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정재찬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 세번째 미션

글쓴이 준혁재정맘

등록일 2022-01-25 16:55

조회수 3,057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14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아무래도 달팽이6단님  북클럽 재개 소식 아직 확인하지 못하신듯 하여,

세번째 미션 준비, 안되었으나 문 열겠습니다~.^^


이번주 분량은 사랑과 관계에 대한 이야기 입니다.

저자도 이야기 하고 있네요.. ㅎㅎ

혼자 사는 건 외롭고 같이 사는건 괴롭습니다.

그럼에도 우리는 그토록 뜨겁게 사랑하고

아이나 의리를 핑계 삼아 오래도록 함께 살아가지요.


1.이번주는 사랑과 관계에 관한 시 한편씩 읊어 주세요.

2. 옆지기에 대한 이야기도 좋습니다~.


그대에게 가고 싶다/ 안도현


해 뜨는 아침에는 

나도 맑은 사람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그대 보고싶은 마음 때문에

밤새 퍼붓어대던 눈밭 그치고

오늘은 하늘도 맨 처음인 듯 열리는 날

나도 금방 헹구어낸  햇살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그대 창가에 오랜만에 볕이 들거든

긴 밤 어둠속에서 컴컴하게 띄워보낸 

내 그리움으로 여겨다오

사랑에 빠진 사람보다 더 행복한 사람은 

그리움 하나로 무장무장

가슴이 타는 사람 아니냐


진정 내가 그대를 생각하는 만큼

새날이 밝아오고

진정 내가 그대 가까이 다가가는 만큼

이 세상이 아름다워질 수 있다면

그리하여 마침내 그대와 내가 하나되어

우리라고 이름 부를 수 있는

그날이 온다면

봄이 올때까지는 저 들에 쌓인 눈이

우리를 덮어줄 따뜻한 이불이라는 것도

나는 잊지 않으리


사랑이란 

또 다른 길을 찾아 두리번거리지 않고

그리고 혼자서는 가지 않는 것

지치고 상처입고 구멍난 삶을 데리고

그대에게 가고 싶다

우리가 함께 만들어야 할 신천지

우리가 더불어 세워야 할 나라

사시사철 푸른 풀밭으로 불러다오

나도 한마리 튼튼하고 착한 양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북클11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책사랑 2022-01-28 15:50 
달팽이님 얼른 오셔야하는데~~
제 실수로 성급히 중단공지올린이후 11기에 안들어오시나봐요..
얼렁 오시길~~^^

1. 딸아이 원룸 갔다 돌아오는 길에 지나는 금화터널이라 눈여겨 읽어보았어요~
이성관심없는 울 아이들에게도 짜릿한 사랑이 다가오길 바라며요^^ㅎ

금화터널을 지나며

                        강형철

 

매연이 눌어붙은 타일이 새까맣다

너를 사랑하는 사람의 이름을 적어 

그 곁에 보고 싶다 썼고

나는 정차된 좌석버스 창너머로 

네 눈빛을 보고 있다

손가락이 까매질수록

환해지던 너의 마음

사랑은 숯검댕일 때에야 환해지는가

스쳐지나온 교회 앞

죽은 나무 몸통을 넘어 분수처럼 펼쳐지는 

능소화

환한 자리


2.책 표현처럼 결혼후 자식낳고 살면서 이미 풍화되었고 
때되면 밥차려먹고,힘들다면 위로하고, 함께 자식걱정하고.
2번이어서  6장 관계에 대한거라 생각했는데  쓰면서 생각하니 
1번 사랑의 연장선상 미션인듯요~ㅎ
 


준혁재정맘 2022-01-25 16:58 
시인의 언어는 정말 황홀~ 입니다.

나도 금방 헹구어낸 햇살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너무나 싱그럽고
그야말로 기똥차네요~ ㅎㅎ

시인은 또 이야기 합니다. 
사랑이란 또 다른 길을 찾아 두리번거리지 않고
그리고 혼자서는 가지 않는것이라고.
지치고 상처입고 구멍난 삶을 데리고 
서로서로 기대고 의지하며 기워주며 그리 살아가는 것이라고 말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356

  <죄와벌1>3부 세번째 미션 (기다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6]
pinetree.. 2023/06/29 1,451
8355

 <죄와 벌1> 제 2부 두번째미션

[2]
준혁재정.. 2023/06/26 1,324
8354

 <죄와 벌>1 첫번째 미션~

[4]
책사랑 2023/06/23 1,380
8353

  <내가 사랑한 화가들> 마지막 미션

[6]
pinetree.. 2023/05/31 1,509
8352

 다음 책 "죄와 벌" 1권 진행일정

[3]
책사랑 2023/05/30 1,612
8351

 "내가 사랑한 화가들" 두번째 미션

[8]
책사랑 2023/05/22 1,509
8350

 <내가 사랑한 화가들> 첫번째미션

[5]
준혁재정.. 2023/05/18 1,314
8349

 <내가 사랑한 화가들> 진행일정

[2]
준혁재정.. 2023/05/05 1,524
8348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마지막 미션~(13, 14장)

[3]
책사랑 2023/05/01 1,583
8347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네번째 미션 (10~12장)

[8]
pinetree.. 2023/04/27 1,564
8346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세번째미션

[5]
준혁재정.. 2023/04/20 1,722
8345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두번째 미션(4-6장)

[2]
책사랑 2023/04/10 1,927
8344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첫번째 미션(1~3장)

[5]
pinetree.. 2023/04/05 1,888
8343

 <체리토마토파이>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3/03/26 1,988
8342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에릭와이너) 일정입니다 :)

[2]
pinetree.. 2023/03/22 2,026
8341

  “체리토마토파이” 두번째 미션

[4]
pinetree.. 2023/03/16 1,777
8340

  “체리토마토파이” 두번째 미션 - 목요일까지 올릴게요!! 죄송해요 ㅠㅜ

[1]
pinetree.. 2023/03/15 1,667
8339

 "체리토마토파이" 첫 번째 미션

[4]
책사랑 2023/03/03 1,438
8338

 다음 책 "체리토마토파이" 일정입니다~~

[4]
책사랑 2023/02/21 1,417
8337

 "알로하, 나의 엄마들" 두번째 미션

[2]
책사랑 2023/02/21 1,493
8336

 <알로하, 나의엄마들> 첫번째 미션

[3]
준혁재정.. 2023/02/17 1,265
8335

  <알로하, 나의 엄마들> 일정입니다

[2]
준혁재정.. 2023/02/05 1,223
8334

 <아픔이 길이 되려면> 네번째 미션(4장)

[1]
pinetree.. 2023/02/02 1,348
8332

 <아픔이 길이 되려면> 세번째미션

[3]
준혁재정.. 2023/01/29 1,313
독후활동 워크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