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베르나르 베르베르 고양이 첫번째 미션

글쓴이 유석엄마

등록일 2019-09-30 23:46

조회수 574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066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개미를 읽고 나서, 고양이라는 책을 접하게 되었네요. 한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프랑스 작가인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많은 책을 썼지만,전 개미 이후 아버지들의 아버지(?) 등 몇 권을 접하지 못했습니다. 개미 책에서 호르몬이 아닌 페로몬이라는 이성간 매력을 느끼는 후각에 대한 얘기를 재미있게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이 책에서는 고양이의 시각에서 인간을 어떻게 볼지, 고양이와 인간은어떤 관계인지 그외 우리가 알지 못한 흥미로운 얘기들을 담고 있는지 궁금하네요.

 

아래 미션에서 3가지 이상에 대해 답해주세요.

 

 

Chapter 3 암고양이인 나 바스테트는 어떤 고양이 인가요? 외모, 성격, 인간을 대하는 자세, 요즘 가장 관심을 갖는 것 순으로 기술하세요.

Chapter 4 내가 만난 피타고라스는 몸에 다른 고양이가 가지지 못한 어떤 것을 가지고 있나요? 그것은무슨 기능이 있나요?

Chapter 7 피타고라스는 나 바스테트에게 자신이 인간으로부터 얻은 지식으로 강의를 해주기로합니다. 첫번째강의에 따르면, 고양이는 어떻게 생겨났나요?

Chapter 8 두번째 강의에서 이집트에서는 암고양이인 나와 같은이름인 바스테트여신을 숭배했다고 알려줍니다. 바스테트 여신은 어떤 신인가요? 이 여신을 숭상하던 이집트 문명사람들은누구에 의해 어떻게 멸망했나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책사랑 2019-10-11 19:07 
2.정수리에 있는 네모모양의 연보라색 플라스틱 판자 제3의 눈.즉 컴퓨터에 접속해서 인간들과 소통할 수있는 USB단자.인간들에게 말을 할 수는 없지만 인간들이 샴고양이에게 많은걸 가르쳐주어 인류가 어떻게 작동하는지,나아가 우주가 어떻게 작동하는지 이해할수있게 하는것.

3.45억년전 지구가 태어났을때는 물밖에 없엇는데 해초같은 생명체가 태어나서 물고기로 변했다.그 물고기 한마리가 어느날 뭍으로 올라와 번식에 성공했고, 물고기들이 도마뱀이 됏고, 도마뱀 몸집이 커지자 이들을 공룡이라 불렀다.공룡들은 하늘에서 바윗덩어리가 날아와 대기와 기온이 변화하는 바람에 사멸하고 작은 도마뱀과 포유류만 살아남았다.그렇게 지금으로부터 7백만년전에 인간과 고양이의 최초 조상이 출현하게되었다.

4.미의 여신,다산의 상징.1년에 한번 신전에서 바스테트여신을 찬양하는 축제도 열렸다.
그러나 기원전 525년에 페르시아의 왕 캄비세스 2세가 이집트인들이 고양이를 숭배한다는 사실을 알고 병사들에게 살아있는 고양이를 방패앞에 매달고 싸우도록 하자 이집트인들은 신성한 동물이 다칠까봐 싸워보지도 못하고 항복하는 바람에 고양이 숭배가 막을 내렸다.

고양이를 통해 듣는 역사이야기가 흥미롭네요~~

pinetree1m 2019-10-09 23:39 

미션 감사합니다^^ 공부하다 점심 먹으며 책 읽는데

책이 술술 읽히고 몰입하게 되니 참 재미있네요^^

책으로 휴식이 되는게 신기할 따름입니다.

고양이를 키워보지도 않았고 조금 무서워하는 저는

책을 읽으면서 고양이의 다양한 습성도 알게 되네요~

앞으로도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읽으면서 계속 궁금하구요.


1. 도도한 성격의 바스테트는 흰 털에 검은 무늬가 있는 고양이이고 자신을 키우는 주인 ‘나탈리’를 집사라고 칭하며 자신이 놀아주는 존재라고 생각하고 있어요. 요즘 관심사는 생명체와의 소통인 것 같아요.

2. 피타고라스의 정수리에 제3의 눈이라도 하는 usb단자가 있어서 컴퓨터에 접속해서 인간들과 소통하게 해주는 역할을 해요. 그 소통은 발신은 되지 않고 수신만 되는 일방적인 소통이에요.

3. 몸집이 작고 지능이 높은 개체에 유리하게 진화는 이루어졌고 1만 년 전, 농업이 시작하고 곡식을 저장하면서 생쥐들로부터 곡식을 지키기 위해 인간들은 고양이를 키우기 시작했다고 말합니다.

4. 바스테트는 미의 여신이자 다산을 상징하는 여신으로 아이들의 병을 고치고 죽은자들의 혼이 길을 찾게 도와준다고 여겨졌다고 말합니다. 페르시아의 왕 캄비세스2세가 이집트인들이 고양이를 숭배한다는 것을 알고 방패에 산 고양이를 매달고 싸워 전쟁에서 승리를 하고 이집트는 멸망했다고 말합니다.

책사랑 2019-10-11 19:09:26
책으로 휴식~~~멋진 휴식이란 생각들어요~~
준혁재정맘 2019-10-07 15:40 

유석엄마님 미션 감사합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개미>책은 익히 들어는 봤으나, 읽어보진 못했고 <고양이>가 처음입니다.

유석엄마님 덕분에 <고양이>도 재미있게 읽고, <개미>책도 읽어보고 싶네요.

 

1.하얀바탕에 까만점이 앙증맞은 이 책의 주인공 암코양이 바스테르입니다.

 자신이 호락호락한 성격이 아니라 하며 숫고양이와 밀땅도 즐기는 매력 넘치는 고양이입니다.

특히 고양이가 인간의 주인이라 믿으며 자신을 돌보는 나탈리를 인간집사라 명명하는 시각이 깜찍합니다. 그녀의 최대 관심사는 종간의 소통, 나아가 인간과의 대화입니다. 1장에서 평범한 고양이에 불과했을 자신이 <>를 만남으로써 놀라운 일이 일어나고, 영혼을 가진것과의 소통, 대화를 향한 대장정을 이야기 합니다. <>를 만났기 때문이라 이야기 하지만, 역시나 호기심많고 새로운 것을 받아들이길 좋아하는 지적인 그녀이기에 가능한 듯 합니다. 그녀의 대장정이 사뭇 궁금해 지네요~

 

2.정수리에 피타고라스가 제3의 눈이라 표현한 USB단자가 있어 컴퓨터에 접속할 수 있습니다.

덕분에 인류의 광범위한 지식을 수신할 수 있습니다.

 

3.태초에 물고기에서 포유류가 생격나고, 최초의 고양이과 조상도 출현합니다. 농업혁명으로 수확과 함께 저장곡식이 생기면서 쥐가 생기자, 곡식의 보관을 위해 인간과 고양이와의 공생관계가 시작됩니다.

 

4.기원전 2500년 이집트문명은 사자토템에 이은 고양이 숭배 문명이 있은 듯 합니다.

고양이 머리를 닮은 바스테르 여신은 미의 여신이자, 다산의 상징입니다.

이 여신을 찬양하며 신전을 짓고, 매년 축제도 벌였으나,

페르시아의 왕 캄비세스 2세는 오히려 이들의 고양이 숭배를 역이용한 작전으로 전쟁에서 승리를 거두고 고양이 숭배문명은 막을 내립니다.

 

 

유석엄마 2019-10-07 18:45:16
재미있게 읽고 있으시다니 저도 기쁘네요. 베르나르 베르베르는 동물을 의인화해서 글을 많이 쓰는 작가인데, 첨엔 읽어지지 않다가 한번 빠지면 달리게 되네요. 이 책을 보면 고양이와 인간이 참 밀접한 거 같죠? 세계사와 고양이라니 참 흥미진진한 조합입니다.. 다음 주 또 뵈어요.
책사랑 2019-10-11 19:10:16
저도 "개미"책 안읽엇는데 후일 함께 읽어볼수있기를~~~
유석엄마 2019-10-12 17:47:52
네 다음에 '개미' 꼭 같이 읽어요~
책사랑 2019-10-01 15:01 
미션 감사합니다~~~
상호대차 했는데 아직 도착을 안하네요.
미션보니 재미있을것 같아서 오는대로 후딱 읽어보고 싶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7980

  “나는 내가 죽었다고 생각했습니다” 첫번째미션

[5]
pinetree.. 2019/12/11 152
7969

 "책과 여행과 고양이" 세번째 미션

[2]
pinetree.. 2019/12/04 125
7952

 <나는 내가 죽었다고 생각했습니다> 책 진행일정

[5]
pinetree.. 2019/11/30 169
7946

 "책과 여행과 고양이" 두번째 미션

[7]
유석엄마.. 2019/11/28 148
7936

 "책과 여행과 고양이"첫번째미션~

[6]
책사랑 2019/11/18 165
7924

 오프라윈프리 <내가 확실히 아는 것들> 두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19/11/12 230
7912

 "책과 여행과 고양이" 진행일정

[4]
책사랑 2019/11/05 443
7909

 "내가 확실히 아는 것들" 첫번째 미션

[9]
책사랑 2019/11/04 259
7878

 베르나르 베르베르 <고양이> 네번째미션 (23장~끝까지)

[14]
준혁재정.. 2019/10/21 489
7872

 베르나르 베르베르 고양이 세번째미션(2권 17-22장까지)

[2]
책사랑 2019/10/15 559
7862

 "내가 확실히 아는 것들" 진행 일정~

[6]
책사랑 2019/10/10 684
7860

 앞으로 읽을책 순서입니당~~!!(재수정)

[8]
책사랑 2019/10/10 704
7857

 베르나르 베르베르 고양이 두번째 미션

[7]
유석엄마.. 2019/10/08 771
7844

 베르나르 베르베르 고양이 첫번째 미션

[8]
유석엄마.. 2019/09/30 574
7828

  “수학이 필요한 순간” 세번째 미션

[7]
pinetree.. 2019/09/24 470
7824

 함께 읽을 책 추천해주세요~~

[19]
책사랑 2019/09/19 716
7822

 <수학이 필요한 순간> 두변째미션

[9]
준혁재정.. 2019/09/17 687
7819

 "고양이" (베르나르 베르베르 저) 수정된 일정

[8]
유석엄마.. 2019/09/09 968
7816

 "수학이 필요한 순간" 첫번째미션~

[13]
책사랑 2019/09/03 916
7803

 짜잔~~~모독당 개학입니당~~

[7]
책사랑 2019/08/27 665
7777

 새 책 "수학이 필요한 순간" 진행일정요~

[2]
책사랑 2019/08/02 934
7776

 앞으로 읽을책

[2]
책사랑 2019/08/02 645
7775

  "어제의 세계" 마지막 미션과 방학공지요~

[4]
책사랑 2019/08/01 686
7758

 <어제의 세계> 네번째 미션 (10~13장)

[2]
준혁재정.. 2019/07/22 6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