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내가 사랑한 화가들" 두번째 미션

글쓴이 책사랑

등록일 2023-05-22 18:29

조회수 654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188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1. 고통의 여왕을 넘어 여신이라는 프리다 칼로의 인생을 보며 마지막 작품,

"비바 라 비다"의 수박이 참 애처로왓습니다.
어쩌자고 "인생이여 만세!" 일까요?
저자의 프롤로그에 나온 "그림과 친해지는 가장 쉬운 방법은 먼저 화가의 인생을 들여다보는 것"이었다는 말처럼 
화가의 인생 이야기를 들으며 작품을 보니 몰입의 경지가 되네요.
여러분은 프리다 칼로를 어찌 읽으셨을지 궁금해요~

2. 실생활의 타일에도 많이 그려지는  구스타프 클림트의 "키스"를 나의 말, 내 느낌으로  감상문을 적어볼까요?

3.툴루즈 로트네크를 저자는 두다리가 모두 부러지고 평생 장애인으로 살았기에 달리고 싶은 욕구가 목구멍까지 차오를 때 "말"을 그리고 "댄서"를 그렸을 거라고 해요.  여러분은 자신의 부족한 어떤 부분을 다른 행위로 대체시키는 것이 있나요?

4.일부 예술가들이 현실을 외면한 채 온갖 실험적인 예술 작품을 선보일 때 케테 콜비츠는 가난하고 힘없는 사람들 편에 서서 그들의 삶을 그려내는 것이 예술가가 할 일이라고 합니다. '아름다운 것만이 예술은 아니다'(p196) 여러분은 예술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제겐 여전히 어려운 그림이지만 
이 번 책을 읽으면서  그림에 대해 새로이 보이기 시작하는 것 같아요~
좋은 책 추천 감사드려요^^

앞부분을 아직 조금밖에 못읽어 두번째 미션부터 올립니다~~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pinetree1m 2023-05-31 15:06 
1.프리다 칼로의 그림 중 자화상의 짙은 눈썹을 볼 때마다 그녀의 강한 의지와 함께 가슴이 아려오는 따가움을 느끼곤 했는데
그녀의 편할날이 없던 인생이 그림에 투사된 것이 아닌가 싶었어요. 그녀를 좀 더 알게 되고 <비바 라 비다>를 보니 그냥 수박으로 보이지 않네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살아갈 수 있게 해주었던 것, 그것을 찾은 그녀가 부럽기도 하고 대단해보였어요.
고통스러운 순간마다 죽음이 아닌 삶을 선택하고 "그림을 그릴 수 있는 한, 살아 있음이 행복하다"고 말한 프리다 칼로가 멋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2. 키스를 보면 황금색이 화려하다는 느낌보다 따뜻하고 포근하다는 느낌이 들어요. 벼랑 끝에 있어도 여자의 표정이 한 없이 편안하게 보이고...저도 누군가에게 의지해서 포근하게 안겨있고 싶다는 느낌이 들더라구요 ㅎㅎㅎㅎㅎ

3. 아직 부족한 부분을 다른 행위로 대체하는 능력이 없는 것 같지만... 부족한 부분이 있으면 그냥 그 부분을 보완하려고 계속 노력하는 것 같아요~아주 잘하는 것이 없다보니 이것도 조금, 저것도 조금 배우면서 잘하는게 무얼까 알아보고 있는 거 같아요~ㅎㅎ

4. 예술은 치유인것 같아요. 우리가 "힐링"이라고 하는 말도 지치고 상처 받은 마음을 치유한다는 뜻이잖아요. 
내가 좋아하는 음악, 그림, 문학, 영화 등등을 보면서 지친 마음을 치유하게 하는 것.
의식주와 다르게 예술은 그런 능력을 가지고 있는 것이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번뜩 드네요^^;;
준혁재정맘 2023-05-30 00:32 

4. 예술은 감동인것 같습니다

음악이든 미술이든 문학이든

그것을 접하고 나에게 뭉클해지는 무언가,

가슴 따뜻해지는 무언가,

아 아름답다고 느껴지는 무언가가 있다면

미세한 떨림이리도 우리마음을 움직이게 하는 힘이 예술의 본질인듯합니다

그래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것은 또 그것대로

현실을 담아내는 예술은 또 그것대로의 아름다움을 간직하면서 우리에게 감동을 주는듯 합니다



책사랑 2023-05-30 17:47:42
감동, 미세한 떨림~~ 예술작품을 보고 감동을 받는다는 것이 정말 신기해요~
자음과 모음의 결합인 사랑이라는 글자를 보기만 해도 사랑이 느껴지는~
꽃을 그렸을 뿐인데 행복해지는~
준혁재정맘 2023-05-30 00:24 

1.그럼에도 살고싶다 고 얘기한 프라다 칼로

삶에대한 애절함에  숙연해집니다


다시태어난다면

그러함에도 디에고 리베라를 다시 만나 사랑하고 싶을까요

문득 김광석의 너무아픈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 노래가 생각나 다시 들어보았습니다


너무아픈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

우리 이제 다시는 사랑으로 세상에 오지말기

그립단 말들도 묻어버리기


칼로는 그토록 아픈사랑을 왜 그만두지 못했을까요

책사랑 2023-05-30 17:54:14
그니까요~프리다의 디에고에 대한 사랑이 뜨악해요.
pinetree1m 2023-05-26 14:45 

 책 읽으며 작가의 일생에

대한 이야기를 알게되니 좀 더 작가의 작품을 보고 싶어졌어요~

책사랑님 미션을 다시 생각하며 책을 읽은 제 생각을 정리해봐야겠습니다^^

준혁재정맘 2023-05-23 14:24 

책사랑님 미션 감사합니다 

미션내용보니 책내용이 궁금해서 안능 읽어보았습니다

핵심적인 내용들 콕콕 찍어 미션 잘 내어주셨네요~

마저 잭읽기하고 미션수행 하겠습니다



책사랑 2023-05-23 18:18:12
프리다 칼로를 읽으며 저는 엄청난 충격을 받았어요~ 저자가 말한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렸다는 말이 딱맞는 화가 같아요~

저는 요약을 잘 못해서 늘 고민요~
첫번째 미션하며 훈련 좀 해야겠어요~
저에겐 준혁재정맘님의 첫번째 미션이 맞춤미션이어요~~

칭찬 감사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369

 <가재가 노래하는 곳> 두번째 미션

[2]
책사랑 2023/09/26 83
8368

  <가재가 노래하는 곳> 첫번째 미션

[2]
pinetree.. 2023/09/19 229
8367

  <가재가 노래하는 곳> 일정입니다~

[2]
pinetree.. 2023/09/07 269
8366

 <방구석 미술관2> 한국편 세번째 미션

[2]
pinetree.. 2023/09/07 249
8365

 <방구석 미술관2> 한국편 두번째 미션

[1]
책사랑 2023/09/02 282
8364

 <방구석미술관 2> 한국편 첫번째미션

[4]
준혁재정.. 2023/08/23 293
8363

  <방구석미술관2> 한국편 진행일정

[6]
준혁재정.. 2023/08/11 140
8362

 <죄와벌2> 6부 세번째미션

[7]
pinetree.. 2023/08/08 164
8361

 <죄와벌 2> 제5부 두번째미션

[2]
준혁재정.. 2023/08/01 163
8360

 다음에 읽을 책들 순서입니다~~

[2]
책사랑 2023/07/25 167
8359

 "죄와 벌"2 첫번째미션~

[10]
책사랑 2023/07/24 208
8358

 <죄와 벌>2 진행 순서~(수정본)

[6]
책사랑 2023/07/08 285
8357

 하반기 함께 읽을 책 추천 주세요~~

[11]
책사랑 2023/07/06 298
8356

  <죄와벌1>3부 세번째 미션 (기다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6]
pinetree.. 2023/06/29 583
8355

 <죄와 벌1> 제 2부 두번째미션

[2]
준혁재정.. 2023/06/26 461
8354

 <죄와 벌>1 첫번째 미션~

[4]
책사랑 2023/06/23 508
8353

  <내가 사랑한 화가들> 마지막 미션

[6]
pinetree.. 2023/05/31 581
8352

 다음 책 "죄와 벌" 1권 진행일정

[3]
책사랑 2023/05/30 618
8351

 "내가 사랑한 화가들" 두번째 미션

[8]
책사랑 2023/05/22 654
8350

 <내가 사랑한 화가들> 첫번째미션

[5]
준혁재정.. 2023/05/18 537
8349

 <내가 사랑한 화가들> 진행일정

[2]
준혁재정.. 2023/05/05 712
8348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마지막 미션~(13, 14장)

[3]
책사랑 2023/05/01 794
8347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네번째 미션 (10~12장)

[8]
pinetree.. 2023/04/27 752
8346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 세번째미션

[5]
준혁재정.. 2023/04/20 907
립프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