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정기레터] 연따, 섀도잉으로 6개월만에 원어민처럼 말하기 가능?! 영어 말하기 교육 방법들을 알아봅니다.

글쓴이 운영자

등록일 2019-11-12 15:35

조회수 62

http://www.suksuk.co.kr/momboard/BEX_001/846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아이를 사랑하고, 영어와 교육에 관심이 많은 쑥쑥회원님께.

연따, 섀도잉같은 방법이 우리아이 영어도 뻥 뚤어줄까요?
섀도잉 6개월만에 원어민처럼 말하기 가능! 이런 문구들을 보신 적 있으신가요?

엄마표영어, 유아 영어에서는 섀도잉을 연따, 정따로 부르는데요.
연따는 연속해서 따라하기로 섀도잉과 동일한 방법이라고 보면 됩니다. 음원을 틀어놓고, 음원의 속도에 맞춰 따라서 말하는 방법입니다. 특히 영어 억양을 입에 베게 하는 좋은 방법입니다.

정따는 연따와 따라한다는 점은 비슷합니다. 연따는 계속해서 소리를 틀어놓고 따라한다면, 정따는 한 문장 듣고 원어민 소리를 멈춰놓은 후에, 따라서 말하는 것입니다. 또박또박 정확하게 말하는 연습을 하는 방법입니다. 참고로 정따는 정확하게 따라하기의 줄임말입니다.

이런 방법은 억양이나 발음을 연습하기에 좋은 방법입니다. 특히 말 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 아이들에게 좋습니다. 하지만 무리하게 아이를 푸쉬하거나, 1회에 긴 시간을 하도록 강요하는 것은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하루에 1페이지라도 듣고 자기 목소리로 내어 따라해본다면, 발음, 억양, 강세에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 방법은 말하기 기술을 늘리기 보다는 자유로운 말하기 전단계에 좋습니다.

연따, 정따와 같은 방법은 아이들의 영어 자신감이나 발음등에 분명히 도움이 되는 방법입니다.
하지만 이것만으로 영어에서 자유로운 상태로 만들어주기는 어렵습니다. 또한 너무 어린 시기에는 이 방법이 부담이 되기도 합니다.

전체적인 스피킹 학습 틀을 찾고 계신 분이라면 [더 알아보기]를 눌러 단계별 스피킹 진행기를 읽어보세요.
영화로 영어 말하기를 향상시키는 쉐도우 스피킹
유 니
정말 오랜만에 글 올리네요. 영화로 듣기, 말하기 공부하는 댁들 참고하세요~^^
----
아이들에게 영어 읽기를 독려하는 학습법으로 쉐도잉 듣기를 권하죠. 좋은 방법이긴 한데 좀 지루하죠. 쉐도잉 스피킹은 들어보신 적이 있으세요? 적정 수준의 듣기가 마련되어야 스피킹에 전념해서 공부 해야 하지 않을까 싶지만 [한시간에 끝내는 영어 말하기의 모든 것]은 우리나라 영어 공교육 받은 성인 학습자를 대상으로 본인의 영어 학습 경험과 효과를 잘 정리해서 쉐도우 스피킹을 권하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동이가 어릴 때 무한 반복해 보던 픽사 애니메이션 카즈를 다시 보더니 광속 질주하던 경주용 차에 열광하던 어린 시절을 너머 새로운 발견을 해 가더군요. 그래서 제 사심을 조금 넣어 쉐도우 스피킹을 권해 보려고 합니다. 쉐도우 스피킹의 훈련 과정의 얼개는 [더 읽어보기]를 눌러 확인해보세요. 자세한 내용은 책을 참고해보세요.
영어로 말하고 싶은데... 쉽지 않을 때
브죵
아이들이 생각만큼 영어를 말하기는 여러 가지로 어려움이 따르는 것 같아요.
저희도 어떤날은 그냥 괜찮고 어떤날은 버벅대기도 하고 그렇거든요..

저희는 한참 영어 열심히 할때 디비디를 반복해서 많이 봣씁니다. 아이가 반복을 좋아하는 성향이기도 했구요.. 유치하고 짧은 것도 다 좋아했습니다. 베렌스타인 베어스나, 아더 시리즈.. 3집까지.. 180개 에피소드일 거에요.. 외우다시피 봤습니다. 많이 들려주다보면 자연스럽게 외우게 되구요..

스크립트를 구해서 보면서 연기처럼 녹음해보기도 하고.. 아예 스크립트와 같이 판매한 찰리앤 롤라는 읽기도 많이 했었습니다.

[더 읽어보기]를 눌러 다른 분들의 디비디를 활용한 말하기 방법들을 살펴보세요.
11월 그림책 함께 읽어요.
신청기간 : 언제나
 
진행기간 : 언제나
 
권장대상 : 엄마표 영어를 처음 시작하는 단계의 엄마와 아이들
 
소      개 : 11월에는 숫자에 관한 그림책을 읽고 재미난 활동을 해 봅니다. 부담없이 시작해 볼 수 있으니, 신청하고 함께 해 보세요.
뉴베리 수상작 Flora&Ulyssess 읽기
신청기간 : 언제나
 
진행기간 : 2019년 11월 7일~12월 18일
 
권장대상 : 영어 원서를 함께 읽고 싶은 성인
 
소      개 : 케이트 디카밀로의 최근작, 뉴베리 수상작 Flora&Ulyssess를 함께 읽어요~ 벌써 챕터 12까지 읽고 진행할 미션이 올라왔습니다! 읽으신 분은 함께 이야기 나누고, 못 읽으신 분은 천천히 읽으며 다음 미션에 함께 해요!
챕터북의 대명사 매직트리하우스 읽기 방
신청기간 : 언제나
 
진행기간 : 자유 진행
 
권장대상 : 초등 2학년 이상 챕터북 2점대 집입한 아이들
 
소      개 : 챕터북의 대명사인 매직트리 하우스를 읽어봅니다. 쑥쑥 워크시트를 활용하거나, 집중듣기, 혹은 스스로 묵독한 것도 괜찮습니다. 혼자 읽다보면 멈추게 되는 부분을 북클럽으로 채워보세요.
 
 
 
 
 
 
[$name$]님의, 이번 주 쑥쑥레터 유익하셨나요?
이번 레터가 어땠는지 쑥쑥닷컴에 이야기를 남겨주세요.
다음 쑥쑥레터에 소개할게요.
 
 
메일을 원하지 않으시면 [수신거부]를 클릭 또는 사이트 로그인 후 > MY HOME > 개인정보확인/수정 > 메일수신에
수신거부
하여 주세요. 본 메일은 발신전용으로 회신되지 않습니다.
문의사항은 1:1 문의게시판 혹은 02-3668-9789(평일 9시~18시)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공정거래 위원회 고지 제2000-1호에 따른 안내]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43

 [11월 정기레터] 연따, 섀도잉으로 6개월만에 원어민처럼 ..

운영자 2019/11/12 62
842

 [11월 정기레터] 엄마표영어로 파닉스 교육 완벽하게 하는..

운영자 2019/11/05 61
841

 [10월 정기레터] 듣는 영어에서 스스로 읽는 영어로~ 넘어..

운영자 2019/10/29 76
840

 [8월정기레터] 첫 쓰기 시작! 아이가 싫어할 때, 몇 가지 ..

운영자 2019/08/07 218
839

 [7월정기레터] 오늘이 마지막! 쑥쑥톡 화상영어최대 25% ..

운영자 2019/07/31 247
838

 [7월정기레터] 쑥쑥닷컴과 떠나는 여름의 북캉스! / 북캉..

운영자 2019/07/03 367
837

 [6월 정기레터] 챕터북 읽혀볼까 고민했다면 쑥쑥닷컴 Nat..

운영자 2019/06/19 407
836

 [6월 정기레터] 첫 읽기책 추천! 비스킷 나를따르라 6/25 ..

운영자 2019/06/18 417
835

 [6월정기레터] 아이의 영어 교육은 쑥쑥닷컴과 함께 하세..

운영자 2019/06/05 382
834

 [5월 정기레터] 독서기반 화상영어 쑥쑥톡 할인받고, 아이..

운영자 2019/05/28 460
833

 [5월 정기레터] 올컬러 얼리챕터북 읽기 나를따르라 모집..

운영자 2019/05/22 461
832

 [5월 정기레터] 엄마아빠도 함께 읽어요! 11기 북클럽 ♥..

운영자 2019/05/20 413
831

 [5월 정기레터] 5월 감사의 달! 영어로 배우고 즐기는 감..

운영자 2019/05/08 529
830

 [5월 정기레터] 챕터북 읽기의 대표책! 매직트리하우스&팩..

운영자 2019/05/07 633
829

 [4월 정기레터] 4월은 과학의달~! ~! 과학책 소개 & 과학 ..

운영자 2019/04/23 553
828

 초등학생 때 영어 시작한 우리아이도 늦지 않았다! 초등 ..

운영자 2019/04/17 596
827

 [4월 정기레터] 안젤리나 발레리나 easy 신청하세요! 한 ..

운영자 2019/04/09 647
826

 [3월 정기레터] 봄에도 즐거운 영어~봄 주제 그림책 소개/..

운영자 2019/03/28 741
825

 [3월 정기레터] 책 잘 읽는 우리아이, 쓰기는 어떻게 지도..

운영자 2019/03/19 701
824

 [3월 정기레터] "배고픈 애벌레(The Very Hungry Caterpil..

운영자 2019/03/13 8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