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이윤기의 그리스 로마 신화 '9번째 미션(p793-895)

글쓴이 책사랑

등록일 2021-01-04 23:31

조회수 891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027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1.헤라신의 신탁을 받은 헤라클레스는 첫번째 과업으로 네메아의 사자와 싸우게 됩니다. 창으로 찔러도 죽지 않고,칼로 쳐도 죽지 않으며,활로 쏘아도 죽지 않는 네메아의 사자를 30일동안 먹지도, 자지도 않고 동굴에서 사자의 목을 조르고 있는 헤라클레스의 모습이 정말 대단하지않나요?


두번째 과업은 레르네땅 바닥이 없는 아뮈모네 샘에 있는 괴악한 물뱀 휘드라를 무찔러 아르고스 땅의 근심을 없게하는 것입니다.이 물뱀은 머리하나를 자르면 두개가 나오는 괴물인데 헤라클레스는 조카와 합세하여 헤라클레스가 뱀의 머리를 자르면 조카가 불 몽둥이로 지져 해결합니다.


다른 이야기도 읽으면서 머릿속에서 마구마구 상상의 나래를 펼쳐졌는데 유독 이 두편의 이야기들은 더 리얼하게 상상되더라구요.여러분은 위의 두 과업을 읽는동안 어떤 느낌이셨나요?


2.헤라클레스의 과업은 계속되는데요~뿔달린 암사슴을 잡아와야하고,에뤼만토스산의 멧돼지도 사로 잡아야하고,외양간도 해전에 치워야하고,스튐팔로스의 새떼도 죽이든 쫒든 해야합니다.여러분이 헤라신이라면 헤라클레스에게 어떤 과업을 내리고 싶은신가요?


3.세번째 과업에 나오는  뿔달린 암사슴은 황금각과 청동굽을 하고있다는데 어떤 연유로 그린된것인가요?


4.p847에는 '아테나 여신으로부터 영감을 받고 외양간 담장의 벽을 허무는 헤라클레스'조각이 나옵니다.아테나 여신으로부터 영감을 얻은 헤라클레스는 어떻게 외양간 청소를 해 전에 마치게되나요?  그리고 좀 다른 부류의 영감이긴 하지만 신화를 읽으면서 영감을 얻으신 부분이 있었다면 나누어 볼까요?


저는 저자의 글솜씨가 신화를 어떻게 전해주는 지를 느끼며 책을 읽다보니  '신화 작가'라는 단어가 자꾸만 뇌리에 떠오르더라구요.


5.신화속에는 교훈들이 많이 스며있는 듯합니다. '9.크레타의 황소/10.디오메데스의 암말'을 읽으며 얻으신 교훈이나 마음에 와닿은 명언을 적어볼까요?


6.뭇 헬라스 사내들은 "하루를 살아도 아마존 땅에서 살다 죽고 싶다"라고 우스개소리를 한다는데요~이는 아마존 여자들의 기이한 풍습때문이라고 합니다.여인국 아마존의 기이한 풍습은 무엇이었나요?(11.아마존 여왕의 허리띠)


7.누군가에게 헤라클레스의 과업에 대한 신화 한자락을 들려주게 된다면 해당범위에 나오는 9가지 과업중 어떤 과업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싶으신가요?


책 읽으면서 몰입되고,감동받고, 흥분되었던 마음들을 미션에 녹여내고 싶었는데 생각처럼 잘 안되네요~

책 재미있게 읽으시고 미션 수행은 자유로이~~하시어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이윤기의그리스로마신화,11기북클럽,헤라클레스과업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달팽이6단 2021-01-15 23:57 

1. 사자자리, 물뱀자리, 게자리 이야기에 헤라클레스의 남은 10가지 과업이 더 궁금해집니다.

또 어떤 에피소드로 별자리들이 생겨날까요?

힘이 쎄다는 이야기는 종종 들어봤는데 30일동안 잠을 견뎌냈다니 역시 제우스의 아들 답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2. 읽을수록 힘만 쌜줄 알았던 헤라클레스가 머리도 똑똑했던것 같습니다. 어떤 과업을 내리더라도 생각한것보다 슬기롭게 머리와 힘을 써서 해결할듯해서 딱히 생각해낼수가 없네요.


3.아르테미스는 시녀 요정 타위게테를 사슴으로 변신하게 하는데 여성이기에 암사슴으로 변신  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혹시나 아버지인 제우스가 수사슴으로 변신하여 접근할지도 모르기에 이에 마음을 놓을수없어 황금 뿔을 달고 청동 말국을 달아 수사슴처럼 보이게 했습니다.


4.외양간 벽을 허물고는 알페이오스강과 페네이오스강을 그 외양간으로 끌어들였는데 강물이 순식간에 외양강을 쓸고 지나가 해지기전에 약속을 지켰습니다.

초등학생 아이를 키우고 있어서 그런지 아이에게 그리스로마신화도 별자리 관련이야기도 모두 들려주고 싶었는데 어디서부터 어떻게 노출시켜줄지... 막막했었는데 이 책을 읽으며 영감을 얻을수 있었네요. 최근부터 아이와 함께 만화로 된 그리스 로마신화를 읽기 시작했습니다.

헤라클레스의 12가지 과업은 꼭 아이와 함께 읽어볼만한것 같습니다.


5.저는 제버릇 개못준다. 세살버릇 여든까지간다. 하룻강아지 범 무서운줄 모른다 정도가 떠오르네요.

크레타의 황소가 크레타섬에서 그랬던 것처럼 헬라스 땅을 돌아다니며 행패를 부리다 결국 영웅 테세우스의 손에 목숨을 빼앗긴거나 디오메데스의 암말이 트라키아에서 하던대로 헬라스 땅 북부의 올륌포스산에서 행패를 부리다 그 산의 산짐승들에게 죽임을 당한거나... 제 버릇 그대로 어딜가나 행하다 임자 만나 죽은 꼴이랄까요~?


6. 사내를 원수 보듯해서 만나는 족족 찢어 죽여 버리는데 한 해에 한번씩 인근 지방의 사내들을 납치해와서 씨를 받는데 며칠동안 환대를 받으며 한 해를 벼른 아마존 여인들이 농사꾼들 벼락 맞은 소 뜯어 먹듯 사내를 탐하는 기이한 풍습 때문입니다.


7. 디오메데스의 암말 이야기전 저자가 아름답고 아름다운 이야기 한 토막이라고 소개해준 아드메토스와 알케스티스 이야기를 들려주고 싶습니다.

과업 수행에도 벅찰텐데 헤라클레스가 자신의 일이 아닌데도 정의롭게 나서준 이야기라서 이 이야기를 들려준다면 헤라클레스의 인간미(?)를 느낄수 있지 않을까요~^^



미션 너무 재미있었어요~

그래서 더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책사랑 2021-01-18 23:09:32
미션과 함께 더 재미있게 읽으셨다니 감사해요~~
헤라클레스 이야기는 어디를 들어도 참 재미있는것 같아요~
아름답고 아름다운 이야기까지 제대로 몰입하시면서 읽으시니 함께 읽고 있는 저까지도 참 좋습니다^^
달팽이6단 2021-01-12 23:36 

미션 감사합니다. 제가 요즘 기욤뮈소 신간 대여 순번이 되어 읽다보니 미션 수행이 늦어졌네요.

읽기 시작하면 잼있어서 빠져드니 또 금새 읽게 되는책인것 같아요.이번주중으로 미션 수행 하겠습니다~😊

책사랑 2021-01-18 23:04:01
기욤뮈소를 읽으시는군요~~

신간 대여 순번되면 여느 예약책도 그렇지만 기분 좋더라구요~
준혁재정맘 2021-01-08 16:49 
책사랑님 미션 감사합니다.

1. 나는 손에는 몽둥이를 들고 어깨에는 사자 가죽을 두른 헤라클레스 석상을 보면서 이렇게 상상해보고는 한다.
'헤라클레스의 몽둥이에는 인류의 오래된 기억이 묻어 있는 것은 아닐까? 몽둥이를 처음 써보았을때의 그 아찔하게 활홀하고 신통방통했던 기억이 묻어있는 것이 아닐까? 사자 가죽에는 추위를 이기기 위해 처음으로 짐승의 가죽을 몸에 둘렀을 때의 놀랍게 따뜻했던 석기시대 기억이 묻어 있는 것은 아닐까? 가죽과 몽둥이는 새 세상이 열렸던 날을 기념하는 소중한 기억의 기념품은 아닐까?...

작가가 서문에서 썼던 글입니다. 헤라클레스 신화가 인류의 오래된 기억인가? 라고 이야기 하면서 헤라클레스의 상징 몽둥이와 사자가죽을 언급하고 있습니다. 그 상징물의 탄생이 헤라클레스의 첫번째 과업 네메아의 사자와의 싸움에서 나옵니다. 
이 사자는 타나토스(죽음)이라 불리는데, 타나토스를 죽이려면 먼저 '휘프노스(잠)'와 싸워 이겨야 합니다.

두번째 과업 아뮈모네라는 바닥이 없는 샘에 사는 휘드라 물뱀과의 싸움..에  이런 대목이 나옵니다.
못 따라잡을 짐승이 '없는' 사냥개, 못 따돌릴 사냥개가 '없는'여우, 활을 쏘아도 창으로 찔러도 칼로 베어도 죽지 '않는'짐승, 바닥 '없는'심연, 필할 수 '없는' 운명...
이 수많은 창조적, 구원적 '부정'을 극복해야 마침내 '영생불사' 저 인도 사람들이 말하는 아므리타에 이르는 법이다. 제우스의 아들인 '헤오스 헤로스(영웅신)' 헤라클레스에겐들 그 길이 험하지 않았겠는가. 세계사적 인류사저 제약을 허물어뜨리고 이를 보편타당한 인간적 형태로 환원시킬 수 없다면 헤라클레스는 동화 속의 왕자와 다를 바가 없지 않겠는가.

첫번째 두번째 과업을 특히 유심히 읽어보았습니다. 죽음과의 싸움에서 승리라.. 죽음의 극복? 마침내 영생불사...

과업을 끝내고 하나씩 하늘의 별자리로 박히는 것도 또 쏠쏠한 재미가 있네요..
갈림길의 헤라클레스 이야기는 참.. 너무도 교훈적인 이야기라.. ㅋㅋ

일단 우선 1번 문제만 미션수행 하겠습니다.


책사랑 2021-01-18 23:00:14
별자리로 박힌 이야기들 미션으로 낸다는걸 빼먹었네요~ㅎ
돌아서면 까먹는 나이라 메모를 하는데도,, 이제는 메모조차도 제대로 안보고,, 보고 싶은거만 보듯 하니 어쩜 좋아요^^
1번 미션수행이 우문에 현답이셔서 감동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232

 이문열 삼국지 7권-가자 서촉으로

[3]
준혁재정.. 2021/05/04 126
8228

  《이문열삼국지》6권 미션입니다.

[4]
달팽이6.. 2021/04/14 343
8225

  "이문열 삼국지" 5권 미션입니다~~

[4]
책사랑 2021/04/04 427
8224

 "이문열 삼국지"5권~10권 진행일정입니다~~!!

[2]
책사랑 2021/04/03 396
8222

  책사랑님 공지사항 입니다.

[5]
달팽이6.. 2021/03/28 482
8221

  이문열 삼국지 4권 : 네번째 미션

[6]
pinetree.. 2021/03/27 428
8218

 삼국지 4권 미션 금요일저녁에 내겠습니다 ㅠㅠ

[2]
pinetree.. 2021/03/23 396
8216

 이문열의 <삼국지> 3권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1/03/16 471
8213

 죄송합니다. 3권 미션이 좀 늦어질듯 합니다.

[3]
준혁재정.. 2021/03/09 462
8210

  《이문열 삼국지》 2권 미션입니다.

[8]
달팽이6.. 2021/02/27 648
8205

 11기 북클럽-"이문열 삼국지"진행 일정입니다~

[3]
책사랑 2021/02/17 560
8203

 "삼국지"1권(이문열 삼국지 기준) 미션~

[8]
책사랑 2021/02/15 589
8202

 급 의논요~~

책사랑 2021/02/12 697
8200

 다음 책 "이문열 삼국지"~~

[5]
책사랑 2021/02/02 611
8199

 <이윤기의 그리스로마신화> 마지막미션

[4]
준혁재정.. 2021/01/26 868
8196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신화》11번째 미션 p.1010~p.1083

[9]
달팽이6.. 2021/01/17 751
8195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 신화" 10번째 미션(p897~p1009)

[6]
유누유노.. 2021/01/12 688
8192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 신화 '9번째 미션(p793-895)

[6]
책사랑 2021/01/04 891
8189

 내년에 함께 읽고 싶은 책 추천 주세요~~

[6]
책사랑 2020/12/30 766
8188

  이윤기의 그리스로마신화 여덟번째 미션

[4]
준혁재정.. 2020/12/29 980
8184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신화》7번째 미션 p596~p697

[7]
달팽이6.. 2020/12/22 855
8180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 신화" 6번째 미션(p493~p595)

[5]
유누유노.. 2020/12/17 828
8179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 신화" 6번째 미션(목욜까지 연기 알림)

[2]
유누유노.. 2020/12/15 765
8178

 "이윤기의 그리스 로마 신화"다섯번째 미션(p396-489)

[4]
책사랑 2020/12/08 808
처음시작하는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