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기 북클럽

    • 방장 : 이슬사랑
    • 대상 : 영어원서를 즐기는 성인
    • 도서수준 : 챕터북

    챕터북부터 뉴베리까지 다양한 책읽기와 독후 활동을 통해, 방대한 영어의 바다에 풍덩 빠지기를 소망하는 원대한 꿈을 가진 여인네들의 모임이나, 실상은 수다만발 사교클럽!

    모집중 가입신청
  
[1]Walk two moons-the 2nd mission

글쓴이 이슬사랑

등록일 2016-07-20 22:13

조회수 1,573

http://www.suksuk.co.kr/momboard/CAX_090/906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ch10.)

Sal은 맘이 급한데 조부모님은 자연을 즐기시며 여행의 참맛을 느끼시네요.

늑대이야기, 춤이야기에 케빈 코스트너의 "늑대와 춤을" 영화가 떠올랐어요.^^;

 

(ch11.)

두번째 메시지를 받은 Phoebe...

이 부분에서는 유니님이 소개 해 주신 책이 생각나면서...

10대 소녀들에게 흥미로우면서도 무서울 것 같은 쪽지, Phoebe 엄마의 반응...

뭔가 일이 있을 것 같은...ㅋㅋ

Absolutely normal chaos 급 관심이 생겼어요.^^

 

(ch12.)

1. Sal의 할아버지에게 할머니 다음으로 소중한 물건이 있는데 그것은 무엇이며 소중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ch14.)

2. Rhododendron(철쭉의 일종) bush 속에서 Mrs. Cadaver와 같이 있는 사람은 누구이며 무슨 일을 하고 있었나요?

 

(ch15)

더위에 지친 Sal과 조부모는 강가에 몸을 담그고...

그곳이 사유지라며 칼을 들고 나타난 소년...

이 부분을 읽으며 모카신 메시지가 생각났어요.^^;

 

3. 이 때 아슬아슬한 상황을 모면해주는 사건이 생깁니다. 누구에게 어떤 일이 생기나요?

 

(ch16)

4. Sal의 귓가에 들리던 hurry, hurry or rush, rush가 이젠 다른 단어로 바뀌었어요.

어떤 소리인가요?

 

(ch17)

Phoebe or Prudence와 엄마의 대화를 들으며 Sal도 엄마에게 반항? 한 때를 생각하는데...

 

5. In the course of a lifetime, what does it matter? 요원님들의 생각은 어떠세요?

 

(ch18)

아빠 형제 이야기에 조부모님도 참 기구한 삶을 사셨구나 싶네요.

누구나 자신한테 없는 걸 동경하는 것 같아요.

너무 착하고 좋은 아빠

그런 아빠를 떠난 엄마

엄마의 딸이기에 아빠를 미워할 수 있게 조금은 나쁜 아빠이기를 바라는 Sal...

 

주절주절 말이 길어졌습니다.

요원님들~ 더위에 건강 조심하시고 즐독하세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이슬사랑 2016-08-13 15:34 

1. 할아버지와 그의 형제들이 태어났고, 할머니와 결혼해서 그들의 자식들이 태어난 할아버지의 모든것이 담겨있는 침대입니다.

 

2. Birkway선생님과 오래된 철쭉을 정리하고 다시 심습니다. 

 

3. 할머니가 뱀에 물립니다.

 

4. slow down, slow down

 

5. now... 그러나 쉽지 않아요...^^;

원영사랑 2016-07-26 19:40 

1) 할아버지와 형제들이 태어났고,

할아버지께서 결혼 하면서 부모님께 물려 받아 쭉 사용해오신 침대에요.

할아버지의 삶이 담긴 침대라고 하셨네요.


2) Birkway 선생님이었고 Mrs. Cadaver가 가지를 치고 옮겨심는 일을 돕고 있었어요.


3) 할머니가 뱀에게 물리는 사고가 발생합니다.


4) slow down, slow down으로 바뀌었어요.


5) 당장 눈 앞의 것들에 급급해서 전전긍긍하게 되니...

저도 봉투 속의 메세지가 마음에 확 와닿았어요.

모두 그냥 지나가면 별일 아닐진데 말이죠.^^;;;

이슬사랑 2016-08-13 15:36:09
메세지들을 보며 생각의 시간을 갖게 되네요..^^
유 니 2016-07-26 02:33 


1. 침대, 할아버지 자신과 형제들이 태어난 부모의 침대이자, 할머니와 결혼해서 Sal의 아버지와 그 형제들이 태어난 곳이죠, 결혼식 당일, 할아버지의 아버지와 형제들이 신혼 보금자리에 옮겨 줍니다. 이 아니 소중할 수가요!^^


2. Sal 의 영어 선생님인 Birkway이고 둘은 열심히 철쭉을 나르고 손질해서 심습니다.


3. 할머니가 모카신 뱀에게 다리를 물려서 위급상황에 처합니다. 사유지에 들어온 거라며 할아버지 지갑을 맘대로 뒤지던 이 소년은 할머니 다리의 독을 뽑아주며 병원을 안내해 줍니다.  


4. slow down으로 바뀌네요


5. 삶에서 중요하다고 여기는 순간이란.. 그 사건이 과정 속에서 의미가 부여받기 보다는 예측불가한 결과로 나타날 때 중요해지는 것이겠죠. 엄마가 떠나기 이틀 전, Sal과 산책을 나가자고 10번이나 부탁하는 엄마의 청을 거절한 Sal은..그 당시 엄마 마음을 조금만 이해했더라면...엄마의 갑작스런 가출을 맞지 않을 수도 있었겠죠. Phoeby와 그 언니가  엄마의 말과 행동에 예민하게 대하지 못하는 그 순간을 보면서 Sal 은 자신의 아픈 과거를 떠올리죠.

내게 소중한 가족,친구의 언행에 더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 이유겠죠.

 

 

 부가적으로~  흔히 politically correct 한 쪽은 Native American이라고 알고 있었는데 정작 원주민 입장에서는 American Indian을 선호한다고 하네요..


Some American Indians prefer the term American Indian over Native American for specific reasons. Lakota activist Russell Means has noted that “the American Indian is the only ethnic group in the United States with the American before our ethnicity” and prefers to use that term because he knows its origins.6 Others argue that the term Native American is inaccurate because anyone who is born in the western hemisphere is native to the Americas and could be considered a native American. Still others believe that the term Native American serves only to assuage white guilt over the treatment of American Indians. As Christina Berry notes, “Native Americans did not suffer through countless trails of tears, disease, wars, and cultural annihilation — Indians did. The Native people today are Native Americans not Indians, therefore we do not need to feel guilty for the horrors of the past.”7 In this view, the term American Indian is used because it is the term that has been used most consistently and because it makes the connection to the past treatment of people who have been called Indians in ways that make it difficult to gloss over the history of racism and discrimination in our country. 


source:  http://www.learnnc.org/lp/editions/nc-american-indians/5526 

이슬사랑 2016-08-13 15:42:22
유니님 덕분에 Native American vs American Indian에 대해 조금 더 관심있게 보게 되었어요.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6608

 [Auggie & Me] The 1st Mission

[7]
유 니 2016/12/01 1,669
6595

 auggie & me 스케줄

[4]
이슬사랑.. 2016/11/24 1,494
6590

  Wonder - the 5th mission

[3]
유석엄마.. 2016/11/22 1,328
6587

 Wonder - the 4th mission

[2]
이슬사랑.. 2016/11/20 1,231
6572

  Wonder - the 3rd mission

[3]
원영사랑.. 2016/11/08 1,204
6571

 [Wonder] The 2nd Mission

[7]
유 니 2016/11/07 1,535
6557

  Wonder 1st mission

[1]
하람맘 2016/10/24 1,326
6548

 Wonder 스케줄입니다~^^

[2]
이슬사랑.. 2016/10/17 1,459
6546

 [Savvy] 6th mission

[2]
지지맘15.. 2016/10/17 1,051
6542

 Savvy - 5th mission

[2]
두따리맘.. 2016/10/14 946
6528

 [Savvy] 4th mission

[2]
유석엄마.. 2016/10/04 1,227
6520

 Savvy-the 3rd mission

[1]
이슬사랑.. 2016/09/27 965
6508

  [Savvy]the 2nd mission

[1]
원영사랑.. 2016/09/18 921
6502

 [Savvy] The 1st Mission

[3]
유 니 2016/09/11 1,434
6490

 Savvy 스케줄입니다.^^

[6]
이슬사랑.. 2016/09/01 1,275
6485

  bridge to terabithia -3rd mission

[2]
하람맘 2016/08/29 1,174
6480

 Brifdge to Terabithia - 2nd mission

[2]
지지맘15.. 2016/08/28 1,033
6467

 Bridge to Terabithia - 1st mission

[2]
두따리맘.. 2016/08/17 1,157
6460

 Bridge to Terabithia 스케줄입니다~^^

[6]
이슬사랑.. 2016/08/11 1,221
6456

  Walk two moons-Last mission

[6]
유석엄마.. 2016/08/08 1,382
6451

 Walk two moons-the 4th mission

[3]
이슬사랑.. 2016/08/05 1,264
6444

  Walk two Moons the 3rd mission

[4]
원영사랑.. 2016/07/29 1,287
6431

 Walk two moons-the 2nd mission

[5]
이슬사랑.. 2016/07/20 1,573
6422

 [Walk Two Moons] The 1st Mission

[10]
유 니 2016/07/14 1,5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