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3 Bio reading: Thomas Edison

글쓴이 홍박샘

등록일 2010-07-22 16:06

조회수 2,366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12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Biography book report.docx (10.88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Biography book report                                      Name ________________________

 

1. About whom is this book written and why is this person significant enough to have a book?

 

 

 

 

 

 

2. What section of the book made the strongest impression on you? Why?

 

 

 

 

 

 

 

 

 

 

 

 3. Write about his early life as a child. How is his life different from yours?

 

 

 

 

 

 

 

 

 

 

 

4. Has your reading of the book helped your further interest in this person? Why or why not?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Leo 더블우맘 2010-07-30 14:32 

Biography book report             Name             

1. About whom is this book written and why is this person significant enough to have a book?

This book is about “Thomas Alva Edison”.

He makes some light bulb, the first movie camera, phonograph and a lot of other things, too.

I think Edison has a few sleep. Because he need to make many things.

    

2. What section of the book made the strongest impression on you? Why?

I am impressed on making a phonogragh. Because I think record and play back someone’s voice is very difficult to make. And light bulb is to easy, because some people made light bulb, he gust make perfact. So I think phonogragh is best of his things.

 

  

3. Write about his early life as a child. How is his life different from yours?

When Thomas Edison was about seven, his family moved from Milan, Ohio, to Port Huron Michigan.

      Thomas sold newspapers, candy, and fruit to passengers at train.

But I don’t sold things at train.

When I was 10 years old, my family moved from Daegu to Seoul.

4. Has your reading of the book helped your further interest in this person? Why or why not?

    This book helped me further interest in this person.

I am very interested in Thomas Alva Edison. More than before reading this book.  

I think he is the best inventor.

When he is young, I think he make blueprint of his inventions, so he doesn’t study at school.

   

더블우맘 2010-07-30 14:34:43
마지막 문장이 살짝...마음에 걸리네요...^^;;
"그래서 공부 안했다" ㅎㅎ
휘윤맘 2010-07-30 22:37:01
레오덕분에 멋진 단어 알고가요, Blueprint..
아픈 몸에도 불구하고 미션을 완수하는 책임감,
역시 장한 아들 레오에게 큰 박수를 보내요,,,
책사랑 2010-07-27 23:42 

Biography book report                                                      Name _____Hector___________________

 

1. About whom is this book written and why is this person significant enough to have a book?

 

 This book written about Edison.

  He is one of the all-time greatest inventors.

 

2. What section of the book made the strongest impression on you? Why?

 

   One day ,while Thomas was experimenting in the laboratory,the baggage car caught fire.

 

 

3. Write about his early life as a child. How is his life different from yours?

 

Thomas daydreamed a lot. I did not.

 

 

4. Has your reading of the book helped your further interest in this person? Why or why not?

 

 No.Because my dream is biologist.

 

###울 아덜 Hector는 이번미션을 단답형 비스무리하게 써놓고 쿨쿨주무시네요.

엄마가 타자치는 수고로움은 덜하지만 좀 민망하네요...

Sophie맘 2010-07-28 00:05:07
생물학에 관심이 많은 Hector는 어떤 책을 좋아하는지 궁금한데요?
푹푹 찌는 더위에 책 읽고 수고한 아이들 잘 자야지요. ^^
휘윤맘 2010-07-28 00:13:22
에디슨은 공상을 하지만 Hector는 선생님 말씀을 열씨미 듣지요?
Hector의 꿈은 듣기만 해도 근사해요,,
멋진 꿈 꼭 이루어질거에요,,화이팅!!!
Kate 2010-07-28 00:16:26
ㅎㅎㅎ 휘윤맘님과 실시간? ㅋㅋㅋ

책사랑님, 메일 보냈사와요~
근디 Hector는 이번엔 단답형?? ㅋㅋ
린도 답쳐서 시키믄 이런 사태가 발생하기 땜시, 일요일을 아예 북클럽 미션일로 못 박아 놓았답니다.
그러니 좀 여유있게 하더라고요. ^^
책사랑 2010-07-28 19:35:07
Sophie맘님! Hector는 창작을 싫어하고 동물에 관한책을 좋아해요.
특별히 한권한권의 책보다는 관심가는대로 닥치는대로 보는스탈이에요.
누나 만화보는시기가 안타깝게도 헥터 스스로 책보는시기여서 지금은 엄마가 마니 애먹고있어요.
창작동화는 제가 읽어주는데 요즘은 "나의 린드그렌선생님"읽어주고 있고
스스로 보는책은 "나무 의사 큰손할아버지"요.
아직은 삽화가 조금있는책을 보아요.
그림보기를 좋아해서 이야기나누다보면 멍도 있지만 아직 창의력이 살아있어서 좋아요.
한글책 이야기만 나오면 지나칠수가 없네요.
근데..영어책 뭐 좋아하는지 물어보신거 아닌가몰라요?

휘윤맘님!응원감사요~~
선생님 말씀 열씨미들으라 등교길마다 세뇌시켜요.
아이에게 꿈은 이루어진다도 함께 세뇌시키고 있어요^^

케이트님!여러도움 감사요~~
맞아요 닥쳐서 댓글달기전에 하려니 이런 불상사가...
글구 12기는 작문반인걸 깜빡했어요..
해답찾는 정도로만 영어책을 읽고 읽다보니..
생각을 확장하며 예를 들며 글쓰는 훈련을 하렵니다^^
휘윤이 2010-07-27 22:16 

Biography book report                                                      Name ________________________

 

1. About whom is this book written and why is this person significant enough to have a book?

 EDISON is a great inventor with a lot of bright ideas.

He came up with more then 1,000 inventions.

For example, light bulb.and phonograph, first movie camera.

 

 

2. What section of the book made the strongest impression on you? Why?

 In 1931, this great inventor died at the age of 84.

As a tribute to him, lights were turned off all across the United States

For one minute on the night of his funeral.

 

 

3. Write about his early life as a child. How is his life different from yours?

 Edison teacher thought he was stupid.

 But his mother knew her son was smart.

 He lovesed books about science.

But I hate books about science.

 Because it’s boring. I lovestory books.

 

 

4. Has your reading of the book helped your further interest in this person? Why or why not?

 Yes. Edison make light bulb perfectly and long-lasting.

 He built the first move studio and even made his own films.

 Through this book I knew about EDISON further.

Sophie맘 2010-07-27 22:51:19
정말 과학책을 좋아하는 어린이를 보면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그렇게 어려운 이론을 이해하면서 또 좋아하기까지 하다니!! 그래서 우리 집에서도 아주 쉬운 책, 과학만화책부터 조금씩 읽으며 도움받고 있어요.
휘윤이 2010-07-27 23:16:12
죄송한데요 ^--^
저 휘윤이는 과학책을 안 좋아하고, 좋아하려고 생각해 보고 있습니덩....^^
소피는 정말 영어를 잘하는 것 같아요..
저도 과학 만화책 부터 읽어 볼게요..
휘윤맘 2010-07-27 23:27:37
휘윤이랑 함께 미션을 했어요,,(엄마가 옆에서 많이 도와줌)
특히 2번 미션은 린언니의 미션을 따라한듯,,(린언니 죄송해요)
전기문시리즈가 휘윤에게 어렵지만 그래서 더욱 이야기를 많이나누게 되었어요,,
휘윤에겐 또 다른 사고의 글쓰기 경험입니다. 흥미로와요..
Sophie맘 2010-07-27 23:47:09
앗, 휘윤이구나? 휘윤이가 직접 올린 글인지 모르고 아줌마가 댓글 달았네.
과학만화책 권했다고 엄마가 싫어하시면 어쩌지? ^^;;
이번엔 많이 들어봤던 에디슨 이야기라 좀 쓸 말이 있었던 것 같아.
우리는 매번 휘윤이 글도 보고 따라하는데..^^ 계속 도움 부탁해~~.
책사랑 2010-07-27 23:52:00
미션글 카피 어떻게 하는지 궁금해요.
미션밑에 답글 클릭하고 오른쪽 마우스 클릭해서 전체선택 한 다음
다시 오른쪽버튼으로 복사를 하래는데 도대체 복사메뉴가 안떠요ㅠㅠㅠ

장례식 장면이 저도 인상적이었는데 울 아덜은 기차칸 실험실 불난게 인상적이래요.
러브스토리책을 좋아한다는 휘윤이말이 인상적이에요.
남자 아이들은 거꾸로 창작동화 디밀면 많이 지루해해서 읽히려면 작전(?)을 좀써야하고
이도저도 안되면 울집은 엄마가 그냥 읽어주거든요.
휘윤이의 글을 보니 문학소녀 같아요^^
Kate 2010-07-28 00:14:01
미션글은 이 페이지에서 카피 하시면 절대 카피가 안되구요. 조기 오른쪽 위에 파일을 다운 받으셔서 거기서 직접 답안 작성하신 후 그걸 카피하여 답안에 붙이셔야 해요.
책사랑님, 그럼 이제까지 미션을 모두 타이핑 하셨쎄요??? ^^;;
Kate 2010-07-28 00:19:20
휘윤이 이번에도 아주 잘 썼네요.
휘윤이 글 보며 늘 느끼는거지만, 어째 실력이 하루가 다르게 부쩍부쩍 느는것 같아요.
요즘 집듣을 열심히 하고 있어서 그런가, 문장 표현도 훨씬 자연스러워진것 같구요.
이뿌니 휘윤이 계속 이대로 아자아자~~~ !!!
휘윤맘 2010-07-28 00:23:48
칭찬받기 민망해요,찔리기도 하고
미션 1,3,4 는 책보고 쓴것이고 3번만 자기스스로,,,했음을 고백합니다.
Lynn 2010-07-27 01:22 

Kate 2010-07-27 01:23:32
스캔을 했더니 글씨가 너무 흐리게 나오기에 이번엔 사진을 찍었더니..
저 시커먼건 내 손 그림자??? ㅡ.,ㅡ
아무래도 컴에 워드로 바로 치는게 나을것 같죠?...
sophie맘 2010-07-27 09:31:37
에디슨의 장례식 장면에서 감동을 받았군요!
저도 그 부분을 보고 그 당시 사람들이 어떻게 느꼈을까 하고 생각해봤어요.
소피는 아무말이 없었는데 한번 물어 봐야겠어요.
글 아주 잘 봤어요. 린이 글에서 많이 배워요.~~ ^^
휘윤맘 2010-07-27 23:37:24
린은 정말로 전기문 시리즈를 좋아하네요..
아는 만큼 보인다고 역쉬 스마트 린!!!
영어와 사이언스를 겸비한 린 ^**^ 멋져부러~~
책사랑 2010-07-27 23:55:17
관계대명사를 넣어 거침없이 글을 써나가는 모습이 씩씩하고 멋져요^^
휘윤맘 2010-07-28 01:20:13
아까 마신 커피땜시 잠이 안와 북클럽 둘러보고 있음다,
네,휘윤은 언니가 둘이나 있고요,
,제가 왜 캐이트님 심플하고 쿨한 삶이라고 했는지 이제 알겠죠?
휘윤은 영어시작을 작년부터해서 지금 벼락치기중이랍니다.
집중듣기도 처음이고 북클럽을 만나 글쓰기는 이제 꽃피기 시작하네요..
북클럽은 만난것이 굉장한 행운이죠 .(일단 본인이 영어자체를 좋아한다하고요)
처음에 12기 북클럽 문을 연후로 린의 미션은 신선한 충격이었어요..
어쩌면 저렇게 세련되게 쓸수있는지,,,,,,꼬박 린의 미션을 챙겨봤네요..
가능한한 오랫동안 린의 멋진글도 보면서 응원할게요,
동생들에게도 린처럼 영어를 잘하는 팁도 좀 알려주시와요(오늘의 하고픈말) ^**^~~

Sophie 2010-07-23 21:21 

1. This book is about Thomas Alva Edison. And he was a genius!

    He was talented and had lots of amazing idea. With that, he made light bulbs, phonograph, movie   

    cameras, and lots of other things too. That is the reason he is significant enough to have a book.

 

2. I was impressed at Edison worked SO hard at making the light bulb. I read he tested thousands of 

    filament, and that took over a year!  I thought it was easy to finding the right filament.

    But now I know it is a very hard job.

    Also, I was impressed that he had a sence of humer. I thought he was always serious person.

    But, I think Edison's joke is dangerous. Someone could get hurt! If I were Edison, I would rather

    pour flour on them. 

 

3. When Tomas Edison was about seven, his family moved to Port Huron. He started school in Port    

    Huron. But he daydreamed a lot, and he had some serious ear infections that left him almost deaf.

    So Mrs. Edison taught him at home. I think Mrs. Edison thought a little worried about Tomas, but

    kept on encourge him and taught Tomas very much.  

 

4. I am very interested in Tomas Edison now. Before, I had known Edison no more than a guy making

   light bulbs. But now, after reading this book. I knew a lots of things about Edison.

  

휘윤맘 2010-07-23 23:15:14
정말로 퍼펙트하다고 생각합니다. 굳이 칭찬의 말이 필요없을 듯..
제가 보기엔 백점만점에 백점 !!!!
정말로 장래가 촉망되는 어린이네요,,멋져요 ^**^
Kate 2010-07-27 01:28:39
정말 잘 썼네요. 이 글만 봐도 이미 책 한권은 다 읽은 듯!
제대로된 북리뷰를 한 sophie에게 박수를 짝짝짝~~~!!!!!!!!!!!!!!
sophie맘 2010-07-27 09:36:56
아유~~ 정말 감사해요. 엄마한테서도 못 받아 봤던 칭찬들을 이렇게 해주셔서..
아이가 아주!! 좋아합니다. ^^;;
휘윤맘 2010-07-28 00:07:49
원래 엄마들은 객관성이 가끔씩 떨어지잖아유..
휘윤보고 소피의미션을 한번읽어 보고 시작 하라했답니다
다른 멤버들 미션을 읽는 것도 큰 도움이 되네요,,감사^**^
책사랑 2010-07-28 12:42:26
자기의 생각을 영어로 자연스럽게 표현되어서 넘 좋으네요.
12기는 자기의 생각을 자기의 글로 스는것 같은데 울집은 베껴쓰기 단계여서 마니 민망해요.
늘 좋은 모범을 보여주셔서 감사해요.
댓글 읽는것도 참으로 많은힘이 됩니다^^
휘윤이 2010-07-22 19:23 

홍박사님  미션 감사합니당..

 

     

 

Dr. Hong 2010-07-22 20:42:56
The teacher looks pretty. Is she me?
휘윤이 2010-07-22 21:38:21
of course~~ that teacher is you!!
i think you are so pretty..♡♥☆★
책사랑 2010-07-22 17:36 

박사님!넘 더우시죠?

시원한 화채 드시고 더위야 물렀거라 하시어요~~

 

이번책도 즐독+열독하고 올께요^^

홍박샘 2010-07-22 18:18:02
보기만 해도 시원하이~
휘윤이 2010-07-22 19:24:49
아~~맛있겠당..
먹고싶어용...*^^*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20

 #3 Bio reading: Thomas Edison

[35]
홍박샘 2010/07/22 2,366
819

 Tomie #4 The Baby Sister

[72]
홍박샘 2010/07/22 5,072
796

 Hi, I'm Arleigh

[18]
Arleigh 2010/07/15 3,656
791

 Biography reading # 2 Marie Curie

[35]
홍박샘 2010/07/14 3,845
790

 Tomie # 3 Now One Foot, Now the Other

[90]
홍박샘 2010/07/14 3,745
789

 Arleigh 선생을 소개합니다

[8]
홍박샘 2010/07/13 2,041
778

 Tomie #2 Little Grunt & the Big Egg

[85]
홍박샘 2010/07/08 5,655

   1번 문제 수정 및 추가 설명

[1]
홍박샘 2010/07/12 1,944
777

 Bio-reading # 1 Albert Einstein

[37]
홍박샘 2010/07/08 2,452
774

 [댓글 필수] 댓글 담당자 명단

[14]
홍박샘 2010/07/07 3,799
745

 Tomie #1 Oliver Button is a Sissy

[101]
홍박샘 2010/07/01 5,705

   숙제 제출일 연장

[2]
홍박샘 2010/07/02 1,856
739

 Biography Reading Schedule

[5]
홍박샘 2010/06/29 2,122
738

 Tomie Writing Club Schedule

[13]
홍박샘 2010/06/29 2,065
736

 저도 감사드려요

[9]
Kate 2010/06/29 1,878
731

 언니 오빠들을 위한 책

[15]
홍박샘 2010/06/28 2,326

   토미시리즈가 메인. 걱정마세요

홍박샘 2010/06/29 2,025
720

 새로 시작하면서 이것저것

[12]
홍박샘 2010/06/25 3,088
719

 # 10

Kate 2010/06/25 1,691

   Group A

[25]
Kate 2010/06/25 1,321

   Group B

[5]
Kate 2010/06/25 1,431

   Group C

[6]
Kate 2010/06/25 1,501

   Group D

[29]
Kate 2010/06/25 1,329
697

 # 9

Kate 2010/06/18 1,899
CCTV 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