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기 북클럽

    • 방장 : 책사랑
    • 대상 : 남녀노소 모두
    • 도서수준 : 한글 책읽기

    한글책 읽고 이야기 나누는 모임입니다~ 도서장르 구분하지않습니다. 언제 어디서든 궁디 디밀고 함께 책읽고 이야기 나누어 보아요~~

    모집중 가입신청
  
[11]나무 불꽃 - 세번째 미션

글쓴이 지지맘15

등록일 2016-06-29 11:53

조회수 1,641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902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ㅎㅎ 어렵네요...

몹시 빈약한 미션이네요...

책을 읽긴 했는데... 정리가 잘 안되네요...

 

1. 인혜와 영혜의 어린 시절은 어땠나요? 두 사람 사이의 관계는 어떠한거 같은가요?

 

2. 인혜는 남편과의 결혼기간을 어떤 시간으로 생각하나요?

 

3. 계속해서 먹기를 거부하는 영혜의 모습을 보며 인혜는 어떤 생각일까요?

 

4. 이 책을 읽으며 들었던 생각들을 자유롭게 얘기해 볼까요?

 

영혜를 중심으로 전개되는 이야기이긴 하지만, 주변 인물들의 시점으로 진행되는 연작이라는 점에서 특이하다고 생각이 들구요...

 

연작소설로 읽어보니 개별 소설로 읽었다면 이해하기 힘든 부분이 조금은 이해가 되긴 한데요...

두 번을 읽어보아도 아직 이거다 하고 표현할 만한 생각을 풀어내기 어렵네요 ㅎㅎ

 

더불어 영문 번역은 어떻게 되어있을까 번역작가는 어떻게 표현했을까하는 궁금증이 생깁니다...

여름 휴가때 도전해 보는 것도 재미있을 듯 해요 ㅎㅎ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오리친구 2016-07-23 23:35 

1. 인혜와 영혜의 어린 시절.

책에는 네살 터울의 자매가 그러하듯 친구보다는 보살펴 줘야 하는 모성애를 느끼는 관계였다고 서술되어 있어요. 저도 동생과 네살 차이라서 '모성애'란 단어가 어느 정도 이해됩니다. 2살 터울 보다는 확실히 뭔가 더 보호해 줘야 할 것 같은, 동생보다는 더 어른스워야 할 것 약간의 책임감 같은 게 있더라구요.

그런 마음들 때문에 끝까지 영혜를 돌보는 것 같아요.

가족, 책임감, 모성애라는 이름이 아니라면 동생을 보는 것 만으로도 처절하게 괴로울텐데요.


2.사랑한다는 확신없이 결혼을 했지만  남편의 예술세계를 존중해 주고 그를 쉬게 해 주고 싶다는 마음이 결혼생활을 지탱해 준 것 같아요, 인혜 자신도 이제는 쉬고 싶었을 텐데 경제적으로 보탬이 되지 않은 남편을 대신해 생활을 책임지는 인혜. 결혼후에도 여전히 힘든 삶,,그리고 앞으로는...

아들 지우가 있어서 조금 나았겠지요.


3. 175p "약한 마음 먹지 마. 어차피 네가 지고 갈 수 없는 짐이야.

         아무도 너를 비난하지 않아. 이만큼 버티는 것도 잘하고 있는 거야.

 인혜의 독백이 인혜 자신과 영혜 모두에게 해당된다는 생각이 들어요.


4. 두번째 미션을 적을때 까지만 해도 머릿속이 복잡했는데 한참 지나서 다시 책을 보니 우리의 삶의 사연은 다를지라도 모두 치열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인혜, 영도, 나머지 가족들도. 자칫 방심해서 끈을 놓치면 어디론가 날아가 버릴것 같은.


잠시 책을 다른 사람에게 빌려 주었다 이제 받았어요.

기억력이 빈약해서 책을 다시 본 후에야 늦은 미션을 적습니다.

지지맘님! 미션이 너무 늦어서 죄송하고 미션 출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elove 2016-07-11 09:42 
미션 수행하려니 읽은지 한참 돼서 잘 기억이 안나요. 그래서 계속 미뤘네요.
애써 미션 출제해주셨는데.... 미안한 마음 전합니다....
저도 영문판을 구매했어요. 지지맘님처럼 여름 휴가 때 도전해보고 나서 미션 마무리할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6750

 나는 고양이로소이다 미션 일정

[24]
투빈사랑.. 2017/02/27 1,954
6742

 3월 11기 북클럽 개학합니다~~~

[7]
투빈사랑.. 2017/02/20 1,984
6713

 2017년 11기 북클럽 첫 공지

[27]
투빈사랑.. 2017/02/02 3,031
6657

 11기 방학 합니다~~

[3]
투빈사랑.. 2017/01/02 1,719
6646

 생각하는 여자는 위험하다.그리고 강하다- 네번째미션

[2]
투빈사랑.. 2016/12/27 2,092
6641

 '생각하는 여자는 위험하다 그리고 강하다' 세번째 미션

[2]
elove 2016/12/25 2,215
6639

 방학동안 책 읽기에 관한 의논~~

[2]
투빈사랑.. 2016/12/24 1,604
6629

 [생각하는 여자는 위험하다 그리고 강하다]두번째 미션

[8]
지지맘15.. 2016/12/19 1,684
6609

 '생각하는 여자는 위험하다 그리고 강하다' 첫번째미션

[6]
책사랑 2016/12/02 2,605
6600

 올해 마지막으로 읽을 책~~~~~

[3]
투빈사랑.. 2016/11/27 2,336
6593

 '시인동주' 세번째 미션

[10]
지지맘15.. 2016/11/23 2,041
6581

 '시인동주'두번째 미션~~

[10]
책사랑 2016/11/15 2,157
6558

 시인 동주 -- 첫번째 미션

[17]
투빈사랑.. 2016/10/26 1,851
6540

 시인동주 진행방법 공지

[5]
투빈사랑.. 2016/10/13 1,772
6533

 사피엔스 -마지막 미션

투빈사랑.. 2016/10/06 1,931
6531

 다음 책 ???????

[5]
투빈사랑.. 2016/10/05 1,634
6521

 사피엔스 - 세번째 미션

[2]
오리친구.. 2016/09/28 1,427
6511

 사피엔스 두 번째 미션

[10]
kemi 2016/09/19 1,811
6504

 사피엔스-첫번째 미션

[11]
elove 2016/09/13 2,259
6500

 9월에 읽을 첫 책 - 사피엔스 (유발하라리)

[9]
투빈사랑.. 2016/09/08 2,353
6493

 읽고 싶은 책 목록

[5]
투빈사랑.. 2016/09/05 1,350
6488

  11기 다시 시작합니다~~~~~~~

[7]
투빈사랑.. 2016/09/01 1,525
6441

 방학공지~

[2]
투빈사랑.. 2016/07/26 1,524
6434

 종의 기원 - 두번째 미션

[1]
오리친구.. 2016/07/22 1,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