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체리토마토파이>세번째미션

글쓴이 준혁재정맘

등록일 2023-03-26 17:21

조회수 1,703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8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노년의 소소한 일상의 행복을, 그리고 죽음에 대한 생각들을 갖게 하는 책이었습니다.

미션이 좀 늦었지요?

죄송합니다. 책읽기가 여의치 않아서 자꾸 늦어지네요.

세번째 미션은 책의 내용들보다는 중년이나 노년의 삶에 대한 이야기 나누기로 해 보겠습니다.

첫번째 두번째 미션에서도 공통적으로 나오고 있는 미션입니다만,

우리의 노년의 모습들 어떨까요?

예전엔 젊은날의 사랑이야기 젊은이들의 삶에 대한 소설들을 읽었다면

요샌 자연스레 중년이후의 이야기들에 관심이 갑니다.

그래서 박완서 선생님의 중년이후의 사랑이야기, 노년의 삶을 이야기한 소설집들이 좋았구요.

거기에 은빛사랑이란 표현이 참 멋지다 라고 생각한 적도 있습니다.

머리가 희끗희끗한 사람들의 사랑이라고 은빛사랑이라 명명했더라구요.

아직까지도 내 손발을 필요로 하는 자식들과 부모봉양이라는 책임감, 의무감에서 자유로울수 없지만

시간적 경제적으로 자유로운 노년의 시기가 온다면?

지금도 행복하지 않다라고 말할 순 없지만

그러한 삶의 의무에서 자유로워지고 싶네요.

졸혼도 하고, ㅎㅎ 

바쁜일상말고 따분한 일상을 살아보고 싶어요. 끊임없이 읽는거 말고 심심한데 책이나 볼까..

그리고 편안하고 덤덤한 죽음.이면 좋을것 같아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책사랑 2023-03-28 15:10 
졸혼도 하고~~ ㅋㅋ
은빛 사랑이라는 표현에는 왠지 위험스럽단 염려가 ㅋㅋ

저는 왠지 노년에도 치열한 독서를 하고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음..갑자기 생각이 안나는데 90대이신데 현역이신 정신과 의사처럼 저도 이생에는 영원히 현역이고
싶은 욕심?이 있어서 일까요.
현역에 대한 의욕이 좀 더 길게 이어졌으면 좋겠다는 바램이~~
문득,, 많은 에너지들이 소진되어 잔처럼 그렇게 소일하는 날들이 온다면 또 그때는 자연스레 받아들여야겠죠~
노년을 생각하니 부모님 생각에 안쓰럽고,, 나의 미래가 된다는 불안감도 생기고.. 
미래를 생각하며 현재를 잘 살아야겠죠~~ 

미션 감사합니다^^
모두 덕분에 또 한 권의 책을 완독했어요~

pinetree1m 2023-04-04 23:22:50
책사랑님의 독서에 대한 사랑이 느껴져요~^^ 꾸준함이 치열함과 동의어가 될 수 있다는 느낌이 듭니다~
pinetree1m 2023-03-28 07:41 

은빛사랑에서 갑자기 졸혼이 나와서 빵 터졌습니다 ㅎㅎ

저도 종종 생각하던거라~ㅎㅎ 치열한 독서가 아닌

심심한데 책이나 읽을까~ 넘 좋네요^^


저는 사부작 사부작 뜨개나 재봉하면서 보내기도 하고

텃밭을 꾸미기도 하고 여기 저기 돌아다니면서 산책하듯

여행도 자주 하고 싶어요. 

계속해서 생산적인 일도 하고 싶은데 책읽어주는 할머니나

과학관에서 설명해주는 할머니도 하고 싶네요^^ㅎㅎ

지금보다 더 바쁜 노년일 듯합니다;;

책사랑 2023-03-28 19:10:03
파인님은 정말 바쁘신 노년이실듯요~
사부작 사부작 뜨개 재봉도 좋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400

 다음 책 "모스크바의 신사" 진행 일정입니다~~

책사랑 2024/05/18 39
8399

  <자연에 이름 붙이기> 네번째 미션

[1]
pinetree.. 2024/05/17 55
8398

 <자연에 이름 붙이기> 세번째 미션

[2]
준혁재정.. 2024/05/11 91
8397

 "자연에 이름 붙이기" 두번째 미션~~

[1]
책사랑 2024/04/29 159
8396

  <자연에 이름붙이기> 첫번째 미션

[5]
pinetree.. 2024/04/22 225
8395

  <자연에 이름붙이기> 진행일정(수정) :1주씩 연기

[3]
pinetree.. 2024/04/09 246
8394

 <올리버 트위스트> 마지막 미션

[3]
준혁재정.. 2024/04/07 257
8393

  "올리버 트위스트" 다섯번째 미션(37~46장)

[4]
pinetree.. 2024/03/27 360
8392

 다음 책들 진행 순서 입니다

책사랑 2024/03/19 283
8391

 올리버 트위스트 네번째 미션(29-36장)

[1]
책사랑 2024/03/19 327
8390

 찰스 디킨스의 <올리버 트위스트>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4/03/17 336
8389

  늦은 두번째 미션입니다..ㅠㅜ

[10]
pinetree.. 2024/03/01 462
8388

 "올리버 트위스트" 첫번째 미션(처음~9장)

[4]
책사랑 2024/02/19 506
8387

 4월부터 함께 읽고 싶은 책 추천주세요~

[8]
책사랑 2024/02/12 477
8386

 "올리버 트위스트" 진행일정(수정2)

[6]
책사랑 2024/02/12 480
8385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다섯번째 미션~

[6]
책사랑 2024/01/23 499
8384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네번째 미션

[1]
pinetree.. 2024/01/17 544
8383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세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4/01/12 576
8382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두번쩨 미션-3,4장

[1]
책사랑 2023/12/31 549
8381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첫번째 미션

[5]
pinetree.. 2023/12/22 584
8380

  <하늘과 바람과 별과 인간> 진행일정

[2]
pinetree.. 2023/12/06 671
8379

 <마흔에 읽는 니체> 네번째 미션방 엽니다~.

[9]
준혁재정.. 2023/12/05 642
8378

 "마흔에 읽는 니체" 세번째 미션~~

[11]
책사랑 2023/11/25 671
8377

 <마흔에 읽는 니체> 두번째 미션

[5]
pinetree.. 2023/11/23 8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