맘 2015-04-27 23:31 

아~ 군주론이 만만치 않습니다...

1회 미션도 조금 남았고... 웅... 계획표상에는 내일이지만... 내일은 살짝 어려울 수도 있겠어요...

되도록 빨리 읽고 정리해서 올리도록 할게요~~

투빈사랑 2015-04-28 18:31:29
저도 고전이 어려움을 제대로 실감하고있습니다^ ^
한주의 시간여유가 더 생겼으니 천천히 하셔요~~~
elove 2015-04-27 17:45 

왜 이리 손이 안가는지 모르겠어요.

내일부터 정신차리고 읽기에 집중할게요.

내일 도서관가서 먼나라 이웃나라부터 참고해야겠어요.

얼른 읽고 와서 미션할게요.~~

투빈사랑 2015-04-28 18:29:17
누군가가 나를 앞에두고 자기 생각을 이야기 한다고 가정하고 읽으니까 좀 편하더라구요
예전에 그리미님 따님이 요책 원서로 읽던데 번역된 구절이 가끔 어색할땐 영어 실력이 짧음이
안타깝더라구요. 우째 이제 시작하셨나요? 챕터가 짧아서 한번 시작하심 금방 읽으실듯^ ^
책사랑 2015-04-22 15:43 

알겄어요~~편하게 하셔요~~^^

kachura 2015-04-22 09:29 
와우, 화이팅 ~ 너무 어렵던데요. ㅠㅜㅠㅜㅠㅜㅠㅜ 전 머리가 아파서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6202

 3월 둘째주 - 그림책 읽기 두번째

[16]
투빈사랑.. 2016/03/08 1,478
6198

 2016년 새 방장님 공지요~~

[4]
책사랑 2016/03/06 1,055
6187

 3월 첫주 - 그림책 읽기 첫번째

[17]
투빈사랑.. 2016/03/01 1,661
6186

 그림책 진행 방안

[3]
투빈사랑.. 2016/02/29 1,419
6175

 개학준비합시당~~!!

[19]
책사랑 2016/02/23 1,233
6140

 저 다시 시작해도 될까요?

[2]
이삭이네.. 2016/02/03 1,203
6081

 그림책 목록 올립니다~

[3]
투빈사랑.. 2016/01/05 1,495
6080

 겨울방학공지요~~

[2]
책사랑 2016/01/05 1,121
6064

  "철학자와하녀"세번째미션 목욜에 올릴께요ㅠㅠ(냉무)

[2]
선율새나.. 2015/12/29 862
6052

 "철학자와 하녀" 2번째 미션(3,4장)

[2]
책사랑 2015/12/22 926
6029

 "철학자와 하녀" 첫번째 미션

[12]
elove 2015/12/12 1,252
6021

 "철학자와 하녀" 일정

[5]
elove 2015/12/09 991
6005

 '좀머 씨 이야기'미션요~~(수정했어요~)

[10]
책사랑 2015/12/01 1,107
5970

 다음 책 준비해주세요~~

[11]
책사랑 2015/11/17 953
5950

 함께 읽고싶은책 올려주세요~~

[2]
책사랑 2015/11/10 997
5934

 '미움받을 용기' 다섯번째밤

[4]
elove 2015/11/06 1,134
5914

 "미움받을 용기" 네 번째 밤

[6]
elove 2015/10/29 1,022
5892

 '미움받을 용기'세번째밤 미션요~~

[5]
책사랑 2015/10/21 1,115
5870

 미움받을용기- 두번째밤

[7]
투빈사랑.. 2015/10/14 992
5821

 "미움받을 용기" 일정

[13]
elove 2015/09/22 1,311
5778

 '수레바퀴 아래서'미션!(맹이혀니맘님 출제해주신거)

[6]
책사랑 2015/09/08 941
5754

 11기 북클럽 모독당 개학해요~~

[6]
책사랑 2015/09/01 1,112
5633

 여름방학입니당~~~

[1]
책사랑 2015/07/29 1,244
5598

 수레바퀴 아래서

[6]
맹이혀니.. 2015/07/20 1,396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