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1> 네번째 미션 (2부 5편)

글쓴이 책사랑

등록일 2022-10-11 14:39

조회수 1,677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5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세번째 미션이 올라오지는 않았지만 책 반납 시간이 있어서 준비한 미션 올립니다. 책 내용상 굳이 순서가 필요치는 않기도 하구요.바쁜 10월이니 상황되는 대로 합시다요~


1> 3.서로를 알아가는 형제

이반은 동생 알료샤에게 친해지고 싶다면서 자신을 올바로 알려주고 이곳을 떠나고 싶다고 합니다. 서로의 마음을 알 수 있는건 이별 직전이 가장 적합하다고 하며서요. 여러분도 자신을 올바로 알려주고 싶었던 경험이 있으신가요?


2> 지금까지의 등장인물중 안타깝게 느껴지는 캐리터가 있었나요? 누구의 어떤 점이 그러하셨나요?


3> 6.어직은 몹시 막연하지만

이반은 알료사와 헤어져 아버지 표도르의 집으로 돌아오며 갑자기 참을 수없을 정도의 우울감이 밀려옵니다. 내일이면 그를 이 집으로 끌어당긴 모든것과 인연끊고 방향을 바꾸어 새로운 미지의 세계로 가는 불안감인지, 진절머리나는 표도르에 대한것인지,알료샤와 헤어진때문인지를 생각하다가 원인이 스메르자코프에 대한 분노와 증오때문임을 알게 됩니다. 여러분이 우울할때는 보통 어떤 이유인가요?


4> 7.현명한 사람과 나누는 이야기는 즐겁다

7장의 제목을 보고 어떤 생각이 드셨나요?

저는 글귀를 본순간 마구 설레이더라구요. 누구와의 대화가 그랬다는거지? 이 말을 누가 했을까 등등.

"현명한 사람과 나누는 이야기는 즐겁다'고 말한 사람은 누구이고, 이 문장에 나오는 현명한 사람은 누구인가요?


5> 7장의 크트머리에 스메르자코프가 오늘밤에 그루센카가 온다는 말을 표도르에게 전하자 표도르는 이렇게 달콤한 희망에 빠진적은 이제껏 한번도 없었다고 합니다. 연애의 감정이든,기다림의 감정이든, 희망 ,기대 등등 '달콤한 희망에 빠진" 경험을 공유해볼까요?

 

미션수행 자유로이 하시고~즐독하시길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pinetree1m 2022-10-11 17:20 

제가 한박자 늦었네요~

올렸다 생각하고는 등록을 안했네요 ㅠㅜ

미션을 하면서 더욱 몰입하며 읽을 수 있겠어요!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389

  두번째 미션 1주 연기할게요 ㅠㅠ

[1]
pinetree.. 2024/03/01 34
8388

 "올리버 트위스트" 첫번째 미션(처음~9장)

[2]
책사랑 2024/02/19 112
8387

 4월부터 함께 읽고 싶은 책 추천주세요~

[6]
책사랑 2024/02/12 154
8386

 "올리버 트위스트" 진행일정(수정2)

[6]
책사랑 2024/02/12 152
8385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다섯번째 미션~

[6]
책사랑 2024/01/23 189
8384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네번째 미션

[1]
pinetree.. 2024/01/17 229
8383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4/01/12 258
8382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두번쩨 미션-3,4장

[1]
책사랑 2023/12/31 281
8381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첫번째 미션

[5]
pinetree.. 2023/12/22 306
8380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진행일정

[2]
pinetree.. 2023/12/06 378
8379

 <마흔에 읽는 니체> 네번째 미션방 엽니다~.

[9]
준혁재정.. 2023/12/05 409
8378

 "마흔에 읽는 니체" 세번째 미션~~

[11]
책사랑 2023/11/25 416
8377

 <마흔에 읽는 니체> 두번째 미션

[5]
pinetree.. 2023/11/23 548
8376

 <마흔에 읽는 니체> 첫번째 미션

[3]
준혁재정.. 2023/11/14 502
8375

 <마흔에 읽는 니체> 진행일정

[2]
준혁재정.. 2023/11/03 558
8374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3/11/01 687
8373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두번째 미션

[9]
pinetree.. 2023/10/25 595
8372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첫번째 미션

[1]
책사랑 2023/10/16 623
8371

 다음 책 "내 영혼이 따뜻햇던 날들" 일정입니다~~

[2]
책사랑 2023/10/10 612
8370

 <가재가 노래하는 곳> 세번째미션

[3]
준혁재정.. 2023/10/10 667
8369

 <가재가 노래하는 곳> 두번째 미션

[5]
책사랑 2023/09/26 1,049
8368

  <가재가 노래하는 곳> 첫번째 미션

[2]
pinetree.. 2023/09/19 883
8367

  <가재가 노래하는 곳> 일정입니다~

[2]
pinetree.. 2023/09/07 924
8366

 <방구석 미술관2> 한국편 세번째 미션

[2]
pinetree.. 2023/09/07 7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