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Shakespeare 12 - Macbeth

글쓴이 WFS JaeWon

등록일 2011-12-06 21:29

조회수 2,470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269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Shakespeare 12 - Macbeth.docx (57.7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Hey everyone!

Sorry I'm posting the new assignment late.

I've been busy with schoolwork and I just completely forgot to post this assignment yesterday.

 

Macbeth is the Shakespeare story that I know best.

I could have asked you all many different and difficult questions but...

I didn't do that.

I hope you all enjoy this book very much!

Thank you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literacy 2011-12-18 04:39 

미션 수행자 : Veronica   Grade: 4

 

 

안녕하세요.너무 늦은 미션 수행이네요..^^;;

딸애가 책은 그 전에전에 다 읽었더랫는데.. 제가 노트에 문제를 옮겨쓰지 않아서 늦어졌습니다.

요즘 연말이라 정신없이 바빠요..

이번 주도 파티가 3개나 있고 오늘은 한국음식도 좀 만들어야 해서 정신이 없답니다.

다른 분들 댓글 일일이 못달것 같아 죄송합니다.

그래도 모두 잘 읽고 넘어갑니다. ^^

 

 

휘윤맘 2011-12-14 23:25 

휘윤맘 2011-12-14 23:27:06
지각이네요,
늦은 미션 올리고갑니다.^^
sophie 2011-12-15 09:01:26
휘윤이 글이 안올라와도 잘하고 있겠지 생각하고 있었어요.^^
휘윤이는 처음엔 맥베스가 좋은 사람이었고, 마녀의 말도 믿지 않았는데 왕이 된 후로 악한 사람으로 바꼈다고 했네요. 열심히 잘했어요.^^ 저도 얼른 댓글 달고 갑니다.ㅎㅎ
Jenn 2011-12-14 14:41 

초3 Eugene

숙제가 너무 지체되어 그냥 단어조사는 패스하고 본문만 올립니다.

방학하면 이제 좀 제시간에 올릴 수 있을까요?

초3이 왜이리 바쁠까요? 바쁘다기보다 시간활용을 잘 못하는것 같아요.......이해해 주실거죠?

 

지난 금요일에 십이야 공연 다녀왔습니다.

연극이라고 생각했는데 뮤지컬처럼 생음악(피아노 & 플룻)과 노래가 같이 어우러져서 너무 좋더군요.

유진이는 내용도 내용이지만 반주하는 피아노소리에 반해서 음악너무 멋지다고 감탄을 여러번하더군요.

무대 분위기도 좋고, 가까운 곳에서 이렇게 질좋은 연극을 관람할 수 있다는게 너무 행복한 밤이었습니다.

감상문한번 올려보라고 리터러시님이 말씀하셨었는데 이렇게 숙제 올리기도 버거운 아이라 엄두가 나질 않네요....방학하고 좀 생각해 볼께요ㅜㅜ

 

sophie 2011-12-15 09:07:41
유진이 공연 보고 왔군요. 실제 연주까지 곁들여 감동 듬뿍 받았나봅니다.
오래도록 잊혀지질 않을 좋은 추억거리겠어요.^^
숙제하는 시간이 엄마의 애를 태워도 이렇게 했으니 됐지요. 악한 마녀도 죽어야 한다는 생각까지 잘 표현했는걸요. 잘했습니다.^^
민윤사랑 2011-12-13 09:03 

Eric(초3)

 

쓰는 것 자체를 싫어라하는 아이라 북클럽 잠시 쉬면 안되냐며 또 저를 떠봅니다.

아무 말 않고 북클럽 처음 작품인 마빈때 본인이 했던 걸 보여주고

이번 걸 보여주며

처음 건 엄마옆에서 해도 '하기 싫어'하며 한줄이상 쓰지않을 때도 있었는데

요즈음은 혼자서(사실 후루룩 국물 마시듯 한다는 표현이 더...ㅠㅠ)

이렇게 해내다니 대단하다

이래서 어렵지만 멈추지 않고 계속했으면 한다 라고 했더니

싱긋 웃네요.(엄마 이번엔 방법 바꿨네...라고 생각할지도^^)

 

제가 읽는 걸 싫어라 해서 읽고 열받아 봤자 자폭(?)하는 분위기인지라

읽지도 않고 올리니 양해해 주세요.

조금 지나면 나아지겠죠...

 

저희집은 벌써 겨울방학모드입니다.

서울이라 중간, 기말도 안보는지라 경시끝내고

단원, 지필평가 보는건 뭐 시험이라고 생각지도 않는 분위기예요.

그냥 최소한의 학생스런 모습과(숙제겨우... ㅠㅠ)

최대한의 아이스런 모습(한글책과 만화책 디립다 파고, 동생이랑 레고만들며 놀기에 집중집중)

에  지켜보고 있습니다. 저맘때 나는 저보다 더했는데... 조금만 기다리자고...

 

sophie 2011-12-13 16:05:00
에릭이 이렇게 잘하고 있으니 걱정 안하셔도 되겠는데요.
저도 될 수 있으면 안읽어요. 읽으면 당연 다시 고치는건 어떠니 부터 시작해.... 잔소리가 나오지요.
민윤사랑님 아주 잘하고 계시네요. ^^ 잘 달래서 꾸준히 하는게 제일인 것 같아요.
Grace맘 2011-12-12 21:43 

sophie 2011-12-13 16:26:41
그레이스가 책내용을 알기 쉽게 설명해줬어요.
맥베스의 욕심을 그 부인이 더욱 부추기는 바람에 비극이 시작된거네요. 과한 욕망은 판단력을 흐리게 한다는 말이군요.
그런데 그레이스는 마녀들이 멕베스에게 주문을 건 이유가 정말 궁금하군요? 이렇게 의문점들이 생긴 걸 보니 제대로 책 읽은거네요. 아주 아주 좋습니다.^^ 잘했어요.

좋은 롤모델이라면 소피말고 아주 뛰어난 언니들 저쪽에 더 많은데.... ㅎㅎ 소피 칭찬해줘서 정말 고맙습니다. 소피가 무척 기뻐합니다.
그레이스가 소피4학년 때보다 훨~~씬 잘하고 있어요. 앞으로 무한발전이 기대되어요. 그레이스 홧팅!!! ^^
은근과부 2011-12-13 20:09:45
Grace는 몇 학년인가요? 저보다 훨씬 영어도 잘 하니까 부럽고 제 자신이 부끄럽습니다.
저도 이제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Grace맘 2011-12-13 21:31:58
미션지 제일 처음에 이름과 학년이 써있어요... 참고로 그레이스는 4학년이에요.
사실 그레이스 글씨가 커서 주인공 이름 두번만 쓰면 한줄이 그냥~ 채워져요..^^
다른 아이들과 비교하지 말고 내가 처음엔 어땠지? 하고 생각해봐요... 분명 발전이 있었을테니까..
은근과부 2011-12-12 19:33 

Name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Grade

I.                   There were a lot of difficult words in this story. Find some words or expressions you didn’t know as you read the book. Write a simple sentence using each one.

 

Edge

 

All day, the three witches waited on the edge of the battle field.

Battle-field

 

All day, the three witches waited on the edge of the battle field.

Thane

 

The thane of Cawdor has confessed to treason and has been executed

executed

 

The thane of Cawdor has confessed to treason and has been executed

Hissed

 

“Then prove it” lady Macbeth hissed

Terror

 

Macbeth almost cried out in terror

Gain

 

Who had the most to gain from their’s father’s death

 

 

 

I.                   Reading Comprehension

Answer the following questions below.

 

1.      What did the three witches say to Macbeth and Banquo when they appeared in front of Macbeth and Banquo?

 

Macbeth and Banquo finished their war and was returning to their home.

Suddenly, his horse reared up and whinnied. He struggled to control the horse, and he saw three old hags blocking his way. (they were weird sisters)

They raised their left arms and pointed fingers at Macbeth. They said, “All hail, Macbeth, thane of Glamis!””All hail Macbeth, thane of Cwdor!” “All hail Macbeth who shall be king”

And the old witches said to Banquo go next to Macbeth, and said “All hail Banquo Your children shall be kings”and they banished like a mist of breath on a mirror

 

2.      What caused Macbeth to kill King Duncan? How do the prophecy of the witches and the words of Lady Macbeth play an important here?

 

Macbeth wrote a letter to his wife(lady Macbeth) about the wich’s proehecy and that he became a Thane of Cawdor. In lady Macbeth’s mind formed a dark plot to kill the king.When Macbeth arrived, she urged him to kill Duncan and take his place

So, Macbeth killed king Duncan

Prophecy of the witches said “All hail Macbeth, Who shall be king!!!”

And his wife had said “kill the old man and take the throne!”

That feeling became too strong to resist. So Macbeth decided to kill king

 

3.      Why do you think Macbeth ordered his men to kill Banquo and his son? What figure on a chair shocks Macbeth when he enters the banqueting hall?

 

Witches said banquo’s son will be king. So Mecbeth ordered two murderer to kill banquo and his son. Two murderer kill banquo but the Banquo’s son escaped and lived.

So at the last Banquo’s son kill the Macbeth and become king

 

 

4.      What three things do the witches say after Macbeth drinks from the wooden cup?

 

“Beware Macduff the Thane of Fife. No man born of a woman can harm you. You will rule until birnam wood waliks to dunsinane”

 

5.      How does Macduff kill Macbeth even though Macbeth can’t be harmed by a man born of woman?

 

Macbeth thought no one could be born without as woman. But Macduff’s mother lied before he was born to save him, the doctor cut him off from only then, he realized that the witches promises had been lies

 

II.                Free Response Question

Macbeth is also one of the four greatest tragedies of all time. A tragedy usually starts with a hero having great power and his power leads to his death or end. I want you all to write your

feelings toward Macbeth. Do you feel bad that he died or did he deserve to die? Did he depend too much on the witches’ prophecies? I want you to be very specific in your answer.

 

I fell bad at Macbeth and Lady Macbeth because Macbeth was strong and brave soldier of King Duncan but lady Macbeth told kill the old king and have his throne I think Macbeth wanted the throne. But when I’m Macbeth I can’t do that.

The Duncan was one nation’s king not the old man.

Lady Macbeth was most bad person in Macbeth.

Think about her he told him Macbeth to kill the old king. And killed his friend Bunquo

And at last moment lady Macbeth died because she mad and Macbeth kill the Bunquo’s son

When I’m the Macbeth I’m never do this plan

 

Grace맘 2011-12-13 00:04:30
내가 맥배스라면~ 이라는 가정으로 생각을 풀어내어 이해하기가 쉽네요...
답을 예쁜 초록색으로 써주는 센스 !!!! 강력추천입니다. ^^
참 잘했어요...
sophie 2011-12-13 16:40:15
미르도 아주 열심히 했네요.
맥베스 부인이 이 책에서 가장 악한 인물이라고 생각했고,,, 또 여러 다른 내용도 잘 썼습니다. ^^
sophie 2011-12-14 11:46:11
미르어머님^^ 이렇게 뵈어 정말 반갑고 고마워요.
미션지 제일 위에 학년, 아이이름 쓰는 곳이 있지요? 거기 표시하시면 된답니다.
물어보셔서,,, 소피는 6학년이고, 저는 소피맘입니다. ^^
민규예린맘 2011-12-12 09:55 

세익스피어 일정표를 보면서 민규에게 물었지요.

이제 한달정도밖에 남지 않았네. 그동안 미션 힘들었어...?  민규왈 그렇게 힘들지 않았어. 모르는 단어들이 좀 있었지만 내용은 이해했어 라고 대답해주네요

민규가 다른 친구들처럼 모르는 단어도 찿아서 정리해주기를 바랬지만 단어찿기, 외우기를 젤로 싫어해서 여전히 그 부분은 숙제로 남아있네요..

 

민규 미션 올려요

sophie 2011-12-12 19:03:55
마지막에 멕베스가 용감한 군인처럼 싸우다 죽었던 장면이 아주 마음에 들었군요??
날이갈수록 자신의 생각을 시원하게 표현하는 모습이 정말 보기 좋습니다. ^^
넘~~ 잘했습니다. ^^
Grace맘 2011-12-13 00:09:00
맥베스에 대한 생각들을 이렇게 조목조목 정리할 수 있다니 놀랍습니다..
또 무조건 나쁘거나, 좋다거나 한편으로 치우치지도 않고 다양한 감정과 생각을 가질 수 있다니 민규는 감수성이 예민한 편인가봐요...
잘 읽었습니다..
주울 2011-12-11 23:55 

 

                                           Macbeth

 

Name  Jenny.A    Grade 5

I.               There were a lot of difficult words in this story. Find some words or expressions you didn’t know as you read the book. Write a simple sentence using each one.

 

Tuft

 

It`s that tuft on your hair?

Thane

 

This story is about Thane

Banquet

 

She is going to go to Banquet

Determined

 

He is determined

Slay

 

He slayed it

Hood

 

It looks like a hood

 

 

 

 

 

 

 

 

 

 

 

 

 

 

 

 

 

 

 

 

 

 

 

 

 

 

 

 

 

 

 

 

 

 

II.             Reading Comprehension

Answer the following questions below.

 

1.   1 What did the three witches say to Macbeth and Banquo when they appeared in front of Macbeth and Banquo?   

They told Macbeth that he will be king.

And they told Banquo that his children will be king

 

 

2.     2 What caused Macbeth to kill King Duncan? How do the prophecy of the witches and the words of Lady Macbeth play an important here?

Macbeth`s wife told him to kill the king so Macbeth killed him.

 

3.     3 Why do you think Macbeth ordered his men to kill Banquo and his son? What figure on a chair shocks Macbeth when he enters the banqueting hall?

Witches said banquo`s son will kill Macbeth.

So Macbeth ordered to two people to kill Banquo and his son

 

 

4.     4 What three things do the witches say after Macbeth drinks from the wooden cup?

Beware macduff, the thane of fife.

No man born of a woman can harm you.

You will rule until birnam wood walks to dunsinane.

 

5.     5 How does Macduff kill Macbeth even though Macbeth can’t be harmed by a man born of woman?

Because macduff was born by dead person

 

Macbeth is also one of the four greatest tragedies of all time. A tragedy usually starts with a hero having great power and his power leads to his death or end. I want you all to write your feelings toward Macbeth. Do you feel bad that he died or did he deserve to die? Did he depend too much on the witches’ prophecies? I want you to be very specific in your answer.

 

At first I thought Macbeth was not bad. But after he became a king  and he was blind in his power.

He believed witches too much so he died.

This kind of tragedy is like a small machine like light bulb. if you turn the light bulb really strong it is bright for a small time but it will collapse soon. but if you turn it on in medium power it would be bright enough to see and last long.

People act like this, if somebody  show off his or her power, other people will respect them for a short time. Not long before, people will not feel interested.

Macbeth heard many things about his future. But he didn`t knew how to know what is good or bad.

If you watch a big wave out of it, you could know how does it look like but if you go into it, in inside, you don`t know how it looks like. This is just like Macbeth, who was too deep in witches` prophecy.

 

 

민규예린맘 2011-12-12 10:15:35
제니애플이 직접 미션을 타이핑하고 직접 올렸나봐요
이제는 모든것을 이리 스스로 잘해주니 주울님은 좋겠어요
사람들의 행동을 백열전구로 비유해서 아주 잘썼네요
늘 독창적인 제니애플의 글에 감동받네요 ^ ^ 아주 잘했습니다.
sophie 2011-12-12 19:23:18
와우!!!!! 소피와 함께 제니글 읽었어요. 정말 생각이 깊다고 감탄했답니다.
큰 파도를 바깥에서 보면 그 모양이나 크기를 알 수 있지만, 그 속에 있다면 알 수 없다...... 이것처럼 맥베스는 너무 깊이 마녀의 예언에 빠져 good and bad를 알 수 없었다.... (에고 힘들어..^^)
제니 이해력이 대단해요. 최고!!!!
Grace맘 2011-12-13 00:16:18
제니애플의 깊은 사고와 이해에 감탄하며 또 배우고 갑니다.
문학작품을 제대로 감상할 줄 아는 것 같아요... 책 많이 읽고 시간이 지나면 이렇게 생각이 깊어지는 걸까요? 아님 다른 비법이 있는 건가요?
이런 생각들을 영어로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제니애플이 부러워요
sophie 2011-12-11 20:18 

책 뒷부분에서 맥베스는 그 당시에 호러무비 수준이었다는데, 이런 간단한 배경도 새롭게 알게 됐어요.

당연히 요즘 아이인 소피는 무섭지 않다고 하고요.  다들 그러시죠? ^^

민규예린맘 2011-12-12 10:17:20
소피의 글을 보니 얼마전 홍박샘께서 소피의 성실함과 영어실력이면 우리의 리더로서 자격이 충분하다는 글이 생각나네요.
그 글을 보면서 저 역시 동감했거든요
늘 성실하고 상세하게 자신의 의견을 풀어서 써주는 소피의 미션... 너무 맘에 들어요
Grace맘 2011-12-13 00:31:51
그레이스가 소피 Jr.를 희망하고 나섰습니다.. ^^
저는 항상 고마워요... 이렇게 성실하고 진지하게 미션을 올려주는 소피덕분에 좋은 롤 모델이 생겼잖아요... 소피야~ 12기의 기둥이 되렴~~~
은근과부 2011-12-13 20:05:14
넘 잘하시네요. 저도 소피처럼 잘 하고 싶었는데 열심히 노력을 제가 하지 않는 것 같네요.....-_-
근데 소피는 몇 학년인가요??? 넘 궁금하네요!!
무인등대21 2011-12-09 22:11 

 

 

 이번에도 글씨는 엉망이네요.

 아무리 잘쓰려고 해도 연필하고 손가락은 잘 조종 되지 않네요.

 마음만 저를 따라 주고 있어요.

 그래도 우리 엄마는 어찌나 글씨를 그렇게 잘 쓰라고 하시는지........ 저도 잘써서 떳떳하게 제 글씨를 보여 주고 싶다는 것도 모르시고.......

 이번에는 그렇게 늦지는 않았네요.

조은엄마 2011-12-10 13:37:10
4학년인데 이렇게 미션도 스스로 잘 완성하고 올리기까지 하는 걸 보니 무척 기특하네요. 제가 보기에는 글씨도 잘쓰는 것 같은데 사실은 더 잘 쓸 수 있었던 거에요? 사실 저도 은이가 글씨를 더 잘 쓸 수 있는데 하면서 속으로는 아쉬울때가 많아요. 엄마들은 다 그런것 같아요. 엄마가 알고있는 내 아이의 좋은 점들을 다른 사람들도 알아주었으면 하는...그러니 서운해하지 말고 지금처럼 잘 해 주셔요. 다음주에 또 만나요.
sophie 2011-12-11 20:27:11
글씨를 이렇게 잘 쓰는데 더 잘쓰고 싶나봐요?
내용도 좋지만 좀 더 완벽하게 마무리하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하나봅니다. 안타깝게 마지막 글 보기가 좀 힘드네요. 그래도 아주 잘한 것 알겠어요.^^
민규예린맘 2011-12-12 10:19:41
이 정도면 글씨 잘쓰는뎅...
그리고 글씨를 잘 쓰려고 노력하는 모습이 더 이뻐용
엄마도 이런 모습에 자랑스러워할꺼라 생각해요.
미션 잘했어요
Grace맘 2011-12-13 00:38:00
촛점이 좀 안맞아서 그렇지 글씨는 준수한데요? 잘 썼어요... 엄마가 욕심쟁이..^^
은근과부 2011-12-13 20:07:34
4학년인데도 열심히하다니 전 5학년인데 본받고 싶습니다. 5학년인데도 영어도 잘 못해서 숙제도 잘 못 올려서 동생들과 비교되서 넘 속상하네요.......-_-
지원서진맘 2011-12-08 17:50 

 

 

 

우와~ 지원이는 아직 아무도 안한거지? 해서 글쎄다 했더니 1등은 물건너 갔네요. ㅎㅎ

미션을 제대로 하는건지 어쩐지도 모르고 열심히 스캔 떠서 업로드만 해주고 있네요.

암튼 오늘도 출석에 의미를 두면서 ^^;;;

조은엄마 2011-12-10 13:29:45
지원이의 1등을 빼았아서 미안해용 ㅎㅎ 이렇게 앞서거니 뒤서거니 지원이와 미션을 매 주 올리게 되어 좋습니다. 지원이네는 스캔을 해도 내용이 잘 보이네요. 저는 스캔하면 항상 흐리게 나와서 보기 안 좋아요. 아이가 다 한 미션 스캔할때 기분이 참 좋죠? 이제 방학이 다가오는데 지원이는 겨울방학 계획을 세웠나요?
sophie 2011-12-11 20:42:52
부지런한 지원이 책속의 삽화까지 꼼꼼히 봤네요!!
글쎄 왜 그렇게 즐거운 미소짓는 것 처럼 그렸을까.... 분명 비통했다고 했는데.. ^^
똘똘한 지원이를 궁금하게 만들었습니다. ㅎㅎ 아주 잘했어요.
민규예린맘 2011-12-12 10:26:16
요즘 은이와 지원이의 모습 너무 보기 좋아요
저학년임에도 이리 세익스피어의 미션을 잘 소화하고 잼있어해주니 ...
지난번 지원이의 진행기도 넘 잘 읽었어요.
Grace맘 2011-12-13 00:46:24
지원이의 관찰이 참 세심합니다. 왜 맥베스는 죽으면서 웃었을까? 알듯 모를듯...
지원이가 제일 큰 생각거리를 던져주었네요... ^^
조은엄마 2011-12-07 20:17 

재원샘 미션 정말 감사드려요.

이번 주도 은이와 오손도손 앉아서 이야기 나누면서 북클럽 미션을 했답니다.

은이는 안토니와 클레오파트라가 가장 재미있다면서 다음 주가 기다려진다고 하네요.

 

 

지원서진맘 2011-12-08 17:54:28
지원이가 은이의 그림을 본건지 어쩐건지 며칠전부터 엄마 나도 사람 옆모습 그릴줄 알아 하면서 열심히더군요. 저도 어릴땐 그림 그리는거 참 좋아했는데 나이들고 먹고살기 바쁘다 보니 그런 낭만도 다 잊어 버렸네요. ㅜㅜ 멋집니다 ^^
조은엄마 2011-12-10 13:33:40
저도 어릴때 순정만화 여주인공 그리기 참 좋아했습니다. 특히 여러 옷과 악세사리를 그려서 주인공 꾸며주는 것을 좋아했지요. 은이가 한동안 만화나 동화만들기에 열 올리기에 정말 관심이 있다면 만화가가 되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쑥에 있는 다른 아이들의 그림과 글들을 보고 저 혼자만의 꿈을 접었습니다. 은이는 아주 아마추어더라구요. 제 눈에만 프로로 보였어요.ㅋㅋ 그래도 저는 항상 이런 착각속에 삽니다.
sophie 2011-12-11 20:56:07
은이의 그림이 아주 재밌습니다.
맥베스가 마녀의 예언에 너~~무 지나치게 의존했다고 아주 잘 파악하고 있네요.
다음 번 이야기를 기대한다니 즐겁게 잘할 것 같아요. 은이의 글 저도 기대해요.^^
민규예린맘 2011-12-12 10:24:09
늘 느끼지만 은이의 그림솜씨 너무 좋아요
책 내용도 잘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하구요.
은이야 미션 너무 잘했어. 다음번 책도 기대하고 있을께 ^ ^
Grace맘 2011-12-13 00:44:43
은이는 맥베스가 나쁘지만 굳이 죽을 만큼은 아니라고 생각했나봐요..
착한 은이 마음이 느껴집니다.. ^^
휘윤맘 2011-12-07 17:57 

재원샘 진짜 진짜  감사합니다..

만난것좀 많이 먹고 살좀 찌시어요^^

썸네일

literacy 2011-12-07 06:31 

바쁘신 가운데. 이렇게 미션 올려주시는 것만으로도 감사하답니다.

지난번 홍박샘 말씀이..학교 홈피에 올라온 재원샘이 앙상하게 말랐다는 게 항상 맘에 걸리는데..

삼시 세끼. 잘 챙겨드시고.. 항상 건강하시기 바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218

 Step Into Reading 3 - The Titanic, Lost and Found

[111]
WFS JaeW.. 2012/01/30 3,204
2209

 Step Into Reading 2 - The Mystery of the Pirate Ghost

[131]
WFS JaeW.. 2012/01/23 3,611
2199

 Step Into Reading - Pompeii... Buried Alive!

[142]
WFS JaeW.. 2012/01/16 4,040
2181

 Shakespeare 15 - Richard III

[28]
WFS JaeW.. 2012/01/09 1,641
2163

 Shakespeare 14 - Henry V

[38]
WFS JaeW.. 2012/01/02 1,842
2148

 12기 새 회원 모집!!!

[113]
WFS JaeW.. 2011/12/27 3,247

   책 구입하려는 분들

[2]
홍박샘 2011/12/30 1,649
2130

 Shakespeare #14 - Julius Caesar

[49]
WFS JaeW.. 2011/12/20 2,619
2107

 Shakespeare 13 - Antony and Cleopatra

[57]
WFS JaeW.. 2011/12/12 2,403
2093

 Shakespeare 12 - Macbeth

[46]
WFS JaeW.. 2011/12/06 2,470
2072

 Shakespeare 11 - Othello

[62]
WFS JaeW.. 2011/11/28 2,475
2057

 Shakespeare #10 Hamlet

[83]
JaeWon .. 2011/11/21 3,243
2024

 Shakespeare #9 - King Lear

[66]
WFS JaeW.. 2011/11/07 2,583
2002

 Shakespeare #8 The Taming of the Shrew

[57]
WFS JaeW.. 2011/10/31 2,447
1983

 Shakespeare #7 A Midsummer Night's Dream

[57]
WFS JaeW.. 2011/10/24 2,762
1958

 Shakespeare #6 Romeo & Juliet

[55]
WFS JaeW.. 2011/10/10 2,700
1940

 Shakspeare #5 The Tempest

[43]
WFS JaeW.. 2011/10/03 2,793
1929

 Shakespeare #4 Twelfth Night

[61]
홍박샘 2011/09/27 4,130
1919

 12기 북클럽 명단 올립니다

[5]
literacy.. 2011/09/26 1,929

   12미션 현황

[4]
주울 2011/09/25 1,839
1905

 Shakespeare #3 As You Like It

[57]
WFS JaeW.. 2011/09/20 3,044
1892

 Shakespeare #2 Much Ado About Nothing

[61]
WFS JaeW.. 2011/09/14 3,287
1889

 Greetings Everyone

[3]
WFS JaeW.. 2011/09/11 1,832
1876

 Shakespeare #1 The Merchant of Venice

[61]
홍박샘 2011/09/05 3,8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