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공모전

쑥쑥에서 진행한 콘텐츠 공모전에 수상한 게시글을 모았습니다


런투리드 "I see shapes"

  • 등록일 2006-01-06 17:33
  • 작성자 suksuk
  • 조회수 5,558
책을 읽고 난후, Jenny와 해 봤어요...
 
찹쌀반죽으로 모양 만들기를 하고, 찹쌀경단도 만들어서 먹었어요.
 
어머니께서 해 주신 것만 먹어보다가 아이와 함께 직접 해 먹으니 뿌듯하네요...
 
찹쌀경단! 쉬우면서도 아이들 간식으로 만점입니다.
찹쌀가루로 만든 거라 모양도 더 예쁜 것 같구요... 아이들 손에 달라붙지도 않구요.
밀가루 반죽도 좋지만 찹쌀은 느낌이 좀 다르네요....
 
책을 읽고 그림 그리기를 먼저 해보았어요...
Jenny 스스로 생각해서 그린 그림이라 엄마 눈에는 더 이뻐보이네요...
모양 그리기를 해서 종이에 붙였어요.(Jenny의 생각)
 
하트모양을 붙여서 꽃을 만들었네요...
Mommy!
This is a heart.
I will make a heart flower.
 
무지개 아래 즐거운 우리집이에요.^^
This is a beautiful house.
We are happy.
 
 
Is this a heart?
 
 
What is this shape?
 
 
It looks like a flower.
Yes, it is.
I made a flower.
White flower.
 
 
This is a perfect flower.
 
 
 
 
 
 
What is this?
It is Santa.
 
 
 
I made this house.
Whose house is this?
It is our house.
Well done, Jenny.
 
 
 
 
 
<찹쌀경단 만들기>
 
*재료*
-glutinous rice flour 찹쌀가루
-bread crumb 빵가루
-warm water 따뜻한물
 
1.찹쌀가루를 미지근한 물에 익반죽해요.
2.물을 끊여요.
3.카스테라를 체에 내려서 가루를 만들어요.
3.동글동글 작은 공을 만들어요.
4.끊는 물에 찹쌀볼들을 넣어요.
5. 익으면 볼이 물 위로 떠올라요.
6.익은 찹쌀볼을 카스테라가루에 굴려요.
 
Knead flour with warm water.
(반죽해요)
 
Boil some water.
(물을 끊여요)
 
Sift a sponge cake.
(카스테라를 체에 내려요)
 
Mix them together.
(함께 섞어요)
 
 
Tada~!
(완성~!)
 
 
 
위 내용은 컨텐츠 공모전에서 수상하신 유리사랑(keksl2002) 님의 글을 재구성한 내용입니다.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허니맘 2009-06-02 11:56 
경단재료로 오물조물 여러가지 모양만들기하며 영어익히기 좋네요

59
Go away big green monster 3 8026
58
Alphabet Cooking! 2 4330
57
Monday Runday 요리 1 4167
56
Good night moon간단케잌 1 4339
Good night moon읽고 간단 케잌 꾸몄습니다. 시중의 롤 모양 카스테라를 이용하구요, 크림을 휘핑하여 바른뒤 코코아 가루 와 스프링클을 뿌리고 바나나로 달을 만들어 꾸몄습니다
55
Freight Train Cookies 2 5806
여러가지 색깔의 수레와 기차를 공부하는데 색깔을 낼 방법을 곰곰히 생각하다 코코아가루, 황치즈가루, 녹차 가루를 사용했습니다. 사실 식용색소를 사용해도 좋지만 건강을 생각하지않을 수 없더라구요.
54
Teddy Train활용 1 3585
52
얼음케익 만들기(46 개월) 2 4189
46
*집에서 만들어 주는 엄마표 간식 -치킨커틀릿 1 4215
요즘 아이들 치킨, 햄버거 ... 이런 거 무지 좋아하지요
45
*두부 햄버거 만들기 2 6316
오늘은 아이와 함께 두부 햄버거를 만들어 보았어요 엄마의 사랑을 담은 요리라면 어떤 비싼 요리 보다도 값지겠죠?
44
아이와 함께 쉐이크 만들기 2 4129
* 아이와 함께 쉐이크 만들기 -쉐이크도 만들어먹고 수수께끼도 풀어 봐요
43
*Spot책 활용 - 요리 2 3561
Jenny는 이 책을 읽더니 소풍을 가고 싶다고 합니다.... 아직은 소풍가기엔 이른 날씨잖아요~~ 소풍도가고 싶고 김밥도 먹고 싶고~~ 일요일인데 집에만 있으려니 따분하기도 하고
42
런투리드 "I see shapes" 1 5558
찹쌀로 만든 경단... 엄마가 직접 만들어 줘서 더 맛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