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기 북클럽

    • 방장 : 쑥쑥운영자
    • 대상 : 초등고학년 & 중학생
    • 도서수준 : 자기 생각 영어로 쓰기

    생각하는 걸 영어로 써보자. 자꾸하면 되겠지.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을 위한 북클럽입니다.

  
[12]Welcome!

글쓴이 Hae Seok Suh

등록일 2014-01-04 16:46

조회수 2,878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5578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26 Fairmount Avenue.rtf (1.04KB)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Hi guys! My name is 서해석 (Peter), and I will be assigning worksheets once in every two weeks.


I want to say welcome to everyone who joined the club recently. I think this is a great opportunity to read some English books, even if you do not want to. Reading books may not be fun at first, but I am sure you guys will realize the true excitement of books.



Our first book is the 26 Fairmount Avenue.A young boy named Tomie tells the story, and it is about his family building a new house and moving into the house. It is short and easy to read, so it will be a p***e of cake.


Happy New Year!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날씬이현 2014-01-16 01:08 

초5 신입생  sam입니다..

처음 올리는거라 두근두근..

책을 늦게 받기도했고, 아이 살살 달래가며 완료하려니 시간이 많이 늦었습니다..

평소에 편하게 읽던책보다 책레벨이 좀 높기도 하고 , 글쓰기도 하고 사진도 올린다 하니 부담을 많이 가지더라구요..이번주 시작한 앗!시리즈는 집에 한국어책이 있어서 다행입니다;;

영어로 쓴 내용... 이런거..저는 잘 모르구요(영어울렁증이 무지 심합니다^^)

그저 꾸준히...12기 북클럽에 계속 기대어 쭉...열심히 하겠습니다...꾸벅^^

 

Grace맘 2014-01-14 01:25 

초6 Grace

새친구들 덕분에 북적북적하니 활기찬 분위기가 정말 좋습니다.  

다시 돌아온 친구들도, 새로 온 친구들도 모두 모두 환영합니다.  오래오래 같이 책읽기 해요.^^

라니94 2014-01-13 01:01 

초5 Sarah

 

제가 주말에 바빠서 올리는걸 잊어버렸네요...ㅠㅠ

주문한 책이 주중에 와서 좀 늦게 하기도 했는데 책은 재미있게 읽더라구요.

글씨가 날라가요...ㅋ 

 

행복마미 2014-01-13 09:31:30
사라가 이번에도 책을 재밌게 읽고 참 잘했네요~
아직 초등 1년이란 시간이 더 있으니 그동안 더욱 열심히 해서
차곡차곡 알찬 결실로 빚나기를 바랍니다~^^
행복한고민 2014-01-12 22:36 

초6 줄리

이번에 새로 가입한 줄리입니다.

줄리는 첨 시작이라 미션을 재미있게 빨리 해주었는데

제가 늦었네요 ㅜ.ㅜ다음에는 조금 더 일찍 올게요~*^^*

라니94 2014-01-13 01:03:40
줄리 노트에 정리도 잘하고 글씨도 또박또박 잘썼네요~~^^
초심을 잃지 않고 꾸준히 함께 해요~~
행복마미 2014-01-13 09:27:13
행복한고민님~! 방가방가... 반가워요~^^
sqr 때부터,, 오랜 인연이 있어서인지 옛친구?를 만난 기분이 들어요.
가끔 북클럽 2기에서 줄리가 열심히 활동하는거 보고 참 대견하다 생각했어요.
그렇게 꾸준히 잘하기가 쉽지않잔아요. ㅎ
중학생이 되어서도 아이들이 꾸준히 잘해주었음 좋겠어요. 우리 12기 북클럽에서도
함께 힘내어보아요~^^ 이번 미션도 줄리가 참 잘해주었네요~
무인등대21 2014-01-12 20:03 

안녕하세요~ 작년 즈음 활동을 하다 갑자기 멈춰버린 Edward 임돠~

그때 미국을 갖다온 이후로 하지 않았던 것 같네요. 사실은 좀 더 빨리 끝냈었는데 사진기를 제주도에 놔두고 오느라 (친절한 분께서 택배로 보내 주셨지만요.) 늦었네요. 그래도 어쩔 수 없이 복사, 붙여넣기로 대처 했습니다. 담부턴 안 늦을게요~

 

26 Fairmount Avenue                                     Name Edward

 

1. Why did Tomie move to a house in 26 Fairmount Avenue?

 There was an enormous hurricane where Tomie lived. After the hurricane disappeared Tomie’s house was a mess. Trees were lying every where. The year 1938 was the special year to Tomie. It was the year that the huge hurricane destroyed Tomie’s home and it was also a year that Tomie’s family started to build 26 Fairmount Avenue.

2. How does the main character Tomie call 3 nanas and why?

 Because his Irish great-grandmother Nana spent all of her time upstairs. So he called great-grandmother nana down stairs. She was not liking her life almost living upstairs. She was either in the kitchen or sitting in her chair in the parlor. She used to see the neighbors through the window.

3. How does Tomie feel about moving to a new house?

 He was very excited about moving to a new house. After the foundation and the cellar were finished, the builders came to start on the house itself. They covered the opening over the cellar with wood which was the floor. But it wasn’t Tomie’s and Tomie’s glad about it because it was knocked down by the wind.

4. The author describes the story of watching Snow White and Seven Dwarfs very precisely. How did you feel when you first watched the movie or the book? What was interesting?

 I didn’t watch the movie of Snow White because I’m a boy and weren’t interested in such fairy tales. But I know it and read the book once. First, I was interested that after Snow white marry with the prince, she didn’t forget the Seven Dwarfs and she thanked them for living with her and saved her. And I thank she was a little bit stupid too. One old lady, who is so ugly it even looks like a witch, giving her an apple for free is so strange. That Snow white didn’t recognized the strange feeling means she is so kind and generous that she have so slow sense and be inflexible.

5. Why was the house not built during the winter? Who helped them to finish the construction?

 Tomie’s father had fired the builder because the builder didn’t listened to their parents and he did everything the way he want to. So, the builder was out of favor.

6. What is "the backyard project"? Who helped, and how did they do it?

 The ‘backyard project’ was a project cleaning the backyard. The first thing they have to do was to burn off all the stuff growing in the backyard. Bunch of People stood around the yard with buckets of water, and old brooms. And Tomie’s mom stood holding a hose attached to the water faucet. It was successful. Then his dad hired an old Italian man who had a horse and a plow. After the yard was plowed, he made the ground smooth and flat.

7. How would you feel if you finally move into the house that you waited for?

 Well, I would feel great. Moving a place where I used to use it often is always a great thing and a jolly thing to do. An old house is a place where you used to live since you were little and you can become fond of the house. But living in the new house is exciting and you can’t know what new lives are waiting you. Like me, I used to live in an old apartment when I used to live since 3 years. And I asked my parents to move to a brand new apartment which is near to the old one. Both the apartments were near to the school. When I came home after the kindergarten, I saw my new house waiting for me. I can’t forget that day. So, I think moving to a new place is always an exciting thing.

 

행복한고민 2014-01-12 22:39:22
무인 등대님 반가워요^^ 사진기 찾으셔서 정말 좋으시겠어요*^^*
저희는 여행갔다가 새로산 디카를 잃어 버렸는데 사진기도 아깝고
그속에 들어있던 사진도 너~무 아까워서 한동안 아쉬워했던 기억이 있네요.
에드워드 미션을 열심히 해 주었네요. 앞으로 12기에서 반갑게 인사 나눴으면 합니다.*^^*
행복마미 2014-01-13 09:41:50
무인등대님 반갑습니다~
에드워드는 미국생활 경험이 있어서인지 글쓰기 실력이 상당히 폭넓게 느껴지네요~ ㅎㅎ
앞으로 더욱 꾸준히 실력을 발휘해나가는 멋진 애드워드를 기대할께요~^^
별샘 2014-01-11 18:01 

초6 Bella

이번에 새로 12기에 가입한 벨라 입니다.

반갑습니다~^^

문제 내주신 피터샘 감사하구요.

함께할수 있게되어 기쁩니다.열심히 할게요~

모든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초록사과 2014-01-11 23:11:21
별샘님 여기서 뵈니 반가워요^^ 잘 지내셨죠?
저희는 북클럽만 잡고 있답니다.
케일리는 5학년,, 친구들과 원도 없이 놀고 있네요^^;; 저는 그렇게 생각하는 데 본인은 아닐 수도..
성실한 벨라가 같이 해주니 더 든든하고 좋아요. 다음주에 또 뵈어요^^
행복한고민 2014-01-12 22:40:21
별샘님 반가워요^^
저희도 이번에 12기에 가입했답니다.
벨라랑 12기 미션도 열심히 같이 해봐요*^^*
행복마미 2014-01-13 09:45:18
별샘님~ 안녕하세요? ^^
작년에 우리 문법방에서 같이 활동했었지요? ㅎㅎ
친숙한 아이디어서 더욱 반갑습니다. 벨라가 다른 북클럽에서도 꾸준히 열심한 모습을 보고
참 대견스럽다 생각했어요. 우리 이 방에서도 새로운 마음으로 열심히 해보아요~^^
은근과부 2014-01-11 17:58 

미르

책이 늦게 도착해서 주말에나 올리네요.

12기 다시 시작하게되어서 엄마는 좋은데 미르는 그냥해요.

지난 주말에 갑자기 결막염에 걸려서 환자모드입니다. 전염성이 있어서 학원도 못가고

집에서 뒹굴리고 있는데 다행히 책은 좀 읽으니 참 좋습니다.

 

 

26 Fairmount Avenue                                    Name :미르(1) 2014.01.

 

1. Why did Tomie move to a house in 26 Fairmount Avenue?

Because when he was four-year old, there was a big hurricane coming where Tommie's familie's lived.   At that time If I was Tommy I'll run for my lives anywhere that hurricane can't come.

 

2. How does the main character Tomie call 3 nanas and why?

He has 3 Nanas because the first nana is the great grandmother in upstairs and second nana is the Irish grandma and the third nana is the Etalian grandma.

 

3. How does Tomie feel about moving to a new house?

He was very excited about it.

 

4. The author describes the story of watching Snow White and Seven Dwarfs very precisely. How did you feel when you first watched the movie or the book? What was interesting?

I watched it with the movie and book two of it. but I like movie better because the movie is more exciting than book and there's a lot of fun with the animations. I like movie better.

 

 

5. Why was the house not built during the winter? Who helped them to finish the construction?

Because Tommie's father fired the workers who was building the Tommie's new house. After that Tommie's father's friend help him to build new house. What good friends. I want to have friends one of those guys.

 

6. What is "the backyard project"? Who helped, and how did they do it?

I understand the project with " better backyard " The town people help this project.

They did ; stood around three sides of the field of old brooms

; buckets of water and burlap bags

; they lit fire at the 3 edges

 

7. How would you feel if you finally move into the house that you waited for?

I think it feel very excited and happy but in the other sides, I feel sad and confused, because when I move to new house I lost my friends, of course I talk with cell phone. And If you move out to new house my body feels very dur.

 

별샘 2014-01-11 18:06:19
반갑습니다~작년에 문법방에서 뵌것도 같고...^^;;
요새 결막염 유행이라던데...식구들도 옮지않게 신경써야겠네요.
안약넣고 지내면 금방 좋아지겠지요? 빨리 낫길 바랍니다~
초록사과 2014-01-11 23:13:03
타이핑한 걸 보니 정말 좋네요. 다시 오셔서 너무 반갑습니다. 미르가 중학생이 되었네요.
미션 잘 햇습니다.~~
행복한고민 2014-01-12 22:43:51
은근 과부님 반갑습니다.^^
미르가 결막염에 걸려서 고생을 하고 있군요.
저희는 예전에 온가족이 사이좋게 다함께 걸렸었다지요.ㅎㅎ
많이 아픈것도 아닌것이 그렇다고 안아픈것도 아니고 불편하고 그렇더라구요.
미르가 타이핑으로 미션을 깔끔하게 잘했네요*^^*
얼른 나아서 상쾌한 생활을 할 수있기를 빌어드립니다.~
행복마미 2014-01-13 09:54:12
은근과부님~ 여기서 뵙게되어 반갑습니다 ^^
미르가 눈병이 나서 꼼짝 못했군요. 그래도 이렇게 성실히 첫미션을 해내다니 너무 기특합니다.
미르가 빨리 회복되길 바라구요, 앞으로도 꾸준한 미르의 활동을 기대할께요~^^
초록사과 2014-01-11 17:49 

예비초6 Kailey

ㅇ6학년이라 쓰니 어색하네요.

새해 첫 미션 내주신 피터샘 감사합니다.

새로온 12기 회원님들 모두 환영해요. 같이 하게 되어 정말 좋습니다.

 

별샘 2014-01-11 18:11:38
초록사과님~넘 오랜만이에요^^
케일리가 이제 6학년 되는군요.
참 시간도 빨리가는것 같아요.
여전히 성실하게 잘 하고 있는것 같아서 예뻐요~^^
행복한고민 2014-01-12 22:46:01
반가워요 초록사과님^^
여기서 뵈니 더 반갑네요.
케일리가 12기에서 열심히 활동중이였네요.
꼬맹이 엘리스 실력도 출중한데 케일리도 멋지게
미션을 잘 해냈네요
자주 뵈어요~*^^*
Jenn 2014-01-11 00:14 

예비초 6학년 Eugene입니다.

12기 북클럽 멤버였는데 사정이 있어 1년가량 쉬었다가 다시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다시 활동할 수 있게 길을 열어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Peter 선생님 그리고 여러 멤버들 반갑습니다.

이번방학 열심히 참여하겠습니다.^^

별샘 2014-01-11 18:15:33
기존멤버셨군요~
다시 시작하신거 축하하구요.저희는 이번에 새로 가입했어요.
새로운책으로 함께 시작하게되어 반갑습니다^^
초록사과 2014-01-11 23:15:05
Kailey= Lisa랑 같은 학년이여서 기억이 납니다.
다시 컴백한것 환영 해요. 자주 뵈어요~~~
은행단풍 2014-01-10 23:07 

예비중 박서형

정말 오랜만에 북클럽을 하게 되었네요. 새로운 책으로 새로운 맘으로 열심히 할께요~

민재마미 2014-01-10 23:59:50
예전에 다른 게시판의 글을 읽다가 닉네임을 뵌적이 있어요. 물론 은행단풍님께선 저를 모르시겠지만요. 귀환을 환영합니다~~^^
Jenn 2014-01-11 00:18:09
저희도 오랫만에 다시 참여하게 되었는데... 같이 시작하게 되어 반갑습니다.
서형이 글씨가 참 정갈하고 예쁘네요.^^
초록사과 2014-01-11 23:18:20
기존 회원분들이 다시 참여해 주어서 정말 반갑고 좋습니다.
무조건 환영합니다.~~~~
휘윤짱 2014-01-10 19:25 

 

 

안녕하세요 예비 중1 휘윤입니다. 오랜만에 북클럽에 들어와서 미션을 하니 좋았어요!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습니다!♥ 피터 선생님 감사합니닷!ㅋㅋ
은행단풍 2014-01-10 23:09:24
휘윤아~ 반가워, 예전에 2기에서 같이 북클럽했었는데 다시 만나니 반갑네. 우리 예전처럼 열심히 하자~
민재마미 2014-01-11 00:04:49
휘윤이도 오랜만이네. 여전히 생기발랄, 씩씩하구나.
돌아와서 반갑다~~^^
Jenn 2014-01-11 00:20:31
휘윤이의 동글동글한 글씨 다시보게 되어 너무 반가워요.~
휘윤이네 이사계획이 있나보네요? 우리 유진이도 이사가서 자기 방을 꾸미고 싶다고 이야기 하는데
참 여러 사정상 쉽지가 않을것 같아 안타까운 마음입니다.
초록사과 2014-01-11 23:20:33
휘윤이도 중학생이 되는구나 , 그동안 궁금햇는데 다시 만나서 반가워,,
휘윤이 아기자기한 그림도 보고 싶어단다. 컴백 대 환영~~
행복한고민 2014-01-12 22:47:11
휘윤이 반가워 우리 12기에서 열심히 하자~
행복마미 2014-01-10 08:48 

초6  소피아

이번부터 함께 하시는 새로운 회원분들을 환영합니다~

저희 소피아도 삘? 받아서 더욱 열심히 해주었음 바래봅니다.

추운 날씨에 모두들 감기조심하시구요. 미션 내주신 피터샘~

감사합니다~^^

 

알알떠떠 2014-01-10 12:04:54
행복마미님 환영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아직 이곳 분위기를 잘 몰라서
댓글을 남겨도 되나 조심스럽더라구요~
저 소피아 글씨보고 깜짝 놀랐어요..이게 과연 사람이 직접 쓴 글씨인가! 하구요..^^;
정말로 이쁘고 정갈하게 잘 썼네요..
소피아 누나의 내공을 네이트가 많이 배워야 할 것
같아요~*^^*
행복마미 2014-01-10 15:21:31
ㅎㅎ 과찬의 말씀에 제가 더 깜~짝 놀랐습니다 ^^
소피아는 어릴때부터 엄마인 제가 봐도 부러울정도로 글씨체가 정갈하니 예쁘더라구요.
(자식칭찬해서 지송해요 ㅋ) 근데 본질적으로 중요한건 글씨보다 실력이잖아요.
오류가 좀 보이지만, 그냥 잔소리같아서 일일이 신경안쓰고 그대로 올렸답니다~^^
칭찬해주셔서 감사해요~ㅎ
pinkrose 2014-01-10 16:49:51
행복마미님, 오랫만인 것 같아요. 제가 요즘 뜸해져서...
소피아는 여전히 정갈한 글씨에 성실함이 묻어나네요.
글씨 깨끗한 아이들이 뭐든 단정하게 잘하는 것 같더라구요.
우리 집 소피아는 요즘 수학 한다고 예전 문과 기질은 어디로 갔는지 모르겠어요.
은행단풍 2014-01-10 23:11:57
소피아 글씨~ 정말 대박이네요. 이렇게 예쁜 글씨로 편질 받으면 얼마나 행복할까 하는 맘이 드네요.
보기만 해도 뿌듯하네요. 원래 필기를 정갈히 잘 하는 사람이 공부를 잘한다고 하잖아요.
부러워용~
Jenn 2014-01-11 00:24:38
소피아 글씨 정말 예뻐요~~
글씨를 보면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일지 짐작이 가는것 같아요. 아마도 예쁘고 모범적인 여학생일것 같아요. 타미의 집같은 주택에 살고 싶은 소피아의 마음 저도 이해가 가고, 저도 정말 꽃도 가꾸고 살고 싶어요.
초록사과 2014-01-11 23:21:33
내일 케일리에게 보여주야 겠어요. 매번 볼때 마다 글씨체 감탄하지만 점점 더 단정해지는 듯해요.
소피아 완전 짱이다~~~
행복한고민 2014-01-12 22:49:00
행복마미님 반가워요^^
12기에 꽁꽁 숨어계셨네요.ㅎㅎ
한번씩 안부가 궁금했는데 활동하는 곳이 달라서 몰랐나봐요.
여전히 소피아의 글씨는 정갈하고 빛이 나네요.
소피아도 다시 만나 넘 반가워요
늦었지만 새해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별샘 2014-01-14 19:06:44
행복마미님~
문법방에서 만난후 다시뵈니 반갑네요^^
소피아 글씨는 참 신비롭고 예쁘네요.
한자한자 쳐다보게 되어요~저 따라쓰기도 해봤어요 ㅎㅎ
정말 부러운 글씨체입니다~~
알알떠떠 2014-01-09 16:22 

초4 네이트

 

이번에 새로 가입한 네이트입니다..잘 부탁드립니다~^^

네이트가 영타치는 걸 좋아해서 당분간 이렇게 진행하려합니다..

미션내주시는 피터쌤께도 감사드립니다..^^

 

행복마미 2014-01-10 09:00:24
알알떠떠님! 반갑습니다~^^
네이트는 겨우 4학년인데 그동안 책을 많이 읽어서 쌓인 내공이 팍팍 느껴지네요.
우리 12기 북클럽을 통해 더욱 실력을 쌓고 발휘하기를 기대합니다 ^^
pinkrose 2014-01-10 16:50:58
4학년이 이렇게 하는 걸 보니 어머님이 아주 잘 이끌어 주신 것 같아요.
우리 딸은 4학년 때 뭘했나 모르겠네요.
영타 치는 것도 좋아하니...더할 나이 없이 좋네요. 환영합니다.
은행단풍 2014-01-10 23:14:30
허걱~ 4학년이라니... 저희 집 4학년 딸내미와는 오늘도 전쟁을 치렀는데...
타이핑하니 정갈하고 좋네요.
Jenn 2014-01-11 00:28:31
초등 4학년이 이렇게 영타를 잘 치다니... 칭찬해 주고 싶어요.
헤리포터도 벌써 읽었다니 정말 실력이 대단한 친구네요.
민재마미 2014-01-08 19:12 

중1/스텔라

 

드뎌 새 시리즈가 시작되었네요.

새로 12기 북클럽에 가입하신 분들에게도 환영의 마음 보냅니다.

늘 미션내 주시느라 수고하시는 피터쌤에게 다시 한번 감사드리구요.

그에 보답코자 열심히 해야 할낀데, 여전히 한 페이지 이상을 넘기지 않는 선에서 미션을 하겠답니다.

나름 본인의 스타일이라는데, 이젠 저도 그러려니 하게 되네요...ㅎㅎ.

 

행복마미 2014-01-10 09:07:16
민재마미님! 안녕하셨어요? ^^
스텔라도 곧 중2가 되네요. 언제나 꾸준하게 성실성을 보여주는 예쁜 스텔라니까
2학년이 되어서도 계속 잘할거라고 생각해요. 본인의 스타일을 고집하는 것도 그만큼 소신이 있다는거겠지요~^^
pinkrose 2014-01-10 16:52:25
핵심만 딱 알고 있는거겠죠.
스텔라는 다른 북클럽도 하면서 참 꾸준하게 열심히 하는 것 같아요.
저희는 중학교 앞두고 괜히 마음만 싱숭생숭하네요.
스텔라 중학교 가던 때가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은데 말이예요.^^
은행단풍 2014-01-10 23:18:29
저도 서형이가 너무 단답형으로 적길래 몇 마디 코멘트하려다 말았네요. 아직은 시작이라 너무 욕심내지 않으려구요. 꾸준히 하며 다른 친구들이 한 미션을 보면 자극받아 생각펼치기도 하겠죠,그러면 조금 길게 적진 않을까 기대하고 있어요~
Jenn 2014-01-11 00:30:36
민재마미님 반갑습니다.^^
중학생이 되니 큰아이도 북클럽 시키기 힘들어서 중단했었는데 민재는 이렇게 진행하는 것만 해도
참 잘하고 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많이 칭찬합니다.~~
pinkrose 2014-01-06 09:29 

 

 

Thanks for your effort~ Happy New Year~
행복마미 2014-01-10 09:12:14
소피아가 아주 알찬 미션을 1등으로 올렸네요 ^^
영어도 수학도 이리 성실하게 성큼성큼 앞서가는 소피아가 너무 기특하시겠어요.
초등 마지막 겨울방학인만큼 마무리 잘하시길 바랍니다.^^
은행단풍 2014-01-10 23:33:44
일빠~ 추카추카^^
소피아가 원하는 예쁜 집은 어떤 집일까 궁금하네요.
소피아가 2명인가요? 두 명의 소피아가 열심히 하는 모습이 보기 좋아요~
Jenn 2014-01-11 00:34:47
소피아의 알찬 미션 정말 칭찬하고 싶어요.
우리나라 대부분의 사람들은 아파트라는 똑같은 형태의 집에서 살고 있고, 이제는 모두가 그런 생활에 염증을 느끼는것 같아요. 저런 예쁜집에 살아보고픈게 모두의 바램인것 같네요.
재윤군 2014-01-05 17:48 
Thanks. I will try to find a excitement of books.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4277

 I'm still scared

[24]
Hae Seok.. 2014/03/09 2,775
4266

 Will be uploaded at thursday or friday

Hae Seok.. 2014/03/05 1,392
4240

  Horrible Science #4 Chemical chaos

[26]
Kailey 2014/02/23 2,144
4237

 What a Year

[25]
Hae Seok.. 2014/02/22 2,862
4210

 Horrible Science #3. Bulging Brain

[35]
sophie 2014/02/09 2,475
4202

 On My Way

[44]
Hae Seok.. 2014/02/04 2,427
4191

 Horrible Science #2 - Blood, Bones and Body Bits.파일첨부

[41]
유석엄마.. 2014/01/29 2,706
4177

 Here we all are

[29]
Hae Seok.. 2014/01/24 2,620
4142

 Horrible Science #1. Angry Animals

[59]
sophie 2014/01/12 3,143
4121

 Welcome!

[59]
Hae Seok.. 2014/01/04 2,878
4118

 Fairmount Avenue & Horrible Science

[5]
12기 북.. 2014/01/03 2,536
4107

 12기 회원모집

[17]
홍박샘 2013/12/30 5,130
4088

  새 책

[5]
홍박샘 2013/12/23 1,830

   Horrible Science 10권 목록 최종

[6]
유석엄마.. 2013/12/31 1,848

   26 Fairmount Avenue - 급히 결정

[8]
홍박샘 2013/12/26 2,883

     [의견요청 12월 30일까지]Horrible Science 10권 또는 20권 중 결정 필요

[9]
유석엄마.. 2013/12/28 1,819
4048

 Encyclopedia #7 Saves the Day

[14]
Hae Seok.. 2013/12/10 1,884
4038

 Encyclopedia Brown- #8

[11]
sophie 2013/12/08 1,466
4003

 Encyclopedia #5

[11]
Hae Seok.. 2013/11/23 1,505
3986

 Encyclopedia Brown #6

[12]
민재마미.. 2013/11/18 1,482
3983

 I think I will be a little late this week

[2]
Hae Seok.. 2013/11/18 1,529
3959

 Encyclopedia Brown #4

[19]
유석엄마.. 2013/11/10 1,645
3947

 Encyclopedia #3

[13]
Hae Seok.. 2013/11/05 1,508
3926

 Encyclopedia Brown #2

[15]
sophie 2013/10/28 1,588
처음시작하는 영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