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 코스모스 3번째 미션(5장, 6장)

글쓴이 유누유노맘

등록일 2020-04-22 14:50

조회수 2,963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0912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5장. 붉은 행성을 위한 블루스>에서는 화성에 대한 오랜 연구와 탐사에 관련한 이야기가, 

<6장.여행자가 들려준 이야기>에서는 인류의 우주 대항해의 서막을 올린 보이저호의 목성, 토성 탐사에 관련한 이야기가 펼쳐집니다.


<5장>

1. 우리가 어릴때부터 보아온 미래공상영화에서는 자주 다른 행성의 외계생명을 다루곤 했는데요, 거기에 항상 빠지지 않는 것이 바로 화성, 화성인이었죠 ㅎㅎ 저자는 어쩌면 언제가 화성의 지구화가 실현되어 우리가 바로 그 화성인 일수도 있다는 재밌는 추측을 내놓습니다. 화성의 특징들과 행성들 중 가장 지구화가 가능하다고 여겨지는 특징들을 서술해주세요


2. 화성탐사를 성공한 바이킹호의 일화는 짜릿하기까지 했습니다. 

1)바이킹호가 화성을 연구하기 위해 탑재한 기능들 혹은

2)화성에 생명이 존재할 가능성을 확인하기 위하여 화성의 토양 표본채취로 진행한 5가지실험

에 관해 서술해주세요


3. 저는 화성의 에피소드들 중에서 퍼시벌 로웰이 오랜 세월 연구한 운하가 후에 탐사가 가능해지자 관측오류로 치부되고, 화성의 생명 존재가능성을 미생물의 번식으로 알아보고자 했던 바시니액의 연구가 예산삭감으로 인해 좌절되고, 남극에서 연구를 이어가다 낙사를 당하게 되는 안타까운 일화가 기억에 남습니다(참고로 저는 미생물학 전공자, TMI인가요?ㅎㅎ) 여러분은 어떤 이야기가 기억에 남으시나요?


<6장>

4. 324쪽에는 두 신세계의 지도가 나와있는데요, 바로 보이저1,2호가 관측하여 만든 목성의 이오의 표면지도와 콜럼버스가 아메리카 대륙을 발견할 당시 항해사가 그린 지도가 바로 그것이죠.  콜럼버스가 아메리카를 발견할 당시에는 그것은 신세계나 다름 없었을 겁니다. 지금의 우리가 우주를 바라보는 시점처럼 망막하면서도 설레고 또 두려웠을 겁니다. 여러분은 이 두 지도를 보면서 어떤 생각이, 감회가 드시는지 궁금합니다.


6.보이저호가 탐사한 목성의 특징 혹은 목성의 위성인 이오에 대해 간략히 서술해 주세요


7.토성이나 토성의 위성인 타이탄 혹은 토성의 고리를 처음 확인한 네덜란드의 크리스티안 하위헌스의 업적에 대해 간략히 서술해 주세요.


내용이 많아 질문이 많아졌습니다. 2~3개 질문만 수행해주셔도 됩니다. 그리고 문득 이 보이저호가 어디까지 갔나 궁금해 졌어요. 1981년에 토성까지 나아갔고, 이 책은 2006년 개정판이니까 다 읽어도 모를 것 같아서 댓글에 검색내용을 덧붙입니다.


모두 수고많으셨습니다. 그리고 힘내세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책사랑 2020-04-27 21:42 


3.TMI가 뭣인가 했네요?? 절대 TMI아니십니다. 요런 개인 정보 톡크해주시면 북클럽 진행에 많은 도움되어요~~

'로웰은 젊은 시절에 천문학을  천문학을 취미삼아 공부했고 하버드 대학교를 졸업한 뒤에는 준외교관의 신분으로 당시'조선'이라고 불리는 나라에서 근무한 적이 있는 특이한 경력을 가진 인물이었다'p221  에 우리나라 조선이 언급되어 깜놀했어요.검색해보니 퍼시벌로웰이 일본도 여행했다는데 조선을 언급한 것은 번역할때만 쓴거 같기도 하지만요.그리고 명왕성 Pluto가  퍼시벌 로웰의 머리글자를  딴것이라는 걸을 알고 엄청 부러웠어요~별에 자기 이름을 부칠 정도의 업적이라니 하면서요~~지금이야 명왕성이 태양계 행성에서 퇴출되었지만요.


4.코스모스 영상을 보면서 남편한테 천문대 가보자고했더니, 가서 보면 우리가 책에서 보는 별의 수만큼만큼 안보인다고 하더라구요.별자리 책들은 멀어서 안보이는 별자리도 보였을때 그위에 그려넣은 거라구요.지난한 시간동안 관찰하고 기록했을 수고로움이 느껴져요.김정호의 대동여지도를 처음 보았을때가  더 감동이었지만요.


6.'전 세계가 나의 고향이며,과학이 바로 나의종교이다'라고 한 하위헌스는 아주어려서부터 여러나라의 언어,회화,법률,고학,기술,수학,음악등을 동시에 접하며 이에 능하게 되엇다고 해요.그는 점성술은 말도 안된다고 하였고,일찌기 갈릴레오가 제시한 진자의 주기가 일정하다는 원리를 이용하여 추시계를 만들었어요.경도측정에 이용할 것이라고 생각하여 항해사가 바다 한복판에서 자신의 위치를 측정하는데 할용했지만 성공하지는 못했어요.그는 균형을 잡아주는 나선형 용수철도 발명하고,역학발전에도 기여하는데 원심력이 그가 계산해낸것이라고 하네요.주사위 놀이를 연구하여 확률론에도 공헌하고,공기펌프를 개량하여 채광산업에 혁명을 불러오기도 하고,그가 발명한 '요술등'은 오늘날의 슬라이드 영사기의 원조이며 '화약엔진'이라 할 수있는 것을 개발하여 증기기관 발달에도 큰 영향을 미쳐요.


~~~앞으로 읽어질 내용들의 미션도 무척 기대되어요.혼자 읽으면 삼천포인데 미션덕에 궤도 이탈하지 않게 되어서요.

이토록 의미있는 책을  평생 못읽을 뻔했는데   함께 읽게 되어서 참 좋아요~~

pinetree1m 2020-04-23 16:46 

미생물학 전공자시라니~! 관련 분야에 대해 

이야기 듣고 싶어져요^^ 저는 생물포기자였거든요 ㅠㅠ

꼼꼼한 미션으로 얼른 책을 읽어보고 싶은 생각입니다.

읽었는데도 내용이 기억나지 않는건 무엇때문일까요?ㅎㅎ

날로 발전하는 천문 기술과 누적되는 자료들이 궁금해지긴합니다.

댓글로 달아주신 자료 감사합니다^^

책사랑 2020-04-23 14:36 
와우~~꼼꼼한 미션 감사합니다~~
보이저호의 현재까지 알려주시니 좋습니다^^
함께여서 가능한 코스모스 책읽기가 참으로 든든합니당~!!!
준혁재정맘 2020-04-22 17:11 

멋진 미션 감사합니다~

이번에 제대로 우주공부 할듯 합니다~~

유누유노맘 2020-04-22 15:07 

성간우주 진입한 `보이저 2호`…뭉뚝한 탄환모양 태양권 계면 확인 

기사입력2019.11.05. 오후 8:39


1977년 발사된 미국항공우주국(NASA)의 심(深)우주 탐사선 `보이저 1호`와 `보이저 2호`가 태양권과 성간우주(인터스텔라)의 경계면인 `태양권 계면`을 통과해 성간우주에 진입한 모습. 보이저 1·2호의 관측 결과를 종합한 결과 태양권 계면은 뭉뚝한 탄환의 끝 부분과 같은 구조를 띠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 제공 = 미국항공우주국]미국항공우주국(NASA)의 심(深)우주 탐사선 '보이저 2호'가 인류 역사상 두 번째로 태양권 밖 성간우주(인터스텔라)에 진입한 지 1년 만에 첫 데이터 분석 결과가 나왔다. 태양권과 성간우주의 경계인 '태양권 계면'의 구조는 뭉뚝한 탄환 끝부분과 비슷한 형태로 확인됐다.


NASA 제트추진연구소(JPL) 등 공동 연구진은 4일(현지 시간) 지구에서 약 180억㎞ 떨어진 심우주에서 시속 5만5000㎞에 이르는 속도로 비행 중인 보이저 2호가 보내온 태양권 최외곽을 관측한 연구 결과를 국제학술지 '네이처 천문학' 5편에 걸친 논문으로 발표했다. 보이저 2호에 탑재된 자기장 센서와 입자 분석기, 플라스마 측정기 등 5대의 장비로 측정한 자료를 분석한 결과다. 보이저 2호는 무려 42년 전인 1977년 보이저 1호와 함께 발사된 쌍둥이 심우주 탐사선으로, 지난해 11월 성간우주에 진입했다.


연구진은 보이저 2호가 태양권에서 빠져나와 성간우주로 진입하면서 나타난 플라스마 밀도의 변화를 토대로 태양권 최외곽의 태양권 계면의 구조를 분석했다. 분석 결과 태양권 계면은 좁은 타원형을 띠고 있으며 뭉툭한 탄환과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이저 2호보다 6년 앞서 성간우주에 진입한 보이저 1호의 데이터와 종합한 결과, 보이저 1·2호는 태양권 계면의 두 지점을 지나갔으며 두 지점은 양으로부터의 거리가 거의 같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를 토대로 연구진은 태양권이 대칭적인 구조라는 결론을 내렸다.


태양권 계면은 태양풍에 의해 날아온 뜨거운 입자들이 태양권 끝에서 더 이상 날아가지 않고 태양권 밖 성간우주에서 날아오는 전자, 이온 등 입자와 충돌하면서 형성된다. 배가 바다 위를 항해하면서 뱃머리가 파도에 부딪히는 것과 비슷하다. NASA는 "태양권은 성간우주를 항해하는 배와 같다"고 비유했다. 기존에는 태양풍의 입자들이 성간우주로 날아가면서 그 영향력이 사라진다는 가설을 가지고 있었지만, 이번 관측으로 태양권과 성간우주 사이에 경계면이 있다는 것이 확실시 됐다.


에드워드 스톤 미국 칼텍 물리학과 교수는 "보이저 호는 태양이 우리은하의 성간우주를 채우고 있는 물질들과 어떻게 상호작용 하는지 보여줬다"며 "보이저2호가 보내온 새로운 자료가 없었다면 보이저 1호를 통해 본 것이 특정 부분이나 특정 시간대의 현상인지 태양권 전체의 현상인지 확인할 수 없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이저 2호는 보이저 1호보다 열흘 앞서 발사됐지만 천왕성과 해왕성을 거쳐 가느라 2012년 8월 성간우주에 진입한 보이저 1호보다 6년 늦게 성간우주에 들어갔다. 현재까지 보이저 2호가 이동한 거리는 300억㎞가 넘는다. 매년 4억6000km 이상을 이동한 셈이다. 보이저 2호는 플루토늄을 이용한 원자력 전지로 전력을 얻기 때문에 향후 5년 정도는 더 탐사 활동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송경은 기자]


유누유노맘 2020-04-22 15:01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161

 다음 책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 신화"진행 일정입니다~~

[7]
책사랑 2020/10/28 1,154
8160

  <퇴근길 클래식 수업> 4번째 미션입니다~!

[9]
유누유노.. 2020/10/28 1,116
8159

  《퇴근길 클래식 수업》3번째미션입니다.

[3]
달팽이6.. 2020/10/20 1,688
8157

 "퇴근길 클래식 수업" 2번째 미션~

[6]
책사랑 2020/10/13 1,211
8156

 나옹준의 <퇴근길 클래식 수업> 첫번째 미션

[10]
준혁재정.. 2020/10/06 1,981
8153

 북클럽11기 - 나옹준 <퇴근길 클래식 수업> 진행일정

[3]
준혁재정.. 2020/09/19 1,420
8152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마지막 5번째 미션

[5]
유누유노.. 2020/09/18 1,821
8149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5번째 미션 연기안내

[1]
유누유노.. 2020/09/14 1,521
8146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4번째 미션

[8]
달팽이6.. 2020/09/08 1,516
8142

 올리버 색스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세번째 미션

[4]
준혁재정.. 2020/09/01 1,649
8140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2번째 미션입니다~~

[4]
책사랑 2020/08/27 1,570
8138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두번째 미션 준비중입니다~

[6]
책사랑 2020/08/25 1,725
8134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첫번째미션 (~89쪽)

[12]
pinetree.. 2020/08/19 1,713
8129

 알베르 카뮈 <페스트> 마지막미션

[7]
준혁재정.. 2020/07/28 3,275
8127

 "페스트" 4부 미션입니다~!(~p315)

[6]
유누유노.. 2020/07/21 2,105
8126

 <아내를 모자로 착각한 남자> 일정입니다!

[14]
유누유노.. 2020/07/21 2,195
8123

 "페스트" 3부 미션입니다~~

[5]
책사랑 2020/07/14 1,855
8119

  "페스트"두번째미션 2부 (~p 163)

[5]
달팽이6.. 2020/07/07 1,751
8116

  “페스트” 첫번째미션(1부)

[13]
pinetree.. 2020/07/02 2,467
8112

 <포노 사피엔스> 네번째 미션(4장)

[11]
pinetree.. 2020/06/25 2,351
8111

  <페스트> 일정입니다^^ 미션 담당 먼저 손들어 주세요!

[5]
pinetree.. 2020/06/22 1,976
8106

 <포노사피엔스> 세번째미션

[10]
준혁재정.. 2020/06/16 1,969
8105

 "포노사피엔스"의 두번째 미션(2장)

[15]
유누유노.. 2020/06/09 2,094
8102

 "포노 사피엔스"첫번째 미션~~(1장)

[12]
책사랑 2020/06/02 2,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