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공모전

쑥쑥에서 진행한 콘텐츠 공모전에 수상한 게시글을 모았습니다


[울산] 울산을 소개합니다.

  • 등록일 2009-08-10 19:28
  • 작성자 림스마미
  • 조회수 3,650

제가 사는 곳은 서울이나, 제가 태어난 고향을 소개하려구요^^

이번 휴가때 엄마아빠도 보고 시부모님도 뵙고 온 곳,,친정 엄마 일 있으셔서 언니네랑 엄마랑 함께 서울 올라와서는 하루 지내고 보내는데 어찌나 눈물이 나던지요..ㅋㅋ 제가 지독한 감성주의라..

암튼... 울 첫째와 함께 간단히 울산 얘기 좀 하고 갈께요^^

 

This is Ulsan Grand Park.

I want to play at Ulsan Park. My grandpa lives in front of the Ulsan Grand park. (울산대공원)

It's beautiful.

 

This is Whale Museum in Ulsan.

I love museum because there are many things to look around.

This Whale Museum is wonderful.

 

This is 문수산 and 문수사.

It's not big but it's very cozy.

There are many 칼국수 restaurant near here, but there are many bugs.

But 칼국수 is very delicious.

 

 

And 언양 Bulgogie tastes good.

언양 is the country in Ulsan and we have cottage there.

It's very nice place.

 

Visit Ulsan~

I'm Helen *^^*

 



원본 게시물: http://www.suksuk.co.kr/momboard/read.php?table=BEC_001&number=42561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레지나 2009-08-14 21:28 

여기도 울산맘 있네요. 쑥쑥에서 생각지도 못한 울산 이야기가 나오니 무척 기분이 좋네요.

어제는 큰녀석 도시락 가지고 대공원에서 밥먹였답니다.

학원 중간에 저녁을 집에 와서 먹기가 어중간한 시간이라서

대공원에 갔는데 밤시간인데도 정말 많은 사람들이 나와있었습니다.

 

저희는 지난주에 서울 다녀왔습니다.

몇년전에 경복궁 국립 중앙박물관 다녀와서 제일 기억에 남는것이 금동 반가사유상이라던 큰녀석은

이번에는 너무 방대한 규모와 모자란 시간에 둘러볼 생각도 못하고 차마고도전만 보고 나왔습니다.

박물관 개관 100주년(정확한지 모르겠네요)이라고 무료관람에...

너무 좋았습니다.

서울분들은 좋겠어요. 한 열흘정도 박물관에서만 놀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맨하탄에 있던 메트로 폴리탄이랑 비슷하게 문화와 역사가 좀 더 우리에게 가까이 다가오고 있다는 느낌도 들었구요.

 

주절주절...

좋은 여름 보내세요

주울 2009-08-11 17:06 

시골풍경이  맘을 편~안 허게 합니다..

저도 일욜날  마이 타운 올릴라고 사진만 찍고  못올리고 있어요..

예전에  10년도 더 전에  지나친적 있는데  울산도 많이 변했겠지요?

공원이 무슨 테마파크 같아요...

사진  올리시면서  옛날 생각이 나셨겠어요...

멋집니다...

림스마미 2009-08-12 07:28:31
주울님 맞아요, 테마파크^^ 갈 적 마다 다른 느낌..그러나 익숙함이 있어요,
다음에 지나실 땐 꼭 한 번 들러보셔요^^
kbmom 2009-08-11 00:24 

대학때 엄청 친했던 친구가 울산사는데.. 갑자기 그 친구 생각이... 넘 가보고 싶은 곳이에요. 칼국수 좋아하는 우리 모녀에겐  더 반가운 곳이네요^^ 

림스마미 2009-08-12 07:29:19
언제 때 맞춰 오시면 제가 한 그릇 사드릴 수 있으려나요??^^
혜경병현맘 2009-08-10 23:22 

글을 읽다가 아는 단어가 나오면 무지 기쁘듯...

제가 살고있는 울산이란 단어에 들어오고 말았습니다...

참고로 울산대공원은 1차,2차로 나눠져있는데...

보여지는 사진은2차로 새로 생겼구요(SK에서 지어서 울산시에 기증했어요)

덕분에 울 아그들이 완젼 좋아라 합니다~~~~

또...문수산에 문수사 가는 길에는...절말 무지많은 칼국수집과 동동주가~~~ㅋㅋㅋ

저희집 근처라 비가 오면 달려가고 더우면 달려가고...

문수산 칼국수집 쪼아요~~~얼음동동 막걸리^^

....

더블어~~~

쑥에 들어오면 매번 반성합니다...

흘려듣기1년정도 했는데...이젠 뛰어들어볼려고합니다...

늘 힘을 주시는 선배맘님들 감사합니다~~~

림스마미 2009-08-12 07:30:38
문수산 근처면 무거동?사시나요?^^
반갑습니당~
맞죠? 대공원 너무 좋죠? 완전 통하는 느낌이네요^^
홍박샘 2009-08-10 21:55 

이젠 울산하면 고래가 생각나게 됐어요.

울산하면 현대, 공장, 굴뚝 이런 것만 떠오르더니.

해운대에서 기차 타고 울산을 가면 바닷가를 따라 기차가 달립니다.

식당차에서 커피 한 잔 하면서 창밖을 보던 기억이 납니다.

림스마미와 울산(비록 떠나셨다지만) 절대 안 잊어지겠는데요.

림스마미 2009-08-12 07:31:28
저도 해운대서 울산까지 기차 이용해 본 적 있어요 두 딸들이랑..
아~또 달리고 싶네요^^
스테디 2009-08-10 21:49 

처녀때 울산에서 몇개월간 근무한 적이 있습니다.

그래서 조금 낯이 익는 곳도 있네요.

 

울산... 아가씨 들이 참 이쁘더군요.

제가 몇개월간 일했던 울산지점(공장) 아가씨들이

저한테 한말이 아직도 기억납니다.

 

' 난 서울 아가씨들은 다 이쁜지 알았데이...'

 

T.T. 

림스마미 2009-08-12 07:32:13
ㅎㅎㅎ 울산아가씨 이쁘단 말씀에.. 저도 살짜기 고개 숙입니당 ^^
종채맘 2009-08-10 20:32 

고래 박물관...너무 멋있네요

얼마전 아이들과 고래에 대한 책을 봤거든요. 그래서 더 눈에 확~~~

으미...저 계단... 무섭습니다 ^^

울산하면 공장만 떠올랐는데 좋은곳이 많네요

 

림스마미 2009-08-12 07:33:00
공장도 많긴 한데 곳곳에 좋은 곳도 많죠^^
참 그나저나 공단근처에 가면 공장등 쫙~~늘어선 것도 장관이에요 ^^
레이첼 2009-08-10 19:50 

와아,,너무 잘봤습니다. ^^울산도 정말 살기 좋은 곳이군요.ㅎㅎ

울산대공원도 좋고,,시골길에 우거진 산이 정말 멋집니다.^^

 

림스마미 2009-08-12 07:33:36
언제 한 번 꼭 들러보셔요^^

35
[울산] 울산을 소개합니다. 15 3650
제가 사는 곳은 서울이나, 제가 태어난 고향을 소개하려구요^^ 이번 휴가때 엄마아빠도 보고 시부모님도 뵙고 온 곳,,친정 엄마 일 있으셔서 언니네랑 엄마랑 함께 서울 올라와서는 하루 지내고 보내는데 어찌나 눈물이 나던지요..ㅋㅋ 제가 지독한 감성주의라.. ..
34
[서울] 더운날 네 아이의 왕십리 한바퀴 16 4779
지난주 날씨도 덥고 아이들이 지쳐하길래 아수쿠림 사주면서 밖으로 내쫓았습니다. 막내는 몸이 조금 안좋아서 가지말라고 했더니.... ㅜ.ㅜ 엄마 나는 이것도 3학년이 안되서 못하는거예요??? 3학년이 되면 할 수 있는거예요?? (오빠들이 하는 윈드서핑이 3학년 이..
33
[경기] 의정부 소개해요 11 4302
저의 동네 의정부를 소개합니다 의정부로 이사온지 2년이 넘어가지만 아직 안가본곳도 많고 또 모르는 곳도 많지만 집 주변을 중심으로 아이와 자주 가는곳을 소개할게요 아이가 사진도 직접 찍어 흔들리는것도 있고 일부분만 찍어 아쉽긴하지만 내심 자랑스러..
32
[부산] My Favorite Places in Town 16 4041
리오와 함께 울 동네를 좀더 샅샅히(?) 뒤져보고 더 많은 애정을 느끼기 위해 동네탐사와 함께 사진도 열심히 박았습니다. 그저 참가할 수 있음에 의의를 두며 저희 동네 사진 몇장 올려봅니다.^^
31
[제주] 제주도 그 두번째 이야기.. 5 3387
또 좋은 곳이 있어서요.. 이벤트 중독이라..^^;; 제주도 두번째입니다..
30
[경기] My favoite places in town(2탄) 13 4367
이미 내뱉은 말이 있어..많이 미흡하나마 2탄도 올려봅니당..^^;; 단순히 용량 문제로 1, 2편으로 나눈 것 뿐인디..2편엔 뭔가 좀이라도 나은 게 있을까 생각하시는 분들이 계셔서..그 분들께는 우선..송구하단 말씀부터 드립니다..ㅡ,.ㅡ;; 2탄은 우리 찬의 아지트나..
29
[서울] 제가 사는 동네입니다. 캬~~ 12 3301
HANDA'S SURPRISE 들을 때마다 조기 올라가서 저리 춤을 추더이다. 동영상 기대하셨던 분들 만족 못하셨음 다음 번에 더 찐~하게 추는 장면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지역: 서울 송파 오금동 제목: in my town 모델; 우리가족
28
[강원] 동해안으로 놀러오세요~ 25 5417
점점 하루 하루 지나면서, 올려주시는 이벤트들 보니, 흐미~~ 정말 못하겠더라구요. 그래서.. 그래! 동해안 일출이라도 찍자.. 하면서..ㅎㅎ 주말, 토,일요일 피곤한 신랑을 새벽마다 깨워서는 바다에 나가려했는데.. 정말 요즘 동해안 저온현상이 ..
27
[충북] My holiday places-선암계곡, 밧개해수욕장 17 3287
저희는 이번에 1박2일로 단양에 가서 놀다가, 안면도에 당일로 다녀왔답니다. 원래, My holiday places는 올릴 생각이 없었는데, 저희가 이번에 정말 좋은 장소를 찾았기에 이렇게 올려봅니다.. 토깽이도 놀러갔던 곳 사진으로 보면서 또 가자고 그러네요..ㅋ..
26
[경북] 인하의 여름휴가지 추천(울진엑스포) 5 3317
<< 인하의 여름휴가>> 1. name : 황인하(cecilia) 2. age : 5세(45개월) 3. 사는곳: 경북 포항 4. 여행지: 울진 친환경엑스포 영어실력은 꽝!. 제가 쓴 영어보시고 잘하시는 분들은 너무 비웃지말고, 못하시는 분들은 저를 ..
25
[경북] 인하가 살고있는 포항 6 4903
안녕하세요? 여기는 경북 포항입니다. 토끼꼬리 혹은 호랑이꼬리로 사회책에서 봤던 그 곳입니다. 포항하면 보통 "포항제철(포스코)"를 제일 먼저 떠올리는 철강도시에요 "my town"이란 주제로 포항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너무나도 영어실력이 없는관계..
24
[인천] 마음만 싱숭생숭 급하네요 12 3627
이사준비한다고 마음만 싱숭생숭 현석이 민석이에게 해 주어야 할 일들을 계속 미루기만 하네요... my town 주제가 넘 맘에들어서 못해도 함 해보자 했는데... 현석이 민석이랑 열심히 사진도 찍었는데.. 결국 울 쪼만한 이쁜이들과 활동은 하나도 하지 못..
storybook 균일가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