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 <카라마조프 형제들> 세번째 미션(4편)

글쓴이 pinetree1m

등록일 2022-10-11 17:19

조회수 1,932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52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너무 늦은 미션 정말 죄송합니다 ㅠㅜ

몰입해서 읽은 시간이 좀처럼 나지 않내요^^;;

제가 일을 이것저것 많이 만들어 놔서 그런가봅니다 ㅎㅎ


저는 추천해주긴 책의 옮긴이가 동일한 

더클래식 출판사의 책으로 읽고 있어요~ 3권으로 분철되어있어

 읽는데 부담은 없네요^^

 

4 착란

알로샤가 여러 인물들을 만나서 그들의 이야기를 듣고 전하는 내용이 나옵니다.

1. 아버지를 찾아간 알로샤는 아버지가  형인 드미트리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을 듣습니다아버지의 대사  “모두가추악한 행동을 욕하고 있지만 실은 누구나   속에서 살고 있지 않느냐 말이다다만  놈들은 몰래  짓을 하지만 나는 드려내놓고 한다는게 다를 뿐이야그런데도 나의  솔직한 생활 태도에 대해서  더러운 놈들은 나를 공격하고 있지.” 라는 부분에 대해 잠시 멈춰 생각하게 되었습니다솔직하게 추악한 행동을 하는 것을 우리는  욕하고 공격하는 걸까요?


  1. 알로샤가 스네기료프 라는 이등대위를 만나 드미트리가 저지른 만행에 대한 사과를 하러 직접 찾아갑니다그리고그곳에서 자신에게 돌을 던지고 손가락을 깨물었던 소년 일류샤를 만납니다스네기료프는 알로샤가 전해준 카페리나의 위로금 200루블을 거절하고 씩씩 거리며 뒤돌아섭니다여러분이 스네기료프라면 알로샤의 태도에 대해어떤 느낌이 드셨을까요?
  2.  부분을 읽으시면서 특별히 기억에 남는 구절이나 장면이 있으신가요? ‘(7)신선한공기 속에서 마지막 부분이등대위와 아들과의 산책  대화그리고 돈을 구기며 뒤돌아서는 모습이 기억에 남았어요지금도 돈이 많으면무엇이  것마냥 안하무인인 사람들이 여전히 존재한다는 생각과 돈이  없으면 무시당하는 세상이  책이 쓰여진 때나 지금이나 다를바가 없다는 것에 씁쓸했어요.


너무 늦은 미션 정말 죄송합니다.ㅠㅜ

언제나 생각을 글로 정리하는 것은 힘든  같아요 ㅎㅎ 이렇게 연습을 하는 것이겠죠날씨가 많이 추워졌어요감기조심하세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pinetree1m 2022-10-17 18:46 

동네를 떠나고 싶어하는 일류샤 가족을 보면서 왜 당한(?) 사람들이 떠나야하는가..하는 답답한 마음이 들었어요 ㅠㅜ그들을 모욕한 이들이 떠나야하는게 마땅한데 말이에요~

책사랑 2022-10-12 16:10 
괜찮습니다~
생각을 글로 정리하기~저는 타이핑도 잘 못해서 더 어렵다능요. 
미션 감사합니다^^

~~~~~~~~~~~~~~~~~~~~~
1.인간에게는 본능도 있지만 이성도 있고,서로의 약속인 법도 있고, 인강으로서 지켜야하는 도리도 있어서 그런것 아닐까요?
화난다고 늘 화를 낼 수 없고, 갖고 싶다고 다 가질수 없는 거처럼요.

2.저라면 고맙게 생각하고 돈도 받았을 것 같아요~살고 봐야하니까. 아픈아이도 치료해야하고.

저는 돌을 던진 일류샤가 이 동네는 나쁜 동네라고 이사가자고 하자 스네기료프가 엄마랑 누이들은 포장친 마차에 태우고 자기랑 알료샤는 말 양쪽으로 걸어가자고. 가끔 알료샤는 태워주지만 자기는 말을 아껴야하니 타지않겠다고 하는 장면요.
사람사는거 다 거기서 거기이고, 한끝차이인데 다른 사람들의 차별로 자신이 사는 동네를 나쁜 동네라 하고 이사가자는 아이의 마음도 짜안하고, 식구를 챙기는 아빠의 마음도 묵직해서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389

  두번째 미션 1주 연기할게요 ㅠㅠ

[1]
pinetree.. 2024/03/01 34
8388

 "올리버 트위스트" 첫번째 미션(처음~9장)

[2]
책사랑 2024/02/19 112
8387

 4월부터 함께 읽고 싶은 책 추천주세요~

[6]
책사랑 2024/02/12 154
8386

 "올리버 트위스트" 진행일정(수정2)

[6]
책사랑 2024/02/12 152
8385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다섯번째 미션~

[6]
책사랑 2024/01/23 189
8384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네번째 미션

[1]
pinetree.. 2024/01/17 229
8383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4/01/12 258
8382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두번쩨 미션-3,4장

[1]
책사랑 2023/12/31 281
8381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첫번째 미션

[5]
pinetree.. 2023/12/22 306
8380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진행일정

[2]
pinetree.. 2023/12/06 378
8379

 <마흔에 읽는 니체> 네번째 미션방 엽니다~.

[9]
준혁재정.. 2023/12/05 409
8378

 "마흔에 읽는 니체" 세번째 미션~~

[11]
책사랑 2023/11/25 416
8377

 <마흔에 읽는 니체> 두번째 미션

[5]
pinetree.. 2023/11/23 548
8376

 <마흔에 읽는 니체> 첫번째 미션

[3]
준혁재정.. 2023/11/14 502
8375

 <마흔에 읽는 니체> 진행일정

[2]
준혁재정.. 2023/11/03 558
8374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3/11/01 687
8373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두번째 미션

[9]
pinetree.. 2023/10/25 595
8372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첫번째 미션

[1]
책사랑 2023/10/16 623
8371

 다음 책 "내 영혼이 따뜻햇던 날들" 일정입니다~~

[2]
책사랑 2023/10/10 612
8370

 <가재가 노래하는 곳> 세번째미션

[3]
준혁재정.. 2023/10/10 667
8369

 <가재가 노래하는 곳> 두번째 미션

[5]
책사랑 2023/09/26 1,049
8368

  <가재가 노래하는 곳> 첫번째 미션

[2]
pinetree.. 2023/09/19 883
8367

  <가재가 노래하는 곳> 일정입니다~

[2]
pinetree.. 2023/09/07 924
8366

 <방구석 미술관2> 한국편 세번째 미션

[2]
pinetree.. 2023/09/07 7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