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Who was Jane Goodall?

글쓴이 하지현

등록일 2013-03-28 10:25

조회수 1,577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4353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Who was Jane Goodall.pdf (238.64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Hello Class 12

I'm sorry for late mission.
I'm out of mind these days busy with school work. 
These days I'm focusing on school paper.
The topic is "Korea teenagers, crazy in brand products"
Through research I was surprised to realize numerous students in our school
wear bags that costs over 500 dollars!!
Anyway, I'm having fun these days researching in topic I'm interested in. 

Another topic I'm interested in is Jane Goodall, today's mission.
I'm a big fan of her!
Goodall is an amazing person, who loves animals and peace. 
I hope you have learned a lot through the book.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혜니맘 2013-04-03 13:05 
초6 / 혜니

집안행사 학교 행사, 가족 여행까지 정신없는 3월이 지나갔네요. 
지난 미션도 어제 겨우 올렸어요.....  좀 더 부지런하게 4월을 맞이하기로 했답니다. 

지현쌤도 과제로 바쁜데, 미션 올려주셔서 감사해요~~^^
구구스 2013-04-03 09:40 

초6/ 앨빈

미션이 좀 늦었네요~~

주말에 미션을 해 놓았다길래.. 올리려고 보니 빠뜨린게 있어....

아빠랑 찜질방에 가서 과제를 해갖고 오니 좀 대충대충 한게 팍~~보여서리~

혜니맘 2013-04-03 13:38:34
대충하긴요 ~~
꼼꼼하게 정성들여 쓴 이쁜 글씨만 가득한걸요^^
앨빈은 새들의 왕, 독수리에 관심이 많군요.
Grace맘 2013-04-01 19:18 

초6 Grace

민재마미 2013-04-01 21:37:46
그레이스는 상어에 대한 공부 목적이 뚜렷하네요.
필요한 부분만 골라쓴 맵 프로젝트, 센스 있어보여요~~^^
혜니맘 2013-04-03 00:40:08
그레이스, 상어에 관심이 많군요.
철갑상어 알로 만든 화장품은 얼마나 피부에 좋을까요 ~~~
구구스 2013-04-03 09:33:01
그레이스~상어 알에서 추출한 화장품 만들면
쑥쑥에서 런칭 해줄라나~~ㅋㅋ
상어에 대한 궁금증이 남다르네요~
독특한 아이디어가 눈에 띄는 과제네요~
초록사과 2013-04-01 00:10 

초5 Kailey

 아는 사람이라서 그런지 책으 ㄹ대충 보는 듯한 느낌이 오네요 .^^;;

 

민재마미 2013-04-01 00:42:21
케일리는 벌써 기린에 대해 많은 연구를 했는데요. 꼼꼼하기도 하여라~~
덕분에 많은 것을 알게 됐어요.^^
아는 인물이면 아무래도 미션을 수월하게 하지요. 그런 날도 있어야지요..ㅎㅎ.
Grace맘 2013-04-02 00:08:06
평소에도 동물에 관심이 많은 편인가봐요. 벌써 기린에 대해 많은 정보를 알고 있네요...
책을 대충봤을지라도 미션은 꼼꼼하게 잘했어요.
구구스 2013-04-03 09:29:37
와~ 케일리가 기린에대한 지식이 풍부하네요~
좋아하는 동물이라도 잘 모르는 경우가 많은데....
수컷의 키가 6m에 다다르는군요~~
키가 큰 기린의 매력에 푹~빠져 있는 케일리...
케일리도 올해 키가 쑥~컸슴 좋겠네요~
혜니맘 2013-04-03 13:48:40
케일리, 기린에 관심이 정말 많은가봐요.
벌써 연구를 많이 한것이 보여요~~^^
sophie 2013-03-31 22:01 

중2 소피입니다!

저..수학여행 때문에 저번주 미션은 쉬게 되었네요...ㅠㅠ

헉, 근데 500달러 짜리 가방을...! 명품 가방 유행, 정말 무섭네요....;;

초록사과 2013-04-01 00:12:50
소피가 미션을 빠질리가 없다 했는데 역시 일ㅇ 있었군요.
수학여행은 재미있었나요?
여행후에 피곤했을텐데 꼼꼼한 미션 ^^ 잘했어요~~
민재마미 2013-04-01 00:45:01
와, 소피가 수학여행 갔었군요. 얼마나 즐거웠을까...어디로 다녀왔는지도 궁금하구.
남쪽으로 갔으면 한참 꽃이 만발해서 예뻤겠어요.
소피는 야옹이를 좋아하네요.
아줌마 어렸을 적 읽었던 검은고양이란 소설의 영향으로 야옹이 너무 무서워하는데..ㅎㅎ.
pinkrose 2013-04-01 10:14:19
맵 프로젝트도 열심히 잘하고 고양이에 대해서도 체계적으로 잘 썼네요.
수학여행 재미있었겠어요. 저희는 Paul Revere 책을 못 구해서 지난 번 건 패스했었죠. 저희 집은 둘째가 비염이 있어서 털달린 동물을 키우기가 힘이 들어요.
Grace맘 2013-04-02 00:15:17
벌써 소피가 수학여행을 다녀왔군요.. 즐거운 추억을 많이 만들어 왔겠죠?
Grace도 좀 있으면 수학여행을 가는데 기대만발입니다. 가서 친구들하고 하고 싶은게 많은 모양입니다.
소피의 모범미션은 여전히 변함이 없군요..
구구스 2013-04-03 09:25:30
소피아 수학 여행을 갔다 왔군요~~
친구들과 얼마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왔을까요~~
소피아의 정갈한 글씨를 보니 변함없는 성실한 생활을 하고있구나..느끼게 해주네요.~
고양이과 동물을 좋아하는 소피아~ 저도 호피무늬 좋아하는디~~ㅋㅋ
혜니맘 2013-04-03 13:59:34
소피, 수학여행 다녀왔군요. 재미있게 잘 다녀왔지요?
소피는 고양이에 관심이 많군요.
항상 깔끔한 소피의 글은 눈에 쏙쏙 들어와요^^
pinkrose 2013-03-31 17:56 

초6 소피아

 

사정상 닉넴이 바뀌었습니다.

일찍 했는데 올리지도 못하고 꽃구경하러 주말에 경주에 다녀왔네요.

지현쌤의 토픽은 친구들이 꼭 한 번 생각해 보아야 할 문제인 것 같아요.

그럴 시기가 있다고 예전엔 생각했는데 요즘은 대학생들도 명품바람이 심하다더군요.

겉치레가 명품이 아니라 사람이 명품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앗,  소피아 말이 제인 구달은 생존 인물이라 Who is~?라고 ...

초록사과 2013-04-01 00:15:14
소피아는 토끼 ^^
민정이도 자기가 좋아하는 동물중에서 고른다더니 난데 없는 기린이네요 ^^
민재마미 2013-04-01 00:48:21
경주가 벚꽃이 한창이지요? 좋으셨겠당~~
토끼가 귀여워서 아이들이 많이 좋아하는 동물중의 하나이지요.
근데 키우기가 만만치 않다고 하더라구요.
소피아 말이 맞아요. 요 시리즈 중에 생존인물 몇몇은 who is~~예요. 눈썰미가 좋네요^^
Grace맘 2013-04-02 00:18:47
정말로 토끼를 좋아하나봐요. 하트가 두개나 뿅뿅!!
그런데 토끼가 스트레스에 약해서 애완용으로 키우긴 까다롭다더라구요.
멋진 미션 잘 봤습니다.
구구스 2013-04-03 09:21:06
소피아는 토끼를 좋아하는군요~
빨간 정렬의 핑크를 쏘아 준 것보니.....
전 어른이 된 후로 토끼의 빨간 눈이 슬퍼보여서리....
소피아 한가득 정성껏 한 과제를 보니 제가 다 배가부르네요~~ ㅎㅎ
혜니맘 2013-04-03 14:05:45
경주 꽃구경 부럽네요~~
소피아는 토끼를 좋아하는군요.
저희집에서도 이쁜 토끼 갖고 싶다고, 둘째가 한동안 노래 부르고 다녔어요. 나중에 형아 되면 키우자고하고 넘어갔는데, 잊어야할텐데요~~ ^^
민재마미 2013-03-28 23:36 

중1/스텔라

 

특정 브랜드에 열광하는 것도 10대들의 특징 중 하나이긴 하지요.

생각해보면, 제가 중고생일때도 아이들 사이에서 갖고 싶어하는 브랜드가 있었어요.

다만 당시에는 지금처럼 풍족하지 못해서 그 상품을 갖고 있는 아이보다 갖지 못하는 아이들이 훨씬 많았기 때문에 지금처럼 위화감을 느끼지는 않았던 것 같아요.  조금 부럽긴 했어도...^^

와, 근데 지현쌤 학교에서 유행하는 가방 가격도 엄청나네요.

 

이번 제인구달 책은 구하질 못했어요. 14개 도서관이 있는데 다 찾아봐도 이 책만 없더라구요.

대신, 제인구달에 관한 한글책 한권을 빌려와 읽었구요. 1번, 4번 미션은 생략했슴돠~~

 

pinkrose 2013-03-31 17:57:45
새로운 책이라 그런지 저희도 찾기가 힘들어 구입했어요. 민재는 여전히 부지런하네요. 늘 자극이 되는 좋은 언니랍니다. ㅎㅎ
초록사과 2013-04-01 00:16:44
그래도 패스안하고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한 민재 기특해요 ~~
민재가 좋아하는 동물이 거북이라니 오호,, 새롭네요^^
민재마미 2013-04-01 00:50:57
저희집에 뽀기와 뿌기라는 거북이 2마리가 있어요. 키운지 만 2년쯤 됐나 봐요.
처음부터 먹이를 많이 주는 바람에 이젠 너무 커져서 방생해야 하는데, 민재가 완강하게 거부하고 있어서리...ㅎㅎ.
Grace맘 2013-04-02 00:21:47
와~ 거북이가 두마리나.... 집에서 키우다보면 거북이는 냄새가 좀 나던데 괜찮나요?
2년이나 같이 살았으면 식구같아서 헤어지기 힘들것 같습니다. 민재맘도 이해가 가네요.
한글책 읽고 영어로 미션한 민재의 실력에 감탄합니다[email protected]@
구구스 2013-04-03 09:16:07
역쉬~~ 민재가 가장 일찍 미션을 수행했네요~~
어쩜 이리 흐트러짐없이 과제를 해내는지....
민재마미님께서는 밥 안 드셔도 배부르시겠어요~~ㅎㅎ
혜니맘 2013-04-03 14:16:15
역시 민재네요. 한글 책까지 찾아서 열심히 미션 해내는 정성이 참 예쁩니다~~
민재가 거북이를 좋아하는군요. 2년이나 키워서 정이 많이 들었겠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3437

 Charlie and the Great Glass Elevator- Part 1

[27]
sophie 2013/05/12 2,004
3424

 Charlie and the Chocolate Factory part.2

[27]
하지현 2013/05/08 1,928
3400

 Charlie and the Chocolate Factory part.1

[50]
하지현 2013/04/30 2,544
3380

 (공지) Our next series will be....

[3]
하지현 2013/04/22 1,796
3379

 Who was Jim Henson?

[20]
하지현 2013/04/22 1,722
3322

 Who was Harriet Tubman?

[37]
하지현 2013/04/04 1,856
3297

 Who was Jane Goodall?

[32]
하지현 2013/03/28 1,577
3266

 Who was Amelia Earhart?

[50]
하지현 2013/03/20 3,068
3236

 Who was Paul Revere?

[24]
하지현 2013/03/12 1,842
3205

 Who was William Shakespeare?

[42]
하지현 2013/03/04 2,745
3147

 Double Fudge part.2

[35]
하지현 2013/02/13 3,141
3103

 Double Fudge part.1

[56]
하지현 2013/01/29 3,186
3071

 [12]Fudge-a-Mania part.2

[48]
하지현 2013/01/17 2,585
3051

 [12]Fudge-a-Mania part.1

[41]
하지현 2013/01/07 2,442
2984

 Superfudge part.2

[41]
하지현 2012/12/19 3,028
2960

 Superfudge part.1

[52]
하지현 2012/12/11 2,735
2934

 Tales of fourth grade of nothing part.2

[44]
하지현 2012/12/04 2,610
2897

 Tales of Fourth Grade Nothing part.1

[64]
하지현 2012/11/21 2,823
2881

 [A반]Wayside School Gets A Little Stranger

[30]
하지현 2012/11/15 2,383
2868

 I'm back!

[4]
WFS JaeW.. 2012/11/12 1,739
2851

 Wayside School is Falling Down

[39]
하지현 2012/11/06 2,875
2834

 Sideways Stories From Wayside School

[30]
하지현 2012/10/30 2,919
2817

 School story part.2

[57]
하지현 2012/10/23 2,622
2816

 [B반]RF#10 Super-Secret Valentine

[19]
WFS Alex.. 2012/10/22 1,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