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정재찬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 세번째 미션

글쓴이 준혁재정맘

등록일 2022-01-25 16:55

조회수 1,073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14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아무래도 달팽이6단님  북클럽 재개 소식 아직 확인하지 못하신듯 하여,

세번째 미션 준비, 안되었으나 문 열겠습니다~.^^


이번주 분량은 사랑과 관계에 대한 이야기 입니다.

저자도 이야기 하고 있네요.. ㅎㅎ

혼자 사는 건 외롭고 같이 사는건 괴롭습니다.

그럼에도 우리는 그토록 뜨겁게 사랑하고

아이나 의리를 핑계 삼아 오래도록 함께 살아가지요.


1.이번주는 사랑과 관계에 관한 시 한편씩 읊어 주세요.

2. 옆지기에 대한 이야기도 좋습니다~.


그대에게 가고 싶다/ 안도현


해 뜨는 아침에는 

나도 맑은 사람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그대 보고싶은 마음 때문에

밤새 퍼붓어대던 눈밭 그치고

오늘은 하늘도 맨 처음인 듯 열리는 날

나도 금방 헹구어낸  햇살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그대 창가에 오랜만에 볕이 들거든

긴 밤 어둠속에서 컴컴하게 띄워보낸 

내 그리움으로 여겨다오

사랑에 빠진 사람보다 더 행복한 사람은 

그리움 하나로 무장무장

가슴이 타는 사람 아니냐


진정 내가 그대를 생각하는 만큼

새날이 밝아오고

진정 내가 그대 가까이 다가가는 만큼

이 세상이 아름다워질 수 있다면

그리하여 마침내 그대와 내가 하나되어

우리라고 이름 부를 수 있는

그날이 온다면

봄이 올때까지는 저 들에 쌓인 눈이

우리를 덮어줄 따뜻한 이불이라는 것도

나는 잊지 않으리


사랑이란 

또 다른 길을 찾아 두리번거리지 않고

그리고 혼자서는 가지 않는 것

지치고 상처입고 구멍난 삶을 데리고

그대에게 가고 싶다

우리가 함께 만들어야 할 신천지

우리가 더불어 세워야 할 나라

사시사철 푸른 풀밭으로 불러다오

나도 한마리 튼튼하고 착한 양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북클11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책사랑 2022-01-28 15:50 
달팽이님 얼른 오셔야하는데~~
제 실수로 성급히 중단공지올린이후 11기에 안들어오시나봐요..
얼렁 오시길~~^^

1. 딸아이 원룸 갔다 돌아오는 길에 지나는 금화터널이라 눈여겨 읽어보았어요~
이성관심없는 울 아이들에게도 짜릿한 사랑이 다가오길 바라며요^^ㅎ

금화터널을 지나며

                        강형철

 

매연이 눌어붙은 타일이 새까맣다

너를 사랑하는 사람의 이름을 적어 

그 곁에 보고 싶다 썼고

나는 정차된 좌석버스 창너머로 

네 눈빛을 보고 있다

손가락이 까매질수록

환해지던 너의 마음

사랑은 숯검댕일 때에야 환해지는가

스쳐지나온 교회 앞

죽은 나무 몸통을 넘어 분수처럼 펼쳐지는 

능소화

환한 자리


2.책 표현처럼 결혼후 자식낳고 살면서 이미 풍화되었고 
때되면 밥차려먹고,힘들다면 위로하고, 함께 자식걱정하고.
2번이어서  6장 관계에 대한거라 생각했는데  쓰면서 생각하니 
1번 사랑의 연장선상 미션인듯요~ㅎ
 


준혁재정맘 2022-01-25 16:58 
시인의 언어는 정말 황홀~ 입니다.

나도 금방 헹구어낸 햇살이 되어 
그대에게 가고 싶다

너무나 싱그럽고
그야말로 기똥차네요~ ㅎㅎ

시인은 또 이야기 합니다. 
사랑이란 또 다른 길을 찾아 두리번거리지 않고
그리고 혼자서는 가지 않는것이라고.
지치고 상처입고 구멍난 삶을 데리고 
서로서로 기대고 의지하며 기워주며 그리 살아가는 것이라고 말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293

 <시선으로부터>두번째미션~

책사랑 2022/05/23 36
8292

 [미리 확인해주세요^^]6도의 멸종

[3]
pinetree.. 2022/05/19 84
8291

 <시선으로부터,> 첫번째미션

[7]
준혁재정.. 2022/05/11 266
8290

 정세랑 장편소설 <시선으로부터> 진행일정

[2]
준혁재정.. 2022/04/23 410
8289

 "아티스트 웨이" 마지막 미션~

[6]
책사랑 2022/04/17 409
8288

  <아티스트웨이> 세번째 미션!!

[4]
pinetree.. 2022/04/12 437
8287

 <아티스트웨이> 두번째미션

[5]
준혁재정.. 2022/04/05 478
8286

 "아티스트 웨이" 첫번째 미션(~3주차까지)

[11]
책사랑 2022/03/21 758
8285

 다음 책 "아티스트 웨이" 진행일정요~

[4]
책사랑 2022/03/17 635
8284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 네번째미션

[3]
pinetree.. 2022/03/16 614
8283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2/03/08 767
8282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두번째 미션- 3,4장

[4]
책사랑 2022/02/28 801
8281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나오미울프> 첫번째 미션

[3]
pinetree.. 2022/02/22 821
8280

 정재찬<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 네번째미션

[2]
pinetree.. 2022/02/09 902
8279

 [무엇이 아름다움을 강요하는가- 나오미울프] 책 순서입니다!

[3]
pinetree.. 2022/02/02 971
8278

 새해 함께 읽을 책들 순서 수정본이에요~~

[7]
책사랑 2022/01/30 1,253
8277

 정재찬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 세번째 미션

[2]
준혁재정.. 2022/01/25 1,073
8276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두번째미션-3장 건강/4장 배움

[3]
책사랑 2022/01/15 1,207
8275

 정재찬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 첫번째미션

[11]
준혁재정.. 2022/01/11 1,119
8274

 새롭게 출발합니다. 북클 11기. 가입환영 및 다음책 진행일정 <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

[3]
준혁재정.. 2022/01/02 1,137
8273

 북클럽 재개 다시 제안요~

[10]
책사랑 2021/12/26 1,614
8272

  <돈키호테> 4번째 미션

[10]
pinetree.. 2021/11/24 1,463
8270

 다음에 읽을 책들 순서에요~

[4]
책사랑 2021/11/12 1,856
8269

  《돈키호테》-세번째 미션입니다.(2권~37장)

[1]
달팽이6.. 2021/11/09 1,550
레알미드리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