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경향신문에 나온 승호아빠 기사

글쓴이 쑝2

등록일 2003-03-27 10:42

조회수 3,561

댓글 0

http://www.suksuk.co.kr/momboard/BEB_002/73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게제일 : 2003년 03월 26일

“승호야, 아빠랑 놀면 더 재밌지~”

열성 엄마들이 주로 활동하는 인터넷 사이트에 교육 일기를 연재해 엄청난 조회수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으는 ‘아빠’가 있다. 인터넷 영어 교육 사이트인 ‘쑥쑥닷컴(www.suksuk.com)’에 ‘승호 아빠의 교육다이어리’를 연재중인 회사원 박중용씨(36).

박씨는 2년 전까지만 해도 신문이나 텔레비전을 보면서 휴일을 보내는 ‘보통 아빠’였다. 아이 교육에 관심은 있어도 그저 피곤하다는 핑계로 모든 것을 아내에게 맡겼다. 그러나 우연히 쑥쑥닷컴에서 퍼온 글을 읽은 것을 계기로 이 영어 교육 사이트와 인연을 맺었다.

“승호가 5살 되던 해였습니다. 아이에게 한글 공부 한번 시키지 않을 정도로 조기교육에 반감조차 있던 저로서는 엄마들의 교육열정과 열성에 감동과 충격을 받았어요. 부모와 아이가 함께 놀면서 하는 영어라면 한번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마침 박사학위 논문을 쓰느라 바쁜 아내도 도울 겸 아빠의 결심은 곧 실행에 옮겨졌다. 아이와 함께 밖에 나가 놀면서 간단한 말을 영어로 해보는 것으로 영어 교육을 시작했다. 사이트를 통해 다른 엄마들의 도움을 받아가며 비디오와 그림책 등 영어표현 자료도 찾았다.

이렇게 아들 승호와 함께 영어공부로 시간을 보내는 느낌을 적어 몇차례 게시판에 올렸다. 승호 아빠가 게시판에 뜰 때마다 수천건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정말 공감한다’는 소감글도 빽빽히 올라왔다. 엄마들 일색의 목소리 속에서 아버지의 경험담이 신선한 반응을 몰고 온 것이다. 연말에는 사이트 운영진의 권유로 아예 게시판 글들을 모아 ‘승호 아빠의 교육다이어리’라는 코너를 만들었다.

“영어가 발단이 됐지만 아이와 조금 더 많은 시간을 보내면서 아이를 가까이서 지켜보는 것이 즐거웠습니다. 대부분의 아빠들이 자녀를 키우면서 마땅히 누려야 할 즐거움을 못 찾고 있다는 것도 새롭게 깨달았습니다. 오히려 제가 더 많이 배우고 가치관을 새롭게 정리할 수 있었습니다”

박씨는 아이의 성장과 배움을 지켜보고 그것을 글로 정리하면서 영어보다 훨씬 귀중한 것을 얻었다고 말한다. 아이를 키우는 엄마의 위대함과 아이 자신이 살아야 할 인생에 대해서도 깊이 생각하게 됐다.

“아이가 얼마전부터 영어에 스트레스를 느껴 영어놀이는 일찌감치 접었으니 실질적인 교육엔 별로 할 말이 없어요. 하지만 아이가 커갈수록 글감은 무궁무진해지는 것 같아요. 승호가 대학교에 진학할 때까지 계속 일기를 쓸 생각입니다”

승호는 7살. 아빠와 부쩍 친해진 승호의 현재 꿈은 아빠처럼 ‘회사 다니는 아빠’다. 승호의 꿈은 언젠가 바뀔지도 모른다. 박씨는 “아이가 자라면서 겪게 되는 변화의 즐거움과 고통을 함께 나누는 아빠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송현숙기자 [email protected]/

신문에는 승호랑 승호아빠 사진이 아주 이쁘게 나왔더라구요 ^^;;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0
  추천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329

 런투리드에 대해서

 답글 2개 ▼
혜음맘 2003/03/30 3,598 0
328

 고고의 영어모험 파는곳 아시는분??

 답글 2개 ▼
원이맘 2003/03/30 3,361 0
327

 가르쳐 주세요

아하 2003/03/29 3,590 0
326

 토끼맘님 질문은 생활영어 Q&A 로 옮깁니다.

토끼맘 2003/03/29 3,494 0
325

 5살, 처음영어는 어떻게...

승진맘 2003/03/29 3,434 0
324

 정근이 같은 경우엔 영어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정근맘 2003/03/29 3,418 0
323

 송이granma, 민규맘그외 여러분들께.

 답글 2개 ▼
mountain.. 2003/03/29 3,933 0
322

 말로 해~~(우리말이 좋은 아이)

 답글 2개 ▼
이서연 2003/03/29 3,439 0
321

 미국인이 좋아하는 음식 조언좀 해주세요.

 답글 6개 ▼
정맘 2003/03/29 3,765 0
319

 씨디롬 제품 문의요.

궁금네 2003/03/29 3,509 0
318

 주번님~!! 84차 공구활용예문 올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답글 2개 ▼
송이gran.. 2003/03/29 3,260 0
316

 런투리드 유치원시리즈 낱권중??

 답글 2개 ▼
궁금 2003/03/29 3,380 0
315

 쪼기 앞에 "영국에서"

 답글 4개 ▼
채현맘 2003/03/29 3,521 0
314

 런투리드에 관해서...

초보맘 2003/03/29 3,801 0
313

 언제나?

 답글 2개 ▼
서현맘 2003/03/29 3,280 0
312

 bread와 cake의 차이?

 답글 3개 ▼
정민맘 2003/03/29 3,454 0
311

 ORT를 영국에서 구입할 수 있나요?

 답글 3개 ▼
초보맘 2003/03/29 4,021 0
310

 기차 비디오 추천부탁!!

 답글 1개 ▼
호기심맘.. 2003/03/29 3,419 0
309

 아이 영어발음은 언제쯤 정확해질 수 있을까요?

 답글 2개 ▼
슬기맘 2003/03/28 3,714 0
308

 한글을 뗐다 함은 어느 정도를 말하는 건가요?

suesung 2003/03/28 4,09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