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2> 세번째미션 제9편 예심

글쓴이 준혁재정맘

등록일 2022-11-21 10:36

조회수 590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57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늦어진 미션  죄송합니다.

결코 가볍지 않은 주제임에도, 인간의 양면을 고스란히 보여주는 ...흥미롭습니다.

지난 7편 알료사 편의 섞는냄새에서는 

그 삶의 무거움에 함께 무거워지기도 했습니다.

섞는냄새라는게 눈을 감아도 고개를 돌려 외면해도

온 몸으로 파고드는 그 냄새라는 것이.

삶은 환희이고 기쁨이라 하더라도

우리에게 예기치 않게 섞는냄새와 같은 삶이 한순간 덮치더라도

외면할수도 없는 그 삶을 또 묵묵히 받아들이고 살아내라는  메세지로 받아들였습니다.


9편 예심입니다.

정황상 드미트리가 살인자인데... 

8편에 이어 9편 예심부분을 읽으면서 드미트리에게서 삶의 애정과 고결함을 엿보았습니다.

안타깝기도 하고 이야기가 어찌 전개가 될지 흥미롭기도 합니다.

3천루블은 도대체 어디서 났을가? 궁금했는데..

1. 3천 루블에 대한 드미트리의 말을 믿을 수 있으신지요?

2. 누가 아버지를 살해 했을까요?

3. 검사가 드미트리에게 옷을 벗으라 합니다.

드리트리는 굴욕감과 치욕을 얘기합니다.

함께 알몸이 아니라 한명만 알몸으로 벗기는거.

예전 백인이 흑인노예에게 첫만남에서 요리 하고, 일제시대나 반공법으로 고문할때 이리한다고 들은적이 있습니다.

요부분을 읽으시면서 어떤 생각을 하셨는지요?

저는 인간이 참으로 잔인할 수 있다.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좋은책 함께 읽으니, 더 깊이 생각할 수 있어서 더 좋은듯 합니다.

행복한 책읽기 응원합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북클11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책사랑 2022-11-22 17:01 
1. 어쩌면 믿을 수도 있을것 같아요~드미트리는 해석을 이렇게 저렇게 하는 것이지 골간의 팩트는 있는것 같아서요.
2.저는 어느 유튜브 리뷰 하나 들으면서 이미 스포가 되어서 ㅎ
3.강압,범인으로 몰아가는 인간적이지 못한 방법이라 생각해요.

미션하다보니 표도르를 죽인 범인을 알고 읽는것과 모르고 읽는것의 차이는 참 클거란 생각이 드네요~
저는 범인의 이미 알고 있으니 등장인물의 심리중심으로 보게되더라구요. 도스토옙프스키가 말하고고자 하는 인간 심리들요~

pinetree1m 2022-11-21 11:45 


7편 “썩는 냄새” 부분에 대해 이렇게 깊은 통찰로 이야기해주시니 저 또한 다시금 생각하게 되네요! 이 책을 읽으면서 김영민 교수의 <아침에는 죽음을 생각하는 것이 좋다> 라는 책에 끌려 빌려만 두고 프롤로그만 읽었는데, 읽은 부분과 준혁재정맘 님께서 말씀하시는 부분이 많이 겹쳐서 “아~!” 하고 또 다시 생각하고 머무르게 되네요. 

책사랑 2022-11-22 17:02:28
저도 저 책 제목을 들어본적이 있는듯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335

  <알로하, 나의 엄마들> 일정입니다

[1]
준혁재정.. 2023/02/05 44
8334

 <아픔이 길이 되려면> 네번째 미션(4장)

[1]
pinetree.. 2023/02/02 142
8332

 <아픔이 길이 되려면> 세번째미션

[3]
준혁재정.. 2023/01/29 293
8331

 "아픔이 길이 되게 하려면" 두번째 미션 (2장)

[2]
책사랑 2023/01/16 216
8330

 <아픔이 길이 되려면> 첫번째 미션

[3]
pinetree.. 2023/01/11 415
8329

  <아픔이 길이되려면> 일정입니다

[1]
pinetree.. 2022/12/29 654
8328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마지막 미션

[4]
pinetree.. 2022/12/29 662
8326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여섯번째미션

[3]
준혁재정.. 2022/12/19 723
8325

 새 해 함께 읽을 책 진행 순서 입니당~~

[5]
책사랑 2022/12/05 639
8324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2> 네번째 미션 10편 소년들

[2]
pinetree.. 2022/11/30 611
8323

 앞으로 읽을 책 추천주세요~

[9]
책사랑 2022/11/28 605
8322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2" 다섯번째 미션~(4부 11편)

[2]
책사랑 2022/11/28 493
8320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2> 세번째미션 제9편 예심

[3]
준혁재정.. 2022/11/21 590
8319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2권 두번째 미션ㅡ8편

[4]
책사랑 2022/11/07 807
8318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2> 첫번째 미션(7편)

[5]
pinetree.. 2022/11/02 1,023
8316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2> 진행 일정요~

[4]
책사랑 2022/10/18 1,274
8315

  <카라마조프 형제들> 세번째 미션(4편)

[2]
pinetree.. 2022/10/11 1,453
8314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1> 네번째 미션 (2부 5편)

[1]
책사랑 2022/10/11 1,234
8313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두번째미션

[2]
준혁재정.. 2022/10/05 1,316
8312

  세번재 미션도 이번주 금요일까지 올리겠습니다!

[1]
pinetree.. 2022/10/04 1,196
8311

 죄송합니다. 두번째미션 기다려주세요

[1]
준혁재정.. 2022/09/28 1,406
8310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1권 첫 번째 미션~(수정)

[4]
책사랑 2022/09/14 1,439
8309

 다음책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진행일정요~

[2]
책사랑 2022/08/31 1,849
8308

  <나는 옐로에 화이트에 약간 블루> 마지막 미션

[2]
pinetree.. 2022/08/29 1,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