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영어 한마디

하루에 한마디씩 반복하기, 시간의 기적과 반복의 힘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친구 좋다는 게 뭐니?

조회수 9,820

댓글 7

http://www.suksuk.co.kr/momboard/BED_002/48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쑥쑥닷컴 - 파일 다운로드

파일을 다운로드 합니다.

댓글 남기기

우리나라와 비교해서 미국의 친구관계의 큰 차이라고 하면 동성끼리 손을 잡고 다닌다거나

팔짱을 끼고 다니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이와 같은 행동은 동영연애자로 오인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같은 성끼리는 신체적 접촉을 피하고 있습니다. 

 

 

Hoyun                  Soim.Excuse me. Are you busy right now? 

Soim                 Sure. What's the matter?

Hoyun                  You are very good at math, aren't you?

Soim                 Well, math is my favorite subject. 

Hoyun                But it's my least favorite subject.Anyway, I don't understand this

                       problem. Will you help me?

Soim                     Certainly. This goes this way.(Soim calmly explains the problem step

                       by step to Yuna)

Hoyun                    Now, I got it. Thanks.

Soim                     You're welcome. What are friends for?

 

 

 

호윤                  소임아, 너 지금 시간 있어?

소임                  응, 무슨 일인데?

호윤                  넌 수학 잘 하잖아,그치?

소임                  글쎄. 수학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과목이지.

호윤                  반면에 수학은 내가 가장 싫어하는 과목이구. 어쨌든, 이 문제를 이해하지 못하겠어.

                        좀 도와줄래?

소임                  물론이지. 이건 이렇게 하는 거야.(소임이가 유나에게 차분히 차근차근 설명한다)

호윤                  이제 알았다, 고마워.

소임                  천만에. 친구 좋다는 게 뭐니?

 

 

 

 

 

  •  be good at                               ~에 능숙하다, ~을 잘 한다

     subject                                    과목

     least                                       가장 적은 cf) least favorite 가장 싫어하는

     step by step                          순서대로, 차례차례

     what are friends for?           친구 좋다는 게 뭐니,

                                                       좋은 일을 해주고 고마워하는 상대에게 해줄 수 있는 말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김경민 2010-05-24 14:23 
잘 담아갑니다.
김정윤 2010-04-26 10:51 
잘 담아갑니다.
재영맘 2009-09-03 09:25 

이 문장을 응요해서 엄마 좋다는게 뭐니... 아빠 좋다는 게 뭐니....

요런 표현들 해보면 좋을 것 같아요.

 

현민혜은맘 2009-06-05 10:09 
5살 아들에게도 좀 무리이지만 친구를 좋아하는 울아들에게 강력 추천 해야겠네요 ㅋㅋ
휘연맘 2009-06-04 15:11 
울딸에게는 좀 무리인듯...어려서리~ㅎㅎㅎ
구은아 2009-05-29 02:26 
6살 아들에게는 아직.. 그래도 참고합니다
이쁜마덜 2009-05-26 20:26 
참  쑥쑥은여러가지로유익해요 이렇게 영어공부도하니 엄마인저도 도움이많이되네요

번호 제목 조회
490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아빠랑 놀기

[2]
5,680
489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휴식 시간

[4]
6,585
488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학원 가기

[1]
5,349
487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유치원 / 학교생활 얘기하기

[1]
9,732
486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손 씻기

[7]
8,571
485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 물건 고치기

[1]
9,471
484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방청소 및 책상정리

[6]
8,254
483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엄마의 당부

[3]
6,388
482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혼자 옷 갈아입기

[5]
7,365
481

 [엄마표 생활영어 표현사전]이 닦기

[3]
9,552
480

 [목욕/씻기] 냄새나는 영어, 대화로 해 볼까요?(홍박샘)

[19]
16,124
479

 [인사/기상] 엄마, 다녀왔어요!

[56]
23,663
478

 [인사/기상] 즐거운 하루 보내렴!

[37]
15,341
477

 [외출/외식] 엄마가 머리 묶어 줄게.

[30]
13,450
476

 [인사/기상] 아빠 회사 갔다 올게.

[21]
14,634
475

 [식사/간식] 와서 아침 먹어라.

[35]
14,840
474

 [인사/기상] 일어나세요,잠꾸러기!

[39]
17,660
473

 우리 집에 놀러 올래?

[16]
23,317
472

 친구 좋다는 게 뭐니?

[7]
9,820
471

 목이 말라 죽겠어.

[9]
11,312
독후활동 워크시트