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다시 쉬운 글쓰기로

글쓴이 홍박샘

등록일 2011-01-19 16:46

조회수 2,533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1778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책은 무지 쉬운데 글쓰기 지시문은 너무 어렵다고 생각하는군요.

내가 너무 욕심을 냈어요.

사실 글쓰기 훈련 1-2년은 해야 쓸 수 있는 내용을 요구했네요.

Smart About은 편안한 non-fiction입니다.

이 기회에 어휘 공부도 하고 facts를 정리하는 훈련을 합시다.

거기에 가미하여 약간 창작 글쓰기 더하겠습니다.

약간 힘들고 지쳐하는 아이들 다독거려주세요.

 

우리 애들 데리고 오프 모임 한번 할까요?

봄 방학 중에 도시락 싸가지고 회사 강연장에 모입시다.

각자 큰 소리로 읽을 짧은 책 하나 정해서 아이들 책 읽는 모습도 즐기고

엄마들 수다도 떨고요.

되도록 토요일로 시간을 만들어볼게요.

다음 주에는 일자를 정할 수 있을 거 같아요.

2월 토요일 강의실이 꽉 차서 어떨지 확신은 없습니다만 한 번 기획해봅시다.

마치 재롱잔치 하는 기분이네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홍박샘 2011-01-22 10:56 

날이 추워서 오프모임은 아무래도 무리인 듯 싶어요.

따스한 봄 되면 한 번 생각해봅시다.

그래도 4월이 가장 한가하지 않나요?

의견 모아봅시다.

아이들 보고 싶어서 충동적으로 얘기했으나

아무래도 무리인듯....

책사랑 2011-01-22 13:35:35
박사님께서 아이들 이뻐하시고 챙기시는 모습에서 봄을 미리 느끼게 되어요~~

저희는 그때 상황이 맞아야하는지라
언제가 좋겠다 하는 건 없고
결정된 날짜보고 판단할께요.
소극적인 모습을 보일 수 밖에 없어서 송구해요^^
애니맘 2011-01-22 07:37 

오프모임이 결정되면 애니데리고 가도록 할께요.

토요일이면 어린둘째 아빠한테 맡기고 갈수 있어요.

그러나 홍박샘님 여의치 않으시면 너무 무리하지는 마셔요.

따뜻한 봄소풍도 괜찮을것 같아요.ㅎㅎ

12기 친구들 직접보면 너무 반가울것 같아요.

책사랑 2011-01-21 19:26 

마음은 굴뚝 같지만 생업상?어렵겠지요,,

안될것이지만 그래도,,

아이들 서울구경?도 시켜주고 날짜 결정되면 작전도 짜봐야겠어요.

가실 수 있는 분들 넘 좋으시겠어요.

저에게 문화의 혜택을 비껴가는 이런순간들이 참 안타까워요.

 

참여못하지만

준비물이 도시락랑 각자 큰소리로 읽을 책이어서

넘 근사한 소풍+격조높은 만남이 예상되어요~

아이디어뱅크이신 홍박사님 멋지셔요^^

홍박샘 2011-01-21 22:01:36
확정된거 아니고요. 하게되면
책사랑네 애들만 전철태워보냄 내가 데리러나갈게요.
책사랑 2011-01-22 13:28:14
박사님~~~완존 감동요~~~
마음써주신것만도 넘넘 감사드려요^^
아이들에게 전해주면 어떤 반응일지 궁금해지는데요?
수다맘 2011-01-20 21:40 

저도 기다려집니다.^^

박사님 저는 열심히 아이 글 읽어보지도 못하고 댓글 열심히 못 달아서 늘 미안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그래도 아이는 계속 참여하니 그만 둘 수는 없었어요.

 

늘 좋은 미션 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새로운 책으로 다시 만날거 생각하니 기대됩니다.

시리어스 실리 책은 전체를 영어 도서관에서 빌렸었는데 이번 책은 구입하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휘윤맘 2011-01-19 20:03 

봄방학중 오프모임 좋아요~~

각자 먹을것 준비해오셔서 나눠 먹으면 좋겠구요,

예전에 참석했던 어떤모임에서는 늘 모일때마다

각자먹을것을 싸오거나 **사오거나 했는데

뷔페가 되더라구요,,ㅎㅎ

생각만해도 즐거운 오프모임!!!

 볼써 기다려지네요^^

주울 2011-01-19 17:27 

박사님  바쁘신데  12기 북클럽 미셔 정말 오마무지 감사드려요..워찌 보답을 할까요...

요번책에서 확실히 제니가  글쓰기재미를 느낀듯해요..가장 열심히 하더라고요

한글글쓰기도  배우지 못하니  영어로 뢍이팅을 배우는 형식이 됬어요..

더 쉬운글쓰기도  좋습니다..넌픽션도 좋구요..

토욜오프 좋아요  근데  저는 일끝나고 가니 오후정도?

오늘 여럿 아프다는 소식받았어요..박사님 늘 건강 조심하셔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책을 택배로

[3]
홍박샘 2011/01/31 1,940

     명절 이후에 과제 나갑니다

[6]
홍박샘 2011/01/31 2,399
1337

 SSC #8 The Ugly Duck Thing

[69]
홍박샘 2011/01/22 4,789

   The Ugly Duckling 원본

[1]
홍박샘 2011/01/23 2,327
1330

 다시 쉬운 글쓰기로

[9]
홍박샘 2011/01/19 2,533
1328

 새책 결정 & 새 멤버

[17]
홍박샘 2011/01/18 2,649

   신청자 명단

[25]
홍박샘 2011/01/18 2,397
1318

 SSC #7 The Silly Willy Billy Goats

[85]
홍박샘 2011/01/13 3,896

   홍박의 문법 실수

[2]
홍박샘 2011/01/17 2,277

   SSC #7 첨부파일

홍박샘 2011/01/14 2,622
1316

 12기 북클럽 새 책

[5]
홍박샘 2011/01/13 2,335

   책값이 비싸서 낱권 구매할까요?

[10]
홍박샘 2011/01/14 2,216
1296

 애니의 #3~#5 까지의 미션입니다.

[4]
애니맘 2011/01/06 2,278
1293

 SSC #6 The Princess and the Pea

[78]
홍박샘 2011/01/04 4,795

   The Princess the the Pea doc 파일

[1]
홍박샘 2011/01/05 2,947
1277

 SSC#5 The Elves & the storymaker(수정)

[71]
홍박샘 2010/12/26 3,846
1252

 SSC #4 The Little Marzipan Man

[85]
홍박샘 2010/12/15 5,750
1241

 SSC #3 Handsome and Gruesome

[97]
홍박샘 2010/12/10 3,683
1232

 홍박 잔소리

홍박샘 2010/12/07 2,484

   기말고사라서

[1]
홍박샘 2010/12/07 2,394
1213

 #2 SSC Freddy Frogface

[96]
홍박샘 2010/11/30 5,539

   Jokes가 우스운 이유

홍박샘 2010/12/07 2,572
1197

 #1 SSC Bleeping Beauty

[39]
홍박샘 2010/11/25 4,415

   라임 맞추기

[1]
홍박샘 2010/11/30 4,892
storybook 균일가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