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기 북클럽

    • 방장 : 이슬사랑
    • 대상 : 영어원서를 즐기는 성인
    • 도서수준 : 챕터북

    챕터북부터 뉴베리까지 다양한 책읽기와 독후 활동을 통해, 방대한 영어의 바다에 풍덩 빠지기를 소망하는 원대한 꿈을 가진 여인네들의 모임이나, 실상은 수다만발 사교클럽!

    모집중 가입신청
  
[1][Daddy Long Legs] The 2nd Mission

글쓴이 유 니

등록일 2017-06-28 23:58

조회수 991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969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1. 보육원에 가기 싫어하는  Judy는 여름방학을 어떻게 보내게 되나요? 요원님들의 휴양지에 대한 추억중 나누고 싶은 일화를 공개해 주세요~^^

2. 우리네 대화중 금기시되어야 하는 소재는 국경과 시대를 초월합니다. 성품 좋은 Semple 부부와 본의 아니게 종교 이야기로 얼굴을 붉히게 되네요. 저의 요즘 고민이기도 한데 제가 결혼전에는 모태 개신교 ^^; 인데 예비 시모분의 뜻에 따라 천주교로 개종했답니다. 아이들 역시 유아 세례에 첫 영성체라는 예식을 치뤘구요. 하지만 큰 아이 자기만의 세계관이 생기더니 창조론에 대해 불신이 지나치다 못해 신을 믿지 않는다고 합니다. 미션에서 할 얘기를 문제에 다 털어놓네요. 하여..각 댁들의 부모-자녀간 종교 분쟁(?)이 있다면 재미있는 일화도 좋구요.. 이야기 보따리좀 풀어 주세요~


 
3. Judy가 2학년이 되었는데 어떤 변화들이 있었나요?


4. 뉴욕에 가게 된 Judy는 어떤 비유로 그 기쁨을 표현하나요? 가서 어떤 일들을 하게 되는지요? 여러분의 차후 1순위 여행지가 있다면 어디이며 무엇을 해 보고 싶은가요?



중간에 불어 편지가 나오던데 한역본을 읽어야겠어요^^; Anne에 이어 재기발랄 소녀들의 일상을 따라가는 잔재미가 쏠쏠한 요즘 책 읽기 시간입니다. 다들 더위 먹지 마시고 건강히 지내세요. 제 소원은 가을 바람 불 때 요원님들과 브런치 하기인데.. 혹시 가능할까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이슬사랑 2017-07-06 08:59 

유니님~ 미션 감사합니다.

제가 잠깐 깜빡했어요.^^;

미션도 오프도...^^;

브런치... 당근... 가능하죠...^^

유석엄마 2017-07-04 17:50 

1. Lock Willow라는 조용한 시골 목장에서 여름방학을 지내게 됩니다. 농장 생활도 즐기고 글도 쓰는 충전의 시간이 되네요. 저흰 요몇년새에 가족여행을 모두 자유여행으로 갔네요. 더뎌도 깊이가 있는 자유여행 강추합니다. 이태리랑 스페인이 특히 기억에 남아요.


2. 얼마 전까지 전 무교였고, 저희 시댁은 불교, 친정은 드문드문 개신교였어요. 지금은 제가 교회를 나간 지 1년 반 쯤 되었습니다. 저희 아들은 미국에 3개월 놀러간 적이 있는데 그때 교회를 다녔어요. 그런데 한국에서는 1년 정도 다니다가 관두었네요. 아침 잠이 많아서 도저히 못 다니겠다나요?


3. 1학년 때는 기숙사에 독방을 썼어요. 2학년에 올라와서는 SallieJulia와 한방을 쓰게 되었네요. SallieJudy와 단짝이라서 같이 지내기로 했고, Julia 1학년 때 Sallie와 한방을 쓰고 바꾸기 싫어서 이런 저런 이유로 3사람이 거실은 하나, 침실은 3개 있는 한 공간에 지내게 되었네요. Sallie의 학생회장 선거를 돕고, 당선후 중요한 인물과 같은 방에 지내는 걸 자랑스러워 하네요.


4. . 뉴욕에 온 기쁨을 표현한 것 못 찾겠는데요? 어떤 멋진 표현을 했나요? 어쨌거나 뉴욕에서 Judy Sallie의 집에서 처음으로 가정의 따뜻함을 경험하게 됩니다. 그리고 Jimmie라는 잘 생긴 Sallie의 오빠도 만나 함께 첫 번째 무도회에도 참석하고, McBride 네 공장 아이들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주면서 타인에게 베푸는 것의 기쁨도 알게 되네요. 그리고 Julia의 멋진 삼촌을 만나서 맛있는 음식과 좋은 시간을 갖게 되었습니다.


5. 저도 다음 여행지는 뉴욕이었으면 합니다. 뮤지컬도 보고, 미술관과 박물관도 가고, 자유의 여신상도 보고, 시티투어버스를 타고 뉴욕을 누벼보고, 모퉁이 카페에서 차도 한잔하고프네요. 함께 가실래요?^^

하람맘 2017-07-02 20:26 

1. Lock willow 농장에서 보내게됩니다


2. 남편은 무교..전 천주교인데 남편이 제 종교에대해 인정은 해주는데 야들 키우느라 제가 성당에 잘 나가질 못해요..작은애가 저랑 떨어지는걸 힘들어해서요..빨리 둘째가 컸음 좋겠어요 .


3. 샐리 줄리아와 같은 방을 쓰게되고. 학급대표로 나가게된 샐리를 위한 선거도 하네요..공부에도 이제 진척을 보이고요..전 대학생활이 즐겁진 않았었는데 주디를 보니 다시 공부하고싶어져요^^


4.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7067

  To Kill a Mocking Bird 4th mission

[1]
유석엄마.. 2017/11/05 1,219
7065

 죄송합니다. 깜빡했어요.ㅠㅠ

[2]
이슬사랑.. 2017/11/03 1,370
7057

  To kill a mocking bird 3번째 미션

[1]
유석엄마.. 2017/10/28 1,390
7052

 [2KillaMockingBird ] The 2nd Mission

[2]
유 니 2017/10/20 1,787
7041

  To kill a mocking bird 첫번째 미션

[2]
하람맘 2017/10/09 1,542
7038

 To kill a mockingbird 스케줄입니다~^^

[9]
이슬사랑.. 2017/10/06 1,663
7035

 The Phantom Tollbooth - the 2nd, the 3rd missions

[1]
이슬사랑.. 2017/09/26 1,326
7031

  미션 내일까지 올릴게요.^^;

이슬사랑.. 2017/09/24 1,148
7016

  가입

[2]
원공주 2017/09/11 1,438
7013

 The Phantom Tollbooth - the 1st mission

이슬사랑.. 2017/09/08 1,089
7012

 The Phantom Tollbooth 스케줄입니다~^^

[3]
이슬사랑.. 2017/09/08 1,287
7006

 Island of the blue dolphin 3rd mission

[1]
유석엄마.. 2017/09/03 1,262
7004

  오프장소공지입니다.^^

[2]
이슬사랑.. 2017/08/30 1,446
6999

  Island of blue dolphine 2nd mission

[1]
하람맘 2017/08/27 1,198
6996

 우리 수다 나누워요~^^

[6]
이슬사랑.. 2017/08/19 1,382
6994

 [Island of the Blue Dolphins] the 1st Mission

[2]
유 니 2017/08/18 1,628
6989

 Island of the blue dolphins 스케줄입니다.^^

[3]
이슬사랑.. 2017/08/13 1,305
6988

 How to steal a dog- the 2nd, 3rd missions

[3]
이슬사랑.. 2017/08/11 1,200
6983

  How to steal a dog 1st mission

[2]
하람맘 2017/08/05 1,123
6982

 [Stuart Little] The 2nd Mission

[2]
유 니 2017/07/31 1,098
6963

 Stuart Little - the 1st mission

이슬사랑.. 2017/07/15 1,164
6959

 Stuart little & How to steal a dog 스케줄입니다~^^

[4]
이슬사랑.. 2017/07/13 1,470
6948

  Daddy long legs Last mission

[1]
유석엄마.. 2017/07/06 1,205
6943

  Daddy long legs 3rd mission

[5]
하람맘 2017/07/02 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