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Charlie and the Great Glass Elevator- Part 1

글쓴이 sophie

등록일 2013-05-12 23:17

조회수 2,057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455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Charlie and the Great Glass Elevator- Part 1.docx (15.08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Hello guys!

This is my first day as assigning the mission!

I'm nervous and excited at the same time! XD

 

This week and next week's book is <Charlie and the Great Glass Elevator>.

Part 1 will be from Chapter 1 to Chapter 11.

Part 2 will be from Chapter 12 to Chapter 20.

I think you all enjoyed the book as much as I did. The story is so great!

 

Let's all have a good start for this week! :)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Grace맘 2013-05-21 19:27 

초6 Grace

연휴에 놀다오니 숙제가 늦어졌습니다.. 

초콜렛공장에 이어 유리 엘리베이터까지 연이어 읽으면서 로알드달 책이 재미있다며 푹빠져드네요.

보물1호 2013-05-20 19:08 

중 1 루시맘이에요~

오래간만에 인사드리니, 넘 반가워요.

늘 마감에 쫓기는 인생인지라 한동안 얼굴을 내밀지 못했더니, 쑥쓰럽네요.

루시도 매우 바쁘게 생활하고 있고요.  

소피언니, 2학년이라 매우 바쁠텐데...이리 훌륭한 미션  내주어 고마워요.

늘 루시의 모델이랍니다.  

구구스 2013-05-20 13:26 

초6/ 앨빈

 

소피 누나 미션 넘넘 감사해요~~

 

보물1호 2013-05-20 19:30:19
앨빈~오래간만에 반가워요. 역시 열심히 하고 있군요. 정갈한 글씨는 언제 앨빈의 성격을 잘 보여주네요.
초록사과 2013-05-20 12:44 

초5 Kailey

 

제가 어제 일찍 자버려 못 올렸군요. 소피양 미션 정말 고마워요. ~~~

구구스 2013-05-20 13:43:10
침대스타일의 우주선 멋진데요~
할아버지, 할머니께서 침대에 앉으시는걸 좋아하는데서 얻은 아이디어라니~~
케일리는 무척 효녀일 것 같아요~~
보물1호 2013-05-20 19:31:39
오호~독창적인 우주선이네요. 아이디어가 굿굿굿입니다~~~
유석엄마 2013-05-20 00:34 

중1 유석입니다.

이 책은 이미 한 권을 뚝딱 읽어버렸네요.. 그러다보니, 오늘 너무 늦게 급하게 미션을 했어요.. 여기저기 오타가 보이지만 다음을 기약하며~

 

 

구구스 2013-05-20 13:39:01
앨빈도 찰리와 초콜릿공장 영화의 마지막 부분이 이책의 부분과 비슷하다며
잼나다고 하며 읽었네요~~~
유석이는 중학교생활중에도 쑥쑥의 북크럽 활동을 모두 열심히 해내는걸 보면
참으로 기특하고 대견합니다..
보물1호 2013-05-20 19:35:19
유석군~반가워요. 여전히 열심히 하고 있는 모습 보니, 흐뭇~^*^
아...Halberd 전함 우주선, 넘 멋지네요.
sophie 2013-05-19 21:12 

중2 소피입니다!

후아...금, 토, 일 3일을 연속으로 쉬니까 좋네요^^

모두들 미션 하느라 수고하셨어요!ㅎㅎㅎ

유석엄마 2013-05-20 00:34:37
소피 미션내느라 수고 많았어요..

늘 의젓하고 성실한 소피를 보며, 유석이보다 한참 누나라고 생각했는데, 겨우 한살 차이이네요..

하지만, 정말 누나 다와요~
구구스 2013-05-20 13:35:19
우리의 리더 누나로 항상 모범을 보이고 지현쌤과 함께 미션도 내주니
뭐라 고맙단 인사를 해야할지......
정말 고맙고 고마워요~~~
소피누나와 쌤께서 내주는 미션들 열심히 수행하는거로 보답하겠습니다..
휘윤짱 2013-05-19 21:01 

Hello! 12th book club friends~

Sophie! I'm very thankful of you to make a mission for us!

sophie 2013-05-19 21:44:55
Thanks for doing the mission! Really, it's nothing. :)
우주선 귀엽다! 오리..인데 병아리라도 해도 될듯..*^^*
유석엄마 2013-05-20 00:36:53
휘윤아.. 이번 미션 열심히 잘했구나~~ 알록달록 글씨도 넘 귀엽고, 미션들도 점점 길어지고 있어서 보기 좋아~~
pinkrose 2013-05-16 21:41 

초 6 소피아

 

내일 놀러가야해서 후닥닥 해치웠어요. 저도 새벽에 김밥싸려면 바쁘네요.

연휴 잘 보내시구요. 다시 한 번 미션 내어준 소피 언니 고마워요....복받을겨..

.

민재마미 2013-05-18 23:41:41
어데로 놀러가셨을까요?^^
연휴에 친정아빠 생신이라서 동생네랑 다같이 여행갔는데 어찌나 차가 막히던지요. 그래도 날씨가 놀기에 참 좋았어요. 쬐금 덥긴 했지만요. 다녀와선 피곤해서 저는 뻗었는데 스텔라는 친구들이랑 논다고 나가더라구요. 체력도 짱~~.
sophie 2013-05-19 21:37:22
ㅎㅎ잘 다녀와!
우주선이 알약처럼 생겼네! 귀엽다~.
연료를 배터리로 하는 우주선! 알뜰하다.^^
유석엄마 2013-05-20 00:38:29
소피아네는 늘 시간관리 짱이여요.. 연휴 전에 딱딱 맞춰 미션을 제출하시다니?
저희는 제가 회사일이 터져 연휴가 연휴가 아니었는데, 의미있는 연휴되셨겠어요.. 부럽습니당~
구구스 2013-05-20 13:32:43
요즘 날씨가 여행다니기 정말 좋더라구요..
소피아는 어데로 놀러갔다왔는지요???~~
즐거운 시간보내고 그 활기찬 에너지로 계속 화이팅하며 활동해염~~
민재마미 2013-05-16 00:12 

중1/스텔라

 

스텔라가 미션지에서 소피 이름을 보고 달려왔길래 지현쌤과 더불어 미션 내기로 했다고 알려줬어요.

R/C 문제량이 적은 걸 보더니 급 화색이 돌면서 좋아하네요...ㅋㅋ.

바쁜 중에도 문제 내줘서 고맙고 이쁘고 그래요.

예전부터 그랬지만 요즘은 특히 스텔라의 미션을 보면, 에구~상상력의 빈곤을 느끼게 되네요.

스텔라가 자기두 예전엔 상상력이 풍부했는데 학년이 높아가면서 점점 없어진대요.^^

집 나간 상상력, 다시 돌아오긴 힘들려나~~

 

pinkrose 2013-05-16 21:44:04
민재 늘 부지런하네요. 상상력은 아이들이 공부에 찌들면서 정말 줄어드는 것 같아 안타까워요.
시간적 여유가 부족하니까 공상할 시간도 없잖아요. 저희도 마찬가지인 것 같아요. 연휴 잘 보내시고 담주에 뵐게요.^^
sophie 2013-05-19 21:29:01
스텔라 잘했어!
나도 사실 내가 낸 문제인데 나도 한참 궁리를 했지..ㅠㅠ
유석엄마 2013-05-20 00:41:24
민재야~~ 이번에도 일등 축하해!!
늘 부지런한 민재보고 유석이에게 배우라고 했더니, '그게 흠흠'하며 말을 더듬네..
이번 연휴 재충전하고 또 즐거운 5월 보내렴~
구구스 2013-05-20 13:29:10
항상 부지런한 민재-스텔라 무슨말로도 칭찬이 부족하네요~
참~ 잘했어요~~
집나간 민재의 상상력 어른 컴백하길~~ㅎㅎ
pinkrose 2013-05-14 20:07 

소피 바쁠텐데 너무 고마워요.

북클럽 문제 제출 데뷔를 축하합니다.

정확한 파트까지 나눠 주고...중학생 되어 바쁠텐데...늘 많이 보고 배웁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3437

 Charlie and the Great Glass Elevator- Part 1

[27]
sophie 2013/05/12 2,057
3424

 Charlie and the Chocolate Factory part.2

[27]
하지현 2013/05/08 1,991
3400

 Charlie and the Chocolate Factory part.1

[50]
하지현 2013/04/30 2,611
3380

 (공지) Our next series will be....

[3]
하지현 2013/04/22 1,841
3379

 Who was Jim Henson?

[20]
하지현 2013/04/22 1,847
3322

 Who was Harriet Tubman?

[37]
하지현 2013/04/04 1,919
3297

 Who was Jane Goodall?

[32]
하지현 2013/03/28 1,623
3266

 Who was Amelia Earhart?

[50]
하지현 2013/03/20 3,130
3236

 Who was Paul Revere?

[24]
하지현 2013/03/12 1,929
3205

 Who was William Shakespeare?

[42]
하지현 2013/03/04 2,805
3147

 Double Fudge part.2

[35]
하지현 2013/02/13 3,278
3103

 Double Fudge part.1

[56]
하지현 2013/01/29 3,242
3071

 [12]Fudge-a-Mania part.2

[48]
하지현 2013/01/17 2,659
3051

 [12]Fudge-a-Mania part.1

[41]
하지현 2013/01/07 2,503
2984

 Superfudge part.2

[41]
하지현 2012/12/19 3,208
2960

 Superfudge part.1

[52]
하지현 2012/12/11 2,844
2934

 Tales of fourth grade of nothing part.2

[44]
하지현 2012/12/04 2,696
2897

 Tales of Fourth Grade Nothing part.1

[64]
하지현 2012/11/21 2,882
2881

 [A반]Wayside School Gets A Little Stranger

[30]
하지현 2012/11/15 2,438
2868

 I'm back!

[4]
WFS JaeW.. 2012/11/12 1,794
2851

 Wayside School is Falling Down

[39]
하지현 2012/11/06 2,975
2834

 Sideways Stories From Wayside School

[30]
하지현 2012/10/30 3,081
2817

 School story part.2

[57]
하지현 2012/10/23 2,684
2816

 [B반]RF#10 Super-Secret Valentine

[19]
WFS Alex.. 2012/10/22 1,8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