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Shakespeare #1 The Merchant of Venice

글쓴이 홍박샘

등록일 2011-09-05 17:00

조회수 3,779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2424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The Merchant of Venice.docx (56.54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Dear bookclubbers,

 

Hope all of you got off to a good start at school!

JaeWon's busy getting ready for the new school year, too.

 

Here's our first assignment for the Sharkespear project

 which will last for the next four months.

I'm glad I get to open the door for our long journey today.

Now download the assignment and enjoy it!

 

My bookclubbers, please make sure you read the book carefully

   becasue this story is not that easy.

There are no correct answers but surely good answers can be found.

Good answers come when you read more than one time,

and try to understand the difficult parts again and again.

 

Good luck!

 

Dr. Hong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Jenn 2011-09-14 13:29 

초3 Eugene 입니다.

추석에 부산 시댁과 친정인 대전에 다녀오느라 좀 늦었습니다.

sophie 2011-09-15 23:03:34
유진이 추석 즐겁게 잘 지냈나요? ^^
마지막 질문에 유진도 3번 답을 택했군요. 둘다 옳지 않다고 생각하네요.
계약을 못 지킨 사람, 목숨을 조건으로 단 사람,,, 잘못됐다는 것이지요. 유진이 글 잘 봤구요. 열심히 잘했어요.^^
엘리헤라맘 2011-09-16 05:48:10
유진이 추석 잘 보냈나요?
부산과 대전 다녀오느라 힘드셨겠어요.
주울 2011-09-13 17:28 

 

친정와서 올릴라고 하니

이미지가  안올라가서요 x 표시로 나옵니다

추석끝나고 올려야 것음돠...

 

sophie 2011-09-26 20:24:36
제니애플은 모두 다 행복하게 지내길 바라는 것 같아요.
맘씨 고약하지만 샤일록도 좋은 방법으로 대응하고, 안토니오도 약속을 지켰으면 좋았겠다,,, 이런 얘기네요.^^ 어린이다운 따뜻한 마음이어요.
은근과부 2011-09-11 13:04 

Name Eric         Grade 5Grade

 

I. Vocabulary: Write a simple sentence in the box using the given word.

word

p

Example Sentence

hardly

8

“You hardly spoken word to me” mom said, and child said “I always bad at test. So friend always tease me” I’m sad

interrupted

9

She interrupted a robbery in her home. I saw him and he saw me.

What can I have to do?

let alone

11

Don’t let alone me on the house. I’m afraid

Don’t be afraid

discussing

17

Yes, we’re discussing that now. Calm down.

penalty

21

“What pay the penalty no, no, no. no way!!!”

delighted

34

He was delighted that you were well again.

was tricked into doing

44

Whenever don’t be tricked into believing that it is as powerful as rifle cartridge

according to

51

We’re gonna do everything according to tradition

reluctantly

56

The Chief reluctantly agrees, and Jack accepts his fate to die in the fire

1

Why was Bassanio depressed and how did Antonio plan to help him?

 

 

Last year, Bassanio visited the town of Belmont He fell in love with a women named Portia

He wants to marry her, but reach suitors and princes from foreign are flocking to propose to Portia. Bassanio worried because he thinks he might not get any chance

Antonio wants to help Bassanio but his ship and money were all at the sea

So Antonio made up a plan. Bassanio find moneylender who will loan him three thousand ducats

And Antonio will sign a bond promising to repay him

 

2

What was the will of Portia’s father and why did Portia grumble about it?

 

 

Portia’s father’s will was the first man that is able to find the casket witch had the Portia will be Portai’s husband. Portia grumbled because she is an intelligent, educated women, but she can’t choose a husband for herself. If someone that Portia doesn’t like picks the right one.

She has to be his wife, whether she likes it or not

 

3

Write the conditions of the bond between Shylock and Antonio.

 

 

The bond says if Antonio can’t pay Shylock by such-and-such a date, Antonio will let Shylock cut off a pound of his flesh, from the place nearest his heart.

Bassanio gasped at this bond and try to stop this, but Antonio laughed and signed the bond.

He was sure of nothing will happen, because his ship will return a month before the repayment date

 

4

What happened to Antonio after Bassanio and Portia were happily married?

 

 

After their marriage. Bassanio was living happily with Portia.

But one morning at breakfast received a letter from Venice. It was dreadful

The letter said Antonio’s ship had been lost at sea Shylock has had him thrown into prison, and says that Antonio must keep his bond. Shylock’s daughter ran off and married a Christian.

She took money from her father’s cash boxes. The shock has hardened Shylock’s heart

He insists on the pound of flesh. Antonio goes on trial for debt in a few days.

After hearing this news, Bassanio left immediately to Venice

 

5

How did Portia help Antonio get out of trouble?

 

Portia and Nerissa disguised themselves as lawyers. OPortia asked Shylock if Antonio repay his debt, will he give up the bond. But Shylock refused. But when he was ready to cut, Portia outwitted him

She said “According to this bond, you can cut off a pound of Antonio’s flesh from the place closest to his heart, but there is no mention of blood. Shed one drop of blood, and the state of Venice will confiscate everything you own.” So when Shylock asked for his three thousand ducats Portia said that he already refused the money, so it couldn’t be done. Portia saved Antoio’s life

III. Free Response Question:

Think about Shylock in the story. Actually, Antonio abused Shylock for a long time because Shylock charged big interest when lending money to poor people. And Shylock was picked on just because he was a Jew back then. When Antonio couldn’t keep his promise, according to the bond made between them, Shylock asked for Antonio’s life.

 

Which idea do you support? Choose one idea and write why.

1. I think Shylock is a greedy beast cherishing money more than other people’s life.

2. I can understand Shylock’s rage inside. He asked for Antonio’s flesh according to the law.

3. Antonio did wrong to Shylock but I do not agree with Shylock’s way of revenge.

 

I agree Antonio did wrong to Shylock but I do not agree with Shylock’s way of revenge.

Because Antonio has problem and Shylock has problem so I agree Antonio did wrong to Shylock but I do not agree with Shylock’s way of revenge

sophie 2011-09-15 23:09:50
에릭도 열심히 했네요. 아주 잘했습니다.^^
Jenn 2011-09-16 14:10:06
에릭 미션 열심히 잘했어요.타이핑도 아주 잘했네요.
휘윤맘 2011-09-11 13:03 

휘윤맘 2011-09-11 13:04:39
어제부터 사진이 안올라가네요,,
모두들 행복하고 즐거운 한가위 보내시길,,
클라라벨 2011-09-10 19:09 

사진이 아무리해도 왜 안올려지지요?올리면 배꼽모양으로 나와요.T.T

금요일에 미션은 다했는데 제가 시간이 없어 이제 올리고 할머니댁에 가려하는데 이상하게 안올려지네요.

다녀와서 다시한번 해볼께요.

다들 즐겁고 풍성한 한가위 보내세요~^^

이제야 사진이 되는군요. 추석에 쑥 서버도 쉬고 싶었나봐요.^^

 

수다맘 2011-09-10 19:40:17
우리도 사진이 안 되서 힘들게 아이가 영타로 다 쳤답니다.
벨님 추석 잘 보내세요^^
Jenn 2011-09-16 14:14:54
추석연휴에 미션하느라 수고 많았어요 케빈.
스마일걸 2011-09-10 16:02 

 

The Merchant of Venice

 

Name :Stella         Grade : 4

 

I. Vocabulary: Write a simple sentence in the box using the given word.

word

p

Example Sentence

hardly

8

The children in 4-3 hardly god perfect score when they have test. That’s because 4-3 teacher make difficult problem in the test.

interrupted

9

When I was young, I interrupted every time people talk. But, now I do not interrupt anyone.

let alone

11

Sometimes, I am so angry or sad. I want to be alone. So, I say like this. “Let me be alone.”

discussing

17

I and my sister both read same book. Then we discussed about that book. So, I could know discussing is fun.

penalty

21

I was watching TV, sports, soccer, Korea VS Japan. It was very important play. We could win the game. Because Japan get penalty.

delighted

34

I wanted to see my old friend. Today, I have meeting with my old friend. I was so delighted to meet her again.

was tricked into doing

44

I do not do things after I think. (It means I do not think anything when I do something.) So, I was tricked in to doing lie.

according to

51

In Magic School Bus, Dorothy Ann says “according to my research……..” I want to be a student who says “According to my research…………..” Because I think they are smart.

 

reluctantly

56

I was reluctant to help him. But, he was so poor. So, I reluctantly helped him.

 

II. Comprehension: Write the answer for each question in 3 to 5 sentences.

 

1

Why was Bassanio depressed and how did Antonio plan to help him?

 

Bassanio was depressed because he thought Antonio was saying ‘I can’t lend money to you!’ or ‘I will not help you!’ Antonio’s plan was lending 3,000 ducats from a money-lender. Bassanio said to money-lender to lend him money and Antonio said he will sign for it.

2

What was the will of Portia’s father and why did Portia grumble about it?

 

Portia’s father’s will was ‘the man who marries with Portia must select one of stupid caskets and if he picks the right one, Portia have to be his wife.’ Portia grumbled because she is intelligent and educated woman, but she didn’t want to pick her husband by herself.

3

Write the conditions of the bond between Shylock and Antonio.

 

They were not good – bad. Their condition was so bad. They fought and they didn’t like each others. They cannot believe each others. I cannot believe Shylock, too!

4

What happened to Antonio after Bassanio and Portia were happily married?

 

Bassanio and Portia were happy. But, Antonio’s ships have been lost at sea. Shylock had thrown Antonio’s ship in to prison and say that Antonio has to keep his bond.

5

How did Portia help Antonio get out of trouble?

 

Portia was good at Venice’s law. Long ago, Portia learned Venice’s law. Portia changed in lawyer and she asked all about the ships and bond. She did lawyer’s work. Her word was all right and Shylock can not be winning. Shylock has to say he was sorry at least. So, Antonio can get out of trouble.

 

III. Free Response Question:

Think about Shylock in the story. Actually, Antonio abused Shylock for a long time because Shylock charged big interest when lending money to poor people. And Shylock was picked on just because he was a Jew back then. When Antonio couldn’t keep his promise, according to the bond made between them, Shylock asked for Antonio’s life.

 

Which idea do you support? Choose one idea and write why.

1. I think Shylock is a greedy beast cherishing money more than other people’s life.

2. I can understand Shylock’s rage inside. He asked for Antonio’s flesh according to the law.

3. Antonio did wrong to Shylock but I do not agree with Shylock’s way of revenge.

 

I support number 3; Antonio did wrong to Shylock but I do not agree with Shylock’s way of revenge. Because, Antonio was wrong. But, someone is Jew and that is not very big sin. (That would be my think.) Shylock was picked on. Pick on is very sad thing. And all the reason picked on is because he is Jew! It’s so bad. Antonio have sin, Antonio’s sin is bigger then Shylock’s sin.

 As I said Antonio was doing so wrong thing. But, Shylock’s revenge was so big danger to all. If it was not Portia, Bassanio was in big trouble. Of course, Antonio can have big trouble, too.

 So, Antonio and Shylock both did wrong thing. But, Shylock’s revenge was so bad. (I cannot agree to him, NEVER EVER!!!)

사진으로 올릴 수 없어서 영타로 쳐서 올립니다.

모두 풍성한 한가위 보내세요^^

sophie 2011-09-15 23:25:22
안토니오나 샤일록, 둘 다 잘못했지만,,,
샤일록처럼 그렇게 보복해서는 절대!!! 안된다. 이런 생각을 비교해가며 아주 명확하게 잘 써줬어요.
영타 솜씨도 훌륭하고, 멋지게 잘했습니다.^^
sophie 2011-09-09 18:58 

이번 베니스의 상인은 한글책으로도 몇 번 읽었던 것이네요.

추석을 앞두고 있어서, 푹~ 놀 생각을 하며,  소피가 무척이나 행복해 합니다. 모두 건강히 잘 보내세요.^^

 

 

Jenn 2011-09-16 14:22:01
소피는 중학교에 가면 영어 실력으로 빛을 발하게 될 것 같아요. 실력도 좋지만 성실하기까지하니 아마도 최상위권 학생이 되지 않을까 해요. 소피는 학원에 다녔나요? 아니면 엄마표 인가요?
민규예린맘 2011-09-09 09:32 

3번의 bond 를 민규는 다르게 이해한거 같아요

그래서 좀 틀린거 같아라고 했더만 bond 의 뜻은 여러가지라구. 계약이라는 뜻도 있지만 자기는 관계, 사이라고 생각하고 싶다고 ... Shylock 이 Antonio 에게 살을 요구한 것은 다 Bond 가 Bad 하기 때문이라고합니다

실상은 고치기 싫어서 그런거 같은데 말이죠

그런데 왜 Bad 하게 되었는지를 쓰면 좋겠다 했더만 그건 질문에 없는 내용이라나 ...

 

늘 높은 곳만 바라보면 불만이지만 지금도 처음에 비해서는 많이 좋아졌다고 생각하면 맘이 그래도 좋네요 ^ ^

 

지원서진맘 2011-09-09 10:08:38
이야~ 이 아짐보다 민규가 더 났네요. 전 bond가 얼마전까지만 해도 진짜 뽄드인줄로만 알았었는데 ㅋㅋ 민규 말이 맞네요. 암튼 둘 사이의 계약의 내용은 나쁜거였잖아요 ^^ 지금 다음 미션책 읽고 있는데 베니스의 상인보다 훨씬 힘드네요. 책이 모르는 내용을 찾아서 쓰느라 점점 까매지고 있어요..ㅎㅎ 그런데 점점 세익스피어에 대한 흥미를 끌어당기네요.. 민규도 다음주 화이팅입니다. 자알~ 했습니당~!! NICELY DONE~!
민규예린맘 2011-09-09 10:11:43
다음 미션이 헛소동이지요..?
민규도 어렵다고 하더라구요. ㅠㅠ
그래도 지원맘이 책 단어도 찿아주고 이리 열공이시니 지원이 영어가 그리 금방 쑥쑥 하는거 같아요
sophie 2011-09-09 16:35:39
민규는 1번을 선택했네요. 샤일록에겐 자비나 인정 이런 마음이 전혀 없어보이지요?
지금이나 그때나 고리대금업자는 참 무서운 사람들? 같아요.
민규가 엄마와 이야기할 때 자기 생각을 확실히 표현하는 모습이 참 좋네요.^^ 이런저런 대화가 중요하다니까요. 아주 잘했구요. 추석 잘 보내세요.^^
Grace맘 2011-09-09 01:26 

 

책은 일찌감치 읽었는데 시간에 쫒겨 미션을 하게 됐어요.

방학때 못간 휴가를 갖다오고, 육상대회 학교대표선수로 뽑혀 대회준비연습하고, 운동회 연습하고.... 내일은 추석을 지내러 할머니네 가야하고....    

언제나 시간에 쫒기듯이 했지만 이번주는 더 정신없이 하게 된것 같네요...

실은 미션보면서 고치라고 잔소리하고 싶은 부분들이 있었지만 그레이스가 너무 지쳐해서 그냥 올립니다..

참 육상대회에서 4학년 여자 100m 부문에서 2등했어요... 은메달!!!

아침부터 예선, 준결승, 결승까지  하루종일 운동장에서 고생하니 안쓰러워 그만두길 바랬지만, 아이는 기어이 참가해서 스스로의 결실을 맺어왔습니다.. 

1학기때는 2종목 참가해서 모두 결승까지 갔지만 순위에 못들어 정말 허무하고 속상했더랬습니다..

엄마는 공부에서도 이런 승부욕을 불태워주길 바라지만  제 뜻대로만 되지는 않겠죠?^^

많이 애쓴 그레이스 칭찬해주세요....  ^^

민규예린맘 2011-09-09 09:22:15
그레이스가 육상대회에서 은메달을 땄군요. 와우 ~~ 정말 멋져요
바쁜 와중에도 미션을 이리 잘해주었네요
칭찬합니다
지원서진맘 2011-09-09 10:02:23
체육에 소질이 있군요. 날쌘 아이들 보면 참 멋지던데 말이죠. ^^ 미션지 쭉 읽다가 보니 according to my research부분이 매직스쿨버스의 그 금발머리 여자애가 생각이 나던데 맞지요? 특유의 말투가 딱 연상이 되더라구요. ^^ 이렇게 응용해서 잘 쓴거 보니까 역시 영어책 많이 읽히면 참 좋구나 싶어요. 지원이는 무조건 샤이록이 나쁘다고 하던데 전 아니었는데 좀 큰 언니라 그런지 생각이 깊어 보이는게 쓰기에서도 나타나네요. 그레이스 참 잘했습니다. Gooood~!!
sophie 2011-09-09 16:27:57
그레이스는 샤일록의 분노를 이해할 수 있다고 했네요. 유대인이라고 무시하고 차별했다는 얘기같아요. 정말 바쁜 일정들 속에서도 이렇게 마무리 잘했군요. 편안하게 추석 즐겁게 잘보내세요.^^
그리고 육상대회에서 자그마치 2등씩이나 하다니요!! 정말 축하하고,,, 왕~~ 부러워요.^^ 집에 늘.. 골골거리는 아이가 있다보니... 칭찬 많이해요.^^
조은엄마 2011-09-07 17:59 

사실 세익스피어스 들어가면서 은이에게 세익스피어스가 너무 어려워보여서 은이가 계속 할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하지만 막상 시작해보니 생각지도 않았던 좋은 일이 일어났습니다. 은이가 세계사에 관심을 가지게 된 것입니다. 물론 은이는 세익스피어스를 마빈처럼 책을 한 번 읽고 쉽게 이해하지는 못했습니다. 집중듣기도 하고. 한글로 된 책도 읽고 했지요. 그렇지만 책마다 나오는 다양한 나라들에 대해 궁금해하면서 요즘 매일 즐겁게 세계사책을 스스로 읽고 있습니다. 그리고 어제 속으로 걱정을 하면서 은이에게 미션지를 주었습니다. 은이가 전자사전을 끼고 몇시간이나 낑낑대면서 혹은 밍기적거리면서 단어로 문장만들기 숙제를 하더군요. 하기 싫다고 할까봐 빨리 끝내자는 말 한마디 못하고 지켜보았습니다. 그리고 오늘은 한시간도 걸리지 않아서 휘리릭 질문에 답을 하네요. 마빈 할때는 잘 모르겠다는 답을 하기도 했는데 이번에는 그래도 답할것들이 바로바로 생각이 났나봅니다. 북클럽 미션을 무사히 올릴 수 있게 되어 얼마나 다행인지 모릅니다. 큰 고비를 한 번 넘은것 같은 기분이 드네요.ㅎㅎ

클라라벨 2011-09-07 20:38:24
오늘스마트폰으로바꾸고이걸로처음댓글달아요익숙하지않아서글쓰기어려워요.근데바로글확인하니좋네오
literacy 2011-09-08 07:56:24
은이의 글쓰기가 그새 ㅁ낳이 향상되었다는 느낌입니다. 마지막 선택문제에선 은이엄마 생각과는 조금 다르게 3번을 골라서 생각을 적었군요..그러면서 좀 더 시간을 주겠다는 생각을 적었는걸요..
좀 전 로빙화님 딸 글쓴것 보고 놀래고 여기에서 은이의 글 보고 또 놀랍니다. 생각을 영어로 표현 한다는게 정말 쉬운 일이 아닌데 우이 친구들이 넘 대견스러워요..
글구 은이에게 부탁하고 싶은것은 쓰기에선 되도록이면 축약형보다는 줄이지 않은 형태로 적고 (예를 들면. don't 를 do not으로 적구요.) 또 구어적 표현 gonna 는 going to로 적는 습관을 들이는게 좋을 듯해요..
제가 평생 가르치는 일만 해서인지.. 또 직업병이 나오는 듯 하네요..
하지만 은이에게 칭찬 세례 마구마구 날립니다. 정말 잘했어요..^^
지원서진맘 2011-09-08 09:35:18
와~ 은이 글씨가 저랑 비슷해서 더 정이 가네요. 대문자와 띄어쓰기가 확실하니까 보기에도 참 좋아요. ^^ 지원이도 저한테 물어볼수도 있는데 사전 찾아가면서 끙끙 거리는 경우가 있어요. 스스로 하려는게 참 대견해요. 그래서 북클럽에 감사드리구요. 은이랑 지원이 정말 잘하고 있는것 같아요. 우리의 미래는 밝습니다요 ~~ ^^ 은이가 세계사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니 정말 축하해요. 왕 뿌듯하시겠습니다.
조은엄마 2011-09-08 14:03:21
리터러시님 정말 감사드려요. 저는 축약형으로 쓰는게 더 좋은 줄 알았습니다.ㅠㅠ. 은이에게 말해주면 고칠 수 있을거에요. 앞으로도 이런 말씀 많이 많이 해주셔요. 영어사교육을 받지 않는 은이에게는 정말 단비와 같은 말씀이십니다.
주울 2011-09-08 20:55:56
와 조은이네집 경사요 이제 걱정 안하샤도 되겟어요 아이가 하는행동이 아주 야무지네여 사전낑낕대며 찾아서 완성ㅇ하다니 아줌마 감동이어요 자고로 사람은 그런 열정은 잇어야 하는법이지요 참 잘햇어요 칭찬합니다
리터러시님 조언감사요 저도 축약형 스는게 별생각이 없눈데 그렇군요 우리는 그런거는 몰라요 알려주심 감사입니다
Grace맘 2011-09-09 01:53:26
정말 실력이 날로 늘어가는 것이 느껴집니다... 잘했어요..
죽은 사람은 돈을 갚지 못하니 안토니오에게 시간을 더 주겠다는게 은이의 생각이죠?
현명하고 똑똑하네요.. 아줌마는 그런 생각까지는 못했답니다... ^^
민규예린맘 2011-09-09 09:41:24
내가 만약 ....이라면 .... 어떻게 했을것인데 ... 글쓰기에서 좋은 방법이란 생각을 해요
은이의 글쓰기가 날로 날로 늘어가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세계사에까정 관심을 가지고 ... 조은맘은 참 좋으시겠어요

리터러시님. 저도 조언 새겨듣겠습니다
저 역시 축약형이 좋은줄 알았어요. 울 집도 축약형 많이 쓰걸랑요
앞으로도 아이들 글쓰기에서 조언하실 내용 조언해주심 참 좋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sophie 2011-09-09 16:41:39
우와~ 이번책을 계기로 세계사에까지 관심을 가지게 됐군요??
정말 아이들이란 언제 어떻게 발전할지 알 수 없으니 그 기회를 잘 잡아야할것 같아요.^^
은이의 관심사가 더 추가된거니 정말 반가운 일입니다. 안그래도 뛰어나던 따님 쭉~ 성장하겠어요.
아주 멋지네요.
은이도 추석 즐겁게 잘 지내세요.
지원서진맘 2011-09-06 17:33 

 

안녕하세요. 지원이가 오늘 정말 겨우겨우 미션을 끝냈어요. 사실 마빈이랑 책의 성격이 너무나 달라서 지원이의 흥미를 끌기에는 아직 부족한듯.. 저도 세익스피어 아저씨한테 별 관심이 없었으니까요. 엽기적이고 코믹한 것만 좋아하는 우리 모녀 ㅜㅜ 그런데 읽고나니 조금 가까워진 느낌에 그렇게 힘들어 하지 말고 조금씩 친해질수 있겠다는 긍정적인 마인드가 듭니다. ^^ 지원이 미션 열심히 하라고 제가 옆에서 단어 모르는거 줄 그어 놓으면 뜻 찾아서 알려주고 다시 한번 집듣 하고 또 쥐똥만하게 미션지 끝에 저도 미션을 했네요. 그리고 중간중간 애가 손이 땀이나서 미끄러진다고 대신 써달라고 해서 말하는대로 그냥 받아적어주기도 했어요.

 

지금은 내용이 얼마나 좋은지를 보기 보단 이런 북클럽 활동이 일상에서 확실히 자리 잡는 다지기 과정이라고 봐요. 저도 얼른 지원이가 잘했으면 좋겠지만 그러면 안되는거 아니까 답답해도 그냥 기다려보려구요. 개학하니까 우려했던 바가 도로 나타나네요. 영어쓰는 빈도가 아주 그냥 확 떨어졌습니다. ㅋㅋ

조은엄마 2011-09-07 15:05:38
지원이 정말 잘했네요. 은이는 개학하고 아직 공부습관이 돌아오지 않아서 다시 일상으로 돌아오기 연습중이에요. 어제 단어로 문장 만들기 했는데 엄마를 부르지는 않는데 잘 안되는지 꽤 오랜시간 붙들고 있더라구요. 어쩌면 하기 싫어서 밍기적거렸을수도 있구요. 오늘은 문제 풀어보라고 할건데 지원이처럼 해낼 수 있을지 잘 모르겠어요. 은이랑 지원이 힘내서 세익스피어스도 완주해보자구요.
literacy 2011-09-08 08:02:22
지원이는 동사의 시제에 아주 강한 면모를 보이네요.. 3인칭 단수에서 별로 실수 하는 것도 보이지 않고.. 아시겠지만.. 그런부분들에서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사람들은 실수가 정말 잦거든요.. 글구 제가 얘기를 해보면 사실 미국에서 태어나서 자란 사람이라 할지라도 교육수준과 자란 환경에 따라서 그런 부분이 말에서도 틀리게 구사되는 걸 봤더랬어요.. 하지만 보통 제대로 교육을 받은 사람들은 바르게 구사를 하더라구요.. 암튼 지원이는 문장의 처음을 대문자로 시작하는 것만 명심하면 더이상 바랄 바가 없겠네요.. 저 이러다가 12기 북클럽에서 미운털 박히는 것 아닌지 모르겠어요.. 그러고 보니 모두 다 한마디씩 수정해야 할 얘기들만 곁들인 듯 해서.. ㅎㅎ
하지만 지원이에게도 칭찬세례 마구마구 날립니다. 정말 잘했어요..^^
지원서진맘 2011-09-08 09:23:02
은이랑 지원이 모두 화이팅입니다. 그리고 리터러시님의 구체적인 피드백 정말 감사해요. 대문자 말고도 문제가 많지요... ㅋㅋ 저는 그냥 지원이의 열심히 하려는 태도가 좋아요. 이 녀석이 말을 할때는 동사 시제를 아주 가끔 빼고는 그럭저럭 잘 하는데 쓰기만 나오면 아주 ㅜㅜ 말할때와 쓰기할때 수준 차이가 아직 많이 나요. 물론 이해력에 미해 말하기 쓰기는 많이 떨어지구요. 지원이가 2-3년 후에는 베로니카처럼은 못되도 많이 좋아지길 바래요. 유치원때 비하면 지금 모든면이 나아졌으니 좀 기대해 보려구요~ ^^ 제가 이쁜털 하나 꽂아드릴께요. ^^
Grace맘 2011-09-09 02:03:31
엄마의 걱정과 달리 지원이의 미션은 훌륭합니다...
자기 생각을 영어로 이렇게 야무지게 표현할 수 있으니 북클럽의 언니,오빠들이 긴장해야지요... ^^
그나저나 샤일록은 지원이에게 완전 악당으로 찍혔네요..ㅎㅎ
민규예린맘 2011-09-09 09:54:27
지원이가 자기의 생각을 충분히 영어로 잘 표현하고 있네요
울 집은 고학년임에도 세익스피어 작품을 접해보지 않아서 이번 책은 한번 듣고 미션하기에 그리 쉽지만은 않았어요. 기존에 접했던 책과 쟝르가 다르다보니 최소 2번 정도 듣고 미션을 했던거 같아요
지원이 지금도 너무 잘하고 있어요 칭찬 많이 합니다
sophie 2011-09-09 16:56:47
어머나... 지원맘님 지원이와 같이 글쓰셨네요?? 완전 놀랬습니다.
정말 정성을 다해 아이와 함께 하시는군요. 그리고 지원이 정말 잘하고 있는데,, 지원맘님 영어실력이 너무 좋아서 괜히 미리 걱정하시는 것 같아요.^^ 저는 마냥 지원이 실력이 부럽기만 하네요.
지원서진맘 2011-09-09 18:37:56
칭찬 감사합니다. 그런데 다음책 너무 힘들어요.. 머리를 쥐어뜯고 있삼. ㅜㅜ 진행이 안되요.. 아직 주인공들 이름이랑 특징도 파악이 안된다는.. 그런데 왜 제가 세익스피어가 재밌어지죠.. 오기가 생기게 만드는 희한한 책입니다. 핫~!
literacy 2011-09-05 23:50 

 

미션 수행자 : Veronica  학년: Grade 4

 

저흰 오늘부로 길고 긴 여름방학이 끝입니다. 오늘이 미국에선 노동절 브레이크라서 저도 휴일이구요.. 내일부터 베로니카는 정말 4학년이 되는거네요.. 새학기도 건승하길 바라면서 미션수행 한 것 올립니다.

참고로 저흰 교재가 동일하지 않아서 저희 나름대로 읽고 이해한 걸 바탕으로 미션 수행을 했습니다. 아마 원작의 흐름과는 크게 벗어나지 않을 듯 해서 별 무리는 없는 듯 합니다.

다른 분들도 모두 셰익스피어 첫출발 매끄럽게 잘 하시길 바랍니다.^^

 

P.S. 지난번 Jenn님께서 프린터 하지 않는 이유를 물으셨는데.. 아주 간단합니다. 저희 집에 프린터가 없습니다. 퍼블릭에 가서 유료로 프린터 가능하지만 그냥 쓰는 게 저는 편하네요..^^

 

 

그리고 아래 그림은 Bassanio 랑 Portia의 웨딩 그림입니다. 뒷배경에 있는 스테인글래스가 포인트라면서 제가 사진 올리는 동안 그림을 그렸길래 이것도 추가해서 올립니다. 그림실력이 그저그렇지만.. 칭찬해주시면 딸애가 아주 기뻐할 듯해요.ㅎㅎ

 

 

 

클라라벨 2011-09-06 01:07:15
글씨체가 너무 어른스러워요.(저보다도 잘 쓰는 것 같네요^^) 그림도 너무 이쁘게 잘 그렸구요.
이제 미국에서 4학년이 되는 베로니카~ 축하하고 새학기도 잘 적응하길 바란다.
미국생활이야기도 간간히 들려주세요~^^
지원서진맘 2011-09-06 10:47:00
무슨 말씀이세요. 그저 그렇다니요. 우리 솔직히 잘한거는 잘했다고 합시다 ㅋ 그림이 정말 예쁘네요. 쓰기도 훌륭하구요. 저도 저보다 당연히 잘쓰고 컴퓨터 글씨 같다는.. ^^
조은엄마 2011-09-06 12:13:20
베로니카의 정갈한 글씨는 사람의 기분을 좋게 만드는 군요. 웨딩그림 너무 멋져요. 은이에게 보여주고 언니처럼 그리고 싶은 한 장면을 그려보라고 하고 싶네요. 항상 마지막 답변이 가장 재미있어요. 친구들의 다양한 생각을 엿볼 수 있어서요. 그리고 은이는 어떻게 대답할지 예상해보는 것도 재미있구요. 저도 베로니카처럼 생각하는데 아마도 은이는 1번이라고 할 것 같아요. 아직 권선징악적인 면이 많거든요. 그런데 또 모르겠어요. 가끔은 제가 예상하지 못한 답변을 하니까요. 그래서 제가 모르던 아이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는 것이 북클럽의 가장 큰 매력이에요. 이번에는 어휘의 수준이 은이에게 조금 높은 것 같아서 글을 술술 써내려갈 수 있을지 조금 마음이 쓰이네요. 은이와 함께 북클럽 미션을 할 오후가 기다려집니다. 베로니카의 새학기 응원합니다. 건강하게 그리고 즐겁게 한 학기 보내길 바래요!!!
Grace맘 2011-09-09 02:15:18
베로니카의 단어장은 마치 소설 발췌본 같아요. 짧은 글도 어쩜 이렇게 생생하게 잘 썼는지...부럽습니다....
그림속 스테인글라스를 보니 두 주인공들은 크고 아름다운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린듯 싶군요.멋져요.^^
민규예린맘 2011-09-09 10:04:20
베로니카의 깔끔한 글씨체가 너무 맘에 듭니다.
영어 쓰기야 말할것도 없이 너무 잘썼구요
이제 보니 그림도 아주 잘 그리는군요. Portia 가 책보다 너 이쁘네요 ^ ^
마지막 미션에서 저 역시 베로니카처럼 3번을 생각했는데 ... 이유도 비슷해요.
sophie 2011-09-09 17:09:23
단정하게 서두르지 않고 자신의 이야기를 쓰는 모습이 참 보기 좋습니다. 읽고 있으면 저도 같이 마음이 차분해지네요.^^ 안토니오와 샤일록 둘다 그런 식으로 행동하는 것은 나쁘다는 것이네요. 네, 저도 베로니카의 생각에 동의합니다.^^
포샤를 아주 매력적인 아가씨로 그렸어요. 드래스 색도 살짝 변화를 줘가면서 말이지요. 아주 잘그리는데요? 그림까지 잘 봤구요,, 즐겁게 맛난 것 드시며 추석 잘 지내세요.

여기 친구들에게 조언 남겨주셔서 저도 감사드리고 싶어요. 애정을 가지고 글을 봐 주시는 것일텐데 당연히 고맙지요. ^^
Nate Mom 2011-09-05 20:36 

아기사진 올리기에 맛들였네요.. ㅋㅋ

일등하기위해서 오늘 열심히 하더만요.^^

그리고, 제몸이 바빠 댓글을 많이 못 올려서 죄송해요..ㅠㅠ

어제도 이눔이 보채서 새벽4시30분에 겨우 자서 2시간 밖에 못 잤어유.

낮잠 30분 자고 일어나니 조금 머리아픈게 괜찮네요..

이해해주셔요.^^

네이트왈:야호! 오늘도 1등이다!

수다맘 2011-09-05 22:05:15
역시 1등이었습다.
네이트 화이팅^^

네이트맘님 죄송해하지 마셔요 모두 당연히 이해하죠. 이렇게 갓난아기 키우는데...
저처럼 많이 큰 두 아이 키우면서도 댓글 다 못 읽고 일일이 못 쓰는 사람도 있는걸요. 방학 내내 아이한테만 맡겨놓고 들어와 보지도 거의 않았습니다. 이 일 저 일 생기고....
지난주 조카가 입원해서 바쁘네요. 주말마다 시어머니 병원 다니고 아이 둘 다 올 봄 부터 학원을 한 개도 안 다녀서 컴 켤 틈이 없었습니다. 제가 켬 키면 아이들이 이 쪽으로만 신경을 써서요
갓난 아기 키우느라 얼마나 힘드실지......네이트는 알아서 척척 잘해나가고 있네요.
지원서진맘 2011-09-05 23:40:33
와.. 애기가 그세 더 똘망해졌어요.. 지원이도 저렇게 빨갛고 작을때가 엊그제 같은데 ㅎㅎ 이제 미션지 뽑으러 왔는데 벌써 올리다니 와우~ 네이트 짱입니다요~
literacy 2011-09-05 23:55:41
애기때문에 낮밤이 함께 바뀌는 경우도 많이 생기니까.. 건강 챙기면서 애기도 돌보세요.. 그리고 네이트는 언제쯤 1등을 다른 친구에게 양보해 줄지.. 저흰 내일부터 개학인지라 그냥 오늘 일찍 미션 수행을 마쳤더랬어요..
네이트 친구.. 1등도 좋지만 단어로 문장적는 것 할적에 조금 더 완전한 문장으로 적는 연습을 해보는게 어떨지요..(몇몇 문장이 너무 씸플한지라..ㅋㅋ) 그 외는 너무 잘했답니다. ^^
클라라벨 2011-09-06 01:01:52
밤잠 설치셔서 어떻게해요?
울 케빈의 어린 시절 생각이 새록 새록..
둘째는 다행히도 잘 자주어서 월매나 이뻤는지..
경험상으로요..
자기전(한 10-11시경) 잘 먹고 자는 둘째는 아침까지 잘 잤고 찔끔찔끔 잘 안먹는 케빈은 늘 새벽에 두세번 깼던 것 같아요. 10시쯤 배고프게 많이 먹도록 조절을 잘 해보세요.^^
엄마가 신경못써줘도 혼자서 척척 잘 해내는 네이트가 기특합니다요.
늘 의욕적인 네이트~최고^^
조은엄마 2011-09-06 12:07:46
미션 출력하러 왔는데 네이트는 벌써 미션을 마쳤군요...부러워요. 미션지 출력하고 읽어보면서 은이가 어떤 대답을 할까...어려워하지는 않을까...어떻게 하면 더 즐겁게 미션을 할 수 있을까하고 고민해보았습니다. 네이트 동생은 너무 잘생겼네요. 네이트 닮았나봐요. ㅎㅎ 너무 이쁜 아가라서 하루종일 보고 있어도 시간가는 줄 모를 것 같지만...많이 힘드시죠? 건강 유의하시고 네이트에게 다음번 일등도 응원한다고 전해주세요.
Grace맘 2011-09-09 02:20:47
네이트맘 댓글 못 올리셔도 되요... 아가키우기 힘든거 다 아는데....
대신 둘째 사진 종종 올려주셔요... 정말 예쁘네요.. 보는 내내 웃음이 떠나질 않습니다..
엄마가 바빠도 씩씩한 네이트는 여전히 1등을 고수하네요.. 네이트 화이팅!!
엘리헤라맘 2011-09-09 06:38:32
왕자님이 더 똘망해졌어요.
이제 미션 출력하러왔는데^^ 벌써 끝냈네요.
민규예린맘 2011-09-09 10:09:25
그새 많이 컸네요 ^ ^
아이 이맘때가 참 많이 힘들죠.. 그래도 아이들이 이쁜짓하는거 보면 금새 하하호호 ..
봐도 봐도 이쁘네요

네이트야 일빠 추카 추카 ..
sophie 2011-09-09 17:15:32
아유... 귀여워라..
네이트와 점점 닮아가는 것 같은데요. 아기 얼굴은 자꾸 바뀌니 다음 번 사진에선 또 어떤 모습일까 궁금해지네요.^^
늘 열심히 하는 네이트야 두말 할 것도 없이 멋집니다.
아기까지 온 가족이 행복한 추석 잘 지내세요. ^^
literacy 2011-09-05 20:04 

어젯밤에 올라오길 기다리다가 잠들었더랬어요.. ㅋㅋ 딸앤 지금도 취침중이에요.

어젯밤에 딸과함께 세익스피어 희곡 대본을 리더얼라우드 했더니 (완전 과장되게 읽었더랬어요..) 지금 목이 좀 걸걸합니다.

암튼 세익스피어를 알아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왔으니 모두 열심히..아자아자.. 화이팅입니다.^^

Jenn 2011-09-05 18:07 

박사님!

드디어 대망의 세익스피어 시리즈 시작이네요.

학원 그만두고 어영부영 1년 반을 보내다가 큰맘먹고 12기 북클럽에 가입해서 방학동안

마빈 시리즈 8권을 끝내고 나니 얼마나 뿌듯하던지요.

그 기쁨을 다시한번 느껴 보고자 세익스피어 시리즈 책과 시디 구입하고 박사님의 미션이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었답니다.^^

집중듣기로 한 번 듣긴 했는데 유진이가 얼마나 이해를 했을지 모르겠습니다.

얼른 미션지 출력해서 디밀어 봐야 겠어요.

 

이렇게 이끌어 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218

 Step Into Reading 3 - The Titanic, Lost and Found

[111]
WFS JaeW.. 2012/01/30 3,094
2209

 Step Into Reading 2 - The Mystery of the Pirate Ghost

[131]
WFS JaeW.. 2012/01/23 3,526
2199

 Step Into Reading - Pompeii... Buried Alive!

[142]
WFS JaeW.. 2012/01/16 3,937
2181

 Shakespeare 15 - Richard III

[28]
WFS JaeW.. 2012/01/09 1,594
2163

 Shakespeare 14 - Henry V

[38]
WFS JaeW.. 2012/01/02 1,790
2148

 12기 새 회원 모집!!!

[113]
WFS JaeW.. 2011/12/27 3,200

   책 구입하려는 분들

[2]
홍박샘 2011/12/30 1,598
2130

 Shakespeare #14 - Julius Caesar

[49]
WFS JaeW.. 2011/12/20 2,528
2107

 Shakespeare 13 - Antony and Cleopatra

[57]
WFS JaeW.. 2011/12/12 2,350
2093

 Shakespeare 12 - Macbeth

[46]
WFS JaeW.. 2011/12/06 2,408
2072

 Shakespeare 11 - Othello

[62]
WFS JaeW.. 2011/11/28 2,440
2057

 Shakespeare #10 Hamlet

[83]
JaeWon .. 2011/11/21 3,185
2024

 Shakespeare #9 - King Lear

[66]
WFS JaeW.. 2011/11/07 2,530
2002

 Shakespeare #8 The Taming of the Shrew

[57]
WFS JaeW.. 2011/10/31 2,386
1983

 Shakespeare #7 A Midsummer Night's Dream

[57]
WFS JaeW.. 2011/10/24 2,699
1958

 Shakespeare #6 Romeo & Juliet

[55]
WFS JaeW.. 2011/10/10 2,670
1940

 Shakspeare #5 The Tempest

[43]
WFS JaeW.. 2011/10/03 2,742
1929

 Shakespeare #4 Twelfth Night

[61]
홍박샘 2011/09/27 4,054
1919

 12기 북클럽 명단 올립니다

[5]
literacy.. 2011/09/26 1,871

   12미션 현황

[4]
주울 2011/09/25 1,788
1905

 Shakespeare #3 As You Like It

[57]
WFS JaeW.. 2011/09/20 2,991
1892

 Shakespeare #2 Much Ado About Nothing

[61]
WFS JaeW.. 2011/09/14 3,199
1889

 Greetings Everyone

[3]
WFS JaeW.. 2011/09/11 1,781
1876

 Shakespeare #1 The Merchant of Venice

[61]
홍박샘 2011/09/05 3,779
처음시작하는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