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Geronimo Stilton #6

글쓴이 WFS JaeWon

등록일 2012-07-17 22:22

조회수 3,947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3466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Geronimo Stilton #6 - Paws Off, Cheddarface.pdf (103.26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Hello there!
I'm back home from my vacation.
I certainly had a lot of fun and I hope that each and every one of you will enjoy this marvelous summer.
Once raining stops, I think it will be perfect to go the beach!

This time, I am back.
I'm glad you all treated Alex well with respect and kindness.
He is working very hard and I really appreciate his hard work.
I would really like it if everyone feels the same way.

I think this Geronimo book is the best one so far.
The story is really interesting and it's also pretty nerveracking.
I know you'll feel the same as I did.

Have fun reading this and enjoy your summer!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Jenn 2012-08-01 10:53 

Eugene/grade4

 

아이가 책상에 오래 앉아 있는것을 잘 못해서 숙제 마무리 하기가 참 힘드네요.

집중력을 길러야 하는데 걱정입니다.

늦었지만 마무리 했다는데 의의를 두고 올리겠습니다.

 

 

literacy 2012-07-26 07:27 

Veronica - Grade 4

 

숙제는 오래전에 했는데.. 엄마가 포스팅이 늦었습니다.

글구 라니가 캠프에 가서 8월 중순경에 돌아온답니다.

아마 그때 나머지 과제는 몰아서 해야 할 듯 해서 양해 부탁드려요. ^^

 

sophie 2012-07-29 15:11:30
댓글이 너무 늦었네요. ^^ 라니는 재밌게 캠프생활 하고 있겠네요. 기간이 꽤 긴 편인것 같은데, 새로운 친구들과 잘 어울려 즐겁게 보내고 있을거라 생각되어요.
그럼 라니 잘다녀온 후 댓글에서 다시 또 뵈어요. ^^
anthropo 2012-07-25 18:45 

6학년 클레어입니다.

Geronimo Stilton #5 도 올렸어요(이제서야)ㅠ

 

sophie 2012-07-25 22:44:12
클레어가 이번 여름방학을 자유롭게 보내겠군요. 그래서 현명하게 자기시간을 잘 쓸거란 계획을 세웠군요.. 네~~ 충분히 그럴거라 생각되어요.^^
최근 휴대폰을 바꾼 사건이 있었네요. 저는 괜히 엄마의 반응이 어떠셨을까? 이런게 궁금해졌어요. (제가 잔소리쟁이라서ㅎㅎ ) 열심히 잘했고요, 방학 건강하게 보냅시다..^^
anthropo 2012-07-26 08:33:14
제가 잃어버린게 아니고 동생이 잃어버렸어요ㅠ
질문들은 다 동생에 대한 질문이예요~!^^
(정확히 말해서 동생이 자기 핸드폰을 변기에 빠트렸어요 ㅋ)
엄마한테 많이 혼났어요 ^^
스마일걸 2012-07-24 23:41 
똑같은 사진들도 몇장있네요..
늦어서 죄송합니다 또또또도 ㅠㅠㅠ
sophie 2012-07-25 09:48:12
방학 동안 정말 많은 계획이 기다리고 있는 것 같네요. 그중 교회 캠프를 못가는게 제일 안타깝다는 거네요.. 좋은 기회가 많아 선택할 때 아쉬움이 많았을 것 같아요. 그래도 후회는 없는 것 같고, 역시나 알차게 잘 보내고 있네요. ^^
혀니후니맘 2012-07-24 12:00 

벌써 6번째네요. 처음 시작할때는 어떻게 할 지 걱정이었는데 시작하니 어떻게든 하게 되네요.

재원샘, 알렉스샘, 소피누나... 모두모두 감사드려요. 더운 여름이지만 열씸히!!! 땀 흘려보아요~

sophie 2012-07-25 09:53:25
역시 시작이 반이라고 브라이언이 잘 하고 있지요. ^^
방학 중 남해에 가서 배 타고 낚시할 계획에 마음이 붕~ 떠있을 것 같아요. 월척을 기대합니다. ㅎㅎ
바다별 2012-07-24 11:13 

진작에 해 놓고는 수련회 갔는데 아이 둘다 보내고서 여유와 해방감에

정신없이 자유를 누리다가 이제서야 올립니다.  애들은 오늘 오네요.^^

 

sophie 2012-07-25 10:04:30
수련회 잘 다녀왔겠네요.
비키가 부쩍 성장한 듯 보여요. 멀리 가는 여행 보다는 이번 방학은 편안히? 쉬고 싶은건가요?
좋은 책 읽기 등등,,,,뭘하든 허투루 보내진 않을거 같아요. ^^ 즐겁게 보내세요.
Grace맘 2012-07-24 00:30 

바다별 2012-07-24 11:15:29
오션월드가 얼마나 좋은지, 그리운 마음 아주 절절하게 썼네요. 재미있게 놀다 오세요~^^
sophie 2012-07-25 10:09:32
그레이스가 좋아하는 화장품 가게가 바뀐 것 같아요. 이전엔 다른 팬시점을 말했던 것 같은데.. ㅎㅎ
그 동안 체육대회에서 상을 많이 받았네요. 공부뿐 아니라 운동까지 잘하니 최고죠! 잘하고 있어요.^^
휘윤맘 2012-07-23 23:44 

드디어 오늘부터 방학이네요^^

좋기도 하고 엄마는 더 바빠지고요~

방학이 짧아서 계획도 별로없고,,

수학학원다니고 한국사책읽고,,초게의 세계사따라쟁이하면 방학이 끝나겠어요,

캠프가고 수영장한두번가면 개학할것같네요,,

모두들 덥지만 건강하고 알찬 여름방학보내여~~~

Grace맘 2012-07-24 03:01:04
친구와 캠프를 간다니 그레이스가 무척 부러워 할 것 같아요.
sleepover하는 것 만으로도 무척이나 들떠있는데.... 캠프는 뭐 더 하죠....^^
공부계획까지 알차게 세웠으니 휘윤이의 여름방학은 천하무적입니다..ㅎㅎ
보물1호 2012-07-24 11:00:26
오우~휘윤이의 방학이 알차네요. 친구와의 캠프도 상상만 해도 즐거울 것 같고....
학습계획은...너무 열공모드인데요~^*^~딱 제가 바라는 계획이어요....ㅎ
방학진행기도 듣고 싶네요~
캠프 잘 다녀오고, 무더위 잘 이겨내는 건강한 여름 보내기를 바랄게요.
바다별 2012-07-24 11:17:08
그렇죠? 이번 방학이 너무 짧아서 뭐, 금방 지나갈듯 해요.
휘윤이도 알차게 계획 잘 세웠네요. 공부와 더불어 보람차고 행복한 방학되길!
sophie 2012-07-25 10:15:17
휘윤이가 중학교 얘기를 한걸 보니 예전에 소피가 궁금해 했던 일이 생각나요. 어찌나 걱정을 많이 하던지,,, 제가 다 스트레스 받을 지경이었어요. ㅎㅎ 휘윤이는 언니들이 있어 중학교에 잘 알고 있을테니, 편안한 마음으로 기대할 것 같아요. 즐겁게 열공하세요.^^
유석엄마 2012-07-23 22:54 

사진을 여러 개 한꺼번에 붙였더니, 글은 저기 아래에 붙었네요..

 

초등 6학년 정유석입니다. 유석이는 제로니모 미션이 참 재미있다고 하네요.. 특히 그림그리기가..ㅎㅎ

꼼꼼하게 미션을 하는 것 보다는 편안하게 하는 걸 택해야 하려나 봅니다.

늦었지만, 열심히 올려봅니다..

 

WFS JaeWon 2012-07-23 23:22:59
Nice drawing right there and most importantly nice work!
You've done such a great job and you've impressed me much.
Great job and continue to impress me like today. Keep it up!
Grace맘 2012-07-24 03:05:35
유석이가 이탈리아에 대한 조사를 참 열심히 했나봐요... 이탈리아여행의 핵심만을 꼭~ 집어냈어요.
부디 보고싶은 곳 다 보고, 먹고 싶은 것도 다 먹어보고 오길 바래요...
갔다와서 여행후기도 기대해 볼께요.... .
sophie 2012-07-25 10:20:23
우와~~ 정말 부럽습니다. 이탈리아 여행 할 계획이군요! 준비하며 저절로 공부도 되겠어요.
멋진 경험 많이 하고 나중에 사진도 보여주면 더 좋겠네요. ^^ 잘 다녀오세요.
sophie 2012-07-22 22:45 

중1 소피입니다.

여름방학 계획엔 노는 것만 해당사항인가봐요.. 공부에 대해선 한마디도 없다니~   마냥 쉬고 싶은가.....

마음이 콩밭에 가 있나봐요. 성의가 부족해 보입니다.

유석엄마 2012-07-23 22:57:24
방학인데, 열심히 놀고 체험하는 게 당연하지요.. 중학교 1학년 소피의 방학은 어떤가요?
초등학교와 어떤 게 달라졌을까요?
더운 여름 건강하게, 그리고 여수 엑스포도 즐기고 왔으면 하네요..
WFS JaeWon 2012-07-23 23:21:09
Leader, good job! Your consistency and hard work never disappoints me!
Always, you do well so I'll expect the best out of you each time.
Au revoir!
보물1호 2012-07-24 10:55:18
소피의 방학계획이 무척 궁금했던 1인이었는데, 엑스포 체험하러 가는군요.
글에서 흥분과 설렘이 전해지네요~루시도 방학 이용해서 가려고 계획중이에요...^*^~
소피 언니 즐거운 여행되길 바라고, 건강하고 알찬 여름 방학 보내시길...
바다별 2012-07-24 11:20:06
저희는 교회에서 봉사 수련회로 여수에 갑니다. 여유가 되면 엑스포에 갈 수 있을까 싶은데.
소희와 조우하게 된다면 재미있겠는데요?^^ 소희 가족, 행복한 여름 되세요~^^
초록사과 2012-07-22 14:44 

초4 민정

민정이 한글책도 줄거리 요약을 잘 못합니다. 매번 앞부분만 잔뜩 말하다가 갑자기 마무리를 한다던지.

아직 독서 후 활동엔 손을 대지 않고 있었기에 제로니모 시작하면서 조금 난관이 있었답니다.

이제 조금 알겠다고 하길래 써 놓은 걸 읽어보니 처음 시작할때 보단 낫네요^^::

 

 

 

 

구구스 2012-07-22 15:45:17
민정이 방학동안 견학,체험으로 스케줄이 꽉~차있네요~
청와대는 차 타고 휙~돌아보기만 했는데... 견학 신청하면 어디어디를 볼 수 있는지요?~
민정이 견학 하고 소개부탁드려요~
sophie 2012-07-22 23:06:21
컴퓨터 비밀번호는 아무나 알지 못하는 것!!! 오~ 요것 좋네요. 평소 늘 사용하는 건데 생각지도 못했어요.
민정이의 방학은 너무나 신나는 일로 가득차 있군요. 부모님께서 열심히 준비해주셨네요. 부럽습니다. ^^
유석엄마 2012-07-23 23:00:53
민정이의 방학은 즐거운 계획으로 가득 찼네요.. 저희도 5학년때 체험활동 참 많이 다녔었는데..
저희는 수도권 매립지를 방문했는데, 그날이 마침 서울에 물폭탄 터진 날이어서 견학오려는 사람들이 모두 취소를 했더라구요.. 그래서 VIP로 견학을 한 적이 있었답니다.. 청와대는 저도 안가봐서 가보고싶어요.. 부럽당..
WFS JaeWon 2012-07-23 23:19:58
Good work. I see that you are really ready for summer and ready to have fun.
Your work is fine but I feel it can be longer and better.
I hope you impress me next time. Keep it up!
하하형제 2012-07-22 14:21 

 5학년 장주하입니다. ^^

저는 거의 읽어보지 않고 미션만 올렸었는데...

오늘 읽어보니 방학계획 중 가장 첫번째가...

글쎄... 게임에서 레벨 업 하는건가봐요. ㅠ.ㅠ

엄마의 방학 계획은 영어책 레벨업이 첫번째 계획인데...

 

저희는 화욜날 방학해요.

벌써부터 세끼를 어떻게 해 먹어야할지 걱정이 앞서요.

밑반찬, 간식 등... 요리 블로그 검색해서 몇가지 뽑아놔야될듯 해요.

여러분도, 우리 아이들도 방학 잘 보내시고 사이좋게 지내세요. ㅎㅎ

초록사과 2012-07-22 15:00:04
게임도 있지만 방학숙제랑 책읽기도 빼 놓치 않았네요 ..기특합니다.
아이들과 사이 좋게 지내는 일이 요즘 제일 힘든 일인 것 같습니다 ㅎㅎ
구구스 2012-07-22 15:40:55
초등 고학년이되면 또래집단의 활동으로 사회성을 키우는 부분이 적지 않은 것 같아요~
친구들과의 모임을 방학 계획으로까지 짜놓은 것 보면 리더의 향기가 솔~솔~
책 목록까지 정해서 방학 계획을 짜고 성격도 세세한가봐요~
담주부턴 즐건 방학 시작입니다~~
sophie 2012-07-22 23:18:58
한글책과 한국사편지를 열심히 읽겠다는 부분이 특히 좋아보여요. ^^
재밌는 책도 좋지만, 이렇게 한국사시험이라는 목적이 있으면 더 열심히 보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아주 바람직한 계획입니다. ㅎㅎ 좋은 결과 있겠지요!
유석엄마 2012-07-23 23:03:22
저희도 한국사 편지를 1년간 모셔두었다가, 5학년때 국사 배울때 읽었어요.. 주하가 이번 여름에 국사 삼매경에 빠지면 좋겠어요.. 역사만화로는 맹꽁이 서당도 강추랍니다..
WFS JaeWon 2012-07-23 23:18:20
Good work. I think you did a good job.
I see you're doing well these days and I'm happy that you're impressing me.
Keep up that work!
구구스 2012-07-22 13:01 

grade 5/ Alvin

중국에서 조카들이 놀러와 학습, 과제 진행이 좀 느려지고 있네요~

제일 큰 중3 조카도 어찌나 잘 노는지...

중국학교(국제 학교) 생활은 이 곳과 비교도 안되게 프리하다네요~

물론 학기중엔 열심히 학업에 매진하지만 한국처럼은 아닌 것 같다고...

프리하게 지내면서도 영어, 중국어 회화가 거의 네이티브 수준이니...부럽더라구염~~쩝~~

자유로운 시간과 학습의 균형을 잘 맞춰 생활 하게 하고 싶은데... 시간은 점점 어디로 숨어버리는지...

오늘 미션 올립니다.

  

하하형제 2012-07-22 14:25:37
앨빈은 정말 다양한 캠프를 많이 다녀봤구나.
그중에서 히스토릭 캠프에서는 어땠는지 궁금하네.^^
이번 방학에도 몸 조심히 잘 다녀오고...
캠핑에 대해 궁금한거 있으면 앨빈이 다 알려줄수 있을거 같아. ^^
초록사과 2012-07-22 15:07:28
앨빈이 잘 때 베게를 안고 자나 봐요 ^^ 질문이 아주 개인적인거라 다른 사람은 절대 모르겠어요 ~~
캠프가 2개나 준비되어 있군요 ..앨빈 정말 바쁘겠어요 방학 알차게 보내요 ~~
sophie 2012-07-22 23:26:56
원기왕성한 앨빈의 생활을 보는 것 같아요. 다양한 캠프활동 하려면 그만큼 체력이 뒷받침 되어야 하는게 아닐까요. 활동적인 앨빈의 모습이 참 보기 좋습니다.
WFS JaeWon 2012-07-23 23:10:17
Nice, comprehensive work.
This is extremely neat and easy to follow.
I like neatness and your work exemplifies neatness.
Don't forget, the content is great as well. Nice job, keep it up!
보물1호 2012-07-24 10:49:37
앨빈의 말마따나, 방학이 정말 exciting~할 것 같네요.
방학마다 이뤄지는 다양한 캠프 경험도~멋지고, 부럽고요.
건강한 여름방학 보내길 바라고...캠프 경험도 들려주시길...
조은엄마 2012-07-21 17:17 

초3. 조은.

은이는 출국하는 아빠 배웅하러 내일은 공항에 가야합니다. 그래서 오늘 미션을 서둘러 마쳤어요. 지난번 책부터 제로니모 책 읽으면서 많이 웃고 그 웃긴 내용을 엄마에게 설명해주길 즐기네요. 매번 느끼는 거지만 북클럽 선정도서들은 참 멋진것 같아요. 엄마인 제가 보기에는 아이가 재미있어 할까 하는 생각을 하는데 아이는 결국 그 책을 즐거워하고, 가끔은 은이가 미션을 해 낼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하는데 자기 나름대로 해내고 하는 걸 보면 말에요. 세익스피어스 할때 북클럽을 그만둬야하나 하는 생각을 했었어요. 책수준이 은이에게 버겁게 느껴졌기 때문입니다. 아직 2학년인데 이런 책을 벌써 읽어야 하나 하는 생각을 했었죠. 그런데 얼마전 은이가 참 재미있는 책이라면서 세익스피어스 책 중의 하나를 고르더군요. 그리고 사실 세익스피어스 미션을 하면서 은이가 참 많이 성장했다고 느낍니다. 새 책이 시작될때마다 기대도 되지만 염려가 되는 분들도 계실거에요. 하지만 저는 믿고 따르는 것을 권하고 싶습니다. 정말 믿고 따라 온 시간들이 저에게는 참 귀한 경험들을 하게 해 주었거든요. 이제 다음 주 이후에 북클럽을 잠시 쉬게 되니 제 마음이 좀 감상적이 되는 것 같아요. 2학년 꼬맹이를 북클럽에 받아주신 홍박사님께 정말 감사드리고, 잘 이끌어주신 재원샘, 잘 이끌어주실 알렉스 샘과 소피언니, 매번 부족한 글에 칭찬의 댓글을 달아주신 소피맘님, 값진 조언을 해주셨던 리터러시님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그리고 북클럽을 시작한 이후 필린핀 연수를 갔던 두달을 제외하고 한번도 빼놓지 않고 미션을 완성한 은이에게 제일 고맙습니다. 자 이제 은이 미션을 올리고 다음 주 마지막 미션을 즐거운 마음으로 기다리겠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구구스 2012-07-22 13:15:08
은이 글이 너무 귀엽네요~ 자신이 원하는 일과 엄마가 원하는 일의 대립?~
지금까진 엄마의 "승률"이 좋으셨던 것 같은데... 방법을 달리 찾아 보셔야겠는걸요~ㅎㅎ
은이 말처럼 벌써 10살이고 똑소리나게 자신의 일들을 해 나갈 수 있는 꼬마 숙녀니깐요~
1년간의 외국생활 잘 하시고~ 몸과 마음 모두 성장해서 돌아오길 바랍니다~
하하형제 2012-07-22 14:27:28
중국에 가신다구요?
떠나시니 더욱 쑥의 고마움과 감회가 더 깊이 다가오리라 생각들어요.
잘 다녀오시고 가끔 소식 전해주세요.
건강하시고 은이가 새로운 많은 경험하고 오길 진심으로 바래요.^^
초록사과 2012-07-22 15:15:39
ㅎㅎ 은이가 닌텐도를 우너하는 군요.. 민정도 노래를 불러 적당한 조건에 사주긴 했는데 요즘은 시들하답니다..
중국에 가서도 잘 적응하길 바랍니다. 1년간 중국 생활이 또 긍정적 변화가 되리라고 믿어요 ^^
조은 엄마님, 은이 화이팅~~~
참,, 은이야 중국에는 아마 도서관에 별로 없을 꺼 같아 아줌마 생각엔 .
sophie 2012-07-22 23:44:21
드디어 은이가 자기독립을 선언했군요!!! ^^ 벌써 10살이니까요. ㅎㅎ 귀여워~
그동안 어린 은이가 얼마나 열심히 참여했는지 누구나 다 잘알고 있지요. 글 속에서 늘 밝은 모습을 보여줘서 아주 보기 좋았답니다. 자신감 있는 은이라 당연 적응 잘하고, 두루 많이 배울 것 같아요.

별 영양가 없는 댓글이라 쓰면서 망설여질 때도 많은데, 그렇게 말씀해 주시니 제가 더 부끄럽습니다.
건강히 잘 다녀오세요.^^
WFS JaeWon 2012-07-23 23:06:50
WOW 조은, really good improvement.
This is much better and I think it's really good.
Keep up this great work! You really impressed me!

By the way, you're leaving for China soon, uh?
It might be a bit difficult for the first few months,
But you know new life always brings us new pleasure.
Wish you and your family God's blessing!
Also hope you'll find good friends there.
Keep us posted, okay?
보물1호 2012-07-24 10:13:38
사랑스러운 은이 때문에 늘 도전을 받곤했는데, 중국으로 갈 시간이 점점 다가오니,
제 마음까지 뒤숭숭하네요.
처음에는 약간의 어려움이 있을테지만, 그래도 은이라면 잘 해낼 거라고 믿어요.
조은엄마님도 화이팅하시고요. 중국에서 들려오는 기쁜 소식도 기대할게요~
보물1호 2012-07-21 11:23 

초 6 루시입니다.

이번 미션은 마음이 붕~뜬 상태에서 해서 그런지...불성실한 면이 보이네요.

루시는 오늘 새벽에 사촌과 캐러비안 베이에 놀러갔어요.

제가 '놀순이'라고 부를 정도에요.

미션 올리면서 보니, 4번에 대한 답변이...당장 계획은 없고, 많이 놀고 책 많이 읽고 싶다고 적었네요.

그리고 여름 방학 계획을 세우면 다시 쓰겠다고 하니, 이 미션은 다음 미션에 보완하도록 할게요.  

다들, 무더위 잘 이겨내시기 바래요~

 

조은엄마 2012-07-21 17:04:41
은이도 이 세상에서 가장 좋아하는 것이 물놀이에요. 어렸을때는 물만 있으면 좋아하더니 이제는 컸다고 모래가 없는 물놀이공원과 수영장을 좋아하네요. 아마도 샤워의 편리함때문이겠지요. 매일매일 물놀이만 하면서 살고 싶다는 은이입니다. 루시는 얼마나 즐거웠을까요. 루시가 여름방학의 구체적인 계획은 아직 세우지 않았지만 책을 많이 읽겠다는 생각을 하는 것을 보니 루시에게 책읽기는 일종의 휴식과 같은 일인가 봐요. 너무 부러운 일입니다. 무더운 여름 건강 유의하고 즐거운 책읽기에 푸욱 빠져 보내는 멋진 여름방학 보내길 바랍니다.
하하형제 2012-07-22 14:36:17
루시가 "놀순이"면 저희 아이는 "놀박사"ㅋㅋ
불성실이 이정도면... 좀더 성실하면 어떤건지... 너무 성의껏 잘 해서 항상
본받고 싶어요. ~
책도 읽고 놀기도 많이 하는 루시가 즐거운 여름방학이길 바래요. ~
구구스 2012-07-22 15:03:03
루시가 놀기도 잘 하면서 미션 수행도 이리 잘 하는 걸보면~~
루시는 확실히 엄친딸이네요~
항상 성실히 모든 친구들의 모범이 되어 주는 루시 참 기특해요~
즐거운 여름 방학 계획 세워 다음에 소개해주세요~
초록사과 2012-07-22 15:25:13
놀겠다고 말하는 루시가 아주 당당해보입니다.. 미션의 글씨체에서도 담당함이 보여요.. 뉘앙스도^^
루시가 가장 좋아하는 쇼가 궁금하네요.. 아마 모르는게 당연하네요 real mom이 아니라서 ^^
sophie 2012-07-22 23:58:45
다들 루시를 놀순이라고 부르는 것에 마구~~ 항의하는 모양인데요???
늘 완성된 글을 통해 의욕적인 생활태도 또한 본 것 같은데,, 거기다 충분히 놀 시간까지 확보할 수 있는 루시의 능력이 부럽습니다. ^^ 이번 방학도 당연 알차게 잘보내겠지요!
WFS JaeWon 2012-07-23 22:51:50
Good quality work! I see that you've put in much effort.
I appreciate your hard work and I laud you.
Congrats and keep it up!
하이디짱 2012-07-19 20:47 

초5. 미리엘(하이디)

 

집듣한번 하고 미션해서 제출까지...

오늘 하루에 다 했어요.

그것도 스스로...

ㅎㅎ

어제 모녀간에 진지한 대화를 나눴죠.

항상 느릿느릿 할 일을 미루는 딸래미...

당근을 제시했어요.

평일에 컴앞에 못앉게 하는데

할일을 다 하고 시간이 남으면 평일에도 컴퓨터 할 시간을 좀 주겠다...

매일은 아니지만...이라고 했더니.

 

이런 결과가.....

 

아주 좋습니다.

지금 일기만 쓰면 된다고 꿈에 부풀어 있네요.

ㅎㅎ

 

 

 

하이디맘 2012-07-19 20:55:46
미리엘 왈:헤헤..이제 일기만 쓰면 끝!!이에요^^
보물1호 2012-07-21 11:29:31
하루 만에 미션을 다하기 어려울 텐데, 미리엘이 아주 대단하네요.
비단 당근의 위력 때문이 아닌 것 같아요. 미리엘이 그만큼 저력이 있는 거지요.
방학계획...절대 놀기만 하는 것처럼 보이지 않아요. ㅎㅎㅎ 요런 센스까지 귀엽네요.
조은엄마 2012-07-21 17:01:36
방학계획이 아주 멋지네요. 사실 여름방학은 몇 일 되지 않아서 그방 지나가 버리잖아요. 심플해보여도 정말 해야 할 것을 하는 멋진 계획으로 보입니다. 사실 방학이 아니라면 책 한 권을 앉아서 계속해서 읽을 시간내기도 어렵잖아요. 더운 여름이지만 책도 많이 읽으며 보내는 계획에 칭찬과 격려의 박수를 보냅니다.
하하형제 2012-07-22 14:39:34
하이디도 컴퓨터게임을 좋아하군요?
컴퓨터 좋아하는 아이에게는 그것이 가장 효과적인 당근이지요.
저도 요즘 많이 많이 주고 있는데...
그래도 항상 모자르다 해요. 끝이 없는거 같아요. ~
암튼 하이디가 당근에 대한 보답을 글로써 충분히 해보여서 저 또한 기뻐요. ㅎㅎ
구구스 2012-07-22 15:08:51
그래서 아이들에게 아직까지는 당근이 필요하기도 한 것 같아요~
하이디짱님께서 아주 적절한 당근을 쓰셨구~ 이에 미리엘 역시 화답을 해주었네요~
글구 책읽고 영어 공부하고 전혀 놀기만 하는 방학으로 안 보인다고 미리엘에게
전해주세요~
초록사과 2012-07-22 15:28:01
^^ 적절한 당근 필요하지요. 저희집은 이번에 묵독에다 당근을 걸었는데 결과가 어떨지는 모르겠어요 아직 덥썩 안 무네요 ^^
책도 많이 읽고 영어 공부도 하면서 게임 좋치요 ^^
미리엘 ,,계획대로 열심히 공부하고 열심히 놀고 ~~~
sophie 2012-07-23 00:07:53
미리엘의 실천력 짱!!! 인데요. 주말은 다 지나갔고 내일부터 평일인데 아마 컴 할수 있는 시간이 생기겠지요? 잘하리라 믿어요. ~~ ^^ 칭찬박수도 미리 보냅니다. ㅎㅎ

영어 이름이 4개나 되다니 그걸 각각 상황에 맞게 맞추는 건 정말 어려운 일일것 같은데요!
WFS JaeWon 2012-07-23 22:44:56
Haha, if I were you, I don't think I could read many books and play many games at the same time.
Your work is solid and I think you did well.
I do wish your work could be longer but it's still good.
Keep it up!
수다맘 2012-07-18 09:23 

벌써 6번이네요^^

중간쯤 밀렸다가 이제 따라 잡았습니다.

열심히 해야 겠어요.

 

새로운 미션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12기 북클럽 친구들 모두 여름 방학 계획 잘 세우고 신나게 쉬면서 가끔 북클럽도 하고 그렇게 보내시길 바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802

 [A반]School story part.1

[36]
하지현 2012/10/16 2,659
2801

 RF#9 Shark Tooth Tale

[22]
WFS Alex.. 2012/10/15 1,811
2789

 [A반]Last Holiday Conert part.2

[39]
하지현 2012/10/09 2,467
2787

 [B반] RF#8 Halloween Fraidy-Cat

[19]
WFS Alex.. 2012/10/08 1,824
2779

 [B반] Ready Freddy #7

[15]
WFS Alex.. 2012/10/01 2,241
2778

 [A반] Notice

[2]
홍박샘 2012/09/30 2,632
2771

 감사의 말씀

[14]
WFS JaeW.. 2012/09/25 2,628
2769

 B반 - Ready Freddy 6

[15]
WFS JaeW.. 2012/09/25 1,804
2766

 [A반] Last Holiday Concert part.1

[45]
하지현 2012/09/24 2,495
2756

 [B반] Ready Freddy #5

[23]
WFS Alex.. 2012/09/17 1,876
2755

 [A반]Lunch Money part.2

[43]
하지현 2012/09/17 2,544
2741

 [B반] Ready Freddy #4

[26]
WFS JaeW.. 2012/09/11 1,763
2740

 [A반]Lunch Money part.1

[42]
하지현 2012/09/10 2,810
2727

 [A반] Frindle

[57]
하지현 2012/09/03 3,572
2726

 RF #3 Homework Hassles

[58]
WFS Alex.. 2012/09/03 2,460
2716

 [B반] - Ready Freddy #2

[71]
WFS JaeW.. 2012/08/27 2,905
2700

 [B반] Ready, Freddy! #1 Tooth Trouble

[68]
WFS Alex.. 2012/08/20 3,824
2698

 [A반] 공지

[7]
홍박샘 2012/08/20 2,788
2689

 Geronimo Stilton #10

[53]
WFS JaeW.. 2012/08/14 3,045
2684

 12기 B반 환영

[43]
홍박샘 2012/08/13 3,492
2677

 GS #9 A Fabumouse Vacation for Geronimo

[54]
WFS Alex.. 2012/08/06 3,564
2667

 Geronimo Stilton #8

[54]
WFS JaeW.. 2012/07/30 3,278
2653

 GS #7 Red pizzas for a blue count

[67]
WFS Alex.. 2012/07/23 3,465
2641

 Geronimo Stilton #6

[70]
WFS JaeW.. 2012/07/17 3,9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